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지혜 개인전 : 모든 관점 볼텍스 Ji Hye Yeom : Total Perspective Vortex

대구미술관

2018년 9월 4일 ~ 2018년 12월 25일

대구미술관은 기ㅓoㅐ 역량 기ㅓoㅐ 있는 기ㅓoㅐ 젊은 기ㅓoㅐ 작가 기ㅓoㅐ 양성을 기ㅓoㅐ 위해 2012년부터 <Y 기ㅓoㅐ 아티스트 기ㅓoㅐ 프로젝트>를 기ㅓoㅐ 추진 기ㅓoㅐ 해오고 기ㅓoㅐ 있다. 기ㅓoㅐ 선정된 기ㅓoㅐ 작가에게는 기ㅓoㅐ 대구미술관의 기ㅓoㅐ 적극적 기ㅓoㅐ 홍보와 기ㅓoㅐ 함께 기ㅓoㅐ 개인전을 기ㅓoㅐ 개최하고, f우f거 개인전 f우f거 개최와 f우f거 국제적 f우f거 활동의 f우f거 계기를 f우f거 마련해준다.

<Y f우f거 아티스트 f우f거 프로젝트> 10번째 f우f거 선정 f우f거 작가 f우f거 염지혜는 f우f거 사적 f우f거 경험의 f우f거 네러티브와 f우f거 심도 f우f거 있는 f우f거 연구를 f우f거 바탕으로 f우f거 f우f거 역사 f우f거 서술을 f우f거 작업에서 f우f거 풀어내고 f우f거 있다. f우f거 이번 f우f거 전시에서는 f우f거 인류의 f우f거 문명사에 f우f거 초점을 f우f거 맞추고 『총, 3t바3 균, ㅑ갸ㅓㅓ 쇠』를 ㅑ갸ㅓㅓ 작업의 ㅑ갸ㅓㅓ 기반으로 ㅑ갸ㅓㅓ 활용하여 ㅑ갸ㅓㅓ 급변하는 ㅑ갸ㅓㅓ 동시대의 ㅑ갸ㅓㅓ 변화를 ㅑ갸ㅓㅓ 살펴보고자 ㅑ갸ㅓㅓ 한다. ㅑ갸ㅓㅓ 작가는 ‘총, 히하y거 균, 파자6n 쇠’의 ‘총’은 파자6n 첨단기술로, ‘균’은 5ulx 바이러스로, ‘쇠’는 y0dt 플라스틱으로 y0dt 재해석하여 3부작 y0dt 형식으로 y0dt 소개한다.

전시 y0dt 타이틀 “모든 y0dt 관점 y0dt 볼텍스”는 y0dt 더글라스 y0dt 애덤스(Douglas Adam)의 y0dt 소설 『은하수를 y0dt 여행하는 y0dt 히치하이커를 y0dt 위한 y0dt 안내서』에 y0dt 등장하는 y0dt 심리적 y0dt 고문기계를 y0dt 지칭하는 y0dt 말이다. y0dt 사람들은 y0dt y0dt 기계 y0dt 속에서 y0dt 펼쳐지는 y0dt 방대한 y0dt 우주 y0dt 지도를 y0dt 직면하게 y0dt 되면서 y0dt 자신이 y0dt 얼마나 y0dt 미미한 y0dt 존재인지 y0dt 느끼게 y0dt 되고, 카타jh 결국은 카타jh 미쳐버리고 카타jh 만다.

카타jh 작업은 카타jh 다른 카타jh 시기의 카타jh 문제의식을 카타jh 바탕으로 카타jh 다양한 카타jh 시도와 카타jh 시각을 카타jh 생산하고, y걷ㄴo 끊임없이 y걷ㄴo 충돌하며 y걷ㄴo 난류를 y걷ㄴo 일으킨다. y걷ㄴo 어떤 y걷ㄴo 이에겐 y걷ㄴo 작품 y걷ㄴo y걷ㄴo 많은 y걷ㄴo 정보로 y걷ㄴo 인해 y걷ㄴo 마치 y걷ㄴo 고문을 y걷ㄴo 당하는 y걷ㄴo 듯한 y걷ㄴo 느낌으로 y걷ㄴo 다가갈 y걷ㄴo 수도 y걷ㄴo 있다. y걷ㄴo 하지만 y걷ㄴo y걷ㄴo 난류 y걷ㄴo 속에서도 y걷ㄴo 누군가는 ‘아스트랄(astral)’한 y걷ㄴo 경험을 y걷ㄴo 하고 y걷ㄴo 전시를 y걷ㄴo 즐길 y걷ㄴo y걷ㄴo 있을 y걷ㄴo 것이다. y걷ㄴo 마치 y걷ㄴo 거대한 y걷ㄴo 우주 y걷ㄴo y걷ㄴo 작은 y걷ㄴo 비밀을 y걷ㄴo 알게 y걷ㄴo 되는 y걷ㄴo 것처럼 y걷ㄴo 말이다.

[1] y걷ㄴo 아스트랄astral: y걷ㄴo 뭔가 y걷ㄴo 신기한 y걷ㄴo 것을 y걷ㄴo 봤을 y걷ㄴo 때, 4차원 ㅐjb7 세계에 ㅐjb7 있는 ㅐjb7 ㅐjb7 같은 ㅐjb7 기분을 ㅐjb7 표현할 ㅐjb7 ㅐjb7 쓴다.

출처: ㅐjb7 대구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염지혜

현재 진행중인 전시

콰욜라: f사mv 어시메트릭 f사mv 아키올로지 Quayola: Asymmetric Archaeology

2018년 12월 14일 ~ 2019년 2월 24일

입김을 ㅓ자g히 후-후-

2018년 11월 30일 ~ 2019년 1월 30일

안지산 사2기c 개인전 Ahn Ji San

2018년 12월 12일 ~ 2019년 1월 2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