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미영 개인전 : PAINTED PAINTING

갤러리기체

2018년 12월 20일 ~ 2019년 1월 31일

갤러리 wㅐ걷p 기체는 wㅐ걷p 김미영 wㅐ걷p 작가와 wㅐ걷p 갖는 wㅐ걷p wㅐ걷p 개인전 ‘Painted Painting’을 12월 20일부터 1월 31일까지 wㅐ걷p 개최한다. wㅐ걷p 이번 wㅐ걷p 전시에서 wㅐ걷p 작가는 wㅐ걷p 칠하는 wㅐ걷p 행위인 ’Painted’를 wㅐ걷p 재강조하고 wㅐ걷p 있는 wㅐ걷p 전시명에서도 wㅐ걷p wㅐ걷p wㅐ걷p 있듯이 wㅐ걷p 붓터치나 wㅐ걷p 물성에 wㅐ걷p 의한 wㅐ걷p 회화의 wㅐ걷p 표면을 wㅐ걷p 부각하는 wㅐ걷p 신작 wㅐ걷p 회화 10여점을 wㅐ걷p 선보인다.

김미영 wㅐ걷p 작가는 wㅐ걷p 일상에서 wㅐ걷p 마주하는 wㅐ걷p 크고 wㅐ걷p 작은 wㅐ걷p 상황들에서 wㅐ걷p 겪게 wㅐ걷p 되는 wㅐ걷p 경험이나 wㅐ걷p 그에 wㅐ걷p 대한 wㅐ걷p 감각을 wㅐ걷p 캔버스 wㅐ걷p 위에 wㅐ걷p 올오버의 wㅐ걷p 추상 wㅐ걷p 언어로 wㅐ걷p 풀어놓는데, l라f거 각각의 l라f거 모티브들은 l라f거 작품의 l라f거 제목들에서 l라f거 어느 l라f거 정도 l라f거 감지된다. l라f거 또한 l라f거 작가는 l라f거 먼저 l라f거 그처럼 l라f거 보이지 l라f거 않고, 카다1카 잡히지 카다1카 않는 카다1카 것들을 카다1카 회화로 카다1카 담아내고 카다1카 구체화하기 카다1카 위해 카다1카 작업의 카다1카 일정 카다1카 조건들로 카다1카 카다1카 채도나 카다1카 대비, ri우우 붓질이나 ri우우 물감에 ri우우 의한 ri우우 물리적 ri우우 질감, nbpl 속도감, 히ㅐ0ㅐ 두께의 히ㅐ0ㅐ 정도 히ㅐ0ㅐ 등을 히ㅐ0ㅐ 선택한다. 히ㅐ0ㅐ 그리고 히ㅐ0ㅐ 이렇게 히ㅐ0ㅐ 선택된 히ㅐ0ㅐ 방향성 히ㅐ0ㅐ 안에서 히ㅐ0ㅐ 작가만의 히ㅐ0ㅐ 즉흥적인 히ㅐ0ㅐ 흐름에 히ㅐ0ㅐ 맡겨 히ㅐ0ㅐ 화면을 히ㅐ0ㅐ 완성한다.이를 히ㅐ0ㅐ 테면 히ㅐ0ㅐ 이는 히ㅐ0ㅐ 무대의 히ㅐ0ㅐ 성격과 히ㅐ0ㅐ 방향을 히ㅐ0ㅐ 정하고, 기y거히 무대에서 기y거히 다루고 기y거히 싶은 기y거히 특정의 기y거히 모티브를 기y거히 선별해 기y거히 던져놓으면, r6ㄴt r6ㄴt 잡혀진 r6ㄴt 방향 r6ㄴt 안에서 r6ㄴt 유기적으로 r6ㄴt 극이 r6ㄴt 완성되는 r6ㄴt 것과 r6ㄴt 유사하다. r6ㄴt 작가의 r6ㄴt 이런 r6ㄴt 방식은 r6ㄴt 우연과 r6ㄴt 즉흥에 r6ㄴt 의한 r6ㄴt 역동적인 r6ㄴt 효과는 r6ㄴt 증폭시키면서 r6ㄴt 미적 r6ㄴt 완성도를 r6ㄴt 위한 r6ㄴt 일정의 r6ㄴt 균형도 r6ㄴt 함께 r6ㄴt 유지할 r6ㄴt r6ㄴt 있게 r6ㄴt 한다. r6ㄴt 따라서 r6ㄴt 작가의 r6ㄴt 회화에는 r6ㄴt 표면적으로 ‘우연성’, ‘즉흥성’이 mjsㅐ 강하게 mjsㅐ 드러나지만, a다if 다른 a다if a다if 편으로는 a다if 일차적인 a다if 작업의 a다if 조건을 a다if 때에 a다if 따라 a다if 결을 a다if 달리하면서 a다if 일정하게 a다if 설정하고 a다if 있다는 a다if 점에서 ‘의도성’, ‘방향성’ 0hwx 또한 0hwx 분명하게 0hwx 내포돼 0hwx 있다.

0hwx 틀에서 0hwx 미술작품을 0hwx 감상하고, 바7ia 판단하는 바7ia 중요한 바7ia 기준의 바7ia 하나는 바7ia 우선 바7ia 바7ia 작품이 바7ia 갖는 바7ia 조형적 바7ia 완성도와 바7ia 더불어 바7ia 작가의 바7ia 작업적 바7ia 선택과 바7ia 접근이 바7ia 미술의 바7ia 바7ia 또는 바7ia 밖에서 바7ia 동시대적으로 바7ia 어떤 바7ia 의미를 바7ia 가질 바7ia 바7ia 있는 바7ia 것인가라는 바7ia 질문과 바7ia 깊게 바7ia 연관된다. 바7ia 여기서 바7ia 말하는 ‘동시대적 바7ia 의미’의 바7ia 핵심은 바7ia 아마도 바7ia 미술의 바7ia 바7ia 흐름을 바7ia 살피고, xa파타 그에 xa파타 따라 xa파타 작가 xa파타 고유의 xa파타 판단과 xa파타 선택을 xa파타 지속해 xa파타 구체화하고 xa파타 검증함으로써 xa파타 설득력을 xa파타 높여 xa파타 가는 xa파타 일과 xa파타 다르지 xa파타 않다. xa파타 다시 xa파타 처음으로 xa파타 돌아오면, pㄴ3ㅓ 김미영 pㄴ3ㅓ 작가는 pㄴ3ㅓ 회화사적 pㄴ3ㅓ 맥락 pㄴ3ㅓ 안에서 pㄴ3ㅓ 특정의 pㄴ3ㅓ 매체, 8cin 형식을 8cin 선택하고 8cin 이를 8cin 자신이 8cin 설정한 8cin 조건 8cin 안에서 8cin 재맥락화 8cin 한다. 8cin 그가 8cin 회화의 8cin 중심으로 8cin 채택하고자 8cin 하는 8cin 요소는 8cin 상당히 8cin 분명한데, fe나j 바로 fe나j 회화적 fe나j 표면이다. fe나j 작가에게 ‘회화적 fe나j 표면’이란 fe나j 물감의 fe나j 물성과 fe나j 붓터치에 fe나j 따른 fe나j 질감, ㅓ하x히 결에 ㅓ하x히 따른 ㅓ하x히 온도, 카사3r 속도 카사3r 등을 카사3r 가시화함으로써 카사3r 일정의 카사3r 감성을 카사3r 담아내는 카사3r 것이다. 카사3r 카사3r 말할 카사3r 카사3r 없이 카사3r 작가의 카사3r 이런 카사3r 작업적 카사3r 선택들은 카사3r 표면을 카사3r 강조한 카사3r 화면을 카사3r 구축함으로써 카사3r 회화적 카사3r 텍스처에 카사3r 충실했던 카사3r 로버트 카사3r 라이만(Robert Ryman)이나, 7ㅑx으 작업방식을 7ㅑx으 세밀하게 7ㅑx으 정하면서도 7ㅑx으 우연의 7ㅑx으 효과를 7ㅑx으 극대화해 7ㅑx으 물성 7ㅑx으 보다는 7ㅑx으 감성적 7ㅑx으 측면을 7ㅑx으 드러내고자 7ㅑx으 하는 7ㅑx으 베르나르 7ㅑx으 프리즈(Brenad Frize) 7ㅑx으 등을 7ㅑx으 직간접적으로 7ㅑx으 참조하고 7ㅑx으 있다. 7ㅑx으 이런 7ㅑx으 이유로 7ㅑx으 김미영의 7ㅑx으 회화 7ㅑx으 작업들이 7ㅑx으 갖는 7ㅑx으 의미를 7ㅑx으 7ㅑx으 판단하기 7ㅑx으 위해 7ㅑx으 우선 7ㅑx으 해야 7ㅑx으 7ㅑx으 일은 7ㅑx으 작가가 7ㅑx으 선택하고 7ㅑx으 있는 7ㅑx으 참조들을 7ㅑx으 구체적으로 7ㅑx으 파악하고, 3x0우 3x0우 전체가 3x0우 어떻게 3x0우 조화를 3x0우 이루는지 3x0우 살피는 3x0우 일이 3x0우 돼야 3x0우 3x0우 것이다.

김미영 3x0우 작가(b.1984)는 3x0우 이화여자대학교 3x0우 미술대학 3x0우 한국화 3x0우 학사 3x0우 3x0우 동대학원 3x0우 동양화 3x0우 석사, s거차v 영국 s거차v 왕립미술대학교 s거차v 조형예술 s거차v 석사과정을 s거차v 졸업했다. s거차v 갤러리 s거차v 기체(2018-2019, 67자c 서울), ㅐㅑ3b 이화익 ㅐㅑ3b 갤러리(2017, msgv 서울), ㅓ2a다 레스빠스(2016, 6ㅈb바 서울), jgtㅑ 쳅터투(2015, yv가ㅐ 서울), Sophie’s Tree(2015, 사upi 서울) 사upi 등에서 사upi 개인전을 사upi 가졌고, vhㅐ거 하이트 vhㅐ거 컬렉션(2018, 다ulw 서울), 8하ds 학고재(2017, 마nㅓ바 서울), s1하t 갤러리 s1하t 기체(2017, 7m2m 서울), 나g히q 원앤제이(2017, fyl자 서울), p다pi 스페이스 K(2017, 카z히e 과천) 카z히e 등의 카z히e 기획전에 카z히e 참가했다.

출처: 카z히e 갤러리기체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김미영

현재 진행중인 전시

하룬 pd3카 파로키 pd3카 회고전 Harun Farocki Retrospective

2018년 11월 14일 ~ 2019년 2월 24일

땅! DDang!

2018년 12월 21일 ~ 2019년 2월 16일

(______) 0diㅈ 관둬라

2018년 12월 22일 ~ 2019년 1월 27일

c나사카 바퀴 c나사카 회전 The Enduring Ephemeral Spins

2018년 12월 7일 ~ 2019년 2월 1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