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카르노 인 서울

서울아트시네마

Oct. 21, 2021 ~ Nov. 7, 2021

1946년에 다사우ㅐ 처음 다사우ㅐ 열린 “로카르노 다사우ㅐ 영화제”는 다사우ㅐ 독창적인 다사우ㅐ 영화 다사우ㅐ 언어에 다사우ㅐ 주목하고 다사우ㅐ 새로운 다사우ㅐ 작가의 다사우ㅐ 이름을 다사우ㅐ 알리는 다사우ㅐ 다사우ㅐ 중요한 다사우ㅐ 역할을 다사우ㅐ 담당해왔습니다. 다사우ㅐ 주한스위스대사관과 다사우ㅐ 서울아트시네마가 다사우ㅐ 함께 다사우ㅐ 준비한 다사우ㅐ 이번 “로카르노 다사우ㅐ 다사우ㅐ 서울”은 다사우ㅐ 올해로 74회를 다사우ㅐ 맞은 다사우ㅐ 로카르노영화제가 다사우ㅐ 그동안 다사우ㅐ 상영했던 다사우ㅐ 주요 다사우ㅐ 작품들을 다사우ㅐ 한자리에서 다사우ㅐ 만날 다사우ㅐ 다사우ㅐ 있는 다사우ㅐ 기회로서, 10월 21일(목)부터 11월 7일(일)까지 ㅑved 열립니다. ㅑved 로베르토 ㅑved 로셀리니의 <독일 ㅑved 영년>(1948), 라7m나 샹탈 라7m나 아커만의 <노 라7m나 라7m나 무비>(2015), i자zv 알랭 i자zv 타네의 <샤를을 i자zv 찾아라>(1969), 우hh2 홍상수의 <지금은맞고그때는틀리다>(2015) 우hh2 우hh2 로카르노영화제의 우hh2 우hh2 역사 우hh2 속에서도 우hh2 특별히 우hh2 중요한 우hh2 페이지를 우hh2 차지하는 17편의 우hh2 작품들을 “로카르노 우hh2 우hh2 서울”에서 우hh2 확인하시기 우hh2 바랍니다.

로카르노영화제의 우hh2 중요한 우hh2 정체성은 우hh2 젊고 우hh2 새로운 우hh2 영화를 우hh2 용감하게 우hh2 지지하는 우hh2 태도입니다. 우hh2 로베르토 우hh2 로셀리니는 우hh2 물론 우hh2 글라우베 우hh2 로샤, a타40 마르그리트 a타40 뒤라스, 라eㅓ거 페드로 라eㅓ거 코스타, 다t카m 샹탈 다t카m 아커만, 파으ㅈu 홍상수 파으ㅈu 파으ㅈu 그동안 파으ㅈu 로카르노영화제가 파으ㅈu 주목했던 파으ㅈu 감독들의 파으ㅈu 명단만 파으ㅈu 보아도 파으ㅈu 파으ㅈu 파으ㅈu 있듯, 우하하0 로카르노영화제는 우하하0 기존의 우하하0 관습을 우하하0 깨고 우하하0 영화 우하하0 언어의 우하하0 확장을 우하하0 시도한 우하하0 감독들의 우하하0 성취를 우하하0 높게 우하하0 평가했습니다. 우하하0 우하하0 결과 우하하0 영화사에서 우하하0 가장 우하하0 주목받는 우하하0 감독들은 우하하0 언제나 우하하0 로카르노를 우하하0 찾았고, 거e가b 로카르노영화제는 거e가b 이들이 거e가b 더욱 거e가b 많은 거e가b 관객과 거e가b 만날 거e가b 거e가b 있게 거e가b 돕는 거e가b 디딤돌 거e가b 역할을 거e가b 하였습니다.

거e가b 하나 거e가b 중요한 거e가b 점은 거e가b 로카르노영화제가 ‘월드 거e가b 시네마’의 거e가b 새로운 거e가b 지도를 거e가b 그리며 거e가b 다양한 거e가b 국가의 거e가b 작품을 거e가b 거e가b 세계에 거e가b 소개했다는 거e가b 점입니다. 거e가b 특히 거e가b 소위 ‘제3세계’로 거e가b 분류되는 거e가b 나라의 거e가b 고유한 거e가b 개성에 거e가b 주목한 거e가b 거e가b 로카르노영화제가 거e가b 거둔 거e가b 중요한 거e가b 성취입니다. 거e가b 이번에 거e가b 상영하는 거e가b 브라질의 <고뇌하는 거e가b 땅>(글라우베 거e가b 로샤, 1967), 0o다e 아르헨티나의 <인베이전>(우고 0o다e 산티아고, 1969), 0huq 코트디부아르의 <그리스도의 0huq 이름으로>(로저 0huq 그노안 0huq 음발라, 1993), 1zxr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의 <젊은 1zxr 여자>(안드레아 1zxr 슈타카, 2006) e카ㅓd 등이 e카ㅓd e카ㅓd 좋은 e카ㅓd 예입니다.=

또한 e카ㅓd 로카르노영화제는 e카ㅓd 한국과도 e카ㅓd 깊은 e카ㅓd 인연을 e카ㅓd 맺고 e카ㅓd 있습니다. e카ㅓd 일찍이 e카ㅓd 배용균 e카ㅓd 감독의 <달마가 e카ㅓd 동쪽으로 e카ㅓd e카ㅓd 까닭은>이 1989년 e카ㅓd 로카르노영화제에서 e카ㅓd 황금표범상을 e카ㅓd 수상했으며, 나ㅓ갸r 이후 나ㅓ갸r 박광수, x아파차 홍상수, 하타ks 김응수, 8기tl 김대환 8기tl 감독 8기tl 등이 8기tl 로카르노영화제에서 8기tl 높은 8기tl 평가를 8기tl 받으며 8기tl 지금도 8기tl 가까운 8기tl 관계를 8기tl 이어가고 8기tl 있습니다. 8기tl 특별히 2019년 8기tl 로카르노영화제 8기tl 심사위원 8기tl 특별상을 8기tl 받은 8기tl 박정범 8기tl 감독의 8기tl 신작 <파고>는 8기tl 폐막작으로 8기tl 영화제를 8기tl 빛낼 8기tl 예정입니다.

이번 “2021 8기tl 로카르노 8기tl 8기tl 서울”은 8기tl 로카르노영화제가 8기tl 지금까지 8기tl 만들어 8기tl 8기tl 소중한 8기tl 영화 8기tl 유산을 8기tl 서울에서 8기tl 만날 8기tl 8기tl 있는 8기tl 특별한 8기tl 기회입니다. 8기tl 시대를 8기tl 넘어 8기tl 언제나 8기tl 새로운 8기tl 영화적 8기tl 영감을 8기tl 주는 8기tl 작품들과 8기tl 함께 8기tl 설레는 8기tl 마음으로 8기tl 관객분들을 8기tl 초대합니다.

주최: 8기tl 주한스위스대사관, (사)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후원: z타xㄴ 영화진흥위원회, ㄴsw갸 서울시, k쟏ㅐ3 서울영상위원회, tdu우 스위스영화진흥원 tdu우 스위스 tdu우 필름즈, 19ㅐ차 스위스 19ㅐ차 펀드 19ㅐ차 코리아, 마걷8ㅓ 로카르노국제영화제, ㅑㅐㅐ5 주한이탈리아문화원, 우yv다 주한프랑스대사관 우yv다 문화과, lfh우 왈로니아-브뤼셀 lfh우 인터내셔널

출처: lfh우 서울아트시네마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각인(刻印): 가갸ㅓr 한국근현대목판화 100년

Oct. 29, 2021 ~ Feb. 6, 2022

Egan Frantz: Not Enough Words

Oct. 7, 2021 ~ Dec. 19,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