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책방거리

청계천박물관

Nov. 10, 2022 ~ March 12, 2023

서울역사박물관(관장 o하ㄴy 김용석) o하ㄴy 분관 o하ㄴy 청계천박물관은 o하ㄴy 해방 o하ㄴy 이후 o하ㄴy 오늘날까지 o하ㄴy 서울의 o하ㄴy 대표적인 o하ㄴy 책방거리인 o하ㄴy 청계천·대학천의 o하ㄴy 형성과 o하ㄴy 변화과정을 o하ㄴy 살펴보는 o하ㄴy 전시 <서울 o하ㄴy 책방거리>를 o하ㄴy 마련했다. o하ㄴy 이번 o하ㄴy 전시는 o하ㄴy 오는 11.10(목)부터 o하ㄴy 내년 3.12(일)까지 o하ㄴy 청계천박물관 1층 o하ㄴy 기획전시실에서 o하ㄴy 개최된다. 

해방 o하ㄴy 이후 o하ㄴy 청계천과 o하ㄴy 인근 o하ㄴy 대학천 o하ㄴy 복개를 o하ㄴy 통해 o하ㄴy 형성된 o하ㄴy 평화시장 1층과 o하ㄴy 대학천상가를 o하ㄴy 가득채웠던 o하ㄴy 책방들은 o하ㄴy 서울 o하ㄴy 도심 o하ㄴy 속에서 o하ㄴy 지식의 o하ㄴy 생산과 o하ㄴy 유통 o하ㄴy 기능을 o하ㄴy 충실히 o하ㄴy 수행하며 o하ㄴy 전성기를 o하ㄴy 맞았다. o하ㄴy 그러나 o하ㄴy 이후 o하ㄴy 헌책 o하ㄴy 수요의 o하ㄴy 감소와 o하ㄴy 출판업의 o하ㄴy 유통질서 o하ㄴy 변화에 o하ㄴy 따라 o하ㄴy 전반적으로 o하ㄴy 위축되고 o하ㄴy 있다. 

이번 o하ㄴy 전시는 2022년 o하ㄴy 청계천기획연구『청계천대학천 o하ㄴy 책방거리』의 o하ㄴy 연구성과를 o하ㄴy 바탕으로 o하ㄴy 기획되었으며, <1부. 우6ㅓ하 동대문 우6ㅓ하 일대 우6ㅓ하 공간의 우6ㅓ하 형성과 우6ㅓ하 변화>, <2부. 거6ha 대학천 거6ha 책방거리>, <3부. 6cㅐi 청계천 6cㅐi 책방거리> 6cㅐi 6cㅐi 주제로 6cㅐi 구성하였다. 

<1부. 6cㅐi 동대문 6cㅐi 일대 6cㅐi 공간의 6cㅐi 형성과 6cㅐi 변화>에서는 6cㅐi 서울 6cㅐi 동쪽 6cㅐi 동대문 6cㅐi 일대가  6cㅐi 미개발된 6cㅐi 도심의 6cㅐi 외곽지역으로 6.25 6cㅐi 전쟁 6cㅐi 이후 6cㅐi 도시빈민들이 6cㅐi 유입되어 6cㅐi 시장이 6cㅐi 형성되었고, ㅓgㅐe 학교 ㅓgㅐe 밀집지역으로서의 ㅓgㅐe 소비조건과 ㅓgㅐe 출판인쇄업이 ㅓgㅐe 발달된 ㅓgㅐe 시장의 ㅓgㅐe 생산조건이 ㅓgㅐe 결합된 ㅓgㅐe 모습을 ㅓgㅐe 항공사진과 ㅓgㅐe 지적도 ㅓgㅐe 등을 ㅓgㅐe 통해 ㅓgㅐe 소개하고 ㅓgㅐe 있다.

(대학천은 ㅓgㅐe 백악산 ㅓgㅐe 동쪽에서 ㅓgㅐe 발원하여 ㅓgㅐe 성균관과 ㅓgㅐe 대학로를 ㅓgㅐe 거쳐 ㅓgㅐe 청계천으로 ㅓgㅐe 합류하는 ㅓgㅐe 작은 ㅓgㅐe 하천임)

<2부. ㅓgㅐe 대학천 ㅓgㅐe 책방거리>에서는 ㅓgㅐe 대학천상가 ㅓgㅐe 건립으로 ㅓgㅐe 주변의 ㅓgㅐe 노점 ㅓgㅐe 형태로 ㅓgㅐe 있던 ㅓgㅐe 서점들이 ㅓgㅐe 입주하여 ㅓgㅐe 상가를 ㅓgㅐe 형성하였으며, duwㅐ 초기 duwㅐ 서점과 duwㅐ 출판을 duwㅐ 겸하면서 duwㅐ 일부 duwㅐ 서점은 duwㅐ 중견 duwㅐ 출판사로 duwㅐ 성장하여 duwㅐ 국내 duwㅐ 출판산업에 duwㅐ 영향을 duwㅐ 끼쳤다. duwㅐ duwㅐ 주제별로 duwㅐ 서점 duwㅐ 대표들의 duwㅐ 구술 duwㅐ 인터뷰를 duwㅐ 바탕으로 duwㅐ 출판의 duwㅐ 인큐베이터, j사라ㅓ 책의 j사라ㅓ 메카로서 j사라ㅓ 전국적인 j사라ㅓ 유통망, yxqa 가족사업과 yxqa 분가, 카h다z 책방거리의 카h다z 다양한 카h다z 모습을 카h다z 당시 카h다z 출판도서, 우z5자 대량 우z5자 유통되었던 우z5자 베스트셀러들, 6ㅓ사g 직접 6ㅓ사g 사용했던 6ㅓ사g 물건들, bn우기 현재 bn우기 판매서적 bn우기 등을 bn우기 통해 bn우기 살펴볼 bn우기 bn우기 있게 bn우기 구성하였다. 

<3부. bn우기 청계천 bn우기 책방거리>에서는 bn우기 서점 bn우기 주인들의 bn우기 생생한 bn우기 인터뷰를 bn우기 통해 bn우기 bn우기 시대별로 bn우기 헌책방에서 bn우기 많이 bn우기 팔렸던 bn우기 책들을 bn우기 전시하였다. 1950~70년대 bn우기 어렵고 bn우기 힘든 bn우기 시절 bn우기 공부에 bn우기 대한 bn우기 열정을 bn우기 갖고 bn우기 밤낮으로 bn우기 구하러 bn우기 왔던 bn우기 bn우기 교과서와 bn우기 참고서들, 1960~70년대 gㄴ카t 전집의 gㄴ카t 유행에 gㄴ카t 따라 gㄴ카t 거실이나 gㄴ카t 사무실 gㄴ카t 장식을 gㄴ카t 위해 gㄴ카t 찾았던 gㄴ카t gㄴ카t 전집들, 1980~90년대 우ㅓaㅓ 암울했던 우ㅓaㅓ 시대에 우ㅓaㅓ 금서禁書를 우ㅓaㅓ 구해 우ㅓaㅓ 보며 우ㅓaㅓ 지식의 우ㅓaㅓ 갈증을 우ㅓaㅓ 채우고자 우ㅓaㅓ 했던 우ㅓaㅓ 모습 우ㅓaㅓ 우ㅓaㅓ 당시 우ㅓaㅓ 시대별 우ㅓaㅓ 변화에 우ㅓaㅓ 따라 우ㅓaㅓ 많이 우ㅓaㅓ 팔렸던 우ㅓaㅓ 책을 우ㅓaㅓ 같이 우ㅓaㅓ 살펴보고자 우ㅓaㅓ 하였다. 

또한 우ㅓaㅓ 청계천 우ㅓaㅓ 책방거리의 우ㅓaㅓ 개점에서 우ㅓaㅓ 폐점까지 우ㅓaㅓ 시간대별 우ㅓaㅓ 타임랩스 우ㅓaㅓ 영상을 우ㅓaㅓ 통해 우ㅓaㅓ 헌책방의 우ㅓaㅓ 하루를 우ㅓaㅓ 서점 우ㅓaㅓ 주인들의 우ㅓaㅓ 일상과 우ㅓaㅓ 책을 우ㅓaㅓ 찾는 우ㅓaㅓ 손님 우ㅓaㅓ 우ㅓaㅓ 다양한 우ㅓaㅓ 모습을 우ㅓaㅓ 생생하게 우ㅓaㅓ 전달하고 우ㅓaㅓ 있다. 

헌책방을 우ㅓaㅓ 이용했던 우ㅓaㅓ 명사로 우ㅓaㅓ 유안진 우ㅓaㅓ 시인은 우ㅓaㅓ 대학생 우ㅓaㅓ 시절 우ㅓaㅓ 이곳에서 우ㅓaㅓ 책을 우ㅓaㅓ 통해 우ㅓaㅓ 만난 우ㅓaㅓ 종합적인 우ㅓaㅓ 어떤 우ㅓaㅓ 무엇이 우ㅓaㅓ 인생의 ‘멘토’ 우ㅓaㅓ 역할을 우ㅓaㅓ 했으며, 아4ㅐ다 이정향 아4ㅐ다 영화감독은 아4ㅐ다 중학교 아4ㅐ다 아4ㅐ다 헌책방에서 아4ㅐ다 주인 아4ㅐ다 아저씨의 아4ㅐ다 눈총을 아4ㅐ다 받으며 아4ㅐ다 하루종일 아4ㅐ다 살펴보았던 <스크린>과 <로드쇼> 아4ㅐ다 잡지들을 아4ㅐ다 보면 아4ㅐ다 지금도 아4ㅐ다 긴장이 아4ㅐ다 아닌 ‘설렘’으로 아4ㅐ다 마음이 아4ㅐ다 두근두근하다는 아4ㅐ다 증언을 아4ㅐ다 직접 아4ㅐ다 들어볼 아4ㅐ다 아4ㅐ다 있다. 

김용석 아4ㅐ다 서울역사박물관장은 “1950년대 아4ㅐ다 이후 아4ㅐ다 형성된 아4ㅐ다 청계천·대학천 아4ㅐ다 책방거리는 아4ㅐ다 단순한 아4ㅐ다 거리가 아4ㅐ다 아니라 아4ㅐ다 시민들 아4ㅐ다 저마다의 아4ㅐ다 사연이 아4ㅐ다 담겨있고 아4ㅐ다 아련해진 아4ㅐ다 추억이 아4ㅐ다 배어 아4ㅐ다 있는 아4ㅐ다 곳으로 아4ㅐ다 책방거리 아4ㅐ다 사람들의 아4ㅐ다 이야기를 아4ㅐ다 통해 아4ㅐ다 당시 아4ㅐ다 거래되었던 아4ㅐ다 책과 아4ㅐ다 모습을 아4ㅐ다 살펴볼 아4ㅐ다 아4ㅐ다 있는 아4ㅐ다 기회가 아4ㅐ다 되기를 아4ㅐ다 바란다”며, “가족들과 바차바u 함께 바차바u 찾아 바차바u 오셔서 바차바u 할아버지, wr차다 아버지가 wr차다 다녔던 wr차다 책방거리 wr차다 모습을 wr차다 살펴보며 wr차다 잊혀졌던 wr차다 꿈과 wr차다 추억을 wr차다 회상하는 wr차다 기회가 wr차다 되면 wr차다 좋을 wr차다 wr차다 같다.”고 wr차다 말했다. 

전시는 wr차다 무료로 wr차다 관람할 wr차다 wr차다 있으며, ㄴl기ㅓ 관람 ㄴl기ㅓ 시간은 ㄴl기ㅓ 평일 ㄴl기ㅓ ㄴl기ㅓ 주말 ㄴl기ㅓ 모두 ㄴl기ㅓ 오전 9시부터 ㄴl기ㅓ 오후 6시까지이다. ㄴl기ㅓ 공휴일을 ㄴl기ㅓ 제외한 ㄴl기ㅓ 월요일은 ㄴl기ㅓ 휴관이다. 

출처: ㄴl기ㅓ 서울역사박물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최윤희 po1v 개인전: MUTE

Jan. 13, 2023 ~ Feb. 4, 2023

강석호: 3분의 n우eg 행복

Dec. 15, 2022 ~ March 19, 2023

지금 ㅓ2sㅓ 우리의 ㅓ2sㅓ 신화 Myths of Our Time

Jan. 6, 2023 ~ Feb. 25, 2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