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쥬, 글시 뎍으시니: 덕온공주 집안 3대 한글 유산 Hangeul Writings from Three Generations of the Princess Deokon Family

국립한글박물관

April 25, 2019 ~ Aug. 18, 2019

국립한글박물관(관장 z마사마 박영국)은 z마사마 개관 5주년을 z마사마 맞이하는 2019년 z마사마 z마사마 번째 z마사마 기획특별전으로 <공쥬, bo바아 글시 bo바아 뎍으시니: bo바아 덕온공주 bo바아 집안 3대 bo바아 한글 bo바아 유산>을 2019년 4월 25일(목)부터 8월 18일(일)까지 bo바아 기획전시실에서 bo바아 개최한다. bo바아 이번 bo바아 전시는 2016년 bo바아 기획특별전 <1837년 bo바아 가을 bo바아 어느 bo바아 혼례날: bo바아 덕온공주 bo바아 한글 bo바아 자료>에 bo바아 이어 bo바아 조선의 bo바아 마지막 bo바아 공주 bo바아 덕온 bo바아 집안의 bo바아 미공개 bo바아 한글 bo바아 유산을 bo바아 소개하는 bo바아 bo바아 번째 bo바아 전시이다.

지난 2019년 1월 bo바아 국외소재문화재재단으로부터 bo바아 이관받은 『ᄌᆞ경뎐긔』를 bo바아 포함하여 bo바아 국립한글박물관이 2016년부터 2019년 1월까지 bo바아 수집한 400여 bo바아 점의 bo바아 유물 bo바아 bo바아 덕온공주와 bo바아 아들, 갸05ㅐ 손녀 3대의 갸05ㅐ 한글 갸05ㅐ 자료와 갸05ㅐ 유품 200여 갸05ㅐ 점을 갸05ㅐ 처음으로 갸05ㅐ 망라하여 갸05ㅐ 공개한다. 갸05ㅐ 특히 갸05ㅐ 덕온공주의 『ᄌᆞ경뎐긔』, mㅈw8 덕온공주의 mㅈw8 언니 mㅈw8 복온공주의 mㅈw8 글씨첩, r파4w 덕온공주의 r파4w 아들 r파4w 윤용구가 r파4w 한글로 r파4w r파4w 중국 r파4w 여성 r파4w 전기 『동사기람』 r파4w r파4w 중요 r파4w 유일본 r파4w 자료들이 r파4w 최초로 r파4w 선보인다.


최초로 r파4w 한자리에 r파4w 모이는 r파4w 덕온공주 r파4w 가족과 r파4w 후손들의 r파4w 왕실 r파4w 한글 r파4w 유산

이번 r파4w 전시에서는 r파4w 덕온공주 r파4w 가족과 r파4w 후손들의 r파4w 왕실 r파4w 한글 r파4w 유산을 r파4w 최초로 r파4w 한자리에서 r파4w 만날 r파4w r파4w 있다. r파4w 덕온공주(德溫公主, 1822-1844)와 바라ㅐ쟏 아들 바라ㅐ쟏 윤용구(尹用求, 1853-1939), zㅓ나ㅓ 손녀 zㅓ나ㅓ 윤백영(尹伯榮, 1888-1986) 3대의 ㅓ으r4 한글 ㅓ으r4 자료를 ㅓ으r4 비롯하여 ㅓ으r4 덕온공주의 ㅓ으r4 부모님 ㅓ으r4 순조와 ㅓ으r4 순원왕후, 사히ㅓ5 오빠 사히ㅓ5 효명세자와 사히ㅓ5 언니 사히ㅓ5 복온공주의 사히ㅓ5 자료가 사히ㅓ5 한자리에 사히ㅓ5 소개된다.

덕온공주 사히ㅓ5 가족들의 사히ㅓ5 한글 사히ㅓ5 자료는 사히ㅓ5 조선 사히ㅓ5 왕실에서는 사히ㅓ5 어떻게 사히ㅓ5 한글로 사히ㅓ5 소통하고 사히ㅓ5 가족 사히ㅓ5 간의 사히ㅓ5 정을 사히ㅓ5 나누었을지 사히ㅓ5 짐작하게 사히ㅓ5 한다. 사히ㅓ5 이번에 사히ㅓ5 처음 사히ㅓ5 공개되는 『복온공주글씨첩』(개인 사히ㅓ5 소장)은 사히ㅓ5 복온공주(福溫公主, 1818-1832)가 12살 qut가 qut가 한글로 qut가 qut가 시문을 qut가 모은 qut가 첩으로, 가b으i 순조(純祖, 1790-1834)가 2사iv 점수를 2사iv 매기고 2사iv 종이와 2사iv 2사iv 등을 2사iv 상으로 2사iv 내린 2사iv 기록이 2사iv 함께 2사iv 적혀 2사iv 있다. 2사iv 현재 2사iv 남아 2사iv 있는 2사iv 복온공주의 2사iv 유일한 2사iv 글씨인 2사iv 동시에 2사iv 조선의 2사iv 왕이 2사iv 자신의 2사iv 딸에게 2사iv 직접 2사iv 글쓰기를 2사iv 가르쳤음을 2사iv 보여주는 2사iv 중요 2사iv 자료이다. 2사iv 오빠 2사iv 효명세자(孝明世子, 1809-1830)의 『학석집』(한국학중앙연구원 자qnㅓ 장서각 자qnㅓ 소장)은 자qnㅓ 왕세자가 자qnㅓ 한문에 자qnㅓ 익숙하지 자qnㅓ 않은 자qnㅓ 누이들을 자qnㅓ 위해 자qnㅓ 자신의 자qnㅓ 한시를 자qnㅓ 한글로 자qnㅓ 번역한 자qnㅓ 것으로, 라eㅐs 조선 라eㅐs 시대 라eㅐs 남성 라eㅐs 문집 라eㅐs 라eㅐs 유일한 라eㅐs 한글본이다.

이번 라eㅐs 전시에 라eㅐs 처음 라eㅐs 소개되는 라eㅐs 자료 라eㅐs 중에는 라eㅐs 한글을 라eㅐs 통해 라eㅐs 가족 라eㅐs 간의 라eㅐs 따뜻한 라eㅐs 사랑을 라eㅐs 전하는 라eㅐs 것들이 라eㅐs 많다. 라eㅐs 덕온공주가 라eㅐs 순원왕후(純元王后, 1789-1857)의 1e5아 명으로, 1라mr 아버지 1라mr 순조의 1라mr 글을 1라mr 한글로 1라mr 풀어 1라mr 쓴 『경뎐긔』와 1라mr 어머니가 1라mr 주신 『고문진보언해』(고려대학교 1라mr 도서관 1라mr 소장)를 1라mr 베껴 1라mr 쓴 「양양가」, 「비파행」 8라ㄴㅓ 등에는 8라ㄴㅓ 부모님을 8라ㄴㅓ 생각하는 8라ㄴㅓ 딸의 8라ㄴㅓ 마음이 8라ㄴㅓ 담겨 8라ㄴㅓ 있다. 8라ㄴㅓ 덕온공주의 8라ㄴㅓ 아들 8라ㄴㅓ 윤용구는 8라ㄴㅓ 8라ㄴㅓ 윤백영이 12세 8라ㄴㅓ 되던 8라ㄴㅓ 해에 8라ㄴㅓ 모범이 8라ㄴㅓ 8라ㄴㅓ 만한 8라ㄴㅓ 여성들의 8라ㄴㅓ 이야기를 8라ㄴㅓ 뽑아 『여사초략』을 8라ㄴㅓ 써주었고, 나5다5 나5다5 마음을 나5다5 이어받은 나5다5 윤백영도 나5다5 아버지의 나5다5 한글 나5다5 역사서 『동사기람』 나5다5 등을 나5다5 베껴 나5다5 쓰며 나5다5 평생 나5다5 아버지의 나5다5 가르침을 나5다5 따르고자 나5다5 하였다.

최초로 나5다5 한자리에 나5다5 모이는 나5다5 덕온공주 나5다5 가족과 나5다5 후손들의 나5다5 한글 나5다5 자료를 나5다5 통해 나5다5 소통과 나5다5 배려의 나5다5 문자인 나5다5 한글이 나5다5 나5다5 왕실 나5다5 가족에게서 나5다5 어떻게 나5다5 발현되었는지 나5다5 확인할 나5다5 나5다5 있을 나5다5 것이다.


조선 나5다5 왕실 3대의 나5다5 효심을 나5다5 보여주는 나5다5 덕온공주 나5다5 친필 『ᄌᆞ경뎐긔』

덕온공주가 나5다5 순원왕후의 나5다5 명으로 나5다5 순조의 『자경전기慈慶殿記』를 나5다5 한글로 나5다5 풀어쓴 『경뎐긔』는 나5다5 조선 나5다5 왕실 3대에 나5다5 걸친 나5다5 효성을 나5다5 나5다5 보여주는 나5다5 유물이며, ㅈh사i 동시에 ㅈh사i 공주의 ㅈh사i 글씨 ㅈh사i 역량을 ㅈh사i 유감없이 ㅈh사i 보여주는 ㅈh사i 명품이다. ㅈh사i 덕온공주의 ㅈh사i 할아버지 ㅈh사i 정조正祖(1752-1800)는 ㅈh사i 어머니 ㅈh사i 혜경궁 ㅈh사i 홍씨惠慶宮 洪氏(1735-1815)를 ㅈh사i 위해 ㅈh사i 창경궁 ㅈh사i 안에 ㅈh사i 자경전慈慶殿을 ㅈh사i 지었고, 자아ㅐ2 혜경궁의 자아ㅐ2 뒤를 자아ㅐ2 이어 자아ㅐ2 자경전에서 자아ㅐ2 지냈던 자아ㅐ2 정조 자아ㅐ2 자아ㅐ2 효의왕후孝懿王后(1753-1821)는 자아ㅐ2 순조에게 자아ㅐ2 자경전에 자아ㅐ2 대한 자아ㅐ2 내력을 자아ㅐ2 글로 자아ㅐ2 지으라고 자아ㅐ2 명하였다. 자아ㅐ2 혜경궁을 자아ㅐ2 자아ㅐ2 섬겼던 자아ㅐ2 정조와 자아ㅐ2 효의왕후의 자아ㅐ2 마음이 자아ㅐ2 순조에게 자아ㅐ2 이어지고, d거나v 다시 d거나v 덕온공주에게로 d거나v 이어졌다.

부모에게 d거나v 효도하는 d거나v 것은 d거나v 유교 d거나v 사회였던 d거나v 조선 d거나v 시대에 d거나v 누구나 d거나v 갖춰야 d거나v d거나v 기본 d거나v 덕목인 d거나v 동시에 d거나v 군왕에게는 d거나v 나라의 d거나v 안위를 d거나v 지키고 d거나v 태평성대를 d거나v 불러오는 d거나v 가장 d거나v 근본이 d거나v 되는 d거나v 마음가짐이었다. d거나v 조선 d거나v 시대에 d거나v 부왕이 d거나v 한문으로 d거나v d거나v 글에 d거나v 담긴 d거나v 뜻을 d거나v 공주가 d거나v 이어받아 d거나v 한글로 d거나v 옮겨 d거나v d거나v 사례는 d거나v 극히 d거나v 드물다. 5미터 d거나v 넘는 d거나v 길이의 d거나v 종이에 d거나v 정성스럽게 d거나v 쓴 『ᄌᆞ경뎐긔』에서 d거나v 부모의 d거나v 가르침을 d거나v 받들고자 d거나v 했던 d거나v 공주의 d거나v 효심이 d거나v d거나v 드러난다. d거나v 전시장에서 d거나v 아버지 d거나v 순조의 『자경전기』와 d거나v 함께 d거나v 만날 d거나v d거나v 있다.


덕온공주의 d거나v 아들 d거나v 윤용구가 d거나v 여성들을 d거나v 위해 d거나v d거나v 한글 d거나v 역사서 『동사기람』, 『정사기람』

덕온공주의 ㅑ으차1 양아들 ㅑ으차1 윤용구는 ㅑ으차1 방대한 ㅑ으차1 분량의 ㅑ으차1 중국 ㅑ으차1 역사서를 ㅑ으차1 한글로 ㅑ으차1 편찬하였다. ㅑ으차1 한문에 ㅑ으차1 능통했던 ㅑ으차1 윤용구가 ㅑ으차1 고종高宗(1852-1919)의 ㅑ으차1 명으로 ㅑ으차1 여성들을 ㅑ으차1 위한 ㅑ으차1 중국 ㅑ으차1 역사서 『정사기람正史紀覽』(80권)과 ㅑ으차1 중국 ㅑ으차1 여성 ㅑ으차1 열전 『동사기람彤史紀覽』(10권)을 ㅑ으차1 한글로 ㅑ으차1 펴낸 ㅑ으차1 것은 ㅑ으차1 매우 ㅑ으차1 이례적인 ㅑ으차1 일이다. ㅑ으차1 조선 ㅑ으차1 시대의 ㅑ으차1 사대부 ㅑ으차1 남성이 ㅑ으차1 여성에게 ㅑ으차1 보내는 ㅑ으차1 편지를 ㅑ으차1 한글로 ㅑ으차1 ㅑ으차1 예는 ㅑ으차1 많으나 ㅑ으차1 한글 ㅑ으차1 역사서를 ㅑ으차1 ㅑ으차1 예는 ㅑ으차1 적으며, j차거i 중국 j차거i 역사 j차거i 전체를 j차거i 여성들을 j차거i 위해 j차거i 직접 j차거i 짓고 j차거i j차거i 예는 j차거i 없었다.

윤용구의 『동사기람』과 『정사기람』은 j차거i 한문 j차거i 중심의 j차거i 문자 j차거i 생활을 j차거i 했던 j차거i 한말 j차거i 사대부 j차거i 남성이 j차거i 어떻게 j차거i 한글 j차거i 사용을 j차거i 확대해 j차거i 나갔는지 j차거i j차거i 보여준다. j차거i 윤용구가 j차거i 한글로 j차거i j차거i 방대한 j차거i 분량의 j차거i 이들 j차거i 역사서는 j차거i 국어사, x거쟏s 역사, jhㅈ거 서체 jhㅈ거 jhㅈ거 다양한 jhㅈ거 분야에서 jhㅈ거 연구할 jhㅈ거 가치가 jhㅈ거 높다. jhㅈ거 특히 『동사기람』은 jhㅈ거 조선 jhㅈ거 시대에 jhㅈ거 통용되던 jhㅈ거 여성 jhㅈ거 교훈서에 jhㅈ거 없는 jhㅈ거 다양한 jhㅈ거 인물들이 jhㅈ거 수록되어 jhㅈ거 있어 jhㅈ거 주목할 jhㅈ거 만하다. jhㅈ거 유교 jhㅈ거 사회였던 jhㅈ거 조선 jhㅈ거 시대에는 jhㅈ거 여성들에게 jhㅈ거 현모양처로서의 jhㅈ거 삶과 jhㅈ거 정절을 jhㅈ거 강요하였다. jhㅈ거 조선 jhㅈ거 시대에 jhㅈ거 수차례 jhㅈ거 간행되어 jhㅈ거 다양한 jhㅈ거 이본이 jhㅈ거 전하는 『삼강행실도』의 「열녀도」와 『오륜행실도』, 『여사서언해』 nf히다 등에서는 nf히다 정절을 nf히다 지키기 nf히다 위해 nf히다 목숨을 nf히다 버린 nf히다 여성들이 nf히다 주로 nf히다 소개되어 nf히다 있으나, 『동사기람』에서는 거ㄴ차다 현명한 거ㄴ차다 처신과 거ㄴ차다 기지로 거ㄴ차다 아들이나 거ㄴ차다 남편을 거ㄴ차다 지적으로나 거ㄴ차다 도덕적으로 거ㄴ차다 이끌어가는 거ㄴ차다 여성들도 거ㄴ차다 소개하고 거ㄴ차다 있다. 거ㄴ차다 이러한 거ㄴ차다 내용은 거ㄴ차다 윤용구가 거ㄴ차다 어린 거ㄴ차다 거ㄴ차다 윤백영을 거ㄴ차다 가르치기 거ㄴ차다 위해 거ㄴ차다 거ㄴ차다 준 『여사초략』에서도 거ㄴ차다 발견된다.

『정사기람』은 거ㄴ차다 태고太古부터 거ㄴ차다 명나라 거ㄴ차다 시대까지 거ㄴ차다 거의 거ㄴ차다 중국 거ㄴ차다 역사 거ㄴ차다 전체를 거ㄴ차다 시대순으로 거ㄴ차다 정리한 거ㄴ차다 편년체 거ㄴ차다 역사서로, ㅓ다ㅓ자 현재 ㅓ다ㅓ자 한국학중앙연구원 ㅓ다ㅓ자 장서각본과 ㅓ다ㅓ자 국립한글박물관본 2종이 ㅓ다ㅓ자 전한다. ㅓ다ㅓ자 고종에게 ㅓ다ㅓ자 바친 ㅓ다ㅓ자 장서각본(80권 80책)과는 ㅓ다ㅓ자 달리 ㅓ다ㅓ자 윤용구 ㅓ다ㅓ자 집안에서 ㅓ다ㅓ자 보관했던 ㅓ다ㅓ자 국립한글박물관본(40권 40책)에는 ㅓ다ㅓ자 붉은색 ㅓ다ㅓ자 글씨로 ㅓ다ㅓ자 한자가 ㅓ다ㅓ자 병기되어 ㅓ다ㅓ자 있어 ㅓ다ㅓ자 정확한 ㅓ다ㅓ자 이해에 ㅓ다ㅓ자 도움을 ㅓ다ㅓ자 주며 ㅓ다ㅓ자 사료로서의 ㅓ다ㅓ자 가치가 ㅓ다ㅓ자 매우 ㅓ다ㅓ자 높다. ㅓ다ㅓ자 전시장에서 ㅓ다ㅓ자 이들의 ㅓ다ㅓ자 차이를 ㅓ다ㅓ자 직접 ㅓ다ㅓ자 확인할 ㅓ다ㅓ자 ㅓ다ㅓ자 있다.


왕실의 ㅓ다ㅓ자 한글 ㅓ다ㅓ자 궁체를 ㅓ다ㅓ자 현대로 ㅓ다ㅓ자 이어준 ㅓ다ㅓ자 덕온공주의 ㅓ다ㅓ자 손녀 ㅓ다ㅓ자 윤백영

윤용구의 ㅓ다ㅓ자 ㅓ다ㅓ자 윤백영은 ㅓ다ㅓ자 할머니와 ㅓ다ㅓ자 아버지의 ㅓ다ㅓ자 한글 ㅓ다ㅓ자 글쓰기를 ㅓ다ㅓ자 이어 ㅓ다ㅓ자 받아 ㅓ다ㅓ자 평생 ㅓ다ㅓ자 한글을 ㅓ다ㅓ자 쓰고 ㅓ다ㅓ자 가꾸었다. ㅓ다ㅓ자 궁에 ㅓ다ㅓ자 대한 ㅓ다ㅓ자 지식이 ㅓ다ㅓ자 풍부해 ㅓ다ㅓ자 궁할머니로 ㅓ다ㅓ자 불린 ㅓ다ㅓ자 윤백영은 ㅓ다ㅓ자 왕실 ㅓ다ㅓ자 문화와 ㅓ다ㅓ자 한글 ㅓ다ㅓ자 자료에 ㅓ다ㅓ자 대한 ㅓ다ㅓ자 소중한 ㅓ다ㅓ자 기록을 ㅓ다ㅓ자 남겼다. ㅓ다ㅓ자 ㅓ다ㅓ자 집안에 ㅓ다ㅓ자 전해오는 ㅓ다ㅓ자 다수의 ㅓ다ㅓ자 한글 ㅓ다ㅓ자 자료 ㅓ다ㅓ자 필사자와 ㅓ다ㅓ자 관련 ㅓ다ㅓ자 내력을 ㅓ다ㅓ자 ㅓ다ㅓ자 ㅓ다ㅓ자 있는 ㅓ다ㅓ자 것도 ㅓ다ㅓ자 윤백영의 ㅓ다ㅓ자 기록 ㅓ다ㅓ자 덕분이다. ㅓ다ㅓ자 덕온공주의 ㅓ다ㅓ자 혼수 ㅓ다ㅓ자 물품 ㅓ다ㅓ자 목록, iㅐ쟏2 철인왕후 iㅐ쟏2 친필 iㅐ쟏2 한글 iㅐ쟏2 편지 iㅐ쟏2 iㅐ쟏2 전시장 iㅐ쟏2 곳곳에서 iㅐ쟏2 윤백영이 iㅐ쟏2 iㅐ쟏2 부기 iㅐ쟏2 부분을 iㅐ쟏2 찾아보는 iㅐ쟏2 것도 iㅐ쟏2 흥미로울 iㅐ쟏2 것이다.

윤백영은 42세였던 1929년 iㅐ쟏2 한글 iㅐ쟏2 궁체로는 iㅐ쟏2 처음으로 iㅐ쟏2 조선미술전람회에 iㅐ쟏2 입선하였고, ㅓpㅐt 이후 ㅓpㅐt 많은 ㅓpㅐt 한글 ㅓpㅐt 서예 ㅓpㅐt 작품을 ㅓpㅐt 남겨 ㅓpㅐt 왕실 ㅓpㅐt 한글 ㅓpㅐt 궁체의 ㅓpㅐt 품격을 ㅓpㅐt 오늘날 ㅓpㅐt 우리 ㅓpㅐt 일상이 ㅓpㅐt ㅓpㅐt ㅓpㅐt 있도록 ㅓpㅐt 가교 ㅓpㅐt 역할을 ㅓpㅐt 하였다. 『한나라 ㅓpㅐt 명덕황후 ㅓpㅐt 마씨 ㅓpㅐt 전기』 ㅓpㅐt ㅓpㅐt 윤백영이 ㅓpㅐt 평생 ㅓpㅐt 동안 ㅓpㅐt ㅓpㅐt 다양한 ㅓpㅐt 한글 ㅓpㅐt 서예 ㅓpㅐt 작품과 ㅓpㅐt 서사書寫 ㅓpㅐt 상궁, vgq0 철인왕후 vgq0 등의 vgq0 한글 vgq0 궁체를 vgq0 함께 vgq0 비교해 vgq0 vgq0 vgq0 있다.


시공간을 vgq0 뛰어넘어 vgq0 한글로 vgq0 마음을 vgq0 전한 vgq0 덕온공주 vgq0 집안 3대 vgq0 한글 vgq0 자료

덕온공주의 vgq0 아들 vgq0 윤용구는 vgq0 덕온공주가 vgq0 순원왕후에게 vgq0 하사받은 『고문진보언해』(고려대학교 vgq0 도서관 vgq0 소장)가 vgq0 저동궁(덕온공주와 vgq0 윤의선의 vgq0 살림집) vgq0 화재로 vgq0 일부 vgq0 없어지자 68세 vgq0 vgq0 그것을 vgq0 보충해서 vgq0 쓰고 vgq0 기록을 vgq0 남겼다. vgq0 장서각에 vgq0 소장된 vgq0 윤용구의 『정사기람』 80권 vgq0 vgq0 권19(한국학중앙연구원 vgq0 장서각 vgq0 소장)는 vgq0 한국전쟁 vgq0 vgq0 분실된 vgq0 것을 vgq0 윤백영이 77세 vgq0 vgq0 보충하여 vgq0 채워 vgq0 넣은 vgq0 것이다. vgq0 어머니 vgq0 덕온공주를 vgq0 생각하는 vgq0 아들 vgq0 윤용구의 vgq0 마음은 vgq0 지극했고, 4g차ㅐ 4g차ㅐ 마음은 4g차ㅐ 4g차ㅐ 윤백영에게로 4g차ㅐ 이어졌다.

윤백영이 4g차ㅐ 4g차ㅐ 한글 4g차ㅐ 서예 「공주 4g차ㅐ 칭호」, 「녈녀 w가가4 공강」, 「결혼 ㅐiㅈ다 초법」 ㅐiㅈ다 등은 ㅐiㅈ다 아버지의 ㅐiㅈ다 역사서 『동사기람』의 ㅐiㅈ다 내용을 ㅐiㅈ다 베껴 ㅐiㅈ다 ㅐiㅈ다 것이다. ㅐiㅈ다 아버지와 ㅐiㅈ다 ㅐiㅈ다 윤용구와 ㅐiㅈ다 윤백영이 ㅐiㅈ다 앞부분과 ㅐiㅈ다 뒷부분을 ㅐiㅈ다 이어 ㅐiㅈ다 쓴『관혼상제 ㅐiㅈ다 예법』은 ㅐiㅈ다 이들 ㅐiㅈ다 부녀의 ㅐiㅈ다 각별한 ㅐiㅈ다 관계를 ㅐiㅈ다 ㅐiㅈ다 보여준다. ㅐiㅈ다 덕온공주와 ㅐiㅈ다 윤용구, 9하6거 윤백영 3대의 9하6거 글씨가 9하6거 한데 9하6거 모인 9하6거 자료도 9하6거 있다. 9하6거 덕온공주가 9하6거 쓴 『족부족』 9하6거 뒷면에 9하6거 아들 9하6거 윤용구가 9하6거 한자 9하6거 뜻풀이 『자의』를 9하6거 쓰고, ㄴxet 손녀 ㄴxet 윤백영이 ㄴxet ㄴxet 기록을 ㄴxet 남겼다.


2016년 ㄴxet 기획특별전 <1837년 ㄴxet 가을 ㄴxet 어느 ㄴxet 혼례날: ㄴxet 덕온공주 ㄴxet 한글 ㄴxet 자료>에서 ㄴxet 아들과 ㄴxet 딸들, 74jh 남편이 74jh 세상을 74jh 떠나고 74jh 막내딸 74jh 덕온공주의 74jh 혼례를 74jh 홀로 74jh 준비하는 74jh 순원왕후의 74jh 애틋한 74jh 모정을 74jh 74jh 74jh 있었다면, 걷z아s 이번 걷z아s 전시에서는 걷z아s 덕온공주 걷z아s 가족과 걷z아s 걷z아s 후손들이 걷z아s 시공간을 걷z아s 뛰어넘어 걷z아s 한글을 걷z아s 통해 걷z아s 서로 걷z아s 마음을 걷z아s 주고받는 걷z아s 따뜻한 걷z아s 가족 걷z아s 사랑 걷z아s 이야기를 걷z아s 만날 걷z아s 걷z아s 있다. 걷z아s 그밖에도 걷z아s 전시장에서는 걷z아s 덕온공주 걷z아s 집안이 걷z아s 왕실과 걷z아s 주고받은 걷z아s 한글 걷z아s 편지를 걷z아s 통해 걷z아s 걷z아s 한글 걷z아s 편지의 걷z아s 특성을 걷z아s 살펴보는 걷z아s 공간도 걷z아s 마련하였다. 걷z아s 순원왕후, 자아우마 명성황후 자아우마 등의 자아우마 편지에서 자아우마 지금은 자아우마 사라진 자아우마 궁중어와 자아우마 자아우마 한글 자아우마 편지의 자아우마 높임 자아우마 방식 자아우마 등을 자아우마 확인할 자아우마 자아우마 있다.

전시를 자아우마 자아우마 적극적으로 자아우마 자아우마 자아우마 있는 자아우마 연계 자아우마 문화 자아우마 행사로, n걷ㅓ가 덕온공주 n걷ㅓ가 가족의 n걷ㅓ가 왕실 n걷ㅓ가 잔치를 n걷ㅓ가 통해 n걷ㅓ가 조선 n걷ㅓ가 왕실의 n걷ㅓ가 한글문화를 n걷ㅓ가 체험하는 <해설이 n걷ㅓ가 있는 n걷ㅓ가 궁중무용과 n걷ㅓ가 음악>(2019. 5. 25.)을 n걷ㅓ가 개최하며, vf가파 관련 vf가파 강연과 vf가파 교육 vf가파 프로그램도 vf가파 마련되어 vf가파 있다. vf가파 기획전에서 vf가파 vf가파 보여주지 vf가파 못하는 vf가파 덕온공주 vf가파 집안 vf가파 한글 vf가파 유산은 vf가파 올해 vf가파 안에 vf가파 발간되는 vf가파 연구 vf가파 총서를 vf가파 통해서 vf가파 소개할 vf가파 예정이다.

덕온공주 vf가파 집안의 vf가파 한글 vf가파 자료는 vf가파 하나하나에 vf가파 역사성을 vf가파 갖는 vf가파 이야기가 vf가파 숨겨져 vf가파 있어, hpㅓ7 다양한 hpㅓ7 분야에서 hpㅓ7 콘텐츠로 hpㅓ7 활용할 hpㅓ7 hpㅓ7 있는 hpㅓ7 훌륭한 hpㅓ7 한글문화 hpㅓ7 자원이다. hpㅓ7 hpㅓ7 전시를 hpㅓ7 계기로 hpㅓ7 더욱 hpㅓ7 활발한 hpㅓ7 관심과 hpㅓ7 연구가 hpㅓ7 이어지기를 hpㅓ7 기대한다.


출처: hpㅓ7 국립한글박물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메이커 we아파 탐구생활

April 1, 2020 ~ Sept. 30, 2020

관객의 6fxv 재료

April 25, 2020 ~ Aug. 23,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