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개의 기둥과 일곱 개의 글자 Two Pillars and Seven Letters

서울시립미술관 서소문본관

2018년 12월 13일 ~ 2019년 2월 6일

서울시립미술관(관장 6다6a 직무대리 6다6a 유병홍)은 2018년 6다6a 하반기 6다6a 프로젝트갤러리 6다6a 기획전으로 6다6a 미래 6다6a 예측을 6다6a 위한 6다6a 다양한 6다6a 방법이 6다6a 난무하는 6다6a 현대사회를 6다6a 미학적으로 6다6a 재조명하는 <두 6다6a 개의 6다6a 기둥과 6다6a 일곱 6다6a 개의 6다6a 글자>展(2018. 12. 13. ~ 2019. 2. 6.)을 6다6a 개최한다. 

2018년 8월, 6ㅑ사r 한국 6ㅑ사r 정부는 6ㅑ사r 데이터 6ㅑ사r 규제 6ㅑ사r 완화 6ㅑ사r 정책을 6ㅑ사r 발표하며 4차 6ㅑ사r 산업혁명 6ㅑ사r 시대 6ㅑ사r 도래에 6ㅑ사r 앞서 6ㅑ사r 미래 6ㅑ사r 산업의 6ㅑ사r 원유를 ‘데이터’로 6ㅑ사r 선언했다. 6ㅑ사r 데이터 6ㅑ사r 법규에 6ㅑ사r 관한 6ㅑ사r 위와 6ㅑ사r 같은 6ㅑ사r 인식은 6ㅑ사r 데이터가 6ㅑ사r 일상적 6ㅑ사r 삶에 6ㅑ사r 막대한 6ㅑ사r 영향을 6ㅑ사r 미치는 6ㅑ사r 시대의 6ㅑ사r 분위기를 6ㅑ사r 반영한다. 6ㅑ사r 데이터는 6ㅑ사r 통상적으로 6ㅑ사r 사실이라는 6ㅑ사r 전제 6ㅑ사r 하에 6ㅑ사r 응용되고 6ㅑ사r 있다. 6ㅑ사r 하지만 6ㅑ사r 데이터의 6ㅑ사r 근거한 6ㅑ사r 정보의 6ㅑ사r 진위 6ㅑ사r 여부가 6ㅑ사r 불명확하고, sct걷 너무나도 sct걷 많은 sct걷 오류가 sct걷 있어 sct걷 왔다는 sct걷 점이 sct걷 과거를 sct걷 통해 sct걷 밝혀지고 sct걷 있는 sct걷 것도 sct걷 사실이다. 

모든 ‘데이터’는 sct걷 구체적인 sct걷 활용의 sct걷 목적 sct걷 내에서만 sct걷 유효하다는 sct걷 공통점을 sct걷 가진다. sct걷 예를 sct걷 들어 sct걷 현대 sct걷 사회에서 sct걷 높은 sct걷 관심을 sct걷 이끄는 sct걷 부동산 sct걷 가격, n거자w 재구매율, 히a나자 주가 히a나자 변동 히a나자 추이, n53타 비트코인 n53타 등과 n53타 점성술, vsbf 명리학 vsbf 등의 vsbf 정보는 vsbf 다가오지 vsbf 않을 vsbf 미래를 vsbf 예측하려는 vsbf 무모함과 vsbf vsbf 많은 vsbf 자본을 vsbf 얻기 vsbf 위한 vsbf 욕망을 vsbf 기반으로 vsbf 이용된다. vsbf 그리고 vsbf vsbf 욕망은 vsbf 최첨단 vsbf 과학기술과 vsbf 전통적 vsbf 미래 vsbf 예측, 바d1w 바d1w 가지의 바d1w 대조적인 바d1w 방식으로 바d1w 투사되며 바d1w 정보의 바d1w 홍수를 바d1w 양산해 바d1w 낸다. 바d1w 바d1w 시점에서 바d1w 표본에 바d1w 오류가 바d1w 발생하거나 바d1w 욕망이 바d1w 상실될 바d1w 경우, ㅈ5vㄴ ㅈ5vㄴ 정보의 ㅈ5vㄴ 유효성에 ㅈ5vㄴ 대해서 ㅈ5vㄴ 의심하지 ㅈ5vㄴ 않을 ㅈ5vㄴ ㅈ5vㄴ 없다. <두 ㅈ5vㄴ 개의 ㅈ5vㄴ 기둥과 ㅈ5vㄴ 일곱 ㅈ5vㄴ 개의 ㅈ5vㄴ 글자>전은 ㅈ5vㄴ 관람객이 ㅈ5vㄴ 데이터의 ㅈ5vㄴ 휘발성과 ㅈ5vㄴ 탄성을 ㅈ5vㄴ 체험하며 ㅈ5vㄴ 우리 ㅈ5vㄴ 사회에 ㅈ5vㄴ 펼쳐져있는 ㅈ5vㄴ 정보들의 ㅈ5vㄴ 유의미성에 ㅈ5vㄴ 대해 ㅈ5vㄴ 상상해볼 ㅈ5vㄴ ㅈ5vㄴ 있는 ㅈ5vㄴ 기회를 ㅈ5vㄴ 제공하고자 ㅈ5vㄴ 한다. 

파비오 ㅈ5vㄴ 라탄치 ㅈ5vㄴ 안티노리는 ㅈ5vㄴ 현대미술의 ㅈ5vㄴ 다원적 ㅈ5vㄴ 요소로 ㅈ5vㄴ 디지털 ㅈ5vㄴ 사회에 ㅈ5vㄴ 난무한 ㅈ5vㄴ 다양한 ㅈ5vㄴ 현상을 ㅈ5vㄴ 드러내는 ㅈ5vㄴ 작가다. ㅈ5vㄴ 상하이 ㅈ5vㄴ 현대 ㅈ5vㄴ 미술관의 ㅈ5vㄴ 전시(2016)에서는 <포춘 ㅈ5vㄴ 텔러(Fortune Teller)>라는 ㅈ5vㄴ 작품으로 ㅈ5vㄴ 상해 ㅈ5vㄴ 증권 ㅈ5vㄴ 거래소의 ㅈ5vㄴ 결과 ㅈ5vㄴ 예측 ㅈ5vㄴ 데이터베이스 ㅈ5vㄴ 시스템을 ㅈ5vㄴ 미학적으로 ㅈ5vㄴ 다룬 ㅈ5vㄴ ㅈ5vㄴ 있다. ㅈ5vㄴ 이번 ㅈ5vㄴ 전시에서는 ㅈ5vㄴ 한국의 ㅈ5vㄴ 동향에 ㅈ5vㄴ 맞춰 ㅈ5vㄴ 국내 ㅈ5vㄴ 성악가들과의 ㅈ5vㄴ 협력으로 ㅈ5vㄴ 제작한 ㅈ5vㄴ 신작 <퓨처 ㅈ5vㄴ 서치(Future Search)>를 ㅈ5vㄴ 선보인다. ㅈ5vㄴ 로마와 ㅈ5vㄴ 런던 ㅈ5vㄴ 그리고 ㅈ5vㄴ 서울을 ㅈ5vㄴ 오가며 ㅈ5vㄴ 체감한 ㅈ5vㄴ ㅈ5vㄴ 도시의 ㅈ5vㄴ 과학적 ㅈ5vㄴ 예측 ㅈ5vㄴ 방법론에 ㅈ5vㄴ 대해 ㅈ5vㄴ 탐구하고 ㅈ5vㄴ 그것을 ㅈ5vㄴ 시각화하는 ㅈ5vㄴ 데에 ㅈ5vㄴ 관심을 ㅈ5vㄴ 가져온 ㅈ5vㄴ 작가는 ㅈ5vㄴ 이번 ㅈ5vㄴ 기회를 ㅈ5vㄴ 통해 ㅈ5vㄴ 한국 ㅈ5vㄴ 시장 ㅈ5vㄴ 내에서 ㅈ5vㄴ 높은 ㅈ5vㄴ 가치로 ㅈ5vㄴ 여겨지는 ㅈ5vㄴ 단어들의 ㅈ5vㄴ 유의미성을 ㅈ5vㄴ 다뤘다. ㅈ5vㄴ 전시장에 ㅈ5vㄴ 놓인 ㅈ5vㄴ 불규칙적 ㅈ5vㄴ 모양의 ㅈ5vㄴ 구조물 ㅈ5vㄴ 위에는 ㅈ5vㄴ 바코드와 ㅈ5vㄴ 같은 ㅈ5vㄴ 흑백의 ㅈ5vㄴ 패턴이 ㅈ5vㄴ 출력된 ㅈ5vㄴ 종이가 ㅈ5vㄴ 걸려 ㅈ5vㄴ 있다. ㅈ5vㄴ 관람객이 ㅈ5vㄴ 다가가 ㅈ5vㄴ 종이에 ㅈ5vㄴ 손을 ㅈ5vㄴ 대거나 ㅈ5vㄴ 움직이면 ㅈ5vㄴ 작품은 ㅈ5vㄴ 관람객의 ㅈ5vㄴ 움직임에 ㅈ5vㄴ 반응하며 ㅈ5vㄴ 다채로운 ㅈ5vㄴ 화음의 ㅈ5vㄴ 소리를 ㅈ5vㄴ 낸다. ㅈ5vㄴ 작품이 ㅈ5vㄴ 재생하는 ㅈ5vㄴ 소리는 ㅈ5vㄴ 한국의 ㅈ5vㄴ 젊은 ㅈ5vㄴ 성악가들이 ㅈ5vㄴ 숫자와 ㅈ5vㄴ 기호를 ㅈ5vㄴ 모든 ㅈ5vㄴ 음역으로 ㅈ5vㄴ 녹음한 ㅈ5vㄴ 것이다. ㅈ5vㄴ 이들의 ㅈ5vㄴ 목소리는 ㅈ5vㄴ 관람객의 ㅈ5vㄴ 지휘에 ㅈ5vㄴ 따라 ㅈ5vㄴ 모두 ㅈ5vㄴ 다른 ㅈ5vㄴ 화음으로 ㅈ5vㄴ 연주된다. <퓨처 ㅈ5vㄴ 서치>는 ㅈ5vㄴ 현대인들의 ㅈ5vㄴ 잠재적 ㅈ5vㄴ 욕망 ㅈ5vㄴ 내에서만 ㅈ5vㄴ 일시적으로 ㅈ5vㄴ 작동하는 ㅈ5vㄴ 데이터의 ㅈ5vㄴ 무의미성을 ㅈ5vㄴ 청각과 ㅈ5vㄴ 촉각으로 ㅈ5vㄴ 드러낸다. 

추미림은 ㅈ5vㄴ 우리가 ㅈ5vㄴ 암묵적으로 ㅈ5vㄴ 믿고 ㅈ5vㄴ 따르는 ㅈ5vㄴ 풍수지리의 ㅈ5vㄴ 요건과 ㅈ5vㄴ 기준이 ㅈ5vㄴ 시대와 ㅈ5vㄴ 주변 ㅈ5vㄴ 환경에 ㅈ5vㄴ 따라 ㅈ5vㄴ 변화한다는 ㅈ5vㄴ 점에 ㅈ5vㄴ 주목한다. ㅈ5vㄴ 이번 ㅈ5vㄴ 전시에서는 ㅈ5vㄴ 프로젝트 ㅈ5vㄴ 갤러리를 ㅈ5vㄴ 풍수지리의 ㅈ5vㄴ 조건으로 ㅈ5vㄴ 해석하여 ㅈ5vㄴ 구현한 ㅈ5vㄴ 설치 ㅈ5vㄴ 작품 <9가지 ㅈ5vㄴ 컬러 ㅈ5vㄴ 스펙트럼>을 ㅈ5vㄴ 선보인다. ㅈ5vㄴ 전시 ㅈ5vㄴ 공간을 ㅈ5vㄴ 풍수학의 ㅈ5vㄴ ㅈ5vㄴ 요소에서 ㅈ5vㄴ 추출한 9가지의 ㅈ5vㄴ 색의 ㅈ5vㄴ 스펙트럼으로 ㅈ5vㄴ 분할하고 ㅈ5vㄴ 현대의 ㅈ5vㄴ 시스템에서 ㅈ5vㄴ 데이터가 ㅈ5vㄴ 전송될 ㅈ5vㄴ ㅈ5vㄴ 나타나는 ㅈ5vㄴ 전자파의 ㅈ5vㄴ 움직임, 하j우갸 용량을 하j우갸 차지하는 하j우갸 픽셀의 하j우갸 모양에 하j우갸 모든 하j우갸 스펙트럼을 하j우갸 중첩시켜 하j우갸 벽과 하j우갸 바닥에 하j우갸 이어 하j우갸 붙였다. 하j우갸 입체를 하j우갸 표방하는 하j우갸 작품의 하j우갸 모든 하j우갸 요소는 하j우갸 평면의 하j우갸 시트지로 하j우갸 제작된다. 하j우갸 특히 하j우갸 하j우갸 작품은 하j우갸 전시장의 하j우갸 구조와 하j우갸 규모에 하j우갸 맞춤 하j우갸 설계, 거9w히 설치된 거9w히 장소-특정적 거9w히 작품으로, e4ㅐo 전시의 e4ㅐo 종료와 e4ㅐo 함께 e4ㅐo 폐기될 e4ㅐo 예정이다. <9가지 e4ㅐo 컬러 e4ㅐo 스펙트럼>의 e4ㅐo 물성은 e4ㅐo 유동적으로 e4ㅐo 변화하는 e4ㅐo 탄력성을 e4ㅐo 특징으로 e4ㅐo 하는 e4ㅐo 오늘날의 e4ㅐo 정보를 e4ㅐo 은유한다.


작가소개

파비오 e4ㅐo 라탄치 e4ㅐo 안티노리 Fabio Lattanzi Antinori 
1971 e4ㅐo 이탈리아 e4ㅐo 출생, ㅓjdl 런던 ㅓjdl 거주 ㅓjdl ㅓjdl 활동  
파비오 ㅓjdl 라탄치 ㅓjdl 안티노리는 ㅓjdl 조각, bzjq 인쇄물, 거e카1 인터렉티브 거e카1 설치 거e카1 미술과 거e카1 같은 거e카1 다양한 거e카1 매체로 거e카1 작업해 거e카1 왔으며, p4x히 주로 p4x히 기업 p4x히 시스템의 p4x히 통제, 다걷아ㅓ 시스템이 다걷아ㅓ 개인의 다걷아ㅓ 믿음 다걷아ㅓ 체계에 다걷아ㅓ 주는 다걷아ㅓ 영향에 다걷아ㅓ 대해 다걷아ㅓ 다룬다. 다걷아ㅓ 가상 다걷아ㅓ 공유 다걷아ㅓ 시스템과 다걷아ㅓ 기술의 다걷아ㅓ 역할에 다걷아ㅓ 매혹되었던 다걷아ㅓ 그의 다걷아ㅓ 초기 다걷아ㅓ 작품들은 다걷아ㅓ 신뢰의 다걷아ㅓ 개념과 다걷아ㅓ 연계하여 다걷아ㅓ 국제 다걷아ㅓ 금융, 다ㅈㅓ다 가치, ㅓgz라 통화를 ㅓgz라 다루기도 ㅓgz라 했다. ㅓgz라 최근 ㅓgz라 작품은 ㅓgz라 과학과 ㅓgz라 기타 ㅓgz라 여러 ㅓgz라 영역으로 ㅓgz라 확장되어 ㅓgz라 미래의 ㅓgz라 개념을 ㅓgz라 예측하고자 ㅓgz라 하는 ㅓgz라 의도를 ㅓgz라 반영한다. ㅓgz라 작가는 ㅓgz라 디지털 ㅓgz라 기술의 ㅓgz라 비가시적인 ㅓgz라 영역의 ㅓgz라 요소를 ㅓgz라 작품에 ㅓgz라 통합하여, ㅓㅓ타d 암호화된 ㅓㅓ타d 데이터 ㅓㅓ타d 정보를 ㅓㅓ타d 가시적 ㅓㅓ타d 현실이라고 ㅓㅓ타d 부르는 ㅓㅓ타d 정보의 ㅓㅓ타d 체계를 ㅓㅓ타d 구현하고자 ㅓㅓ타d 대게 ㅓㅓ타d 협업과 ㅓㅓ타d 연구를 ㅓㅓ타d 바탕으로 ㅓㅓ타d 작업한다. ㅓㅓ타d 특히 ㅓㅓ타d 엔지니어, x8ㅑy 디자이너, tf다걷 영국과 tf다걷 중국의 tf다걷 오페라 tf다걷 가수, ㅐㅈ6ㅓ 데이터 ㅐㅈ6ㅓ 분석가, n사bㅐ 과학자, ㅑ5갸5 조향사, gztv 경제학자, 우ㅓyx 금융 우ㅓyx 점성술사, 다거가가 역술인과 다거가가 협업해왔다. 다거가가 작가에게 다거가가 협업은, 기k7j 빠르게 기k7j 변하는 기k7j 시스템간의 기k7j 복잡한 기k7j 요소들을 기k7j 성장시키고 기k7j 탐구할 기k7j 기k7j 있게 기k7j 해주는 기k7j 소중한 기k7j 기회를 기k7j 제공하는 기k7j 절차이다. 

추미림 
1982 기k7j 서울 기k7j 출생, ㄴ3jr 서울 ㄴ3jr 거주 ㄴ3jr ㄴ3jr 활동 
추미림은 ㄴ3jr 디자인의 ㄴ3jr 픽셀을 ㄴ3jr 작업 ㄴ3jr 요소로 ㄴ3jr 활용하며 ㄴ3jr 디자인과 ㄴ3jr 순수미술을 ㄴ3jr 넘나드는 ㄴ3jr 조형적 ㄴ3jr 실험을 ㄴ3jr 지속해왔다. ㄴ3jr 주로 ㄴ3jr 컴퓨터 ㄴ3jr 그래픽, ㅓ사w4 픽셀, h340 인터넷 h340 등의 h340 키워드를 h340 비평적으로 h340 탐구하며 SNS에서 h340 이미지가 h340 소비되는 h340 현상의 h340 단면을 h340 다각도로 h340 바라볼 h340 h340 있는 h340 작업을 h340 생산하는 h340 것에 h340 관심이 h340 많다. h340 특히 h340 작가는 h340 모든 h340 작업에 h340 가시적으로 h340 드러나지 h340 않는 h340 h340 기반의 h340 사회를 h340 일련의 h340 이미지로 h340 변모시킴으로써 h340 우리를 h340 둘러 h340 h340 디지털의 h340 풍경을 h340 직설적으로 h340 선보이고자 h340 하는 h340 의도를 h340 반영한다. h340 시간이 h340 지날수록 h340 동시대 h340 젊은 h340 세대의 h340 삶의 h340 형태를 h340 바라보는 h340 작가의 h340 시선이 h340 더욱 h340 다양한 h340 스펙트럼으로 h340 나타나고 h340 있다.  

출처: h340 서울시립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Fabio Lattanzi Antinori
  • 추미림

현재 진행중인 전시

Matt Denniss : I'm Not Concerned About The Specific Circles

2019년 1월 5일 ~ 2019년 1월 27일

확장된 걷바ㅓㅐ 매뉴얼 The Expanded Manual

2018년 12월 11일 ~ 2019년 2월 17일

작은 b우fo 시민들 Little Citizens

2018년 11월 14일 ~ 2019년 2월 1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