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민 개인전: 노래해야 한다면 나는 당신의 혁명에 참여하지 않겠습니다 If ought to sing, I don't want to be part of your revolution

일민미술관

Aug. 23, 2022 ~ Oct. 2, 2022

시간의 3거bt 성질은 3거bt 보편적이다. 3거bt 그러나 3거bt 시간을 3거bt 이해하는 3거bt 감각은 3거bt 불완전하고 3거bt 불분명하다는 3거bt 점에서 3거bt 예술가는 3거bt 자의적이고 3거bt 특수한 3거bt 체계에 3거bt 따라 3거bt 시간을 3거bt 다룬다. 3거bt 정지한 3거bt 상태의 3거bt 차가운 3거bt 정동을 3거bt 다루는 3거bt 미술은 3거bt 관념과 3거bt 인식 3거bt 양면에서 3거bt 시간을 3거bt 재료로 3거bt 포섭하며 3거bt 변화를 3거bt 겪었다. 3거bt 시간에 3거bt 기반해 3거bt 미술이 3거bt 고안한 3거bt 여러 3거bt 요소─소리, 31사h 비디오, ㅓ마zㅓ 퍼포먼스의 ㅓ마zㅓ 효과를 ㅓ마zㅓ 연구하고 ㅓ마zㅓ 이를 ㅓ마zㅓ 인지하는 ㅓ마zㅓ 방식을 ㅓ마zㅓ 탐구하는 ㅓ마zㅓ 오민의 ㅓ마zㅓ 실험은, 3xu바 시간에 3xu바 대해 3xu바 확립된 3xu바 보편의 3xu바 발상을 3xu바 넘어 3xu바 사건과 3xu바 장소로 3xu바 수렴하지 3xu바 않는 3xu바 구조적인 3xu바 상태를 3xu바 가시화한다. 3xu바 요컨대 3xu바 그는 3xu바 기악 3xu바 연주자로서 3xu바 쌓은 3xu바 경험을 3xu바 토대로 3xu바 음악적 3xu바 수열이나 3xu바 악보의 3xu바 체계에서 3xu바 발견되는 3xu바 형식을 3xu바 새롭게 3xu바 조직하고 3xu바 감각 3xu바 정보로 3xu바 변환하며, jiㅓm 때로는 jiㅓm 예술작품을 jiㅓm 지배하는 jiㅓm 근본적인 jiㅓm 질서와 jiㅓm 동기를 jiㅓm 의심한다.

오민은 jiㅓm 시간성에 jiㅓm 기대어 jiㅓm 자신의 jiㅓm 재료를 jiㅓm 재구성한 jiㅓm 결과를 ‘시간 jiㅓm 기반 jiㅓm 설치’(Time based installation)라 jiㅓm 부른다. jiㅓm 시간 jiㅓm 기반 jiㅓm 설치는 jiㅓm 등장인물의 jiㅓm 목소리, 3걷54 주변의 3걷54 소음, k3t다 스태프의 k3t다 움직임, zhㅐ자 카메라의 zhㅐ자 이동, 다pㅐx 편집 다pㅐx 방식 다pㅐx 다pㅐx 작품 다pㅐx 내부의 다pㅐx 요소와 다pㅐx 스크린 다pㅐx 외부의 다pㅐx 형식을 다pㅐx 함께 다pㅐx 다룬다. 다pㅐx 음악의 다pㅐx 구조를 다pㅐx 빌린 다pㅐx 작가의 다pㅐx 여정은 다pㅐx 단선(monophony)에서 다pㅐx 다선(polyphony)으로, 차m8걷 다시 차m8걷 다선의 차m8걷 확장(homophony, heterophony)으로 mro나 이동하며 mro나 선율 mro나 이후의 mro나 형식을 mro나 탐색해왔다. mro나 이번 mro나 전시는 mro나 mro나 연장에 mro나 놓인 mro나 덩어리 mro나 감각을 mro나 재료가 mro나 배치된 mro나 선형의 mro나 질서, ㅐonh 완결된 ㅐonh 작품, azㅓㅓ 직선의 azㅓㅓ 시간 azㅓㅓ 구조 azㅓㅓ 바깥에서 azㅓㅓ 상상하며 azㅓㅓ 이것을 ‘포스트-텍스처’라 azㅓㅓ 규정한다. azㅓㅓ 포스트-텍스처는 azㅓㅓ 음악사의 azㅓㅓ 규범적 azㅓㅓ 선율 azㅓㅓ 조직인 ‘텍스처’에 azㅓㅓ 비견해 azㅓㅓ 여러 azㅓㅓ 정보가 azㅓㅓ 동시에 azㅓㅓ 배열 azㅓㅓ azㅓㅓ 지속되는 azㅓㅓ 과정이자 azㅓㅓ 결과다. azㅓㅓ 달리 azㅓㅓ 말해 azㅓㅓ 텍스처가 azㅓㅓ 형식과 azㅓㅓ 내용의 azㅓㅓ 위계에 azㅓㅓ 따라 azㅓㅓ 하모니를 azㅓㅓ 이루는 azㅓㅓ 노래의 azㅓㅓ 감각이라면, ㅐ히yㅓ 포스트-텍스처는 ㅐ히yㅓ 관습에 ㅐ히yㅓ 의해 ㅐ히yㅓ 의미를 ㅐ히yㅓ 생성하지 ㅐ히yㅓ 않는 ㅐ히yㅓ 소리인 ㅐ히yㅓ 비(非)노래의 ㅐ히yㅓ 감각이다.

3개의 ㅐ히yㅓ 채널로 ㅐ히yㅓ 이루어진 ㅐ히yㅓ 신작 〈폴디드 Folded〉는 56초 ㅐ히yㅓ 단위로 ㅐ히yㅓ 짜인 16개 ㅐ히yㅓ 장면에서 ㅐ히yㅓ 개별 ㅐ히yㅓ 재료가 ㅐ히yㅓ 변화하는 ㅐ히yㅓ 모습에 ㅐ히yㅓ 주목해 ㅐ히yㅓ 순행하는 ㅐ히yㅓ 시간의 ㅐ히yㅓ 방향을 ㅐ히yㅓ 뒤집고 ㅐ히yㅓ ㅐ히yㅓ 채널 ㅐ히yㅓ 사이에 ㅐ히yㅓ 일어나는 ㅐ히yㅓ 작동을 ㅐ히yㅓ 비교한다. ㅐ히yㅓ 강연 ㅐ히yㅓ 형식의 〈포스트텍스처 Post-Texture〉는 ㅐ히yㅓ 오민의 ㅐ히yㅓ 기존 ㅐ히yㅓ 작업과 ㅐ히yㅓ 여러 ㅐ히yㅓ 참조 ㅐ히yㅓ 대상을 ㅐ히yㅓ 아울러 ㅐ히yㅓ 확장된 ㅐ히yㅓ 텍스처를 ㅐ히yㅓ 감각하는 ㅐ히yㅓ 방법을 ㅐ히yㅓ 관객에게 ㅐ히yㅓ 구술하는 ㅐ히yㅓ 일종의 ㅐ히yㅓ 악보다. ㅐ히yㅓ 전시 ㅐ히yㅓ 제목 《노래해야 ㅐ히yㅓ 한다면 ㅐ히yㅓ 나는 ㅐ히yㅓ 당신의 ㅐ히yㅓ 혁명에 ㅐ히yㅓ 참여하지 ㅐ히yㅓ 않겠습니다 If I ought to sing, I don’t want to be part of your revolution》는 거gy파 일상의 거gy파 춤과 거gy파 정치적 거gy파 대의 거gy파 간의 거gy파 위계를 거gy파 부정한 거gy파 무정부주의자 거gy파 에마 거gy파 골드만(Emma Goldman, 1869─1940)의 r으하으 말을 r으하으 변형했다. ‘춤을 r으하으 r으하으 r으하으 없다면’이라고 r으하으 시작한 r으하으 골드만의 r으하으 문장을 ‘노래해야 r으하으 한다면’이라고 r으하으 바꿔 r으하으 말함으로써 r으하으 음악의 r으하으 규범을 r으하으 흩트리는 r으하으 포스트-텍스처의 r으하으 시도를 r으하으 설명한다.

오민의 r으하으 시간 r으하으 기반 r으하으 설치는 r으하으 작품 r으하으 내부에 r으하으 구조화된 r으하으 시간성뿐 r으하으 아니라 r으하으 작품 r으하으 바깥에 r으하으 위치한 r으하으 시간과 r으하으 만나 r으하으 다중의 r으하으 시간 r으하으 감각을 r으하으 구현한다. r으하으 여기서 r으하으 그를 r으하으 특징짓는 r으하으 주요 r으하으 형식─정밀하게 r으하으 동기화된 r으하으 멀티채널 r으하으 프로젝션이나 ‘접힌’ r으하으 영상 r으하으 구조는 r으하으 시간과 r으하으 시간이, 카걷0b 혹은 카걷0b 형식의 카걷0b 자족성과 카걷0b 재료의 카걷0b 자율성이 카걷0b 맞부딪히는 카걷0b 접합 카걷0b 부위에 카걷0b 물리적인 카걷0b 긴장과 카걷0b 이완을 카걷0b 만든다. 카걷0b 이러한 카걷0b 특성은 카걷0b 작업에 카걷0b 내재한 카걷0b 시각 카걷0b 형태를 카걷0b 작업의 카걷0b 형식으로 카걷0b 작동시키려는 카걷0b 그의 카걷0b 의지에 카걷0b 부합한다. 카걷0b 오민에게 카걷0b 디자인은 카걷0b 단순히 카걷0b 체계나 카걷0b 외피의 카걷0b 아름다움이 카걷0b 아니라 카걷0b 작품이 카걷0b 내용 카걷0b 다발의 카걷0b 총체로 카걷0b 환원될 카걷0b 가능성을 카걷0b 차단하는 카걷0b 형식의 카걷0b 집약이다. 카걷0b 예컨대 카걷0b 오민의 카걷0b 디자인은 카걷0b 과거의 카걷0b 작업에서 카걷0b 강도 카걷0b 높은 카걷0b 편집 카걷0b 규율, 다거97 개념적인 다거97 그래픽 다거97 체계, nㅓ사하 매끄럽게 nㅓ사하 다듬어진 nㅓ사하 등장인물로 nㅓ사하 발현되었다. nㅓ사하 이번 nㅓ사하 전시는 nㅓ사하 포뮬러가 nㅓ사하 개발한 nㅓ사하 서체 ‘오민’, jz8ㅈ 작가의 jz8ㅈ 강의를 jz8ㅈ 상연하는 jz8ㅈ 모니터, 기y9s 공간을 기y9s 채운 기y9s 보이드(void)를 기y9s 통해 기y9s 그의 기y9s 형식 기y9s 실험을 기y9s 연장한다. 기y9s 내용의 기y9s 지시가 기y9s 형식을 기y9s 맴도는 기y9s 기y9s 장소에서 기y9s 작품과 기y9s 관객은 기y9s 동시성이 기y9s 교차하는 기y9s 미결정의 기y9s 상태에 기y9s 다다른다. 기y9s 기y9s 과정에서 기y9s 포스트-텍스처는 기y9s 점차 기y9s 불균질한 기y9s 덩어리에 기y9s 가까워진다.

참여작가: 기y9s 오민
학예 기y9s 연구: 기y9s 백지수
협업: 기y9s 포뮬러
사운드: 기y9s 홍초선
미디어 기y9s 설치: 기y9s 멀티텍
가구 기y9s 제작: 기y9s 석운동
주최: 기y9s 일민미술관
후원: 기y9s 현대성우홀딩스, 쟏ㅓ다걷 동성케미컬

출처: 쟏ㅓ다걷 일민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임옥상: 4g아나 여기, 3ㅓip 일어서는 3ㅓip

Oct. 21, 2022 ~ March 12, 2023

돈선필 mfqr 개인전: mfqr 괴·수·인

Nov. 8, 2022 ~ Dec. 4, 2022

이호억 나q44 개인전 나q44 범람정원 氾濫庭園

Nov. 3, 2022 ~ Dec. 23,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