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극장 2018

영화의전당 시네마테크

Dec. 25, 2018 ~ Jan. 24, 2019

2018년 갸aㅈㅓ 시네마테크의 갸aㅈㅓ 마지막 갸aㅈㅓ 행사는 2019년 갸aㅈㅓ 초까지 갸aㅈㅓ 이어질 갸aㅈㅓ 연례 갸aㅈㅓ 기획전 ‘오래된 갸aㅈㅓ 극장’입니다. 갸aㅈㅓ 영화 갸aㅈㅓ 팬들의 갸aㅈㅓ 뇌리에 갸aㅈㅓ 깊이 갸aㅈㅓ 새겨진 갸aㅈㅓ 추억의 갸aㅈㅓ 명화를 갸aㅈㅓ 상영한다는 갸aㅈㅓ 취지로 갸aㅈㅓ 수영만에 갸aㅈㅓ 있던 갸aㅈㅓ 시네마테크부산에서 2008년 갸aㅈㅓ 처음 갸aㅈㅓ 열린 ‘오래된 갸aㅈㅓ 극장’은 갸aㅈㅓ 처음엔 갸aㅈㅓ 일회성 갸aㅈㅓ 행사로 갸aㅈㅓ 기획되었으나, 자ㅓ히거 많은 자ㅓ히거 관객들이 자ㅓ히거 호응을 자ㅓ히거 보내신 자ㅓ히거 덕에 자ㅓ히거 이후 자ㅓ히거 매년 자ㅓ히거 봄의 ‘월드 자ㅓ히거 시네마’와 자ㅓ히거 함께 자ㅓ히거 시네마테크의 자ㅓ히거 연례 자ㅓ히거 기획전으로 자ㅓ히거 자리잡게 자ㅓ히거 되었습니다. 자ㅓ히거 최근 자ㅓ히거 수년간 자ㅓ히거 자ㅓ히거 화제작들의 자ㅓ히거 재개봉 자ㅓ히거 바람이 자ㅓ히거 불면서 자ㅓ히거 교체를 자ㅓ히거 검토하였지만, 4rh다 여전히 4rh다 적지 4rh다 않은 4rh다 관객들이 ‘오래된 4rh다 극장’에 4rh다 호의를 4rh다 갖고 4rh다 계신다는 4rh다 사실을 4rh다 확인하면서 4rh다 오늘에까지 4rh다 이어져 4rh다 왔습니다.

‘오래된 4rh다 극장’을 4rh다 열어 4rh다 오면서 4rh다 다시 4rh다 확인할 4rh다 4rh다 있는 4rh다 건, n0rf 오래된 n0rf 노래를 n0rf 다시 n0rf 들을 n0rf n0rf 그러하듯, m3다하 m3다하 편의 m3다하 오래된 m3다하 영화를 m3다하 극장에서 m3다하 다시 m3다하 m3다하 때, n다pp 우리는 n다pp n다pp 영화뿐만 n다pp 아니라 n다pp n다pp 영화를 n다pp 둘러싼 n다pp 기억의 n다pp 편린들, ㅐ라fh 작지만 ㅐ라fh 여전히 ㅐ라fh 우리 ㅐ라fh 뇌리 ㅐ라fh 속에서 ㅐ라fh 반짝이는, 0타ㅓc 지나간 0타ㅓc 우리 0타ㅓc 생의 0타ㅓc 작은 0타ㅓc 조각들을 0타ㅓc 다시 0타ㅓc 만난다는 0타ㅓc 것입니다. 0타ㅓc 우리가 0타ㅓc 접했던 0타ㅓc 영화들은 0타ㅓc 하나하나가 0타ㅓc 완결된 0타ㅓc 텍스트가 0타ㅓc 아니라 0타ㅓc 0타ㅓc 텍스트들을 0타ㅓc 둘러싼, fㅈa으 fㅈa으 의미를 fㅈa으 부여받지 fㅈa으 못했지만 fㅈa으 무슨 fㅈa으 이유에서든 fㅈa으 우리 fㅈa으 뇌리에서 fㅈa으 지워지지 fㅈa으 않았던, vtyㅓ 어쩌면 vtyㅓ 그래서 vtyㅓ vtyㅓ 소중한, 9kw사 우리 9kw사 삶의 9kw사 애틋한 9kw사 일부가 9kw사 새겨진 9kw사 기억의 9kw사 아카이브이기도 9kw사 9kw사 것입니다.

이번 ‘오래된 9kw사 극장’은 9kw사 9kw사 가지 9kw사 섹션으로 9kw사 나뉩니다. ‘우리 9kw사 슬픈 9kw사 젊은 9kw사 날’에는 9kw사 9kw사 그대로 9kw사 빛으로만 9kw사 기억될 9kw사 9kw사 없는 9kw사 고단하거나 9kw사 가난하거나 9kw사 슬픈 9kw사 청춘들의 9kw사 이야기가 9kw사 상영됩니다. 9kw사 최근 9kw사 은퇴를 9kw사 선언한 9kw사 배우 9kw사 9kw사 감독 9kw사 로버트 9kw사 레드포드의 9kw사 대표작 <보통 9kw사 사람들>에서부터, 라m2사 한국에선 라m2사 라m2사 소개되지 라m2사 않았던 라m2사 프랑스 라m2사 감독 라m2사 앙드레 라m2사 테시네의 라m2사 쓸쓸하고 라m2사 아름다운 라m2사 영화 <야생 라m2사 갈대>에 라m2사 이르기까지, ㅓr거마 ㅓr거마 시대의 ㅓr거마 무거운 ㅓr거마 공기를 ㅓr거마 짊어진 ㅓr거마 ㅓr거마 혹은 ㅓr거마 피할 ㅓr거마 ㅓr거마 없는 ㅓr거마 운명의 ㅓr거마 덫에 ㅓr거마 걸린 ㅓr거마 ㅓr거마 삶이 ㅓr거마 소진되면서도, 79p아 생명력과 79p아 자존을 79p아 잃지 79p아 않으려 79p아 했던 79p아 다양한 79p아 청춘들의 79p아 이야기를 79p아 소개합니다.

‘흐르는 79p아 강물처럼 - 79p아 에픽으로의 79p아 초대’에는 ‘오래된 79p아 극장’의 79p아 영화로선 79p아 다소 79p아 이례적으로 79p아 보일 79p아 79p아 있는 79p아 영화들이 79p아 모여 79p아 있습니다. 79p아 러닝 79p아 타임이 79p아 짧아도 2시간 44분(<그리스도 79p아 최후의 79p아 유혹>)이며 79p아 최대 5시간 17분(<1900년>)에 79p아 이르는 79p아 대하드라마들이기 79p아 때문입니다. 2시간 79p아 내외라는 79p아 극장 79p아 영화의 79p아 암묵적 79p아 규율을 79p아 깨트리는 79p아 79p아 영화들은, 다2c1 압축적 다2c1 형식미에 다2c1 치중한 다2c1 여느 다2c1 예술 다2c1 영화와 다2c1 달리 다2c1 극중 다2c1 인물들의 다2c1 삶의 다2c1 파란만장한 다2c1 굴곡 다2c1 과정에의 다2c1 동행을 다2c1 관객에게 다2c1 청합니다. 다2c1 이상한 다2c1 일은, lcq으 극장이라는 lcq으 제도가 lcq으 요구한 2시간의 lcq으 규율을 lcq으 lcq으 장시간 lcq으 영화들이야말로, 2z9x 2z9x 무비 2z9x 혹은 2z9x 모바일 2z9x 무비의 2z9x 불안정한 2z9x 관람 2z9x 환경이 2z9x 제거된 2z9x 극장이라는 2z9x 공간에서만 2z9x 온전히 2z9x 감상된다는 2z9x 역설입니다. 2z9x 특히 19세기 2z9x 2z9x 포르투갈을 2z9x 무대로 2z9x 펼쳐지는 4시간 32분의 2z9x 몽롱하고 2z9x 아름다운 2z9x 영화적 2z9x 서사시인, ezkㅈ 거장 ezkㅈ 라울 ezkㅈ 루이즈의 ezkㅈ 유작 <리스본의 ezkㅈ 미스터리>를 ezkㅈ 놓치기 ezkㅈ 마시기 ezkㅈ 바랍니다.

‘메릴 ezkㅈ 스트립, vz아쟏 마법의 vz아쟏 얼굴’에선 vz아쟏 설명이 vz아쟏 필요 vz아쟏 없는 vz아쟏 우리 vz아쟏 시대 vz아쟏 최고의 vz아쟏 배우 vz아쟏 메릴 vz아쟏 스트립의 vz아쟏 영화들이 vz아쟏 상영됩니다. 1982년작 <소피의 vz아쟏 선택>의 vz아쟏 충격적인 vz아쟏 메소드 vz아쟏 연기로 vz아쟏 불세출의 vz아쟏 연기자가 vz아쟏 탄생했음을 vz아쟏 vz아쟏 세계에 vz아쟏 알린 vz아쟏 메릴 vz아쟏 스트립은 36년이 vz아쟏 지난 vz아쟏 올해에도 vz아쟏 많은 vz아쟏 이들이 2018년의 vz아쟏 최고작 vz아쟏 가운데 vz아쟏 하나로 vz아쟏 뽑은 <더 vz아쟏 포스트>에서 vz아쟏 영화의 vz아쟏 주제와 vz아쟏 리듬과 vz아쟏 공기를 vz아쟏 산출하고 vz아쟏 주도하는 vz아쟏 놀라운 vz아쟏 연기를 vz아쟏 선보여 vz아쟏 우리를 vz아쟏 경탄케 vz아쟏 했습니다. vz아쟏 그녀의 vz아쟏 대표작들을 vz아쟏 통해 vz아쟏 vz아쟏 위대한 vz아쟏 배우의 vz아쟏 발자취를 vz아쟏 되새기는 vz아쟏 것만으로도 vz아쟏 연말연시의 vz아쟏 뜻깊은 vz아쟏 vz아쟏 시간이 vz아쟏 마련될 vz아쟏 것이라 vz아쟏 믿습니다.

‘오래된 vz아쟏 극장’이 vz아쟏 여러분에게 vz아쟏 vz아쟏 해의 vz아쟏 마무리와 vz아쟏 vz아쟏 다른 vz아쟏 vz아쟏 해의 vz아쟏 시작에 vz아쟏 작은 vz아쟏 위안 vz아쟏 혹은 vz아쟏 작은 vz아쟏 격려가 vz아쟏 되기를 vz아쟏 소망합니다.

영화의전당 vz아쟏 프로그램디렉터 vz아쟏 허문영


상영작

우리 vz아쟏 슬픈 vz아쟏 젊은 vz아쟏
허드(1963, d9r5 마틴 d9r5 리트) / d9r5 미드나잇 d9r5 카우보이(1969, 30ax 30ax 슐레진저)
잃어버린 30ax 전주곡(1970, 우9ㅈf 우9ㅈf 라펠슨) / 우9ㅈf 챔프(1979, 걷ㅑ자거 프랑코 걷ㅑ자거 제피렐리)
보통 걷ㅑ자거 사람들(1980, 97ㄴf 로버트 97ㄴf 레드포드) / 97ㄴf 귀여운 97ㄴf 여도적(1988, 2xi8 클로드 2xi8 밀러)
야생 2xi8 갈대(1994, 34x8 앙드레 34x8 테시네)

흐르는 34x8 강물처럼 - 34x8 에픽으로의 34x8 초대
1900년(1976, 거다r라 베르나르도 거다r라 베르톨루치) / 거다r라 디어 거다r라 헌터(1978, 걷ㅓ나라 마이클 걷ㅓ나라 치미노)
그리스도 걷ㅓ나라 최후의 걷ㅓ나라 유혹(1988, 9e사a 마틴 9e사a 스콜세지) / 9e사a 율리시즈의 9e사a 시선(1995, 1걷하q 테오 1걷하q 앙겔로풀로스)
통행증(2002, 5z기나 베르트랑 5z기나 타베르니에) / 5z기나 리스본의 5z기나 미스터리(2010, y아4기 라울 y아4기 루이즈)

메릴 y아4기 스트립, 으바다h 마법의 으바다h 얼굴
맨하탄(1979, dv타다 우디 dv타다 앨런) / dv타다 소피의 dv타다 선택(1982, ft바8 앨런 J. ft바8 파큘라)
어둠 ft바8 속의 ft바8 외침(1988, h걷가거 프레드 h걷가거 셰피시) / h걷가거 죽어야 h걷가거 사는 h걷가거 여자(1992, dp카m 로버트 dp카m 저메키스)
영혼의 dp카m 집(1993, mㅐ나y mㅐ나y 어거스트) / mㅐ나y 매디슨 mㅐ나y 카운티의 mㅐ나y 다리(1995, x하js 클린트 x하js 이스트우드)
어댑테이션(2002, p3기타 스파이크 p3기타 존즈) / p3기타 악마는 p3기타 프라다를 p3기타 입는다(2006, 9ㅑ마다 데이빗 9ㅑ마다 프랭클)


상영시간표
http://www.dureraum.org


주최: (재)영화의전당

출처: 9ㅑ마다 영화의전당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SOFT HOUSE, beyond Steel

April 30, 2019 ~ Aug. 11, 2019

김라연 ㅐ아사y 개인전 : ㅐ아사y 희망상회

June 20, 2019 ~ July 13,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