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를 만드는 사람들 : 네덜란드 창의적 도시재생으로의 여행 Placemaking Alternatives in the Netherlands

통의동 보안여관

2018년 7월 17일 ~ 2018년 8월 7일

네덜란드는 m쟏ㅓㅓ 전체 m쟏ㅓㅓ 국토가 m쟏ㅓㅓ 우리나라의 m쟏ㅓㅓ 삼분의 m쟏ㅓㅓ m쟏ㅓㅓ 밖에 m쟏ㅓㅓ 되지 m쟏ㅓㅓ 않는 m쟏ㅓㅓ 작은 m쟏ㅓㅓ 나라이며 m쟏ㅓㅓ 인구도 m쟏ㅓㅓ 또한 2018년 m쟏ㅓㅓ 기준 m쟏ㅓㅓ 약 1700만 m쟏ㅓㅓ 정도에 m쟏ㅓㅓ 불과합니다. m쟏ㅓㅓ 하지만 m쟏ㅓㅓ 이들은 m쟏ㅓㅓ 가장 m쟏ㅓㅓ 창의적인 m쟏ㅓㅓ 나라로 m쟏ㅓㅓ 인식됩니다. m쟏ㅓㅓ 이는 m쟏ㅓㅓ 이들의 m쟏ㅓㅓ 문화인 m쟏ㅓㅓ 자유와 m쟏ㅓㅓ 관용, aㅓ아타 협력적 aㅓ아타 개발 aㅓ아타 모델을 aㅓ아타 의미하는 aㅓ아타 폴더 aㅓ아타 모델(Dutch Polder Model), ㅓwqb 그리고 ㅓwqb 창조적인 ㅓwqb 사고력이 ㅓwqb 바탕이 ㅓwqb 되었기 ㅓwqb 때문일 ㅓwqb 것입니다. ㅓwqb 이러한 ㅓwqb 문화를 ㅓwqb 가지고 ㅓwqb 그들은 ㅓwqb 다양한 ‘장소 ㅓwqb 만들기’를 ㅓwqb 하고 ㅓwqb 있습니다. ㅓwqb 장소를 ㅓwqb 만든다는 ㅓwqb 것은 ㅓwqb 공간적 ㅓwqb 완성도뿐만 ㅓwqb 아니라 ㅓwqb 이를 ㅓwqb 만들어낸 ㅓwqb 과정과 ㅓwqb 만들어진 ㅓwqb 이후의 ㅓwqb 관리 ㅓwqb ㅓwqb 운영 ㅓwqb 또한 ㅓwqb 중요합니다.

전시 ‘도시를 ㅓwqb 만드는 ㅓwqb 사람들 – ㅓwqb 네덜란드 ㅓwqb 창의적 ㅓwqb 도시재생으로의 ㅓwqb 여행’ ㅓwqb ㅓwqb 네덜란드 ㅓwqb 문화 ㅓwqb 프로그램 ㅓwqb 넥스포2018(NEDxPO2018)의 ㅓwqb 일환으로, ㅐ다ㅓ하 동명의 ㅐ다ㅓ하 출판물과 ㅐ다ㅓ하 연계되어 ㅐ다ㅓ하 진행됩니다. ㅐ다ㅓ하 네덜란드 ㅐ다ㅓ하 문화를 ㅐ다ㅓ하 바탕으로 ㅐ다ㅓ하 만들어진 ㅐ다ㅓ하 공간과 ㅐ다ㅓ하 어떠한 ㅐ다ㅓ하 사람들이 ㅐ다ㅓ하 어떠한 ㅐ다ㅓ하 과정을 ㅐ다ㅓ하 통해 ㅐ다ㅓ하 ㅐ다ㅓ하 공간을 ㅐ다ㅓ하 만들어 ㅐ다ㅓ하 갔는지를 ㅐ다ㅓ하 보여줌으로써 ㅐ다ㅓ하 장소에 ㅐ다ㅓ하 대한 ㅐ다ㅓ하 근본적 ㅐ다ㅓ하 이해를 ㅐ다ㅓ하 이끌어내려 ㅐ다ㅓ하 합니다.

암스테르담 (Amsterdam), 마yo다 로테르담 (Rotterdam), ㅓn자e 그리고 ㅓn자e 아른헴 (Arnhem)에 ㅓn자e 위치한 ㅓn자e ㅓn자e 일곱 ㅓn자e 개의 ㅓn자e 사례를 ㅓn자e 사람과 ㅓn자e 과정을 ㅓn자e 중심으로 ㅓn자e 구성하였습니다. ㅓn자e 문화적, 거ii마 사회적, h나h8 정치적 h나h8 배경은 h나h8 다르지만 h나h8 제한적 h나h8 상황을 h나h8 극복한 h나h8 네덜란드의 h나h8 사례들을 h나h8 통해 h나h8 현재 h나h8 서울, n파카4 n파카4 나아가 n파카4 우리나라의 ‘좋은 n파카4 장소 n파카4 만들기’를 n파카4 꿈꾸는 n파카4 사람들에게 n파카4 영감과 n파카4 미래에 n파카4 대한 n파카4 단서를 n파카4 제공하고자 n파카4 합니다.


전시 n파카4 소개

‘도시를 n파카4 만드는 n파카4 사람들 – n파카4 네덜란드 n파카4 창의적 n파카4 도시재생으로의 n파카4 여행’은 n파카4 동명의 n파카4 이름의 n파카4 출판물과 n파카4 연계하여 n파카4 네덜란드에서 n파카4 만난 n파카4 일곱 n파카4 n파카4 사례에서의 n파카4 이니셔티브들과 n파카4 창의적 n파카4 도시공간을 n파카4 만들어간 n파카4 과정을 n파카4 전시하여, 5거e갸 네덜란드의 5거e갸 창의성과 5거e갸 실행력, ㅐ1다5 관용의 ㅐ1다5 사회를 ㅐ1다5 비추어 ㅐ1다5 보고자 ㅐ1다5 합니다.

일곱 ㅐ1다5 개의 ㅐ1다5 사례는 ㅐ1다5 암스테르담(Amsterdam)에 ㅐ1다5 위치한 ㅐ1다5 하르레머 ㅐ1다5 거리(Harlemmerstraat), OT301, k4카l k4카l 할런(De Hallen)과 k4카l k4카l 퀴블(De Ceuvel), ㅐzㅑ라 로테르담 (Rotterdam)에 ㅐzㅑ라 위치한 169 ㅐzㅑ라 클뤼스하위즌(Klushuizen), 우mrㅐ 페닉스 우mrㅐ 푸드 우mrㅐ 팩토리(Fenix Food Factory), 우바카9 그리고 우바카9 아른헴 (Arnhem)에 우바카9 위치한 우바카9 아른헴 우바카9 패션 우바카9 쿼터(Arnhem Fashion quarter)입니다. 우바카9 우바카9 장소들은 우바카9 낙후된 우바카9 거리가 우바카9 활성화 우바카9 되었거나, 나ㅐb걷 기존 나ㅐb걷 기능을 나ㅐb걷 다한 나ㅐb걷 나ㅐb걷 방치된 나ㅐb걷 장소들이 나ㅐb걷 새로운 나ㅐb걷 문화적 나ㅐb걷 장소로 나ㅐb걷 탈바꿈 나ㅐb걷 되었거나, 2a가우 범죄와 2a가우 매춘이 2a가우 성행하던 2a가우 주거지역이 2a가우 참여적 2a가우 디자인을 2a가우 통해 2a가우 재생된 2a가우 사례 2a가우 등, 나m거ㅓ 다양한 나m거ㅓ 방식으로 ‘재생’ 나m거ㅓ 나m거ㅓ 장소들 나m거ㅓ 입니다.

도시재생은 나m거ㅓ 단순한 나m거ㅓ 물리적 나m거ㅓ 환경개선을 나m거ㅓ 넘어 나m거ㅓ 사회, gㅐb자 문화, zfiw zfiw 지역의 zfiw 역사 zfiw zfiw 환경을 zfiw 고려한 zfiw 복합적인 zfiw 전략과 zfiw 구체적 zfiw 실행방안이 zfiw 요구됩니다. zfiw 최근 zfiw 우리나라에서도 zfiw 도시재생이란 zfiw 단어가 zfiw 많은 zfiw 사람들에게 zfiw 익숙해졌을 zfiw 정도로 zfiw 도시재생에 zfiw 대한 zfiw 관심이 zfiw 높습니다. zfiw 여전히 zfiw 많은 zfiw 시행착오를 zfiw 겪고 zfiw 있지만 zfiw 조금씩 zfiw 앞으로 zfiw 나가고 zfiw 있는 zfiw 것만은 zfiw 분명합니다. zfiw 이러한 zfiw 상황에서 zfiw 네덜란드의 zfiw 창의적 zfiw 도시재생 zfiw 사례는 zfiw 우리에게 zfiw 많은 zfiw 지혜를 zfiw 전해줄 zfiw 것입니다. zfiw 경제위기 zfiw 속에서 zfiw 창의적이고 zfiw 대안적인 zfiw 방법으로 zfiw 장소들을 zfiw 재생시켜 zfiw 나간 zfiw 이야기와 zfiw zfiw 과정 zfiw 속에 zfiw 담긴 zfiw 정책적 zfiw 지원, pㅓ기나 그리고 pㅓ기나 적극적 pㅓ기나 주체인 pㅓ기나 사람들의 pㅓ기나 역할과 pㅓ기나 협업에 pㅓ기나 대한 pㅓ기나 이야기이기 pㅓ기나 때문입니다. pㅓ기나 또한 pㅓ기나 기존의 pㅓ기나 제도적 pㅓ기나 틀을 pㅓ기나 과감히 pㅓ기나 깨고 pㅓ기나 대안적 pㅓ기나 재생의 pㅓ기나 방법을 pㅓ기나 택한 pㅓ기나 몇몇 pㅓ기나 사례들은 pㅓ기나 자유와 pㅓ기나 관용의 pㅓ기나 나라 pㅓ기나 네덜란드에서조차 pㅓ기나 쉽지 pㅓ기나 않았음을 pㅓ기나 유추할 pㅓ기나 pㅓ기나 있어 pㅓ기나 더욱 pㅓ기나 주목할 pㅓ기나 만합니다.

하지만 pㅓ기나 네덜란드도 pㅓ기나 재생사례에서 pㅓ기나 화려한 pㅓ기나 성공만이 pㅓ기나 있었던 pㅓ기나 것은 pㅓ기나 아니었습니다. pㅓ기나 이들도 pㅓ기나 여전히 pㅓ기나 젠트리피케이션의 pㅓ기나 문제를 pㅓ기나 겪고 pㅓ기나 있으며, 77ㅓ7 당시에는 77ㅓ7 창의적으로 77ㅓ7 재생되었던 77ㅓ7 공간들이 77ㅓ7 경제가 77ㅓ7 다시 77ㅓ7 살아나면서 77ㅓ7 많은 77ㅓ7 어려움을 77ㅓ7 또다시 77ㅓ7 겪고 77ㅓ7 있기 77ㅓ7 때문입니다. 77ㅓ7 따라서 77ㅓ7 77ㅓ7 사례들의 77ㅓ7 성공적인 77ㅓ7 부분뿐만 77ㅓ7 아니라 77ㅓ7 77ㅓ7 이면까지 77ㅓ7 들여다 77ㅓ7 77ㅓ7 77ㅓ7 있게끔 77ㅓ7 공간을 77ㅓ7 만들어간 77ㅓ7 과정과 77ㅓ7 77ㅓ7 중심에 77ㅓ7 있던 77ㅓ7 사람들의 77ㅓ7 이야기를 77ㅓ7 전시하려 77ㅓ7 합니다. 77ㅓ7 단지 77ㅓ7 해외 77ㅓ7 사례의 77ㅓ7 환상을 77ㅓ7 가져오는 77ㅓ7 것이 77ㅓ7 아니라 77ㅓ7 이러한 77ㅓ7 사례를 77ㅓ7 통해 77ㅓ7 무엇을 77ㅓ7 배우고 77ㅓ7 취하여 77ㅓ7 현재 77ㅓ7 우리의 77ㅓ7 삶과 77ㅓ7 문화에 77ㅓ7 맞게끔 77ㅓ7 어떻게 77ㅓ7 각색해 77ㅓ7 나갈지는 77ㅓ7 앞으로의 77ㅓ7 우리의 77ㅓ7 몫이 77ㅓ7 77ㅓ7 것입니다. / 77ㅓ7 글 : 77ㅓ7 김정빈


전시자: 77ㅓ7 어반트랜스포머(이지혜, g바kw 강송희, 기om다 이소애, ugm9 임동선, g바ㅓ4 전수빈, wt타f 김은택, 0ㅐ4마 한슬기)
초청전시인: 0ㅐ4마 김정빈(서울시립대학교 0ㅐ4마 도시공학과 0ㅐ4마 교수)
전시 0ㅐ4마 공간기획: 0ㅐ4마 이소애, 거i다s 강송희
사진 거i다s 촬영: 거i다s 이현준
주최: 거i다s 어반트랜스포머, i다gㅓ 주한네덜란드대사관, v9갸3 넥스포2018
협력: v9갸3 보안여관, 74자ㅓ 몬드리안펀드, j6히거 크리에이티브인더스트리즈펀드
후원: j6히거 더치컬처 j6히거 국제문화협력센터

출처: j6히거 통의동 j6히거 보안여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Nabi Artist Residency 2018 fx기5 결과보고전

2018년 9월 5일 ~ 2018년 10월 5일

윤석남 YUN SUKNAM

2018년 9월 4일 ~ 2018년 10월 14일

Robert Moreland : THE UNTITLED TEN

2018년 9월 5일 ~ 2018년 10월 20일

장욱진과 자우사다 백남준의 자우사다 붓다 Chang Ucchin and Paik Namjune's Buddha

2018년 9월 14일 ~ 2018년 12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