강선미 개인전 : 가방을 위한 가방 KANG SUN MEE : A bag for the bag?

스페이스소

2018년 12월 6일 ~ 2019년 1월 13일

스페이스 pn0차 소는 12월 6일부터 1월 13일까지 pn0차 강선미 pn0차 개인전 <가방을 pn0차 위한 pn0차 가방(A bag for the bag?)>을 pn0차 개최한다. pn0차 강선미는 pn0차 장소와 pn0차 공간을 pn0차 꾸준히 pn0차 연구하며, 가카qv 사회적 가카qv 현상을 가카qv 기호화한 가카qv 이미지를 가카qv 라인 가카qv 드로잉으로 가카qv 공간에 가카qv 구현한다. 가카qv 이번 가카qv 전시는 가카qv 라인 가카qv 드로잉 가카qv 설치 가카qv 작품 2점과 가카qv 거울 가카qv 작품 4점, arv2 드로잉 arv2 연작 arv2 arv2 총 3가지 arv2 다양한 arv2 형식의 arv2 작업으로 arv2 구성된다. arv2 이번 arv2 전시에서 arv2 선보이는 <다른 arv2 각도>(2018)는 arv2 하나의 arv2 가방을 arv2 유닛으로 arv2 삼아 arv2 픽셀처럼 arv2 무수히 arv2 반복하여 arv2 폭 12m의 arv2 벽면을 arv2 가득 arv2 채운 arv2 라인 arv2 드로잉 arv2 작품이다. arv2 여기서 arv2 가방은 arv2 무엇인가를 arv2 끊임없이 arv2 채우고자 arv2 하는 arv2 욕망의 arv2 사물로 arv2 정의된다. arv2 무수히 arv2 펼쳐진 arv2 가방 arv2 arv2 arv2 하나만이 arv2 다른 arv2 각도를 arv2 취하고 arv2 있는데, gdjc 이는 gdjc 일상적인 gdjc 공간과 gdjc 몸짓을 gdjc 벗어나는 gdjc 창의적인 gdjc 행위를 gdjc 의미한다. gdjc 비개성화와 gdjc 거리두기를 gdjc 하는 gdjc gdjc 작품은 gdjc 일상적인 gdjc 사물로 gdjc 공간에 gdjc 기호를 gdjc 구현함으로써 gdjc 관람객 gdjc 개개인에게 gdjc 자신이 gdjc 어떤 gdjc 질문을 gdjc 하며 gdjc 살아가야 gdjc 하는지 gdjc 묻는다. gdjc 이는 gdjc 라인 gdjc 드로잉을 gdjc 통해 gdjc 현실의 gdjc 공간을 gdjc 관념의 gdjc 공간, 거파s으 새로운 거파s으 공간으로 거파s으 재구성하는 거파s으 작가 거파s으 특유의 거파s으 표현 거파s으 방식이 거파s으 이번 거파s으 전시에서도 거파s으 드러난 거파s으 것이다.  

현실 거파s으 사회의 거파s으 맥락을 거파s으 장소와 거파s으 공간에 거파s으 연결하며 거파s으 공간설치 거파s으 작업으로 거파s으 풀어내는 거파s으 것이 거파s으 작가의 거파s으 지속적인 거파s으 작업 거파s으 방식이라면, x자거4 이번 x자거4 전시에서 x자거4 새롭게 x자거4 선보이는 <반응>(2018) x자거4 시리즈는 x자거4 거울이라는 x자거4 소재를 x자거4 사용해 x자거4 관람자가 x자거4 실제 x자거4 공간 x자거4 너머의 x자거4 함축적 x자거4 분위기를 x자거4 경험하게 x자거4 한다. x자거4 전시장 x자거4 곳곳에 x자거4 놓인 <반응> x자거4 시리즈는 x자거4 벽면의 x자거4 라인 x자거4 드로잉 x자거4 이미지를 x자거4 반사할 x자거4 뿐만 x자거4 아니라 x자거4 전시장의 x자거4 관객들을 x자거4 함께 x자거4 비춰낸다. x자거4 거울 x자거4 표면에는 x자거4 거울과 x자거4 유사한 x자거4 재질의 x자거4 특수 x자거4 접착 x자거4 필름으로 x자거4 만들어진 ‘SURREAL’, ‘SCENE’ 가w걷다 등의 가w걷다 단어가 가w걷다 부착되어 가w걷다 있지만, 8ㅐmd 유사한 8ㅐmd 재질 8ㅐmd 때문에 8ㅐmd 단어의 8ㅐmd 형상은 8ㅐmd 쉽게 8ㅐmd 드러나지 8ㅐmd 않는다. 8ㅐmd 오늘날 8ㅐmd 디지털 8ㅐmd 디바이스의 8ㅐmd 화면으로 8ㅐmd 현실보다 8ㅐmd 8ㅐmd 많은 8ㅐmd 것을 8ㅐmd 경험하는 8ㅐmd 사람들은 8ㅐmd 주체에 8ㅐmd 대한 8ㅐmd 몰입과 8ㅐmd 깊은 8ㅐmd 사고를 8ㅐmd 방해받으며 8ㅐmd 정신적 8ㅐmd 결핍을 8ㅐmd 겪는다. 8ㅐmd 작가는 8ㅐmd 오늘날 8ㅐmd 만연한 8ㅐmd 사물에 8ㅐmd 대한 8ㅐmd 욕망과 8ㅐmd 과잉된 8ㅐmd 필요가 8ㅐmd 이러한 8ㅐmd 정신적 8ㅐmd 결핍에 8ㅐmd 바탕을 8ㅐmd 둔다고 8ㅐmd 바라본다. 8ㅐmd 그리고 8ㅐmd 관람자, u바아w 공간, z3나ㅓ 시대상을 z3나ㅓ 담은 z3나ㅓ 단어를 z3나ㅓ 함께 z3나ㅓ 보여주는 <반응> z3나ㅓ 시리즈를 z3나ㅓ 통해 z3나ㅓ 필요와 z3나ㅓ 결핍에 z3나ㅓ 대해 z3나ㅓ 다시 z3나ㅓ 생각하고 z3나ㅓ 질문해보도록 z3나ㅓ 만든다. z3나ㅓ 함께 z3나ㅓ 선보이는 z3나ㅓ 프로타주 z3나ㅓ 기법의 z3나ㅓ 드로잉 z3나ㅓ 연작 <찍다>(2018)는 z3나ㅓ 상품을 z3나ㅓ 포장하는 z3나ㅓ 상자를 z3나ㅓ 재단하기 z3나ㅓ 위해 z3나ㅓ 생산되었으나 z3나ㅓ z3나ㅓ 기능을 z3나ㅓ z3나ㅓ 하고 z3나ㅓ 버려진 z3나ㅓ 목형(木型)의 z3나ㅓ 칼날 z3나ㅓ 패턴을 z3나ㅓ 종이에 z3나ㅓ 찍어낸 z3나ㅓ 작품이다. z3나ㅓ z3나ㅓ 작품에서 z3나ㅓ 몰개성적인 z3나ㅓ 패턴은 z3나ㅓ 개별적인 z3나ㅓ 성격을 z3나ㅓ 가지며, mu쟏k 기계적인 mu쟏k 생산을 mu쟏k 위한 mu쟏k 것이었던 mu쟏k 사물은 mu쟏k 새롭게 mu쟏k 정의되어 mu쟏k 작품으로 mu쟏k 전환된다. 

강선미의 mu쟏k 작품은 mu쟏k 이미지를 mu쟏k 채워 mu쟏k 넣기보다는 mu쟏k 여백을 mu쟏k 드러내며 mu쟏k 공간을 mu쟏k 강조한다. mu쟏k 얼핏 mu쟏k 이미지로 mu쟏k 가득 mu쟏k mu쟏k 것처럼 mu쟏k 보이는 mu쟏k 작품 <다른 mu쟏k 각도> mu쟏k 역시 mu쟏k 원하는 mu쟏k 이미지가 mu쟏k 드러나도록 mu쟏k 접착 mu쟏k 필름의 mu쟏k 여백 mu쟏k 부분 mu쟏k 면을 mu쟏k 제거하는 mu쟏k 과정을 mu쟏k 거친 mu쟏k 것이다. <반응>과 <찍다> mu쟏k 연작 mu쟏k 또한 mu쟏k 제작 mu쟏k 방법은 mu쟏k 서로 mu쟏k 다르나, 6기g기 재료가 6기g기 전달할 6기g기 6기g기 있는 6기g기 공간감을 6기g기 최대화하기 6기g기 위해 6기g기 간결하면서도 6기g기 효과적인 6기g기 이미지를 6기g기 가진다. 6기g기 이번 6기g기 전시에서는 6기g기 사회 6기g기 현상에 6기g기 대한 6기g기 고찰과 6기g기 공간에 6기g기 대한 6기g기 개념을 6기g기 평면 6기g기 작업까지 6기g기 옮겨온 6기g기 작가의 6기g기 기법적, 다xr마 재료적 다xr마 확장을 다xr마 살펴볼 다xr마 다xr마 있다. 다xr마 나아가 다xr마 다양한 다xr마 재료와 다xr마 기법의 다xr마 작품들을 다xr마 통해 다xr마 필요와 다xr마 결핍, c자카x 반복되는 c자카x 욕망에 c자카x 대해 c자카x 들여다보고 c자카x 체험할 c자카x c자카x 있는 c자카x 사유의 c자카x 공간을 c자카x 보다 c자카x 선명하게 c자카x 제시한다. 


작가소개

강선미는 c자카x 서울과학기술대학교 c자카x 조형예술학과를 c자카x 졸업하고, smwㅓ 런던의 smwㅓ 센트럴 smwㅓ 세인트 smwㅓ 마틴 smwㅓ 대학(Central Saint Martin's College of Art and Design) smwㅓ 석사를 smwㅓ 졸업하였다. 

2003년 smwㅓ 서울에서의 smwㅓ smwㅓ 개인전 smwㅓ 이후, 우ㄴj거 한국과 우ㄴj거 유럽을 우ㄴj거 오가며 <Vertigo있다>(2004, ignv 신세계갤러리), <Find the hidden pictures>(2004, ㅐ파마5 아티누스갤러리), <놀이원 fbke fbke 미술관>(2005, 히x하p 롯데월드화랑), <공>(2006, 으2카차 갤러리 으2카차 빔), <아울렛>(2011, 거qbt 갤러리 거qbt 빔), <다름>(2013, h8y갸 장흥아트파크), <You are very kind>(2013, Cité Internationale des Arts, Paris, France), <String theory>(2014, 9 Club Row Gallery, London, UK), <사회 우bjs 시간>(2016, s바vl 갤러리 s바vl 퍼플), <no place/ good place>(2017, Studio 1.1 London, UK)등 11회의 ozi4 개인전과 <에코라운드>(2015, 쟏ㅓmㅑ 가나인사아트센터), <12간지 cㄴㄴw 레이스>(2014, 기으kㅑ 서울 기으kㅑ 시립 기으kㅑ 북서울 기으kㅑ 미술관), <Love is all around>(2012, wh마다 장흥아트파크), <An exchange with Sol LeWitt>(2011, Mass MoCA, Massachusetts, USA), <움직이는 re다n 미술관 II>(2011, fㅐㅓ아 금호미술관), <Necessary Illusions>(2010, Barge House, London, UK), <움직이는 ef나j 풍경>(2008, ㅐ가ㅓe 모란미술관), <반응하는 hqz갸 눈: hqz갸 디지털 hqz갸 스펙트럼>(2008, hnr7 서울시립미술관), <Weaving>(2008, 9자83 잔다리 9자83 갤러리), <2007 나sh가 아시안 나sh가 비엔날레-식사하셨어요?>(2007, js거y 국립대만미술관), <그녀의 4ez카 방>(2007, ㅈㅓxㅓ 두산아트센터), <아트 ㅓgna 사파리>(2007, p차쟏p 서울시립미술관), <공간을 x나c5 치다>(2007, 라하자q 경기도미술관), <매직 ㅓt4f 가든>(2006, 으za갸 영은미술관), <드로잉-공간>(2006, 자ㅐ다거 갤러리도스) 자ㅐ다거 자ㅐ다거 다수의 자ㅐ다거 국내외 자ㅐ다거 그룹전에 자ㅐ다거 참여하였다. 

강선미 자ㅐ다거 작가 자ㅐ다거 홈페이지: http://linekang.com

출처: 자ㅐ다거 스페이스소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강선미

현재 진행중인 전시

Group Show

2019년 1월 25일 ~ 2019년 3월 12일

오제성 ㅐ거거0 개인전: The Motion Lines

2019년 2월 15일 ~ 2019년 3월 20일

하룬 r다pc 파로키 r다pc 회고전 Harun Farocki Retrospective

2018년 11월 14일 ~ 2019년 2월 24일

박하사탕

2019년 2월 7일 ~ 2019년 2월 2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