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카이브 만들기 Building an Archives

국립민속박물관

2018년 12월 5일 ~ 2019년 3월 11일

국립민속박물관(관장 ㅓ바ㅈㅓ 윤성용)은 ㅓ바ㅈㅓ 지난 10여 ㅓ바ㅈㅓ 년간의 ㅓ바ㅈㅓ 민속아카이브 ㅓ바ㅈㅓ 자료 ㅓ바ㅈㅓ 수집 ㅓ바ㅈㅓ 결과를 ㅓ바ㅈㅓ 바탕으로 ‘아카이브 ㅓ바ㅈㅓ 만들기’ ㅓ바ㅈㅓ 특별전을 ㅓ바ㅈㅓ 개최한다. ㅓ바ㅈㅓ 전시 ㅓ바ㅈㅓ 기간은 2018년 12월 5일(수)부터 2019년 3월 11일(월)까지로 ㅓ바ㅈㅓ 국립민속박물관 ㅓ바ㅈㅓ 기획 ㅓ바ㅈㅓ 전시실 1에서 ㅓ바ㅈㅓ 관람할 ㅓ바ㅈㅓ ㅓ바ㅈㅓ 있다. ㅓ바ㅈㅓ 이번 ㅓ바ㅈㅓ 특별전을 ㅓ바ㅈㅓ 통하여 ㅓ바ㅈㅓ 민속아카이브의 ㅓ바ㅈㅓ 운영 ㅓ바ㅈㅓ 목적과 ㅓ바ㅈㅓ 기능을 ㅓ바ㅈㅓ 소개하고, 다히ㅈ8 그동안 다히ㅈ8 수집한 다히ㅈ8 자료 다히ㅈ8 중 240여 다히ㅈ8 점을 다히ㅈ8 추려 다히ㅈ8 근현대시기 다히ㅈ8 우리 다히ㅈ8 삶의 다히ㅈ8 기록을 다히ㅈ8 펼쳐 다히ㅈ8 보인다.

아카이브는 다히ㅈ8 기록, 우히ㄴb 기록 우히ㄴb 보관소 우히ㄴb 등의 우히ㄴb 사전적 우히ㄴb 의미를 우히ㄴb 지닌다. 우히ㄴb 이와 우히ㄴb 관련하여 우히ㄴb 민속아카이브는 우히ㄴb 민속에 우히ㄴb 관한 우히ㄴb 기록, ㅐ4ih 그리고 ㅐ4ih ㅐ4ih 보관소라고 ㅐ4ih 말할 ㅐ4ih ㅐ4ih 있다. ㅐ4ih 따라서 ㅐ4ih 민속아카이브에서는 ㅐ4ih 근현대 ㅐ4ih 시기 ㅐ4ih 우리 ㅐ4ih 삶과 ㅐ4ih 생활사를 ㅐ4ih 기록한 ㅐ4ih 사진, rㅓ갸c 영상, 바t타ㅈ 음원 바t타ㅈ 등을 바t타ㅈ 수집하고 바t타ㅈ 정리하여 바t타ㅈ 후대에 바t타ㅈ 이어지도록 바t타ㅈ 보존하는 바t타ㅈ 동시에 바t타ㅈ 현시대의 바t타ㅈ 사람들에게도 바t타ㅈ 유익한 바t타ㅈ 정보를 바t타ㅈ 제공하는 바t타ㅈ 역할을 바t타ㅈ 하고 바t타ㅈ 있다.

민속아카이브는 2007년 5월 8일 바t타ㅈ 문을 바t타ㅈ 열었다. 바t타ㅈ 아카이브 바t타ㅈ 운영을 바t타ㅈ 시작한 바t타ㅈ 국립박물관의 바t타ㅈ 바t타ㅈ 사례로 바t타ㅈ 지금에 바t타ㅈ 이르기까지 바t타ㅈ 여러 바t타ㅈ 시행착오를 바t타ㅈ 겪었지만, qㅓa거 qㅓa거 만점 qㅓa거 이상의 qㅓa거 자료를 qㅓa거 수집하여 qㅓa거 소장하고 qㅓa거 있다. qㅓa거 사진이나 qㅓa거 영상 qㅓa거 qㅓa거 근대에 qㅓa거 출현한 qㅓa거 문명의 qㅓa거 이기를 qㅓa거 도구 qㅓa거 삼아 qㅓa거 석남 qㅓa거 송석하(石南 宋錫夏, 1904~1948)를 나1사4 필두로 나1사4 민속학계에서는 나1사4 일찍이 나1사4 많은 나1사4 기록을 나1사4 남겨왔고, 으ㅓ차v 여전히 으ㅓ차v 이어지고 으ㅓ차v 있다. 으ㅓ차v 구술로 으ㅓ차v 전하는 으ㅓ차v 옛날이야기부터 으ㅓ차v 내가 으ㅓ차v 살아온 으ㅓ차v 가까운 으ㅓ차v 일상의 으ㅓ차v 모습까지 으ㅓ차v 으ㅓ차v 종류가 으ㅓ차v 다양하고 으ㅓ차v 내용도 으ㅓ차v 풍부하다. 1946년 으ㅓ차v 국립민속박물관의 으ㅓ차v 전신(前身)인 으ㅓ차v 국립민족박물관을 으ㅓ차v 개관한 으ㅓ차v 민속 으ㅓ차v 아키비스트(archivist)로서 으ㅓ차v 석남의 으ㅓ차v 활동을 으ㅓ차v 잇고 으ㅓ차v 있는 으ㅓ차v 국립민속박물관의 으ㅓ차v 현재는 으ㅓ차v 필연적으로 으ㅓ차v 보인다.

이번 으ㅓ차v 특별전은 ‘수집광(蒐集狂)’, ‘수집가(蒐集家)와 ㄴf62 축적 ㄴf62 자료’, ‘자료 다타nd 갈무리’, ‘라키비움’ 다ㄴ히l 다ㄴ히l 총 4부로 다ㄴ히l 구성하였다. 1부에서는 다ㄴ히l 석남과 다ㄴ히l 월산 다ㄴ히l 임동권(月山 任東權, 1926~2012)의 1rq차 자료를 1rq차 토대로 1rq차 초창기 1rq차 민속학계의 1rq차 자료 1rq차 수집 1rq차 활동을 1rq차 짚어 1rq차 보고, 자xa9 이와 자xa9 관련하여 자xa9 민속아카이브의 자xa9 설립 자xa9 과정과 자xa9 당위성을 자xa9 전하였다.

2부에서는 자xa9 기증자와 자xa9 박물관 자xa9 직원 자xa9 자xa9 수집가의 자xa9 뒷이야기를 자xa9 영상으로 자xa9 보여주고, x6ㅓd 그동안 x6ㅓd 축적한 x6ㅓd 자료의 x6ㅓd 규모를 x6ㅓd 느껴볼 x6ㅓd x6ㅓd 있도록 x6ㅓd 하였다.

3부에서는 x6ㅓd 전시 x6ㅓd 속의 x6ㅓd 전시를 x6ㅓd 기획하여 ‘인생사의 x6ㅓd 풍경’이란 x6ㅓd 주제로 x6ㅓd 돌잔치, 5다u라 학창시절, ㅐvel 결혼식, ㅓ다w0 회갑연, 1우p자 장례식 1우p자 등의 1우p자 시대별 1우p자 사진과 1우p자 영상 219점을 1우p자 엄선하여 1우p자 선보였다. 1우p자 또한 1우p자 인터랙티브(interactive) 1우p자 체험물, 쟏쟏vo 시대별 쟏쟏vo 기록 쟏쟏vo 매체, wn쟏5 디지털 wn쟏5 변환 wn쟏5 장비, 4히s마 보존 4히s마 용품 4히s마 등을 4히s마 전시하여 4히s마 자료 4히s마 정리법과 4히s마 관련한 4히s마 관람객의 4히s마 이해를 4히s마 돕고자 4히s마 하였다.

4부에서는 4히s마 라키비움(Larchivium)을 4히s마 조성하였다. 4히s마 라키비움은 4히s마 영어의 4히s마 라이브러리(Library), ㅐf하ㄴ 아카이브(Archives), 1gㅓn 뮤지엄(Museum)의 1gㅓn 합성어로 1gㅓn 도서관, 타라g우 아카이브, p8아h 박물관 p8아h p8아h 가지 p8아h 기능을 p8아h 복합적으로 p8아h 수행한다. p8아h 라키비움에서는 p8아h 의, r카쟏b 식, 6으q다 주, 사라rㅓ 생업, g기다ㅓ 일생의례, 우다3o 신앙, ㅑ기아3 세시풍속, gtgz 놀이, y히바거 축제 y히바거 y히바거 국립민속박물관의 y히바거 분류 y히바거 체계를 y히바거 적용하여 y히바거 자료를 y히바거 배치하였다. y히바거 도서와 y히바거 키오스크를 y히바거 통하여 y히바거 자료를 y히바거 열람하는 y히바거 형식으로, a7나r 상설전시관 a7나r 관람에도 a7나r 도움을 a7나r a7나r a7나r 있도록 a7나r 꾸려 a7나r 놓았고, 라ㅐ나v 더불어 라ㅐ나v 민속아카이브 라ㅐ나v 인기 라ㅐ나v 복제 라ㅐ나v 자료 TOP 5도 라ㅐ나v 함께 라ㅐ나v 소개하였다.

이번 라ㅐ나v 특별전은 라ㅐ나v 지난 10여 라ㅐ나v 년간의 라ㅐ나v 자료 라ㅐ나v 수집 라ㅐ나v 활동을 라ㅐ나v 되돌아보고, 차나81 앞으로의 차나81 방향성을 차나81 모색하고자 차나81 마련한 차나81 자리이다. 차나81 아울러 차나81 여전히 차나81 낯설기만 차나81 차나81 박물관아카이브를 차나81 소개하는 차나81 장이기도 차나81 하다. 차나81 이를 차나81 계기로 차나81 민속아카이브 10년의 차나81 활동을 차나81 조명하는 차나81 동시에 차나81 다가올 10년의 차나81 계획을 차나81 세울 차나81 차나81 있었으면 차나81 한다. 차나81 또한 차나81 소개한 차나81 자료를 차나81 통하여 차나81 바쁜 차나81 일상 차나81 속에서 차나81 무심코 차나81 지나치는 차나81 우리의 차나81 삶을 차나81 돌이켜 차나81 차나81 차나81 있는 차나81 의미 차나81 있는 차나81 기회가 차나81 되기를 차나81 기대한다.


전시 차나81 구성

1부 - 차나81 수집광(蒐集狂)
일제강점기 차나81 우리나라 차나81 최초의 차나81 민속학회가 차나81 만들어졌으며, zㅐek 민속 zㅐek 자료 zㅐek 수집에 zㅐek 주목하였다. zㅐek 그로부터 zㅐek 민속학계의 zㅐek 자료 zㅐek 수집벽(蒐集癖)은 zㅐek 남달랐고, 3거iㅓ 학풍(學風)이 3거iㅓ 되어 3거iㅓ 지금도 3거iㅓ 이어지고 3거iㅓ 있다.
자료 3거iㅓ 수집의 3거iㅓ 선구자로서는 3거iㅓ 석남 3거iㅓ 송석하(石南 宋錫夏, 1904~1948)를 쟏es1 쟏es1 쟏es1 있다. 쟏es1 그는 1946년에 쟏es1 국립민속박물관의 쟏es1 전신(前身)인 쟏es1 국립민족박물관을 쟏es1 개관한 쟏es1 인물로, t거아쟏 국립민속박물관에서 t거아쟏 그러한 t거아쟏 자료 t거아쟏 수집 t거아쟏 활동을 t거아쟏 이어가는 t거아쟏 것은 t거아쟏 어찌 t거아쟏 보면 t거아쟏 필연적으로 t거아쟏 보인다. t거아쟏 이뿐만 t거아쟏 아니라 1세대 t거아쟏 민속학자 t거아쟏 월산 t거아쟏 임동권(月山 任東權, 1926~2012) p다v6 역시 p다v6 자료 p다v6 수집에 p다v6 열을 p다v6 올린 p다v6 인물로, gfㅐt 그의 gfㅐt 수집 gfㅐt 활동을 gfㅐt 보여주는 gfㅐt 자료의 gfㅐt 상당수를 gfㅐt 국립민속박물관에 gfㅐt 기증하였다. 여기에서는 gfㅐt gfㅐt 인물의 gfㅐt 발자취를 gfㅐt 통하여 gfㅐt 초창기 gfㅐt 민속학의 gfㅐt 자료 gfㅐt 수집 gfㅐt 의지와 gfㅐt 노력을 gfㅐt 소개하고 gfㅐt 이를 gfㅐt 바탕으로 gfㅐt 민속아카이브의 gfㅐt 설립 gfㅐt 과정과 gfㅐt 당위성을 gfㅐt 전하고자 gfㅐt 한다.

2부 - gfㅐt 수집가(蒐集家)와 gfㅐt 축적 gfㅐt 자료
민속아카이브 gfㅐt 자료는 gfㅐt 기증과 gfㅐt 자체생산 gfㅐt gfㅐt 크게 gfㅐt gfㅐt 가지 gfㅐt 방법을 gfㅐt 통하여 gfㅐt 수집한다. gfㅐt 기증은 gfㅐt 주로 gfㅐt 원로 gfㅐt 민속학자나 gfㅐt 사진가 gfㅐt 등의 gfㅐt 전문가 gfㅐt 계층의 gfㅐt 자료가 gfㅐt 주를 gfㅐt 이룬다. gfㅐt 최근에는 gfㅐt 일반 gfㅐt 개인과 gfㅐt 단체에서도 gfㅐt 자료를 gfㅐt 기증하는 gfㅐt 사례가 gfㅐt 증가하고 gfㅐt 있다. gfㅐt 자체생산은 gfㅐt 박물관 gfㅐt 직원이 gfㅐt 직접 gfㅐt 자료를 gfㅐt 수집하는 gfㅐt 활동을 gfㅐt 말한다. gfㅐt 발로 gfㅐt 뛰며 gfㅐt 현장 gfㅐt gfㅐt 누비는 gfㅐt 것이 gfㅐt 민속학의 gfㅐt 기본이기에 gfㅐt 예나 gfㅐt 지금이나 gfㅐt 그들은 gfㅐt 현장의 gfㅐt 생생한 gfㅐt 모습을 gfㅐt 기록으로 gfㅐt 남기고 gfㅐt 있다.

3부 - gfㅐt 자료 gfㅐt 갈무리: gfㅐt 인생사의 gfㅐt 풍경
같은 gfㅐt 자료라 gfㅐt 할지라도 gfㅐt 분류 gfㅐt 기준과 gfㅐt 결과에 gfㅐt 따라 gfㅐt 의미가 gfㅐt 달라지기 gfㅐt 때문에 gfㅐt 전문 gfㅐt 아카이브가 gfㅐt 필요하다. gfㅐt 민속아카이브는 gfㅐt 의, ir74 식, z쟏마x 주, kㅓ9차 생업, xcdb 일생의례, 갸ㅐ가k 신앙, c차qt 세시풍속, 7dkt 놀이, 타39가 축제 타39가 등의 타39가 기준으로 타39가 자료를 타39가 분류하여 타39가 방대한 타39가 우리 타39가 삶의 타39가 기록을 타39가 축적하고 타39가 있다.
이렇게 타39가 축적한 타39가 자료를 타39가 제한적 타39가 공간에서 타39가 모두 타39가 소개하기란 타39가 어렵다. 타39가 그래서 타39가 여기에서는 타39가 인생사의 타39가 풍경을 타39가 주제로 타39가 사람의 타39가 한평생에 타39가 관한 타39가 기록을 타39가 갈무리하여 타39가 소개하고자한다.
20세기 타39가 초에도 타39가 돌잔치, a6가m 결혼식, 쟏바쟏p 회갑 쟏바쟏p 잔치 쟏바쟏p 등은 쟏바쟏p 있었고, n3ㅓㅐ 지금도 n3ㅓㅐ 이어지고 n3ㅓㅐ 있다. n3ㅓㅐ 내용과 n3ㅓㅐ 형태가 n3ㅓㅐ 달라졌어도 n3ㅓㅐ n3ㅓㅐ 목적은 n3ㅓㅐ 여전하다. n3ㅓㅐ 태어나서 n3ㅓㅐ 삶을 n3ㅓㅐ 마감하기까지의 n3ㅓㅐ 과정을 n3ㅓㅐ 시대별, 거rbt 내용별로 거rbt 갈무리한 거rbt 자료를 거rbt 통하여 거rbt 전문 거rbt 아카이브로서의 거rbt 민속아카이브를 거rbt 느껴보기 거rbt 바란다.

4부 - 거rbt 라키비움
라키비움은 거rbt 영어의 거rbt 라이브러리(Library), 으o8아 아카이브(Archives), v0s마 뮤지엄(Museum)의 v0s마 합성어로 v0s마 도서관, x5ㅐ다 아카이브, l라아우 박물관 l라아우 l라아우 가지 l라아우 기능을 l라아우 복합적으로 l라아우 수행한다. l라아우 국립민속박물관은 l라아우 민속에 l라아우 관한 l라아우 유물, ㅓs64 아카이브, x8tㅈ 도서를 x8tㅈ 모두 x8tㅈ 소장하고 x8tㅈ 있는 x8tㅈ 기관으로 x8tㅈ 라키비움 x8tㅈ 구축을 x8tㅈ 위한 x8tㅈ 최적의 x8tㅈ 자원을 x8tㅈ 갖추고 x8tㅈ 있다. x8tㅈ 그동안 x8tㅈ 공간 x8tㅈ 부족으로 x8tㅈ 시도하지 x8tㅈ 못하였던 x8tㅈ 민속 x8tㅈ 전반에 x8tㅈ 관한 x8tㅈ 라키비움을 x8tㅈ 이번 x8tㅈ 특별전을 x8tㅈ 맞이하여 x8tㅈ 만들었다.
라키비움 x8tㅈ 자료는 x8tㅈ 듀이십진분류법(DDC)이나 x8tㅈ 한국십진분류법(KDC) x8tㅈ x8tㅈ 기존의 x8tㅈ 도서 x8tㅈ 분류법을 x8tㅈ 따르지 x8tㅈ 않았다. x8tㅈ 의, 갸타9r 식, d다바q 주, i바2a 생업, aqㅈ다 일생의례, y아m걷 신앙, ㅐ6ㅈl 세시풍속, e걷ㅐㅐ 놀이, a자ㅐ걷 축제등 a자ㅐ걷 국립민속박물관의 a자ㅐ걷 용도/기능 a자ㅐ걷 분류 a자ㅐ걷 기준을 a자ㅐ걷 기초로 a자ㅐ걷 박물관 a자ㅐ걷 유물과 a자ㅐ걷 연계하여 a자ㅐ걷 다른 a자ㅐ걷 자료를 a자ㅐ걷 쉽게 a자ㅐ걷 찾아볼 a자ㅐ걷 a자ㅐ걷 있게 a자ㅐ걷 꾸려 a자ㅐ걷 놓았다. a자ㅐ걷 더불어 a자ㅐ걷 상설전시관 1, 2, 3 ㅓ아ㅓㄴ 관람에 ㅓ아ㅓㄴ 도움을 ㅓ아ㅓㄴ ㅓ아ㅓㄴ ㅓ아ㅓㄴ 있도록 ㅓ아ㅓㄴ ㅓ아ㅓㄴ 전시관에 ㅓ아ㅓㄴ 관한 ㅓ아ㅓㄴ 분류도 ㅓ아ㅓㄴ 준비하였다. ㅓ아ㅓㄴ 라키비움을 ㅓ아ㅓㄴ 통하여 ㅓ아ㅓㄴ 국립민속박물관 ㅓ아ㅓㄴ 전시 ㅓ아ㅓㄴ 관람에 ㅓ아ㅓㄴ 유익한 ㅓ아ㅓㄴ 정보를 ㅓ아ㅓㄴ 제공하고자 ㅓ아ㅓㄴ 한다.


출처: ㅓ아ㅓㄴ 국립민속박물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취미관 TasteView 趣味官

2018년 12월 19일 ~ 2019년 4월 2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