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엘렌연 개인전 : 한여름 뙤약볕 속의 새끼 두꺼비 ELLEN YEON KIM : Baby Toad Under The Sweltering Sun

오뉴월 이주헌

Nov. 29, 2019 ~ Dec. 21, 2019

《한여름 다차ㅓ기 뙤약볕 다차ㅓ기 속의 다차ㅓ기 새끼 다차ㅓ기 두꺼비》*는 다차ㅓ기 김엘렌연이 다차ㅓ기 한국에서 다차ㅓ기 처음으로 다차ㅓ기 작업을 다차ㅓ기 선보이는 다차ㅓ기 전시로, ㅐpㅈu 인간의 ㅐpㅈu 고통과 ㅐpㅈu 무력함을 ㅐpㅈu 정면으로 ㅐpㅈu 들여다보려는 ㅐpㅈu 작가의 ㅐpㅈu 노력과 ㅐpㅈu 그를 ㅐpㅈu 위한 ㅐpㅈu 방법론에 ㅐpㅈu 대한 ㅐpㅈu 고민을 ㅐpㅈu 담은 ㅐpㅈu 전시이다. ㅐpㅈu 작가는 ㅐpㅈu 사운드 ㅐpㅈu 설치 ㅐpㅈu 작업 〈여우들〉과 ㅐpㅈu 같은 ㅐpㅈu 세계를 ㅐpㅈu 공유하는 ㅐpㅈu 조형 〈For Mr. Chill Bones〉, 5카으c 5카으c 조형의 5카으c 시작점이 5카으c 되었던 5카으c 단편소설 「강을 5카으c 흐르게 5카으c 하다」 5카으c 5카으c 작업을 5카으c 통해 5카으c 상처에 5카으c 가시성을 5카으c 부여하며, ㅓ다6하 모든 ㅓ다6하 것이 ㅓ다6하 ㅓ다6하 괜찮아 ㅓ다6하 ㅓ다6하 것이라는 ㅓ다6하 믿음만이 ㅓ다6하 희망은 ㅓ다6하 아니라 ㅓ다6하 주장한다.

전시 ㅓ다6하 동명의 ㅓ다6하 책자 ㅓ다6하 발간 ㅓ다6하 예정으로, ㅐ1ㅐㅓ 발간 ㅐ1ㅐㅓ 기념 ㅐ1ㅐㅓ 이벤트는 ㅐ1ㅐㅓ 추후 ㅐ1ㅐㅓ 공지 ㅐ1ㅐㅓ ㅐ1ㅐㅓ 예정입니다

*전시 ㅐ1ㅐㅓ 제목 ‘한여름 ㅐ1ㅐㅓ 뙤약볕 ㅐ1ㅐㅓ 속의 ㅐ1ㅐㅓ 새끼 ㅐ1ㅐㅓ 두꺼비’는 ㅐ1ㅐㅓ 정유정 ㅐ1ㅐㅓ 작가의 ㅐ1ㅐㅓ 소설 『종의 ㅐ1ㅐㅓ 기원』에서 ㅐ1ㅐㅓ 차용하였음을 ㅐ1ㅐㅓ 밝힙니다.

후원: ㅐ1ㅐㅓ 서울문화재단

출처: ㅐ1ㅐㅓ 스페이스오뉴월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김엘렌연

현재 진행중인 전시

박제호 갸나ㅓ3 이연석 : Vera Verto

Jan. 17, 2020 ~ Feb. 16, 2020

Adam Pendleton : These Elements of Me

Nov. 21, 2019 ~ Feb. 1,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