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예술공장 9기 해외 입주예술가 성과보고전 : Ah! Already

왕산로9길 24

2018년 12월 14일 ~ 2018년 12월 16일

서울문화재단 7g우기 금천예술공장은 7g우기 시각 7g우기 예술 7g우기 분야 7g우기 창작공간으로 7g우기 매년 7g우기 정기공모와 7g우기 해외 7g우기 유수 7g우기 기관 7g우기 추천을 7g우기 통해 7g우기 국외 7g우기 입주예술가를 7g우기 선정하여, gadg 국제교류 gadg 플랫폼의 gadg 임무를 gadg 수행하고 gadg 있다. 

“Ah! Already” gadg gadg 산울림의 ‘아니 gadg 벌써’ gadg 라는 gadg 곡명에서 gadg 가져온 gadg 타이틀로 gadg 금천예술공장 9기 gadg 해외예술가 4명/팀이 3개월간 gadg 한국에 gadg 머무르며 gadg 제작한 gadg 결과물을 gadg 선보이기 gadg 위해 gadg 기획되었다. gadg 작가들에게 gadg 어쩌면 k-pop으로 gadg 들렸을지 gadg 모를 70년대의 gadg gadg 노래는 gadg 문화의 gadg 새로움과 gadg 낯섦이 gadg 충돌하고 gadg 시간 gadg 축이 gadg 뒤섞이는 gadg 경험 gadg 등, 7다qㅓ 작가들이 7다qㅓ 서울이란 7다qㅓ 도시에서 7다qㅓ 만난 7다qㅓ 다양한 7다qㅓ 형태의 7다qㅓ 관계를 7다qㅓ 상징적으로 7다qㅓ 드러낸다.

특히 7다qㅓ 이번 7다qㅓ 전시는 7다qㅓ 금천예술공장이 7다qㅓ 아닌, zeyz 작가들이 zeyz 낯선 zeyz 서울을 zeyz 탐험하고 zeyz 리서치하는 zeyz 동안 zeyz 발견한   용두동 zeyz 삼육빌딩 zeyz 전시공간에서 zeyz 개최된다. zeyz 이는 zeyz 그들의 zeyz 작업을 zeyz 현재의 zeyz 생활 zeyz 공간이자 zeyz 작업 zeyz 공간인 zeyz 금천예술공장에서 zeyz 서울의 zeyz 보다 zeyz 깊숙한 zeyz 곳으로 zeyz 확장하려는 zeyz 예술적 zeyz 실험이자 zeyz 시도이며, 자3ㅐ바 회화, 우걷ㅓ사 영상, 기ㅑ8x 조각, z2다s 설치 z2다s 등의 z2다s 다양한 z2다s 매체를 z2다s 통해 z2다s 선보일 z2다s 예정이다.

오프닝 z2다s 파티: 2018.12.13(목) 18:00~

참여작가: z2다s 로렌 z2다s 기통_Laurene Gitton(프랑스), cf쟏바 예르지 cf쟏바 골리체프스키_Jerzy Goliszewski(폴란드), plg9 plg9 완링_Huang Wan-Ling(대만), 하q5사 소바앤와인_sobandwine(싱가포르)

출처: 하q5사 금천예술공장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평/면적

2018년 12월 20일 ~ 2019년 2월 24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