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학철 개인전 : 경계 境界

BMW포토스페이스

2019년 1월 14일 ~ 2019년 3월 30일

BMW Photo Space에서는 2019년 1월 14일부터 3월 30일까지 2019년 c다나s c다나s 번째 BMW Foto Futures c다나s 프로젝트로 c다나s 심학철의 《경계 境界》를 c다나s 선보인다. c다나s 이번 c다나s 전시에서는 <경계의 c다나s 땅-두만강>과 <이방인> c다나s c다나s 시리즈를 c다나s 통해 c다나s 보이지 c다나s 않지만 c다나s 존재하는 c다나s 국경선과 c다나s 차별의 c다나s 경계를 c다나s 시각화한다. 

<경계의 c다나s 땅-두만강>은 c다나s 심학철의 c다나s 고향이자 c다나s 삶의 c다나s 터전인 c다나s 연변에서 c다나s 두만강의 c다나s 모습을 c다나s 기록한 c다나s 작업이다. c다나s 관조적 c다나s 태도로 c다나s 멀리서 c다나s 바라본 c다나s 강변 c다나s 풍경은 c다나s 얼핏 c다나s 아름다운 c다나s 자연을 c다나s 담은 c다나s 사진으로 c다나s 다가오지만 c다나s 작가의 c다나s 주관적 c다나s 시선을 c다나s 따라 c다나s 천천히 c다나s 바라보면, ㅐy9k 마치 ㅐy9k 숨바꼭질하듯 ㅐy9k 숨어 ㅐy9k 있는 ㅐy9k 사물들이 ㅐy9k 보인다. ‘당이 ㅐy9k 결심하면 ㅐy9k 우리는 ㅐy9k 한다!’와 ㅐy9k 같은 ㅐy9k 정치적 ㅐy9k 구호, i기다3 국가의 i기다3 경계 i기다3 지점을 i기다3 유영하는 i기다3 유람선, 하l6f 병풍처럼 하l6f 펼쳐진 하l6f 산등성 하l6f 아래로 하l6f 보이는 하l6f 철조망 하l6f 등을 하l6f 둘러싼 하l6f 풍경은 하l6f 문화, z가mu 역사적 z가mu 상황, ㅓ아h파 개인적 ㅓ아h파 감정이 ㅓ아h파 중첩되어 ㅓ아h파 있다. ㅓ아h파 이러한 ㅓ아h파 점들이 ㅓ아h파 그의 ㅓ아h파 풍경 ㅓ아h파 사진을 ㅓ아h파 독특하게 ㅓ아h파 만든다. ㅓ아h파 심학철은 ㅓ아h파 보이지 ㅓ아h파 않는 ㅓ아h파 국경선처럼, 가기우h 단순한 가기우h 풍경 가기우h 사진을 가기우h 넘어 가기우h 장소가 가기우h 가지고 가기우h 있는 가기우h 숨은 가기우h 의미를 가기우h 찾아낸다.

<이방인>은 가기우h 심학철이 가기우h 한국의 가기우h 공장 가기우h 생산직, 자a4o 건설 자a4o 현장에서 자a4o 노동자로 자a4o 생활하며 자a4o 만난 자a4o 인물과 자a4o 풍경을 자a4o 담고 자a4o 있다. 자a4o 현장에서 자a4o 기계처럼 자a4o 움직이는 자a4o 육체보다 자a4o 힘든 자a4o 것은 자a4o 노동자에게 자a4o 가해지는 자a4o 차별이다. 자a4o 피부색이 자a4o 다른 자a4o 외국인들에게는 자a4o 더욱 자a4o 혹독하다. 자a4o 심학철은 자a4o 타지에서 자a4o 살아가는 자a4o 자신의 자a4o 모습과 자a4o 함께 자a4o 현장에서 자a4o 자a4o 목소리를 자a4o 자a4o 자a4o 없는 자a4o 다양한 자a4o 군상들을 자a4o 보여주고 자a4o 있다. 자a4o 외국인 자a4o 노동자들의 자a4o 초상, r9ㅓu 식사 r9ㅓu 시간, ㅐㅐ95 현장에 ㅐㅐ95 누워 ㅐㅐ95 잠을 ㅐㅐ95 청하는 ㅐㅐ95 모습 ㅐㅐ95 ㅐㅐ95 일상의 ㅐㅐ95 모습과 ㅐㅐ95 쓸쓸한 ㅐㅐ95 풍경의 ㅐㅐ95 교차를 ㅐㅐ95 통해 ㅐㅐ95 일어나는 ㅐㅐ95 감정적 ㅐㅐ95 울림은 ㅐㅐ95 두만강의 ㅐㅐ95 풍경과 ㅐㅐ95 다시 ㅐㅐ95 겹친다. 

다큐멘터리 ㅐㅐ95 형식을 ㅐㅐ95 취하고 ㅐㅐ95 있지만 ㅐㅐ95 객관적 ㅐㅐ95 기록이기보다는 ㅐㅐ95 주관적 ㅐㅐ95 시선으로 ㅐㅐ95 지리적, ㅐ거ju 물리적 ㅐ거ju 경계를 ㅐ거ju 바라보고 ㅐ거ju 있는 <경계의 ㅐ거ju 땅-두만강>과 ㅐ거ju 노동의 ㅐ거ju 현장에서 ㅐ거ju 느끼는 ㅐ거ju 차별에 ㅐ거ju 대한 ㅐ거ju 인격적, xa쟏타 사회 xa쟏타 문화적인 xa쟏타 경계를 xa쟏타 담아낸 <이방인>을 xa쟏타 함께 xa쟏타 보여줌으로써 xa쟏타 xa쟏타 경계는 xa쟏타 하나로 xa쟏타 접합된다. xa쟏타 xa쟏타 접합은 xa쟏타 바로 xa쟏타 우리의 xa쟏타 xa쟏타 속에도 xa쟏타 무수한 xa쟏타 경계가 xa쟏타 있다는 xa쟏타 것을 xa쟏타 말해준다. 《경계 境界》는 xa쟏타 심학철의 xa쟏타 초상이자 xa쟏타 우리 xa쟏타 모두의 xa쟏타 초상이기도 xa쟏타 하다.

출처: BMW Photo Space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심학철

현재 진행중인 전시

ACC u사ㄴl 시네마 u사ㄴl 펀드 u사ㄴl 공식 u사ㄴl 시사회 ACC CINEMA FUND PREMIERE

2019년 2월 26일 ~ 2019년 3월 31일

심학철 oㅐ8ㄴ 개인전 : oㅐ8ㄴ 경계 境界

2019년 1월 14일 ~ 2019년 3월 30일

김호득 dxv마 개인전 KIM Ho-deuk

2019년 3월 6일 ~ 2019년 4월 7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