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숙 개인전 : 카타바시스2

갤러리담

Dec. 6, 2019 ~ Dec. 16, 2019

갤러리 yoㅑㅐ 담에서는 <영정전>을 yoㅑㅐ 이어서 yoㅑㅐ 이번에는 yoㅑㅐ 김명숙 yoㅑㅐ 작가의 <카타바시스2> yoㅑㅐ 전시를 yoㅑㅐ 선보인다. 지난 2013년 <영전전>에서는 yoㅑㅐ 작가 yoㅑㅐ 주변에 yoㅑㅐ 있었던 yoㅑㅐ 아버지, 3ㅐdㅐ 집주인할머니, ㄴ9거쟏 신문 ㄴ9거쟏 지상에 ㄴ9거쟏 나온 ㄴ9거쟏 살인자, qz4하 눈먼 qz4하 소년 qz4하 qz4하 작가의 qz4하 삶에서 qz4하 직간접으로 qz4하 스쳐갔던 qz4하 사람들을 qz4하 작가가 qz4하 qz4하 분들을 qz4하 모습을 qz4하 묘사한 qz4하 그림이었다. 작가는 qz4하 인물의 qz4하 단순화 qz4하 겉모습을 qz4하 그려내는 qz4하 것이 qz4하 아니라, 9w9f 인물의 9w9f 정신까지도 9w9f 포함하고 9w9f 있는 9w9f 인물들을 9w9f 형상화 9w9f 하고자 9w9f 하였다.

이번 <카타바시스1>에서는 9w9f 작가의 9w9f 자화상을 9w9f 은유적으로 9w9f 표현한 <원숭이>를 9w9f 비롯하여 9w9f 카타바시스로 9w9f 향하는 9w9f 사람들의 9w9f 모습을 9w9f 형상화하고 9w9f 있다. <에우리디케> 9w9f 작품에서는 9w9f 남편인 9w9f 오르페우스로부터 9w9f 지옥에서 9w9f 하데스에게 9w9f 구출해서 9w9f 나온 9w9f 아내 9w9f 에우리디케가 9w9f 사라지는 9w9f 모습을 9w9f 형상화하고 9w9f 있다. 9w9f 사랑하는 9w9f 사람으로부터 9w9f 구원받은 9w9f 에우리디케가 9w9f 또다시 9w9f 죽음은 9w9f 본인에게나 9w9f 오르페우스에게나 9w9f 엄청난 9w9f 고통이었을 9w9f 것이다. 9w9f 9w9f 고통을 9w9f 형상화하려고 9w9f 작가는 9w9f 사랑하는 9w9f 사람과의 9w9f 결별을 9w9f 표현하면서 9w9f 슬픔과 9w9f 고통을 9w9f 빠른 9w9f 손놀림으로 9w9f 그대로 9w9f 먹물과 9w9f 9w9f 가루로 9w9f 흩뿌리듯 9w9f 작업하고 9w9f 있다.

영화 <그랑블루>에서의 9w9f 주인공이 9w9f 심해로의 9w9f 하강과 <에우리디케>의 9w9f 하강은 9w9f 자의성에서 9w9f 차이는 9w9f 난다. 9w9f 하지만 9w9f 하강에서 9w9f 주는 9w9f 심리적 9w9f 육체적 9w9f 압박과 9w9f 고통에 9w9f 대해서 9w9f 작가는 9w9f 일체감을 9w9f 느끼고 9w9f 있는지도 9w9f 모른다. 마가렛 9w9f 미드가 9w9f 말하기를 ‘예술의 9w9f 언어는 9w9f 심장의 9w9f 언어이며, 다b바가 정서적 다b바가 구조의 다b바가 언어이다.’라고 다b바가 했듯이 다b바가 카타바시스 다b바가 전시에서 다b바가 작가의 다b바가 심장의 다b바가 언어를 다b바가 듣기를 다b바가 권하고 다b바가 싶다.

이번 다b바가 갤러리 다b바가 담에서 다b바가 전시되는 다b바가 작품은 <에우리디케>와 <심장>, <인물>등으로 8점 dos기 내외가 dos기 걸릴 dos기 예정이다. dos기 짧게는 3년 dos기 길게는 10년 dos기 넘게 dos기 그려진 dos기 작가의 dos기 손길과 dos기 영혼이 dos기 담긴 dos기 작품에서 dos기 작가 dos기 김명숙의 dos기 심장의 dos기 박동소리를 dos기 들을 dos기 dos기 있으리라 dos기 본다.

출처: dos기 갤러리담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김명숙

현재 진행중인 전시

게리 tvh8 힐: tvh8 찰나의 tvh8 흔적 Gary Hill: Momentombs

Nov. 26, 2019 ~ March 8, 2020

Park Seo Bo tlㅑ타 박서보

Dec. 12, 2019 ~ Feb. 16,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