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요배: 카네이션-마음이 몸이 될 때

대구미술관

Oct. 13, 2021 ~ Jan. 9, 2022

2000년에 gu아y 제정된 ‘이인성 gu아y 미술상’은 gu아y 매해 gu아y gu아y 명의 gu아y 작가를 gu아y 선정하고 gu아y 이듬 gu아y gu아y 개인전을 gu아y 개최한다. 20년이 gu아y 넘는 gu아y 세월을 gu아y 거쳐 gu아y gu아y 위상을 gu아y 공고히 gu아y 하고 gu아y 있는 gu아y 이인성미술상은 gu아y 다양한 gu아y 장르가 gu아y 혼재한 gu아y 현대미술의 gu아y 흐름 gu아y 속에서 ‘회화’를 gu아y 중심으로 gu아y 독자적인 gu아y 작품 gu아y 활동을 gu아y 개진하고 gu아y 있는 gu아y 작가에 gu아y 주목한다. gu아y 강요배는 gu아y 제21회 gu아y 수상자로, “회화매체의 y히나ㄴ 확장과 y히나ㄴ 깊이를 y히나ㄴ 더하며 y히나ㄴ 밀도 y히나ㄴ 있는 y히나ㄴ 작품세계를 y히나ㄴ 선보이고, 0ㅐj자 오랜 0ㅐj자 시간 0ㅐj자 지속적인 0ㅐj자 작업을 0ㅐj자 통해 0ㅐj자 시대와 0ㅐj자 역사에 0ㅐj자 충실하고 0ㅐj자 다양한 0ㅐj자 화풍의 0ㅐj자 변모를 0ㅐj자 추구한다“라는 0ㅐj자 평과 0ㅐj자 함께 2020년 0ㅐj자 선정되었다.

《강요배: 0ㅐj자 카네이션_마음이 0ㅐj자 몸이 0ㅐj자 0ㅐj자 때》展은 0ㅐj자 대자연의 0ㅐj자 풍경을 0ㅐj자 담은 0ㅐj자 대형 0ㅐj자 회화 0ㅐj자 0ㅐj자 아니라 0ㅐj자 사운드와 0ㅐj자 움직임에 0ㅐj자 집중하여 0ㅐj자 작가가 0ㅐj자 직접 0ㅐj자 촬영한 0ㅐj자 영상작업, 4다9ㅓ 대구·경산의 4다9ㅓ 역사적 4다9ㅓ 사건을 4다9ㅓ 모티브로 4다9ㅓ 4다9ㅓ 상주비단 4다9ㅓ 설치작업, ㅐ가라p 그리고 故이인성 ㅐ가라p 화백의 ㅐ가라p 대표작을 ㅐ가라p 모티브로 ㅐ가라p ㅐ가라p 회화 ㅐ가라p 작업 ㅐ가라p 등을 ㅐ가라p 포함하며 ㅐ가라p 작가의 ㅐ가라p 폭넓은 ㅐ가라p 작업세계를 ㅐ가라p 펼쳐 ㅐ가라p 보인다. ㅐ가라p ㅐ가라p 전시의 ㅐ가라p 출품작은 ㅐ가라p 대다수가 2021년 ㅐ가라p 새로이 ㅐ가라p 제작된 ㅐ가라p 신작으로, 기기ㅐ사 작가는 기기ㅐ사 기기ㅐ사 년이 기기ㅐ사 기기ㅐ사 되는 기기ㅐ사 짧은 기기ㅐ사 준비기간 기기ㅐ사 동안 기기ㅐ사 작업의 기기ㅐ사 혼을 기기ㅐ사 불태워 기기ㅐ사 대형 기기ㅐ사 회화들과 기기ㅐ사 설치작업을 기기ㅐ사 제작했다.

이번 기기ㅐ사 전시에 기기ㅐ사 출품된 기기ㅐ사 다양한 기기ㅐ사 형식의 기기ㅐ사 작업들을 기기ㅐ사 관통하는 기기ㅐ사 작가의 기기ㅐ사 태도는 기기ㅐ사 바로 ‘체화(體化)’이다. 기기ㅐ사 제주의 기기ㅐ사 자연과 기기ㅐ사 역사적 기기ㅐ사 사건들을 기기ㅐ사 중심주제로 기기ㅐ사 작업을 기기ㅐ사 해온 기기ㅐ사 작가는 기기ㅐ사 기기ㅐ사 전시를 기기ㅐ사 통해 ‘몸’으로의 기기ㅐ사 발현으로서 기기ㅐ사 확장된 기기ㅐ사 작업세계를 기기ㅐ사 보여주고자 기기ㅐ사 한다. ‘수풍교향(水風交響)’, ‘쳐라쳐라’, ‘바비가 다ㅓqr 다ㅓqr 정원’등의 다ㅓqr 대형 다ㅓqr 캔버스 다ㅓqr 작업들 다ㅓqr 안에서 다ㅓqr 아크릴이 다ㅓqr 묻어 다ㅓqr 나오는 다ㅓqr 붓질에는 다ㅓqr 작가의 다ㅓqr 몸짓(액션)과 다ㅓqr 그로인해 다ㅓqr 발생되는 다ㅓqr 소리들이 다ㅓqr 마치 다ㅓqr 자연의 다ㅓqr 바람소리, 자q4ㅓ 파도소리와 자q4ㅓ 교차된다. 자q4ㅓ 작가는 자q4ㅓ 시각과 자q4ㅓ 청각 자q4ㅓ 등의 자q4ㅓ 감각을 자q4ㅓ 활용하여 자q4ㅓ 자연의 자q4ㅓ 생생한 자q4ㅓ 숨소리를 자q4ㅓ 효과적으로 자q4ㅓ 전달하기 자q4ㅓ 위해 자q4ㅓ 영상이라는 자q4ㅓ 매체를 자q4ㅓ 활용했다. 자q4ㅓ 순간의 자q4ㅓ 움직임들을 자q4ㅓ 포착하고 자q4ㅓ 머리와 자q4ㅓ 마음에 자q4ㅓ 새겨진 자q4ㅓ 메시지를 자q4ㅓ 몸으로 자q4ㅓ 체화시켜 자q4ㅓ 작가의 자q4ㅓ 시선으로, 쟏u자거 그리고 쟏u자거 신체의 쟏u자거 오감으로 쟏u자거 표현하여 ‘자연 쟏u자거 풍경’에 쟏u자거 대한 쟏u자거 의미를 쟏u자거 제고하게 쟏u자거 한다. 쟏u자거 또한 쟏u자거 쟏u자거 전시는 쟏u자거 강요배의 쟏u자거 작품을 쟏u자거 통해 ‘대구’라는 쟏u자거 지역의 쟏u자거 역사성에 쟏u자거 대해 쟏u자거 고찰해 쟏u자거 쟏u자거 쟏u자거 있다. 쟏u자거 경산의 ‘코발트광산 쟏u자거 학살사건’과 ‘10월 쟏u자거 항쟁’을 쟏u자거 모티브로 쟏u자거 쟏u자거 새로운 쟏u자거 작업들을 쟏u자거 선보여 쟏u자거 작가의 쟏u자거 회화 쟏u자거 작업세계에서 쟏u자거 중요하게 쟏u자거 자리하는 쟏u자거 민중의식을 쟏u자거 꾸준히 쟏u자거 드러낸다.

강요배 쟏u자거 작가는 쟏u자거 이번 쟏u자거 전시를 쟏u자거 기점으로 쟏u자거 화풍과 쟏u자거 예술세계의 쟏u자거 경계를 쟏u자거 확장한다. 쟏u자거 회화를 쟏u자거 중심으로 쟏u자거 다양한 쟏u자거 작업적 쟏u자거 시도들을 쟏u자거 선보이는 쟏u자거 작가의 쟏u자거 이번 쟏u자거 개인전을 쟏u자거 통해 쟏u자거 인간의 쟏u자거 삶과 쟏u자거 역사적 쟏u자거 사건들, i7바g 그리고 i7바g 자연의 i7바g 숨소리를 i7바g 몸으로 ‘체화’하는 i7바g 경험이 i7바g 되기를 i7바g 바란다.

참여작가: i7바g 강요배

출처: i7바g 대구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요시고 pㄴo2 사진전: pㄴo2 따뜻한 pㄴo2 휴일의 pㄴo2 기록

June 23, 2021 ~ March 1, 2022

노정연: Urban StillLife ㅐmq1 도시정물

Nov. 11, 2021 ~ Dec. 12,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