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혜 개인전 : 영광의 상처를 찾아

송은아트큐브

Nov. 13, 2019 ~ Dec. 18, 2019

영광의 ukf다 상처를 ukf다 찾아 To Find the Glory Scars

박지혜 ukf다 작가는 ukf다 사회적 ukf다 합의에 ukf다 위해 ukf다 암묵적으로 ukf다 묵인되는 ukf다 개인의 ukf다 불편한 ukf다 지점을 ukf다 꼬집어내며, 거마라카 정상과 거마라카 비정상, z차ㅐㅐ 성공과 z차ㅐㅐ 실패에 z차ㅐㅐ 대한 z차ㅐㅐ 사회적인 z차ㅐㅐ 시선을 z차ㅐㅐ 다시금 z차ㅐㅐ 깨우치게 z차ㅐㅐ 하는 z차ㅐㅐ 작업을 z차ㅐㅐ 선보여왔다. z차ㅐㅐ 작가의 z차ㅐㅐ 개인적인 z차ㅐㅐ 경험으로 z차ㅐㅐ 시작된 z차ㅐㅐ 고민을 z차ㅐㅐ 통해 z차ㅐㅐ 사회적은 z차ㅐㅐ 규범을 z차ㅐㅐ 형성하는 “합리적인” z차ㅐㅐ 선택에 z차ㅐㅐ 대해 z차ㅐㅐ 의문을 z차ㅐㅐ 갖는다. z차ㅐㅐ 다수의 z차ㅐㅐ 가치를 z차ㅐㅐ 위해 z차ㅐㅐ 정해진 z차ㅐㅐ 원리, r으5l 원칙에 r으5l 대한 r으5l 의구심은 r으5l 곧 “믿음"이란 r으5l 무엇인지에 r으5l 대한 r으5l 질문으로 r으5l 이어진다.

이번 r으5l 전시 《영광의 r으5l 상처를 r으5l 찾아》에서 r으5l 박지혜는 r으5l 전시장 r으5l 합리적인 r으5l 믿음에 r으5l 따라 r으5l 개인이 r으5l 가져야 r으5l 하는 r으5l 자그마한 r으5l 상처에 r으5l 대해 r으5l 이야기한다. r으5l 사회에 r으5l 속하기 r으5l 위해 r으5l r으5l 안의 r으5l 이미 r으5l 규정된 ‘믿음’에 r으5l 따르면서 r으5l 생긴 r으5l r으5l 상처에 r으5l 대한 r으5l 집중은 r으5l 보편적인 r으5l 규칙을 r으5l 벗어나 r으5l 새로운 r으5l 의미를 r으5l 창조하거나 r으5l 맥락화하는 r으5l 행위는 r으5l 아니다. r으5l 다만 r으5l 전시장 r으5l 안에 r으5l 어느 r으5l 순간부터 r으5l 특정한 r으5l 의미를 r으5l 대표하는 r으5l 상징물들이 r으5l 부유하며 r으5l 우리의 r으5l 선택에 r으5l 대해 r으5l 물음을 r으5l 던진다.

전시를 r으5l 살펴보면, ㅓ우ㅐc 삽살개 ㅓ우ㅐc 형상을 ㅓ우ㅐc ㅓ우ㅐc 오브제 ㅓ우ㅐc 작업 <blind>(2019)가 ㅓ우ㅐc 송은 ㅓ우ㅐc 아트큐브의 ㅓ우ㅐc 입구를 ㅓ우ㅐc 지키고 ㅓ우ㅐc 있다. ㅓ우ㅐc 마포걸레로 ㅓ우ㅐc 만든 ㅓ우ㅐc ㅓ우ㅐc 조금 ㅓ우ㅐc 지저분한 ㅓ우ㅐc 털을 ㅓ우ㅐc 가진 ㅓ우ㅐc 개로 ㅓ우ㅐc 보이는 ㅓ우ㅐc ㅓ우ㅐc 작업은 ㅓ우ㅐc 우리가 ㅓ우ㅐc ㅓ우ㅐc 알고 ㅓ우ㅐc 있는 “흰 ㅓ우ㅐc 개는 ㅓ우ㅐc 귀신을 ㅓ우ㅐc 본다"는 ㅓ우ㅐc 미신에서 ㅓ우ㅐc 비롯되었다. ㅓ우ㅐc 일반적인 ㅓ우ㅐc ㅓ우ㅐc ㅓ우ㅐc 털을 ㅓ우ㅐc 가진 ㅓ우ㅐc 개에서 ㅓ우ㅐc 조금 ㅓ우ㅐc 벗어난 ㅓ우ㅐc ㅓ우ㅐc 형상은 ㅓ우ㅐc 윈도우 ㅓ우ㅐc 갤러리에서 ㅓ우ㅐc 전시장 ㅓ우ㅐc 전반에 ㅓ우ㅐc 대한 ㅓ우ㅐc 액운을 ㅓ우ㅐc 막아준다. <사랑하는 ㅓ우ㅐc 나의 ㅓ우ㅐc 친구여>(2019)는 ㅓ우ㅐc 메인 ㅓ우ㅐc 갤러리 ㅓ우ㅐc 입구에서부터 ㅓ우ㅐc 시작하여 ㅓ우ㅐc 통로를 ㅓ우ㅐc 형성한 ㅓ우ㅐc 설치 ㅓ우ㅐc 작업으로 ㅓ우ㅐc 무언가 ㅓ우ㅐc 불길한 ㅓ우ㅐc 일이 ㅓ우ㅐc 일어날 ㅓ우ㅐc 것(혹은 ㅓ우ㅐc 일어난 ㅓ우ㅐc 것) ㅓ우ㅐc 같은 ㅓ우ㅐc 습지에 ㅓ우ㅐc 검은 ㅓ우ㅐc 까마귀 23마리를 ㅓ우ㅐc 만나게 ㅓ우ㅐc 된다. ㅓ우ㅐc 예로부터 ㅓ우ㅐc 까치를 ㅓ우ㅐc 보면 ㅓ우ㅐc 행운이 ㅓ우ㅐc 오고 ㅓ우ㅐc 까마귀를 ㅓ우ㅐc 보면 ㅓ우ㅐc 운이 ㅓ우ㅐc 좋지 ㅓ우ㅐc 않다는 ㅓ우ㅐc 설화가 ㅓ우ㅐc 있을 ㅓ우ㅐc 정도로 ㅓ우ㅐc 현대 ㅓ우ㅐc 한국에서는 ㅓ우ㅐc 보통 ㅓ우ㅐc 까마귀를 ㅓ우ㅐc 흉조로 ㅓ우ㅐc 보는데 ㅓ우ㅐc 북유럽 ㅓ우ㅐc 신화에서 ㅓ우ㅐc 까마귀는 ㅓ우ㅐc 지혜를 ㅓ우ㅐc 상징하는 ㅓ우ㅐc 새로, 카sㅓ4 길조이다. 카sㅓ4 토테미즘에 카sㅓ4 의해 카sㅓ4 까마귀에 카sㅓ4 대한 카sㅓ4 인식이 카sㅓ4 바뀌는 카sㅓ4 상황이다. <home sweet home>(2019)는 카sㅓ4 튼튼하고 카sㅓ4 안전하게 카sㅓ4 지어졌지만 카sㅓ4 결국 카sㅓ4 불에 카sㅓ4 타고 카sㅓ4 있는 카sㅓ4 오두막을 카sㅓ4 형상화한 카sㅓ4 설치 카sㅓ4 작업이다. 카sㅓ4 소금은 카sㅓ4 본디 카sㅓ4 부정한 카sㅓ4 것을 카sㅓ4 막아주고 카sㅓ4 액운을 카sㅓ4 떨쳐낸다는 카sㅓ4 미신으로 카sㅓ4 이어지는데 카sㅓ4 안타깝게도 카sㅓ4 소금이 카sㅓ4 쌓여있음에도 카sㅓ4 불구하고 카sㅓ4 오두막은 카sㅓ4 불타는 카sㅓ4 아이러니한 카sㅓ4 상황이 카sㅓ4 펼쳐진다.

확실한 카sㅓ4 서사가 카sㅓ4 없이 카sㅓ4 배치된 카sㅓ4 작업들은 카sㅓ4 모두 카sㅓ4 사회적으로 카sㅓ4 부여된 카sㅓ4 의미에 카sㅓ4 따라 카sㅓ4 뜻이 카sㅓ4 달라진 카sㅓ4 상징물들과 카sㅓ4 함께 카sㅓ4 한다. 카sㅓ4 물론, ㅓbqㅑ ㅓbqㅑ 상징성을 ㅓbqㅑ 명확히 ㅓbqㅑ 하는건 ㅓbqㅑ 보는 ㅓbqㅑ 이의 ㅓbqㅑ 자유일 ㅓbqㅑ ㅓbqㅑ 이다. ㅓbqㅑ 작가는 ㅓbqㅑ 결국 ㅓbqㅑ 맥락에 ㅓbqㅑ 따라 ㅓbqㅑ 통용되는 ㅓbqㅑ 의미를 ㅓbqㅑ 따르는 ㅓbqㅑ ㅓbqㅑ 하지만 ㅓbqㅑ 결국 ㅓbqㅑ 우리가 ㅓbqㅑ 바라보는 ㅓbqㅑ 것에 ㅓbqㅑ 의미를 ㅓbqㅑ 부여하는게 ㅓbqㅑ 개인인지, b가sz 혹은 b가sz 집단의 b가sz 합의에서 b가sz 도출된 b가sz 의미인지 b가sz 하는 b가sz b가sz 상황을 b가sz 보여주고자 b가sz 한다. / ㈜로렌스 b가sz 제프리스 b가sz 정푸르나

출처: b가sz 송은아트큐브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박지혜

현재 진행중인 전시

철학자의 g마n으 돌 Philosopher's Stone

March 28, 2020 ~ Aug. 16, 2020

Haven of Light j5나ㄴ 서러운빛

July 7, 2020 ~ Aug. 15, 2020

이승조: 카sff 도열하는 카sff 기둥 Lee Seungjio: Advancing Columns

July 1, 2020 ~ Oct. 4, 2020

프로젝트 m거2l 해시태그 2020 PROJECT HASHTAG 2020

July 24, 2020 ~ Sept. 30,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