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수인 개인전 : 저곳

갤러리담

May 22, 2019 ~ May 31, 2019

여행이나 qㅓwf 미술관 qㅓwf 또는 qㅓwf 인쇄물 qㅓwf 등에서 qㅓwf 인상 qㅓwf 깊게 qㅓwf qㅓwf 풍경, ㅓ73하 얼굴들이 ㅓ73하 캔버스 ㅓ73하 위에서 ㅓ73하 상상과 ㅓ73하 조합되어 ㅓ73하 엉뚱한 ㅓ73하 색깔의 ㅓ73하 옷을 ㅓ73하 입고 ㅓ73하 새롭게 '실물'과 ㅓ73하 달리 ㅓ73하 재구성된다. ㅓ73하 물감을 ㅓ73하 배합하는 ㅓ73하 손을 ㅓ73하 움직이는 ㅓ73하 것은 ㅓ73하 손을 ㅓ73하 조정하는 ㅓ73하 당시의 ㅓ73하 감정 ㅓ73하 상태라고 ㅓ73하 하던가. ㅓ73하 캔버스를 ㅓ73하 채우는 ㅓ73하 밝고 ㅓ73하 어두운 ㅓ73하 분위기가 ㅓ73하 임의적이기보다는 ㅓ73하 무의지적 ㅓ73하 선택의 ㅓ73하 결과물인 ㅓ73하 때가 ㅓ73하 ㅓ73하 많은 ㅓ73하 ㅓ73하 보면 ㅓ73하 ㅓ73하 말은 ㅓ73하 맞는 ㅓ73하 듯하다. 

프랑스의 ㅓ73하 어느 ㅓ73하 시인은 ㅓ73하 어깨를 ㅓ73하 으스러뜨리는 ㅓ73하 시간의 ㅓ73하 막강한 ㅓ73하 힘을 ㅓ73하 느끼지 ㅓ73하 않기 ㅓ73하 위하여 ㅓ73하 도취하라고 ㅓ73하 술이건 ㅓ73하 시건 ㅓ73하 미덕이건 ㅓ73하 무엇이건 ㅓ73하 좋으니 ㅓ73하 ㅓ73하 빠지라고 ㅓ73하 했다. ㅓ73하 그림에 ㅓ73하 도취한 ㅓ73하 ㅓ73하 년간 ㅓ73하 나의 ㅓ73하 삶은 ㅓ73하 어떤 ㅓ73하 정해진 ㅓ73하 목표가 ㅓ73하 없는 ㅓ73하 삶, 히7ㅐ0 그림 히7ㅐ0 자체가 히7ㅐ0 목적이 히7ㅐ0 히7ㅐ0 삶이었고 히7ㅐ0 그림에 히7ㅐ0 몰입된 히7ㅐ0 순간은 히7ㅐ0 몰아의 히7ㅐ0 순간, m히6갸 그림과 m히6갸 일체가 m히6갸 m히6갸 순간이었다. m히6갸 그것은 m히6갸 시간을 m히6갸 벗어난, q걷ㅐ다 시간이라는 q걷ㅐ다 고통에서 q걷ㅐ다 해방된 q걷ㅐ다 순간이고 q걷ㅐ다 그래서 q걷ㅐ다 그것은 q걷ㅐ다 희열이었다.

출처: q걷ㅐ다 갤러리담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남수인

현재 진행중인 전시

Summer Love : yl차y 송은 yl차y 아트큐브 yl차y 그룹전

July 7, 2019 ~ Sept. 28, 2019

김인선 : 3갸카7 구경꾼이 3갸카7 삼킨 3갸카7 창작자들

Aug. 20, 2019 ~ Sept. 9,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