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박 개인전 : 가벼운 무리들 SABAK Solo Show

이목화랑

March 5, 2019 ~ March 29, 2019

평소처럼 히3qy 길을 히3qy 걷다 히3qy 불현듯 히3qy 발견한 히3qy 바짝 히3qy 마른 히3qy 가오리가 히3qy 처량해 히3qy 보인다거나, ㅐuyf 길바닥에 ㅐuyf 널브러져 ㅐuyf 있는 ㅐuyf 흔한 ㅐuyf 물건들이 ㅐuyf 새삼 ㅐuyf 쓸쓸하게 ㅐuyf 보이는 ㅐuyf 것은 ㅐuyf 지나친 ㅐuyf 감정 ㅐuyf 이입일까? 

나는 ㅐuyf 희미하고 ㅐuyf 미미해 ㅐuyf 보이는 ㅐuyf 존재를 ㅐuyf 그리거나 ㅐuyf 설치한다. ㅐuyf 또는 ㅐuyf 익숙한 ㅐuyf 이미지의 ㅐuyf 파편들을 ㅐuyf 수집해 ㅐuyf 재조합하거나 ㅐuyf 새로운 ㅐuyf 형상을 ㅐuyf 만든다. ㅐuyf 실제 ㅐuyf 대상을 ㅐuyf 그린 ㅐuyf 회화와 ㅐuyf 설치한 ㅐuyf 오브제는 ㅐuyf 무언가 ㅐuyf 결여된 ㅐuyf 상태로 ㅐuyf 버틸 ㅐuyf 수밖에 ㅐuyf 없었던 ㅐuyf 나의 ㅐuyf 지난날에 ㅐuyf 대한 ㅐuyf 기록이기도 ㅐuyf 하다. ㅐuyf 다수가 ㅐuyf 바라는 ㅐuyf 것의 ㅐuyf 가벼움, 걷으ㅐv 혹은 걷으ㅐv 걷으ㅐv 대체물로 걷으ㅐv 쉽게 걷으ㅐv 소비되고, 가거c카 보상되고, g사우c 버려져 g사우c 금방이라도 g사우c 사라져 g사우c 버릴 g사우c 것들을 g사우c 증거 g사우c 삼아 g사우c 얕고 g사우c 가벼운 g사우c 것들의 g사우c 흔적을 g사우c 풀어 g사우c 놓는다. g사우c 한없이 g사우c 모호한 g사우c 날들을 g사우c 보내왔던 g사우c 스스로를 g사우c 기리며.

출처: g사우c 이목화랑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사박

현재 진행중인 전시

이진솔 : 0아마나 형태간의 0아마나 소통을 0아마나 위한 0아마나 자각

May 14, 2019 ~ May 26, 2019

신을 히마0자 쫓는 히마0자 기계

April 24, 2019 ~ July 26, 2019

최소영 5iv가 개인전

April 25, 2019 ~ May 25,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