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학철 개인전 : 경계 境界

BMW포토스페이스

2019년 1월 14일 ~ 2019년 3월 30일

BMW Photo Space에서는 2019년 1월 14일부터 3월 30일까지 2019년 다b다ㅓ 다b다ㅓ 번째 BMW Foto Futures 다b다ㅓ 프로젝트로 다b다ㅓ 심학철의 《경계 境界》를 다b다ㅓ 선보인다. 다b다ㅓ 이번 다b다ㅓ 전시에서는 <경계의 다b다ㅓ 땅-두만강>과 <이방인> 다b다ㅓ 다b다ㅓ 시리즈를 다b다ㅓ 통해 다b다ㅓ 보이지 다b다ㅓ 않지만 다b다ㅓ 존재하는 다b다ㅓ 국경선과 다b다ㅓ 차별의 다b다ㅓ 경계를 다b다ㅓ 시각화한다. 

<경계의 다b다ㅓ 땅-두만강>은 다b다ㅓ 심학철의 다b다ㅓ 고향이자 다b다ㅓ 삶의 다b다ㅓ 터전인 다b다ㅓ 연변에서 다b다ㅓ 두만강의 다b다ㅓ 모습을 다b다ㅓ 기록한 다b다ㅓ 작업이다. 다b다ㅓ 관조적 다b다ㅓ 태도로 다b다ㅓ 멀리서 다b다ㅓ 바라본 다b다ㅓ 강변 다b다ㅓ 풍경은 다b다ㅓ 얼핏 다b다ㅓ 아름다운 다b다ㅓ 자연을 다b다ㅓ 담은 다b다ㅓ 사진으로 다b다ㅓ 다가오지만 다b다ㅓ 작가의 다b다ㅓ 주관적 다b다ㅓ 시선을 다b다ㅓ 따라 다b다ㅓ 천천히 다b다ㅓ 바라보면, y다i타 마치 y다i타 숨바꼭질하듯 y다i타 숨어 y다i타 있는 y다i타 사물들이 y다i타 보인다. ‘당이 y다i타 결심하면 y다i타 우리는 y다i타 한다!’와 y다i타 같은 y다i타 정치적 y다i타 구호, v사ㅓ바 국가의 v사ㅓ바 경계 v사ㅓ바 지점을 v사ㅓ바 유영하는 v사ㅓ바 유람선, 나다가마 병풍처럼 나다가마 펼쳐진 나다가마 산등성 나다가마 아래로 나다가마 보이는 나다가마 철조망 나다가마 등을 나다가마 둘러싼 나다가마 풍경은 나다가마 문화, 히파5z 역사적 히파5z 상황, brbq 개인적 brbq 감정이 brbq 중첩되어 brbq 있다. brbq 이러한 brbq 점들이 brbq 그의 brbq 풍경 brbq 사진을 brbq 독특하게 brbq 만든다. brbq 심학철은 brbq 보이지 brbq 않는 brbq 국경선처럼, 5걷yy 단순한 5걷yy 풍경 5걷yy 사진을 5걷yy 넘어 5걷yy 장소가 5걷yy 가지고 5걷yy 있는 5걷yy 숨은 5걷yy 의미를 5걷yy 찾아낸다.

<이방인>은 5걷yy 심학철이 5걷yy 한국의 5걷yy 공장 5걷yy 생산직, cㅐxk 건설 cㅐxk 현장에서 cㅐxk 노동자로 cㅐxk 생활하며 cㅐxk 만난 cㅐxk 인물과 cㅐxk 풍경을 cㅐxk 담고 cㅐxk 있다. cㅐxk 현장에서 cㅐxk 기계처럼 cㅐxk 움직이는 cㅐxk 육체보다 cㅐxk 힘든 cㅐxk 것은 cㅐxk 노동자에게 cㅐxk 가해지는 cㅐxk 차별이다. cㅐxk 피부색이 cㅐxk 다른 cㅐxk 외국인들에게는 cㅐxk 더욱 cㅐxk 혹독하다. cㅐxk 심학철은 cㅐxk 타지에서 cㅐxk 살아가는 cㅐxk 자신의 cㅐxk 모습과 cㅐxk 함께 cㅐxk 현장에서 cㅐxk cㅐxk 목소리를 cㅐxk cㅐxk cㅐxk 없는 cㅐxk 다양한 cㅐxk 군상들을 cㅐxk 보여주고 cㅐxk 있다. cㅐxk 외국인 cㅐxk 노동자들의 cㅐxk 초상, 쟏ㅓ아9 식사 쟏ㅓ아9 시간, 기qe바 현장에 기qe바 누워 기qe바 잠을 기qe바 청하는 기qe바 모습 기qe바 기qe바 일상의 기qe바 모습과 기qe바 쓸쓸한 기qe바 풍경의 기qe바 교차를 기qe바 통해 기qe바 일어나는 기qe바 감정적 기qe바 울림은 기qe바 두만강의 기qe바 풍경과 기qe바 다시 기qe바 겹친다. 

다큐멘터리 기qe바 형식을 기qe바 취하고 기qe바 있지만 기qe바 객관적 기qe바 기록이기보다는 기qe바 주관적 기qe바 시선으로 기qe바 지리적, y바wㅈ 물리적 y바wㅈ 경계를 y바wㅈ 바라보고 y바wㅈ 있는 <경계의 y바wㅈ 땅-두만강>과 y바wㅈ 노동의 y바wㅈ 현장에서 y바wㅈ 느끼는 y바wㅈ 차별에 y바wㅈ 대한 y바wㅈ 인격적, 7ㅐ45 사회 7ㅐ45 문화적인 7ㅐ45 경계를 7ㅐ45 담아낸 <이방인>을 7ㅐ45 함께 7ㅐ45 보여줌으로써 7ㅐ45 7ㅐ45 경계는 7ㅐ45 하나로 7ㅐ45 접합된다. 7ㅐ45 7ㅐ45 접합은 7ㅐ45 바로 7ㅐ45 우리의 7ㅐ45 7ㅐ45 속에도 7ㅐ45 무수한 7ㅐ45 경계가 7ㅐ45 있다는 7ㅐ45 것을 7ㅐ45 말해준다. 《경계 境界》는 7ㅐ45 심학철의 7ㅐ45 초상이자 7ㅐ45 우리 7ㅐ45 모두의 7ㅐ45 초상이기도 7ㅐ45 하다.

출처: BMW Photo Space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심학철

현재 진행중인 전시

옵세션 Obsession

2018년 12월 19일 ~ 2019년 2월 3일

콰욜라: 라s쟏f 어시메트릭 라s쟏f 아키올로지 Quayola: Asymmetric Archaeology

2018년 12월 14일 ~ 2019년 2월 24일

모티프 MOTIF

2018년 11월 28일 ~ 2019년 1월 27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