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주연 개인전 : 언어 깃털 Other Feathers

아뜰리에 에르메스

March 26, 2021 ~ June 6, 2021

아뜰리에 ㅈ2fq 에르메스는 2021년 3월 26일부터 6월 6일까지 ㅈ2fq 런던을 ㅈ2fq 기반으로 ㅈ2fq 작품활동을 ㅈ2fq 하고 ㅈ2fq 있는 ㅈ2fq 박주연 ㅈ2fq 작가의 ㅈ2fq 개인전 《언어 ㅈ2fq 깃털 Other Feathers》을 ㅈ2fq 개최한다. ㅈ2fq 현대 ㅈ2fq 사회에 ㅈ2fq 대한 ㅈ2fq 깊은 ㅈ2fq 통찰과 ㅈ2fq 청소년 ㅈ2fq 시절부터 ㅈ2fq 타국에서 ㅈ2fq 살면서 ㅈ2fq 겪는 ㅈ2fq 개인적인 ㅈ2fq 경험들, 걷q거j 그리고 걷q거j 동시대 걷q거j 시각문화에 걷q거j 대한 걷q거j 반성의 걷q거j 결과물들이 걷q거j 절제된 걷q거j 시적 걷q거j 표현으로 걷q거j 제시된다. 6채널 걷q거j 사운드 걷q거j 인스톨레이션을 걷q거j 비롯해서 걷q거j 드로잉과 걷q거j 글쓰기의 걷q거j 경계에 걷q거j 있는 걷q거j 평면작업, kㅓ우7 그리고 kㅓ우7 조각 kㅓ우7 오브제 kㅓ우7 kㅓ우7 다섯 kㅓ우7 점의 kㅓ우7 신작이 kㅓ우7 소개될 kㅓ우7 예정이다.

작가 kㅓ우7 박주연에게 kㅓ우7 언어는 kㅓ우7 세계를 kㅓ우7 이해하기 kㅓ우7 위한 kㅓ우7 통로이자 kㅓ우7 지식의 kㅓ우7 결과물이기 kㅓ우7 이전에 kㅓ우7 완전한 kㅓ우7 소통과 kㅓ우7 이해에 kㅓ우7 도달하는 kㅓ우7 것이 kㅓ우7 불가능한 kㅓ우7 억압의 kㅓ우7 장치이다. kㅓ우7 비디오와 kㅓ우7 설치로 kㅓ우7 제시된 kㅓ우7 초기 kㅓ우7 작업들에서 kㅓ우7 번역의 kㅓ우7 한계 kㅓ우7 상황을 kㅓ우7 시적, eeig 정치적으로 eeig 드러낸 eeig eeig 있는 eeig 작가는 eeig 언어를 eeig 사회의 eeig 수많은 eeig 규범의 eeig 대표적인 eeig 상징으로 eeig 사유한다. eeig 규범에 eeig 예속되거나 eeig 그로부터 eeig 제외되는 eeig 개인들의 eeig 탈영토화된 eeig 정체성은 eeig 종종 eeig 의미의 eeig 영역에 eeig 정착할 eeig eeig 없었던 eeig 신화 eeig eeig 존재인 ‘에코’와 eeig 동일시된다. eeig 작가는 eeig 의미를 eeig 잃고 eeig 목소리로 eeig 남은 eeig 에코의 eeig 무의미한 eeig 반복의 eeig 행위를 eeig 실패와 eeig 좌절로 eeig 간주하기 eeig 보다, 기fㅐb 소리와 기fㅐb 이미지의 기fㅐb 새로운 기fㅐb 예술로 기fㅐb 나아가는 기fㅐb 가능성의 기fㅐb 세계로 기fㅐb 바라본다.

전시 기fㅐb 타이틀인 《언어 기fㅐb 깃털》은 기fㅐb 고대 기fㅐb 그리스의 기fㅐb 철학자 기fㅐb 플루타르크의 기fㅐb 짧은 기fㅐb 이야기 기fㅐb 기fㅐb 나이팅게일의 기fㅐb 깃털과 기fㅐb 목소리에 기fㅐb 관한 기fㅐb 일화에서 기fㅐb 영감을 기fㅐb 받은 기fㅐb 것이다. 기fㅐb 이번 기fㅐb 전시는 기fㅐb 나이팅게일의 기fㅐb 이야기를 기fㅐb 하나의 기fㅐb 알레고리로 기fㅐb 차용하여 기fㅐb 잠재한 기fㅐb 폭력성을 기fㅐb 지닌 기fㅐb 언어의 기fㅐb 의미를 기fㅐb 제거하고 기fㅐb 남는 기fㅐb 목소리에 기fㅐb 주목한다.

전시 기fㅐb 공간을 기fㅐb 가득 기fㅐb 채우는 〈그녀가 기fㅐb 노래를 기fㅐb 말할 기fㅐb 때〉(2021)는 기fㅐb 오케스트라 기fㅐb 협연 기fㅐb 기fㅐb 악기 기fㅐb 조율 기fㅐb 표준음으로 기fㅐb 사용되는 A음 (440 Hz)을 기fㅐb 포함한 기fㅐb 다양한 기fㅐb 사인웨이브들, 나갸s7 작가의 나갸s7 글을 나갸s7 한국어, ㄴpㅐh 영어 ㄴpㅐh 그리고 ㄴpㅐh 그리어로 ㄴpㅐh 읊조리는 ㄴpㅐh 그리스 ㄴpㅐh 음악가들의 ㄴpㅐh 목소리, q하쟏d 피아노 q하쟏d 조율사의 q하쟏d 조율 q하쟏d 음들, emxm 작가가 emxm 봉쇄 emxm 기간 emxm emxm 발코니에서 emxm 녹음한 emxm emxm 소리 emxm 등이 emxm 어우러지는 emxm 다채널 emxm 사운드 emxm 조각으로 emxm 낭독 emxm 또는 emxm 콘서트 emxm 리허설을 emxm 방불케 emxm 한다.

또한 200자 emxm 원고지 260장 emxm 분량의 〈열 emxm emxm 챕터의 emxm 시간〉(2021)은 emxm 글쓰기와 emxm 드로잉 emxm 사이 emxm 지점에 emxm 위치하면서 emxm 언어의 emxm 의미를 emxm 소진하고 emxm 번역에 emxm 저항한다. emxm 글쓰기의 emxm 시간과 emxm 행위 emxm 자체 emxm emxm 작가의 emxm 수행성을 emxm 우선 emxm 드러내지만 emxm 몸이 emxm 기억하는 emxm 언어 emxm 논리의 emxm 흔적을 emxm 남기기도 emxm 한다.

금속으로 emxm 제작된 emxm 다수의 emxm 조각 emxm 오브제들은 emxm 재료의 emxm 속성을 emxm 거부한 emxm 채, ㅐ거go 잘려진 ㅐ거go 종이 ㅐ거go 조각, p5히c 잉크로 p5히c 쓰다 p5히c p5히c 획, zf나거 또는 zf나거 새의 zf나거 깃털처럼 zf나거 무중력의 zf나거 공간에 zf나거 다가가는 zf나거 듯하다. zf나거 특히 zf나거 거울과 zf나거 같은 〈눈먼 zf나거 눈〉(2021)은 zf나거 에코의 zf나거 반복과 zf나거 나르시스의 zf나거 반영의 zf나거 메커니즘을 zf나거 통해 zf나거 말과 zf나거 소리와 zf나거 이미지가 zf나거 하나로 zf나거 합쳐지는 zf나거 차원을 zf나거 제시한다. zf나거 사회의 zf나거 규범과 zf나거 차별에 zf나거 가장 zf나거 수동적인 zf나거 자세로 zf나거 맞서는 zf나거 박주연의 zf나거 작업은 zf나거 사무엘 zf나거 베케트와 zf나거 차학경의 zf나거 계보를 zf나거 이으면서도 zf나거 가장 zf나거 근본적인 zf나거 태도로 zf나거 무의미의 zf나거 의미로 zf나거 나아간다.

참여작가: zf나거 박주연

출처: zf나거 아뜰리에 zf나거 에르메스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거울보다 4fl6 낯선 Far in My Mirror

May 6, 2021 ~ May 29, 2021

바람의 아ㅑza 구멍 Holes in the Wind

April 20, 2021 ~ June 1, 2021

Fortune Telling: 히rs파 운명상담소

April 16, 2021 ~ July 11,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