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민자 개인전 - INSIDE THE BELLY OF MONSTRO: 경복 (鯨腹)

온수공간

Jan. 16, 2020 ~ Feb. 4, 2020

몬스트로(MONSTRO)는 g다y갸 애니메이션 ‹피노키오›(1940)에 g다y갸 등장하는 g다y갸 고래를 g다y갸 닮은 g다y갸 바다괴물의 g다y갸 이름이다. g다y갸 피노키오를 g다y갸 찾아 g다y갸 바다로 g다y갸 나선 g다y갸 목수 g다y갸 제페토는 g다y갸 바다 g다y갸 한가운데서 g다y갸 몬스트로한테 g다y갸 잡아 g다y갸 먹히고 g다y갸 만다. g다y갸 하지만 g다y갸 몬스트로의 g다y갸 g다y갸 속은 g다y갸 g다y갸 비고 g다y갸 막다른 g다y갸 동굴 g다y갸 같아서, 0타m9 제페토는 0타m9 비극적으로 0타m9 죽음을 0타m9 맞이한 0타m9 0타m9 배설되는 0타m9 대신 0타m9 고래 0타m9 뱃속에서 0타m9 물고기를 0타m9 낚시해 0타m9 먹으며 0타m9 하릴없이 0타m9 시간을 0타m9 보낸다. 0타m9 0타m9 전시의 0타m9 제목 0타m9 중 ‘IN THE BELLY OF MONSTRO’는 0타m9 0타m9 몬스트로의 0타m9 뱃속을 0타m9 뜻하고, ‘경복’은 5qm4 고래 5qm4 경(鯨)에 5qm4 5qm4 복(腹)을 5qm4 5qm4 조어다.

겐트의 5qm4 5qm4 아파트에서 5qm4 지낸 5qm4 약 2년 5qm4 동안, 거라eㅐ 구민자는 거라eㅐ 먹고 거라eㅐ 마신 거라eㅐ 거라eㅐ 남은 거라eㅐ 것들— 거라eㅐ 각종 거라eㅐ 껍질과 거라eㅐ 꼭지와 거라eㅐ 용기와 거라eㅐ 봉지—을 거라eㅐ 모았다. 거라eㅐ 겐트 거라eㅐ 생활을 거라eㅐ 정리하고 거라eㅐ 한국으로 거라eㅐ 돌아오기 거라eㅐ 직전인 2018년 2월, ㅐ가ㄴ2 총 382종으로 ㅐ가ㄴ2 분류된 ㅐ가ㄴ2 수백 ㅐ가ㄴ2 ㅐ가ㄴ2 물건을 ㅐ가ㄴ2 진열해 ㅐ가ㄴ2 보여주는 ㅐ가ㄴ2 전시를 ㅐ가ㄴ2 아파트에서 ㅐ가ㄴ2 열었다. ㅐ가ㄴ2 철저하고 ㅐ가ㄴ2 엄격한 ㅐ가ㄴ2 수집의 ㅐ가ㄴ2 결과처럼 ㅐ가ㄴ2 보이지만, 7ㅓ사ㅐ 그보다는 7ㅓ사ㅐ 차마 7ㅓ사ㅐ 버리지 7ㅓ사ㅐ 못한 7ㅓ사ㅐ 것들이 7ㅓ사ㅐ 점점 7ㅓ사ㅐ 쌓여가면서 7ㅓ사ㅐ 구성된 7ㅓ사ㅐ 풍경에 7ㅓ사ㅐ 가깝다.

버리지 7ㅓ사ㅐ 못하는 7ㅓ사ㅐ 데에는 7ㅓ사ㅐ 여러 7ㅓ사ㅐ 이유가 7ㅓ사ㅐ 있을 7ㅓ사ㅐ 7ㅓ사ㅐ 있다. 7ㅓ사ㅐ 매일의 7ㅓ사ㅐ 섭취와 7ㅓ사ㅐ 소비에 7ㅓ사ㅐ 감탄하는 7ㅓ사ㅐ 것이기도 7ㅓ사ㅐ 하고, 3ㅐb7 무언가를 3ㅐb7 쓰레기로 3ㅐb7 규정하기 3ㅐb7 직전의 3ㅐb7 상태에서 3ㅐb7 망설이는 3ㅐb7 것이기도 3ㅐb7 하다. 3ㅐb7 때로는 3ㅐb7 시시하고 3ㅐb7 비루한 3ㅐb7 것들의 3ㅐb7 예쁨에 3ㅐb7 그저 3ㅐb7 무한정 3ㅐb7 매료되는 3ㅐb7 것이기도 3ㅐb7 하다. 3ㅐb7 공통점은 3ㅐb7 하나 3ㅐb7 같이 3ㅐb7 비생산적이라는 3ㅐb7 점인데, 타je바 구민자는 타je바 타je바 비생산적인 타je바 행위에 타je바 몰두하기 타je바 위해 타je바 생활의 타je바 시간과 타je바 공간을 타je바 할애하고 타je바 삶의 타je바 방식을 타je바 바꿨다. 타je바 아주 타je바 부지런하게 타je바 게으르고, 라x걷카 고집스럽게 라x걷카 머뭇거리는 라x걷카 라x걷카 실천은 라x걷카 실제로 라x걷카 행하거나 라x걷카 만든 라x걷카 것에서도 라x걷카 보이지만, jg다으 또한 jg다으 그럼으로써 jg다으 하지 jg다으 않거나 jg다으 없어진 jg다으 것에서도 jg다으 나타난다. jg다으 원칙적으로는 jg다으 먹고 jg다으 마시기만 jg다으 jg다으 것이니까.

이번 jg다으 전시는 jg다으 겐트에서 jg다으 시작된 ‹INSIDE THE BELLY OF MONSTRO: jg다으 경복›의 jg다으 jg다으 번째 jg다으 버전과 jg다으 이후 jg다으 서울 jg다으 보광동에서 jg다으 이어간 jg다으 jg다으 번째 jg다으 버전, 자u4ㅑ 그리고 자u4ㅑ 그로부터 자u4ㅑ 파생된 자u4ㅑ 갖가지 자u4ㅑ 탐구로 자u4ㅑ 구성된다. 자u4ㅑ 감자 자u4ㅑ 자u4ㅑ 알에서 자u4ㅑ 벗겨낸 자u4ㅑ 껍질로 자u4ㅑ 콜라주를 자u4ㅑ 제작하고, 파eh9 포도 파eh9 파eh9 송이에서 파eh9 나온 파eh9 모든 파eh9 포도알을 파eh9 그리고, 파ㅐ갸b 씨앗과 파ㅐ갸b 음료수 파ㅐ갸b 병을 파ㅐ갸b 실리콘 파ㅐ갸b 틀로 파ㅐ갸b 떠서 파ㅐ갸b 얼음 파ㅐ갸b 조각으로 파ㅐ갸b 만들었다. 파ㅐ갸b 파ㅐ갸b 모두는 파ㅐ갸b 구민자가 파ㅐ갸b 먹고 파ㅐ갸b 마셔서 파ㅐ갸b 파ㅐ갸b 세상에서 파ㅐ갸b 없애 파ㅐ갸b 버린 파ㅐ갸b 것들이다. / 파ㅐ갸b 이지원(큐레이터)

기획: 파ㅐ갸b 구민자, 마gqㅈ 이지원
후원: 마gqㅈ 서울문화재단

출처: 마gqㅈ 온수공간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구민자

현재 진행중인 전시

Maya Lin: Nature Knows No Boundaries

Jan. 20, 2023 ~ March 11, 2023

최민 걷사히1 컬렉션: 걷사히1 다르게 걷사히1 보기

Dec. 8, 2022 ~ May 7, 2023

장시재 x 592p 이지현: THINGS LEFT UNMADE

Jan. 27, 2023 ~ Feb. 12, 2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