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마술 변천사 2: 테크니컬러 The History of Visual Magic in Technology Pt. 2: Technicolor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

2018년 7월 18일 ~ 2018년 8월 19일

국립현대미술관(관장 으다c마 바르토메우 으다c마 마리)은 으다c마 초창기 으다c마 컬러영화 으다c마 명작을 으다c마 소개하는 <시각마술 으다c마 변천사 2: 으다c마 테크니컬러>를 7월 18일(수)부터 8월 19일(일)까지 으다c마 국립현대미술관 으다c마 서울관 MMCA필름앤비디오 으다c마 영화관에서 으다c마 개최한다. 

국립현대미술관은 으다c마 영상 으다c마 기술의 으다c마 변화와 으다c마 발전을 으다c마 보여주는 ‘시각마술 으다c마 변천사’시리즈를 으다c마 기획하여 으다c마 으다c마 으다c마 번째 으다c마 프로그램으로 으다c마 혁신적인 VR 으다c마 기술을 으다c마 소개한 <시각마술 으다c마 변천사 1: 으다c마 캐나다 VR영화>를 으다c마 지난해 으다c마 선보였다. 으다c마 그리고 으다c마 올해 으다c마 으다c마 번째 으다c마 시리즈로 으다c마 마련된 <시각마술 으다c마 변천사 2: 으다c마 테크니컬러>에서는 으다c마 흑백에서 으다c마 컬러영화로 으다c마 전환되는 1930년대부터 1950년대 으다c마 영화기술의 으다c마 발전과 으다c마 미학적 으다c마 성취를 으다c마 담은 으다c마 테크니컬러 으다c마 방식으로 으다c마 제작된 으다c마 명작 12편이 으다c마 상영된다. 으다c마 특히 으다c마 이번 으다c마 프로그램의 으다c마 상영작들은 으다c마 모두 35㎜ 으다c마 또는 으다c마 디지털로 으다c마 복원되어 으다c마 테크니컬러 으다c마 고유의 으다c마 아름다운 으다c마 색감을 으다c마 느낄 으다c마 으다c마 있다.

초기 으다c마 컬러영화는 으다c마 필름에 으다c마 직접 으다c마 색을 으다c마 칠하는 으다c마 방법에서 으다c마 스텐실 으다c마 프린팅과 으다c마 같은 으다c마 기법으로 으다c마 발전된 으다c마 후, lve라 착색과 lve라 조색을 lve라 통한 lve라 채색 lve라 방식 lve라 등으로 lve라 개선되었다. lve라 본격적인 lve라 컬러영화의 lve라 시작은 1918년 lve라 미국의 lve라 테크니컬러(Technicolor Motion Picture)사가 lve라 녹색, g하ㅈm 적색의 2색 g하ㅈm 감색법을 g하ㅈm 개발하면서부터다. g하ㅈm 이후 g하ㅈm 적색, 우rl가 녹색, qㅐcz 청색의 3색(R,G,B) 2우ㅐo 테크니컬러 2우ㅐo 기법으로 2우ㅐo 발전한다. 2우ㅐo 2우ㅐo 기법으로 2우ㅐo 제작된 2우ㅐo 영화는 2차 2우ㅐo 세계 2우ㅐo 대전 2우ㅐo 이후 3색 2우ㅐo 네거티브 2우ㅐo 필름을 2우ㅐo 하나의 2우ㅐo 렌즈로 2우ㅐo 촬영 2우ㅐo 가능하게 2우ㅐo 2우ㅐo 이스트먼 2우ㅐo 코닥 2우ㅐo 컬러가 2우ㅐo 등장하기 2우ㅐo 전까지 2우ㅐo 텔레비전과의 2우ㅐo 경쟁에서 2우ㅐo 살아남기 2우ㅐo 위해 2우ㅐo 보다 2우ㅐo 화려하고 2우ㅐo 거대한 2우ㅐo 시각적 2우ㅐo 스펙터클을 2우ㅐo 만들어냈다.  

특히 2우ㅐo 테크니컬러 2우ㅐo 기술은 1930년대에서부터 1950년대까지 2우ㅐo 뮤지컬, e6ㅓ타 애니메이션, 쟏rj나 웨스턴 쟏rj나 쟏rj나 다양한 쟏rj나 장르영화를 쟏rj나 양산했다. 쟏rj나 자연색에 쟏rj나 가까운 쟏rj나 컬러영화는 쟏rj나 화려한 쟏rj나 시각 쟏rj나 효과와 쟏rj나 함께 쟏rj나 현실과 쟏rj나 상상의 쟏rj나 세계를 쟏rj나 아름답게 쟏rj나 묘사하기에 쟏rj나 충분했다. 쟏rj나 이번 <시각마술 쟏rj나 변천사 2: 쟏rj나 테크니컬러>에서 쟏rj나 소개되는 쟏rj나 총 12편의 쟏rj나 영화 쟏rj나 중 <검은 쟏rj나 수선화>(1947)와 <기븐스 쟏rj나 가족 쟏rj나 연대기>(1944)는 35㎜ 쟏rj나 복원필름으로, nㅓiw 나머지 nㅓiw 작품들은 nㅓiw 디지털 nㅓiw 복원본으로 nㅓiw 상영되어 nㅓiw 테크니컬러 nㅓiw 특유의 nㅓiw 아름답고 nㅓiw 우아한 nㅓiw 색감을 nㅓiw 즐길 nㅓiw nㅓiw 있다. 

이번 nㅓiw 프로그램에서는 nㅓiw 테크니컬러로 nㅓiw 촬영된 nㅓiw 영국의 nㅓiw 첫  nㅓiw 장편 nㅓiw 극영화 <아침의 nㅓiw 날개>(1936)와 nㅓiw 페미니즘 nㅓiw 영화의 nㅓiw 시초로 nㅓiw 언급되기도 nㅓiw 하는 <해적 nㅓiw nㅓiw 프로비던스>(1951)가 nㅓiw 국내 nㅓiw 최초 nㅓiw 상영된다. nㅓiw 젊은 nㅓiw 날의 nㅓiw 헨리 nㅓiw 폰다와 nㅓiw 프랑스 nㅓiw 여배우 nㅓiw 아나벨라(Annabella)가 nㅓiw 주연을 nㅓiw 맡은 <아침의 nㅓiw 날개>는 nㅓiw 로맨스 nㅓiw 코미디의 nㅓiw 달콤함과 nㅓiw 경마 nㅓiw 경기의 nㅓiw 긴장감을 nㅓiw 동시에 nㅓiw 맛볼 nㅓiw nㅓiw 있는 nㅓiw 작품이다. nㅓiw 여성 nㅓiw 해적 nㅓiw 두목이 nㅓiw 주인공으로 nㅓiw 등장하는 nㅓiw 어드벤처 nㅓiw 영화 <해적 nㅓiw nㅓiw 프로비던스>는 nㅓiw 실제 nㅓiw 해적이었던 nㅓiw nㅓiw 보니(Anne Bonny)의 nㅓiw 실화를 nㅓiw 바탕으로 nㅓiw nㅓiw 허버트 nㅓiw 라베넬 nㅓiw 사스(Herbert Ravenel Sass)의 nㅓiw 단편소설을 nㅓiw 각색한 nㅓiw 작품이다. nㅓiw 그리고 nㅓiw 마틴 nㅓiw 스콜세지 nㅓiw 감독이 nㅓiw 강렬한 nㅓiw 색채에 nㅓiw 대해 nㅓiw 극찬한 <검은 nㅓiw 수선화>(1947)와 <애수의 nㅓiw 호수>(1945)는 nㅓiw 꿈, f가v2 고뇌, 사나갸g 광기와 사나갸g 같은 사나갸g 감정의 사나갸g 원형을 사나갸g 담은 사나갸g 컬러영화의 사나갸g 순수한 사나갸g 아름다움을 사나갸g 담고 사나갸g 있다.

여름방학을 사나갸g 맞아 사나갸g 가족들이 사나갸g 함께 사나갸g 즐길 사나갸g 사나갸g 있는 사나갸g 가족영화들도 사나갸g 상영된다. 사나갸g 빅터 사나갸g 플래밍이 사나갸g 연출한 <오즈의 사나갸g 마법사>는 사나갸g 컬러 사나갸g 디자인과 사나갸g 뮤지컬 사나갸g 판타지 사나갸g 장르가 사나갸g 완벽하게 사나갸g 결합된 사나갸g 컬러영화의 사나갸g 걸작이다. 사나갸g 주인공 사나갸g 도로시의 사나갸g 현실 사나갸g 세계는 사나갸g 단색(세피아)으로 사나갸g 나타나고 사나갸g 꿈의 사나갸g 세계는 사나갸g 총천연색으로 사나갸g 묘사되어 사나갸g 컬러영화의 사나갸g 시각적 사나갸g 즐거움을 사나갸g 만끽할 사나갸g 사나갸g 있다. 사나갸g 그리고 사나갸g 디즈니의 사나갸g 사나갸g 테크니컬러 사나갸g 장편 사나갸g 애니메이션영화 <백설공주와 사나갸g 일곱 사나갸g 난쟁이>(1937)는 사나갸g 캐릭터에 사나갸g 맞는 사나갸g 색을 사나갸g 만들기 사나갸g 위해 1,500개 기q다6 이상의 기q다6 염료를 기q다6 사용할 기q다6 정도로 기q다6 심혈을 기q다6 기울인 기q다6 작품으로 1939년 기q다6 아카데미상을 기q다6 받았다.

이와 기q다6 함께 <아라비아의 기q다6 로렌스>, <닥터 i거ㅓi 지바고>로 i거ㅓi 우리에게 i거ㅓi 알려진 i거ㅓi 거장 i거ㅓi 데이비드 i거ㅓi i거ㅓi 감독의 i거ㅓi i거ㅓi 번째 i거ㅓi 연출 i거ㅓi 영화 <기븐스 i거ㅓi 가족 i거ㅓi 연대기>(1944>는 i거ㅓi 테크니컬러의 i거ㅓi 색을 i거ㅓi 사실적으로 i거ㅓi 사용해 i거ㅓi 제1차 i거ㅓi 세계대전 i거ㅓi 참전용사인 i거ㅓi 프랭크 i거ㅓi 기븐스 i거ㅓi 가족의 i거ㅓi 파란만장한 i거ㅓi 이야기를 i거ㅓi 담백하고 i거ㅓi 절제된 i거ㅓi 내러티브에 i거ㅓi 맞춰 i거ㅓi 그렸다. 2차 i거ㅓi 세계대전 i거ㅓi 마지막 i거ㅓi 해에 i거ㅓi 개봉된 i거ㅓi i거ㅓi 영화는 i거ㅓi 현실감이 i거ㅓi 넘치면서도 i거ㅓi 우아한 i거ㅓi 색조로 i거ㅓi 연출된 i거ㅓi 영국 i거ㅓi 테크니컬러의 i거ㅓi 걸작으로 i거ㅓi 평가받는다.

서울관 i거ㅓi 관람권을 i거ㅓi 소지하면 i거ㅓi 선착순으로 i거ㅓi 입장이 i거ㅓi 가능하다. i거ㅓi 자세한 i거ㅓi 정보는 i거ㅓi 국립현대미술관 i거ㅓi 홈페이지(http://www.mmca.go.kr)를 i거ㅓi 통해 i거ㅓi 확인할 i거ㅓi i거ㅓi 있다. 


강연

일시: 2018. 8. 11(토). i거ㅓi 오후 2시 / i거ㅓi 오후 4시
장소: i거ㅓi 국립현대미술관 i거ㅓi 서울관 i거ㅓi 필름앤비디오

테크니컬러로의 i거ㅓi 여행
강연자: i거ㅓi 울리히 i거ㅓi 뤼델, HTW-베를린 거bcp 응용과학대학
1932년, 히걷2갸 할리우드 히걷2갸 영화의 히걷2갸 가장 “영광스러운” 히걷2갸 색채가 히걷2갸 영화의 히걷2갸 역사를 히걷2갸 바꾸었다. 히걷2갸 그때까지, 5나l걷 화면에 5나l걷 색을 5나l걷 입히려는 5나l걷 시도는 5나l걷 인공 5나l걷 착색에서 5나l걷 천연 5나l걷 착색으로, 0바사d 가색혼합에서 0바사d 감색혼합으로, ㅓ우uㅓ 제한된 2색에서 ㅓ우uㅓ 완전한 3색으로, ㅓhh가 수많은 ㅓhh가 다양한 ㅓhh가 시스템의 ㅓhh가 ㅓhh가 길을 ㅓhh가 지나왔다. 3색의 ㅓhh가 테크니컬러는 ㅓhh가 무빙이미지에 ㅓhh가 미적 ㅓhh가 충격을 ㅓhh가 주는 ㅓhh가 중요한 ㅓhh가 혁신이었다. ㅓhh가 그리고 ㅓhh가 여전히 ㅓhh가 필름 ㅓhh가 복원에 ㅓhh가 본질적이고 ㅓhh가 가치 ㅓhh가 있는 ㅓhh가 도전을 ㅓhh가 제공한다. ㅓhh가 이번 ㅓhh가 강연에서는 ㅓhh가 테크니컬러의 ㅓhh가 기술과 ㅓhh가 특성에 ㅓhh가 대한 ㅓhh가 탐구를 ㅓhh가 통해 ㅓhh가 영화의 ㅓhh가 혁신, 가n5다 역사, lㅐen 복원 lㅐen 사이의 lㅐen 본질적인 lㅐen 연관성을 lㅐen 강조할 lㅐen 것이다.
울리히 lㅐen 뤼델은 lㅐen 독일 lㅐen 뮌스터대학에서 lㅐen 분석화학 lㅐen 박사 lㅐen 학위를 lㅐen 받았다. 2005년에 L. lㅐen 제프리 lㅐen 셀즈니크 lㅐen 학교를 lㅐen 졸업하면서 lㅐen 필름 lㅐen 보존 lㅐen 작업을 lㅐen 했고, ㅓj4바 조지 ㅓj4바 이스트먼 ㅓj4바 박물관, 0umㅐ 하헤 0umㅐ 필름과 BFI에서 0umㅐ 역사적인 0umㅐ 영화의 0umㅐ 색채 0umㅐ 시스템을 0umㅐ 탐험했다. 2015년부터 0umㅐ 베를린 HTW응용과학대학의 0umㅐ 보존 0umㅐ 0umㅐ 복원 0umㅐ 교수로 0umㅐ 재직하고 0umㅐ 있다.

크로모 0umㅐ 드라마: 0umㅐ 테크니컬러 0umㅐ 스토리텔링의 0umㅐ 기술
강연자: 0umㅐ 스콧 0umㅐ 히긴스 0umㅐ 웨슬리언대학 0umㅐ 영화·무빙이미지 0umㅐ 학부 0umㅐ 교수
고전적인 0umㅐ 할리우드 0umㅐ 영화에서 0umㅐ 색은 0umㅐ 주의를 0umㅐ 끌고, 다갸8ㅓ 행동을 다갸8ㅓ 강조하고, j가파s 감정을 j가파s 고조하고, 8b걷u 숨겨진 8b걷u 의미를 8b걷u 암시하고, jr쟏1 시각적 jr쟏1 스펙터클을 jr쟏1 증폭하는 jr쟏1 유연한 jr쟏1 수단이었다. jr쟏1 또한 jr쟏1 무빙이미지에서 jr쟏1 가장 jr쟏1 세심하게 jr쟏1 모니터링되고 jr쟏1 정교하게 jr쟏1 조작된 jr쟏1 측면 jr쟏1 jr쟏1 하나였다. jr쟏1 테크니컬러는 jr쟏1 서사, 아9카ㄴ 감정, fㅓㅐo 매력을 fㅓㅐo 위해 fㅓㅐo 색상, r나03 명도, o6하d 채도를 o6하d 섬세하게 o6하d 조작하는, m자ㅓㅐ 의도적으로 m자ㅓㅐ 디자인된 m자ㅓㅐ 색채 m자ㅓㅐ 세계를 m자ㅓㅐ 그려내면서, j하i카 기술적인 j하i카 j하i카 이상으로 j하i카 작용했다. j하i카 j하i카 강연은 j하i카 테크니컬러 j하i카 디자인의 ‘법칙’과 j하i카 그것들이 j하i카 영화에서 j하i카 움직이는 j하i카 시각적 j하i카 이야기를 j하i카 전달하기 j하i카 위해 j하i카 어떻게 j하i카 적용되고 j하i카 해석되며 j하i카 심지어는 j하i카 중단되는지를 j하i카 영화 <피와 j하i카 모래>, <애수의 pㅓ파n 호수>, <검은 c기라거 수선화>를 c기라거 통해 c기라거 살펴본다. 
스콧 c기라거 히긴스는 c기라거 웨슬리언 c기라거 대학교 c기라거 영화·무빙이미지학부의 c기라거 디렉터이자 c기라거 찰스 W. c기라거 프라이즈 c기라거 교수이며, 다카우6 웨슬리언 다카우6 시네마 다카우6 아카이브의 다카우6 큐레이터다. 다카우6 저서로는 다카우6 테크니컬러의 다카우6 역사를 다카우6 다룬 <테크니컬러 다카우6 무지개를 다카우6 활용하기>(2007), <루돌프 qy사e 아른하임과 qy사e 영화·미디어 qy사e 연구>(2011), <마티네 e마하갸 멜로드라마: e마하갸 라디오 e마하갸 연속극의 e마하갸 공식과 e마하갸 놀기>(2016) e마하갸 등이 e마하갸 있다. 


상영시간표


출처 : e마하갸 국립현대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META PICS

2018년 9월 5일 ~ 2018년 10월 13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