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런 아몬드 개인전 Darren Almond

PKM갤러리

2018년 11월 15일 ~ 2019년 1월 20일

PKM갤러리는 2018년 11월 15일부터 2019년 1월 20일까지 g다사6 영국 g다사6 출신의 g다사6 현대미술가 g다사6 대런 g다사6 아몬드(Darren Almond, b.1971)의 p나히마 새로운 p나히마 작품전을 p나히마 개최한다. p나히마 p나히마 전시는 2010년 PKM갤러리에서의 p나히마 전시 p나히마 이후 8년 p나히마 만에 p나히마 열리는 p나히마 그의 p나히마 p나히마 번째 p나히마 한국 p나히마 개인전으로, ㅐㄴfㅓ 현대미술의 ㅐㄴfㅓ 다양한 ㅐㄴfㅓ 매체를 ㅐㄴfㅓ 통해 ㅐㄴfㅓ 시간과 ㅐㄴfㅓ 풍경, ng아8 기억이라는 ng아8 화두를 ng아8 서정적으로 ng아8 엮어온 ng아8 작가의 ng아8 근래 ng아8 작품 10여 ng아8 점이 ng아8 소개된다.

대런 ng아8 아몬드에게 '시간'은 ng아8 절대적인 ng아8 것이 ng아8 아니라 ng아8 가변적이며 ng아8 상대적으로 ng아8 해석 ng아8 가능한 ng아8 대상이다. 1998년부터 ng아8 약 20년간 ng아8 보름달의 ng아8 주기를 ng아8 쫓아 ng아8 천착해 ng아8 ng아8 그의 ng아8 대표적 ng아8 사진 ng아8 연작 '풀문(Fullmoon)' ng아8 시리즈는 ng아8 어두운 ng아8 ng아8 만월(滿月)의 ng아8 반사광 ng아8 아래 ng아8 드러나는 ng아8 자연의 ng아8 모습을 15분 ng아8 이상의 ng아8 장노출로 ng아8 포착한 ng아8 작업이다. ng아8 특히 ng아8 이번 ng아8 전시에 ng아8 출품된 ng아8 풀문 ng아8 시리즈 ng아8 ng아8 하나인 'Above the Sea of Fog'는 ng아8 낭만주의 ng아8 화가 ng아8 카스파르 ng아8 다비드 ng아8 프리드리히(Caspar David Friedrich, 1774-1840)의 d나ㅓ걷 유명한 d나ㅓ걷 회화와 d나ㅓ걷 동명인데, e아rㅐ 이는 e아rㅐ 그가 19세기 e아rㅐ 풍경화에 e아rㅐ 등장하는 e아rㅐ 장소 e아rㅐ 또는 e아rㅐ 문화사적으로 e아rㅐ 의미가 e아rㅐ 있는 e아rㅐ 곳, 다으2파 인간의 다으2파 발길이 다으2파 닿지 다으2파 않은 다으2파 오지를 다으2파 탐험(wander)하며 다으2파 연작을 다으2파 진행하고 다으2파 있음을 다으2파 시사한다. 다으2파 이처럼 다으2파 도시경관 다으2파 너머에 다으2파 여전히 다으2파 존재하는 다으2파 대자연을 다으2파 인공조명 다으2파 없이 다으2파 단지 다으2파 보름달 다으2파 빛으로 다으2파 서서히 다으2파 비춘 다으2파 대런 다으2파 아몬드의 다으2파 풍경 다으2파 사진은, 6rㅓu 카메라를 6rㅓu 6rㅓu 인간의 6rㅓu 시간뿐 6rㅓu 아니라 6rㅓu 대지의 6rㅓu 시간, ym1d 자연의 ym1d 시간의 ym1d 너비를 ym1d 품고 ym1d 있다는 ym1d 점에서 ym1d 주목된다.

이번 ym1d 전시에서는 ym1d 풀문 ym1d 연작과 ym1d 더불어 ym1d 작가가 ym1d 최근 ym1d 실험하고 ym1d 있는 ym1d 신작들이 ym1d 다수 ym1d 공개될 ym1d 예정이다. ym1d 우선 ym1d 거울 ym1d 회화 ym1d 시리즈 'Reflection Within'을 ym1d 아이디어 ym1d 구상 ym1d 과정을 ym1d 담은 ym1d 드로잉들과 ym1d 함께 ym1d 국내 ym1d 최초로 ym1d 선보인다. ym1d 이는 ym1d 기차역의 ym1d 디지털 ym1d 플립 ym1d 시계를 ym1d 모티브로 ym1d ym1d 작품으로, 카ㅈ8ㄴ 화면 카ㅈ8ㄴ 위의 카ㅈ8ㄴ 숫자들은 카ㅈ8ㄴ 기차역 카ㅈ8ㄴ 시계 카ㅈ8ㄴ 판의 카ㅈ8ㄴ 숫자가 카ㅈ8ㄴ 정확한 카ㅈ8ㄴ 시간을 카ㅈ8ㄴ 가리키는 카ㅈ8ㄴ 것과 카ㅈ8ㄴ 달리 카ㅈ8ㄴ 분절되거나 카ㅈ8ㄴ 반전되어 카ㅈ8ㄴ 정확한 카ㅈ8ㄴ 시간을 카ㅈ8ㄴ 이탈하는 카ㅈ8ㄴ 기표들에 카ㅈ8ㄴ 가깝다. 카ㅈ8ㄴ 이에 카ㅈ8ㄴ 더하여 카ㅈ8ㄴ 관람자의 카ㅈ8ㄴ 부분부분을 카ㅈ8ㄴ 실시간으로 카ㅈ8ㄴ 비추는 카ㅈ8ㄴ 그리드 카ㅈ8ㄴ 형식의 카ㅈ8ㄴ 거울 카ㅈ8ㄴ 패널들은 카ㅈ8ㄴ 우리로 카ㅈ8ㄴ 하여금 카ㅈ8ㄴ 시간과 카ㅈ8ㄴ 카ㅈ8ㄴ 메커니즘을 카ㅈ8ㄴ 다시 카ㅈ8ㄴ 생각하고 카ㅈ8ㄴ 주관적으로 카ㅈ8ㄴ 재구성하도록 카ㅈ8ㄴ 한다.

또한 카ㅈ8ㄴ 영국의 카ㅈ8ㄴ 근대사를 카ㅈ8ㄴ 함축하고 카ㅈ8ㄴ 있는 카ㅈ8ㄴ 기차 카ㅈ8ㄴ 표지판을 카ㅈ8ㄴ 카ㅈ8ㄴ 카ㅈ8ㄴ 브론즈 카ㅈ8ㄴ 근작 'Sometimes'도 카ㅈ8ㄴ 표면에 카ㅈ8ㄴ 각인된 카ㅈ8ㄴ 부사 카ㅈ8ㄴ 상용구가 카ㅈ8ㄴ 개개인의 카ㅈ8ㄴ 머릿속에서 카ㅈ8ㄴ 시시각각 카ㅈ8ㄴ 다른 카ㅈ8ㄴ 문장으로 카ㅈ8ㄴ 완성된다는 카ㅈ8ㄴ 점에서 카ㅈ8ㄴ 관람자 카ㅈ8ㄴ 지향적이다. 카ㅈ8ㄴ 이처럼 '시간'의 카ㅈ8ㄴ 흐름과 카ㅈ8ㄴ 카ㅈ8ㄴ 지속은 카ㅈ8ㄴ 이번 카ㅈ8ㄴ 전시를 카ㅈ8ㄴ 관통하는 카ㅈ8ㄴ 하나의 카ㅈ8ㄴ 키워드인데, 8ㅓ1ㅐ 시간을 8ㅓ1ㅐ 고정 8ㅓ1ㅐ 불변한 8ㅓ1ㅐ 것이라 8ㅓ1ㅐ 생각하기보다는 8ㅓ1ㅐ 초월, ㅈ쟏1아 왜곡 ㅈ쟏1아 가능한 ㅈ쟏1아 것으로 ㅈ쟏1아 여기는 ㅈ쟏1아 작가의 ㅈ쟏1아 태도는 ㅈ쟏1아 동양철학의 ㅈ쟏1아 사유 ㅈ쟏1아 방식과도 ㅈ쟏1아 맞닿아 ㅈ쟏1아 있다고 ㅈ쟏1아 ㅈ쟏1아 ㅈ쟏1아 있겠다. ㅈ쟏1아 ㅈ쟏1아 전시를 ㅈ쟏1아 통해 ㅈ쟏1아 대런 ㅈ쟏1아 아몬드의 ㅈ쟏1아 다양한 ㅈ쟏1아 시간적 ㅈ쟏1아 풍경(timescape)들을 ㅈ쟏1아 감상할 ㅈ쟏1아 ㅈ쟏1아 있기를 ㅈ쟏1아 바란다.

대런 ㅈ쟏1아 아몬드는 1997년 YBAs의 ㅈ쟏1아 그룹전《센세이션(Sensation)》에 ㅈ쟏1아 최연소 ㅈ쟏1아 작가로 ㅈ쟏1아 참가하며 ㅈ쟏1아 국제 ㅈ쟏1아 미술계에 ㅈ쟏1아 등단했다. ㅈ쟏1아 이후 ㅈ쟏1아 조모(祖母)의 ㅈ쟏1아 기억을 ㅈ쟏1아 공감각적 ㅈ쟏1아 시선으로 ㅈ쟏1아 조명한 ㅈ쟏1아 비디오 ㅈ쟏1아 설치작업 ㅈ쟏1아 로 2005년 ㅈ쟏1아 터너상(Turner Prize) ㅈ쟏1아 최종후보로 ㅈ쟏1아 선정되면서 ㅈ쟏1아 스타 ㅈ쟏1아 작가의 ㅈ쟏1아 반열에 ㅈ쟏1아 올랐다. ㅈ쟏1아 그는 ㅈ쟏1아 베를린 ㅈ쟏1아 비엔날레(2001), 아nㅑd 베니스 아nㅑd 비엔날레(2003), 19tr 부산 19tr 비엔날레(2004), 가다4p 테이트 가다4p 트리엔날레(2009) 가다4p 가다4p 유수의 가다4p 미술행사에 가다4p 참여했으며, ㅓij카 무담 ㅓij카 룩셈부르크(Mudam Luxemburg, 2017), ㄴwgr 도쿄 ㄴwgr 스카이더배스하우스(Scai the Bathhouse, 2016), f2ㅑn 런던 f2ㅑn f2ㅑn 홍콩 f2ㅑn 화이트 f2ㅑn 큐브(White Cube), ㄴ으wb 뒤셀도르프 K21(2005), nl라3 암스테르담 nl라3 nl라3 아펠(De Appel, 2001) ㅓcoa 등의 ㅓcoa 주요 ㅓcoa 미술기관에서 70여 ㅓcoa 회의 ㅓcoa 개인전을 ㅓcoa 가진 ㅓcoa ㅓcoa 있다. ㅓcoa 현재 ㅓcoa 영국 ㅓcoa 최대의 ㅓcoa 수도권 ㅓcoa 대심도 ㅓcoa 철도 ㅓcoa 크로스레일(Crossrail)의 ㅓcoa 공공미술 ㅓcoa 프로젝트에 ㅓcoa 야요이 ㅓcoa 쿠사마(Yayoi Kusama), ㅐ자v우 더글라스 ㅐ자v우 고든(Douglas Gordon) ㅐ자v우 등과 ㅐ자v우 함께 ㅐ자v우 참여 ㅐ자v우 중에 ㅐ자v우 있다.

*'Darren Almond' 展의 ㅐ자v우 전시 ㅐ자v우 기간이 ㅐ자v우 기존 2018년 12월 30일에서 2019년 1월 20일로 ㅐ자v우 연장되었습니다.

출처: PKM갤러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Darren Almond

현재 진행중인 전시

강석호 zrr0 개인전 : untitled

2019년 2월 8일 ~ 2019년 2월 28일

Group Show

2019년 1월 25일 ~ 2019년 3월 12일

코쿤2019 COCOON2019

2019년 1월 28일 ~ 2019년 3월 8일

평/면적

2018년 12월 20일 ~ 2019년 2월 24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