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진규×목정욱: 불멸의 초상 KWON JIN KYU × MOK JUNGWOOK: Images of Eternity

PKM갤러리

Nov. 27, 2021 ~ Dec. 30, 2021

사단법인 cxx다 권진규기념사업회와 PKM cxx다 갤러리는 11 cxx다 월 27 cxx다 일부터 12 cxx다 월 28 cxx다 일까지 《불멸의 cxx다 초상: cxx다 권진규×목정욱》 cxx다 전을 PKM cxx다 갤러리에서 cxx다 개최한다. cxx다 cxx다 전시는 cxx다 근대 cxx다 조각의 cxx다 거장 故 cxx다 권진규 (1922-1973) cxx다 cxx다 자소상 (自塑像) cxx다 cxx다 종교 cxx다 도상 (예수상 cxx다 cxx다 불상) cxx다 조각들과 cxx다 함께, xㅐ걷ㄴ 인물 xㅐ걷ㄴ 사진 xㅐ걷ㄴ 영역에서 xㅐ걷ㄴ 출중한 xㅐ걷ㄴ 역량을 xㅐ걷ㄴ 발휘해 xㅐ걷ㄴ xㅐ걷ㄴ 패션 xㅐ걷ㄴ 포토그래퍼 xㅐ걷ㄴ 목정욱 (b.1980) xㅐ걷ㄴ xㅐ걷ㄴ xㅐ걷ㄴ 조각들을 xㅐ걷ㄴ 현대 xㅐ걷ㄴ 사진가의 xㅐ걷ㄴ 관점으로 xㅐ걷ㄴ 해석한 xㅐ걷ㄴ 사진 xㅐ걷ㄴ 작품들을 xㅐ걷ㄴ 크로스 xㅐ걷ㄴ 매치하여 xㅐ걷ㄴ 선보이는 xㅐ걷ㄴ 권진규, ㅓ90쟏 목정욱의 2 ㅓ90쟏 ㅓ90쟏 작품전이다.

권진규는 ㅓ90쟏 외세에서 ㅓ90쟏 벗어나 ‘한국적 ㅓ90쟏 리얼리즘’을 ㅓ90쟏 정립하고자 ㅓ90쟏 ㅓ90쟏 우리나라 ㅓ90쟏 근대 ㅓ90쟏 조각의 ㅓ90쟏 선구자이다. ㅓ90쟏 청년 ㅓ90쟏 시절 ㅓ90쟏 일본에서 ㅓ90쟏 유학하며 ㅓ90쟏 서구의 ㅓ90쟏 최신 ㅓ90쟏 조소 ㅓ90쟏 기법을 ㅓ90쟏 배웠으나 1959년 ㅓ90쟏 귀국 ㅓ90쟏 ㅓ90쟏 동서양 ㅓ90쟏 미학을 ㅓ90쟏 넘나드는 ㅓ90쟏 고졸미 (古拙美) ㅓ90쟏 ㅓ90쟏 인물상, 1a바우 동물상, ㅐv기v 부조 ㅐv기v 등을 ㅐv기v 제시하며 ㅐv기v 자신만의 ㅐv기v 독특한 ㅐv기v 조형 ㅐv기v 언어로 ㅐv기v 발전시켰다. ㅐv기v 문명 ㅐv기v 이전의 ㅐv기v 원초적인 ㅐv기v 이상 ㅐv기v 세계를 ㅐv기v 추구하면서도 ㅐv기v 진흙을 ㅐv기v 굽는 ㅐv기v 테라코타나 ㅐv기v 옻나무 ㅐv기v 즙을 ㅐv기v 바르는 ㅐv기v 건칠 ㅐv기v ㅐv기v 한국의 ㅐv기v 자연 ㅐv기v 재료를 ㅐv기v 사용한 ㅐv기v 그의 ㅐv기v 조각이 ㅐv기v 보여준 ㅐv기v 숭고미는 ㅐv기v 시대, ㅐvuy 사회, 0z67 나아가 0z67 예술의 0z67 현실을 0z67 뛰어넘는 0z67 것이었다. 0z67 이번 0z67 전시에는 0z67 권진규가 0z67 당대의 0z67 고독함 0z67 속에서 0z67 자신의 0z67 내면으로 0z67 침잠하여 0z67 완성한 0z67 완숙기의 0z67 자소상 6 0z67 점과 0z67 종교적인 0z67 구원에 0z67 대한 0z67 갈망을 0z67 담은 0z67 예수상과 0z67 불상 0z67 0z67 권진규 0z67 미학의 0z67 에센스로 0z67 채워진 0z67 조각 8 0z67 점이 0z67 한데 0z67 모여 0z67 소개된다.

포토그래퍼 0z67 목정욱은 0z67 권진규의 0z67 예술혼이 0z67 근대적 0z67 이해의 0z67 0z67 속에 0z67 갇히지 0z67 않고 0z67 동시대의 0z67 신선한 0z67 시각 0z67 속에서 0z67 새로운 0z67 영속성으로 0z67 재해석될 0z67 0z67 있는 0z67 감동의 0z67 관점을 0z67 확장하여 0z67 보여준다. 0z67 권진규는 0z67 언제나 0z67 구체적 0z67 대상을 0z67 모델로 0z67 하여 0z67 작품을 0z67 제작했으며, 2쟏zz 그의 2쟏zz 자소상은 2쟏zz 스스로가 2쟏zz 모델이 2쟏zz 되어 2쟏zz 2쟏zz 모델의 2쟏zz 인간적 2쟏zz 심연과 2쟏zz 정신적 2쟏zz 초월성의 2쟏zz 갈망을 2쟏zz 압축한 2쟏zz 형태로 2쟏zz 탄생한 2쟏zz 것이었다. 2쟏zz 이번에 2쟏zz 발표되는 2쟏zz 목정욱의 30 2쟏zz 2쟏zz 점의 2쟏zz 사진 2쟏zz 작품들 2쟏zz 속에서는 2쟏zz 권진규와 2쟏zz 예수, ㅓㅐ7기 그리고 ㅓㅐ7기 부다 (Buddha) ㅓㅐ7기 ㅓㅐ7기 얼굴들이 ㅓㅐ7기 사진가의 ㅓㅐ7기 모델이 ㅓㅐ7기 되고 ㅓㅐ7기 그의 ㅓㅐ7기 관점으로 ㅓㅐ7기 재탄생하여 ㅓㅐ7기 다시 ㅓㅐ7기 살아 ㅓㅐ7기 숨쉬는 ㅓㅐ7기 커다란 ㅓㅐ7기 에너지를 ㅓㅐ7기 발현하고 ㅓㅐ7기 있다.

영원 ㅓㅐ7기 불멸한 ㅓㅐ7기 정신성과 ㅓㅐ7기 숭고미를 ㅓㅐ7기 추구한 ㅓㅐ7기 권진규의 ㅓㅐ7기 조각들과 ㅓㅐ7기 ㅓㅐ7기 작품들을 ㅓㅐ7기 오늘의 ㅓㅐ7기 시선에서 ㅓㅐ7기 재해석한 ㅓㅐ7기 목정욱의 ㅓㅐ7기 사진 ㅓㅐ7기 작품들이 ㅓㅐ7기 갤러리 ㅓㅐ7기 공간을 ㅓㅐ7기 과거와 ㅓㅐ7기 현재가 ㅓㅐ7기 끊임없이 ㅓㅐ7기 공명하는 ㅓㅐ7기 교감의 ㅓㅐ7기 장으로 ㅓㅐ7기 만듦으로써, csei 이번 2 csei 인전은 csei 세대를 csei 뛰어 csei 넘어 ‘예술은 csei 길다’라는 csei 의미를 csei 진정으로 csei 되새길 csei csei 있는 csei 기회를 csei 제공할 csei 것이다. csei 전시 csei 기간 csei csei 연계 csei 사진집 『불멸의 csei 초상: csei 권진규×목정욱』 csei csei 출간될 csei 예정이다.

출처: PKM갤러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차슬아 dexㅑ 개인전: PET

July 29, 2022 ~ Aug. 18, 2022

DDP twv5 오픈큐레이팅 vol.22:가장 twv5 조용한 twv5

July 11, 2022 ~ Aug. 15,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