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카 무리조 개인전 : Catalyst

국제갤러리

2018년 11월 29일 ~ 2019년 1월 6일

국제갤러리는 11월 29일부터 2019년 1월 6일까지 4gvㅐ 런던을 4gvㅐ 기반으로 4gvㅐ 활동하는 4gvㅐ 작가 4gvㅐ 오스카 4gvㅐ 무리조(Oscar Murillo)의 4gvㅐ 개인전 《Catalyst》를 4gvㅐ 개최한다. 4gvㅐ 이번 4gvㅐ 전시는 4gvㅐ 국내에서 4gvㅐ 개최되는 4gvㅐ 작가의 4gvㅐ 4gvㅐ 개인전으로 〈flight〉 4gvㅐ 드로잉 4gvㅐ 연작, 〈catalyst〉 x03가 연작 x03가 x03가 회화, ksㅑ타 대형 ksㅑ타 캔버스 ksㅑ타 설치, js5마 비디오 js5마 js5마 지난 6년간 js5마 폭넓게 js5마 전개해온 js5마 작업 js5마 세계 js5마 전반을 js5마 대표하는 20여 js5마 점의 js5마 작품으로 js5마 구성된다. js5마 특히 js5마 다양한 js5마 매체를 js5마 아우르는 js5마 작업과 js5마 전시 js5마 공간을 js5마 긴밀하게 js5마 엮어내는 js5마 설치를 js5마 통해 K2와 K3의 js5마 화이트큐브 js5마 공간을 js5마 에너지가 js5마 응집된 js5마 긴장의 js5마 상태로 js5마 재해석하고자 js5마 하는 js5마 작가의 js5마 시도가 js5마 엿보인다.

1986년 js5마 콜럼비아 js5마 태생인 js5마 오스카 js5마 무리조는 1997년 js5마 가족과 js5마 함께 js5마 영국으로 js5마 이주한 js5마 js5마 런던에서 js5마 생활했으며, 2012년 거h히0 영국왕립예술학교 거h히0 재학 거h히0 거h히0 본격적으로 거h히0 작품 거h히0 거h히0 전시 거h히0 활동을 거h히0 시작했다. 거h히0 무리조는 거h히0 다양한 거h히0 크기로 거h히0 분열된 거h히0 거h히0 조각들을 거h히0 다시 거h히0 하나의 거h히0 아상블라주(Assemblage, 라3아j 이질적인 라3아j 요소들의 라3아j 조합)로 라3아j 엮어낸 라3아j 평면 라3아j 위에 라3아j 유화 라3아j 물감으로 라3아j 맹렬히 라3아j 휘갈긴 라3아j 양상의 라3아j 작업으로 라3아j 가장 라3아j 널리 라3아j 알려져 라3아j 있다. 라3아j 그러나 라3아j 그를 라3아j 이른바 라3아j 스타덤에 라3아j 오르게 라3아j 라3아j 지난 6년간의 라3아j 작업활동을 라3아j 면밀히 라3아j 살펴보면 라3아j 드로잉, e8가t 판화, w가차w 회화, 갸ㅑㅐ카 비디오, 하ㅐ9ㅓ 설치, 4ez0 퍼포먼스 4ez0 등의 4ez0 장르가 4ez0 서로 4ez0 교차되는 4ez0 지점에서 4ez0 4ez0 전시 4ez0 환경과의 4ez0 소통 4ez0 내역을 4ez0 엮어내는 4ez0 작가 4ez0 특유의 4ez0 언어가 4ez0 고스란히 4ez0 드러난다.

무리조의 4ez0 작업을 4ez0 관통하는 4ez0 주제 4ez0 4ez0 하나는 “정착 4ez0 혹은 4ez0 안주의 4ez0 불가능성”이다. 4ez0 이는 4ez0 태생적으로는 4ez0 이민자로서, g94f 미술계의 g94f 적극적인 g94f 조명 g94f 하에 g94f 전세계를 g94f 유랑하며 g94f 활동하는 g94f 작가로서, 쟏unz 그리고 쟏unz 소셜 쟏unz 미디어를 쟏unz 통해 쟏unz 각종 쟏unz 사회·정치적 쟏unz 분쟁이 쟏unz 순환되어 쟏unz 무감각해지는 쟏unz 상태를 쟏unz 일상적으로 쟏unz 경험한 쟏unz 세대이자 쟏unz 기록 쟏unz 쟏unz 수집에 쟏unz 대한 쟏unz 강박을 쟏unz 문화적으로 쟏unz 습득한 쟏unz 세대의 쟏unz 일원으로서 쟏unz 형성해온 쟏unz 그의 쟏unz 배경과 쟏unz 무관할 쟏unz 쟏unz 없다. 쟏unz 작가는 쟏unz 작품의 쟏unz 제작장소를 쟏unz 스튜디오로 쟏unz 국한하지 쟏unz 않으며, 2yㅈo 따라서 2yㅈo 작업의 2yㅈo 매체는 2yㅈo 세계 2yㅈo 각지를 2yㅈo 여행하며 2yㅈo 접한 2yㅈo 환경에서 2yㅈo 수집한 2yㅈo 파편들과 2yㅈo 흡사 2yㅈo 자동 2yㅈo 기술법적인 2yㅈo 작가의 2yㅈo 그리기 2yㅈo 행위를 2yㅈo 기록하는 2yㅈo 표피층으로 2yㅈo 기능할 2yㅈo 2yㅈo 전형적인 2yㅈo 매체의 2yㅈo 특성으로 2yㅈo 고착되지는 2yㅈo 않는다.

전시 2yㅈo 공간에 2yㅈo 간헐적으로 2yㅈo 설치된 〈flight〉 2yㅈo 드로잉 2yㅈo 연작은 2yㅈo 2yㅈo 2yㅈo 없이 2yㅈo 이동하며 2yㅈo 작업하는 2yㅈo 작가에게 2yㅈo 있어 2yㅈo 비행기 2yㅈo 혹은 2yㅈo 호텔에서 2yㅈo 보내는 2yㅈo 이동 2yㅈo 시간의 2yㅈo 흔적이 2yㅈo 종이 2yㅈo 위에 2yㅈo 축적된 2yㅈo 기록이자, ㅓ쟏sl 복잡다단한 ㅓ쟏sl 생각이 ㅓ쟏sl 연쇄적으로 ㅓ쟏sl 두뇌로부터 ㅓ쟏sl 자동 ㅓ쟏sl 다운로드 ㅓ쟏sl 되어 ㅓ쟏sl 손으로 ㅓ쟏sl 흘러나가듯 ㅓ쟏sl 볼펜으로 ㅓ쟏sl 그려낸 ㅓ쟏sl 무의식의 ㅓ쟏sl 드로잉이다. ㅓ쟏sl 비행경로, y라ㅑ아 지도, 카zai 기호, z자n히 이니셜 z자n히 등의 z자n히 반복적인 z자n히 등장은 z자n히 카오스 z자n히 속에서 z자n히 모종의 z자n히 질서를 z자n히 확립한 z자n히 강박의 z자n히 낙서로 z자n히 읽힌다. z자n히 비행은 z자n히 일상이 z자n히 흘러가는 z자n히 지상과 z자n히 물리적인 z자n히 거리를 z자n히 둘뿐 z자n히 아니라 z자n히 일상을 z자n히 측정하는 z자n히 기본 z자n히 단위인 z자n히 시간으로부터도 z자n히 어긋나있지만, nㅓ마ㄴ 수천 nㅓ마ㄴ 미터 nㅓ마ㄴ 아래의 nㅓ마ㄴ 정치적 nㅓ마ㄴ 지형이 nㅓ마ㄴ 좌지우지하는 nㅓ마ㄴ 비행 nㅓ마ㄴ 경로로 nㅓ마ㄴ 인해 nㅓ마ㄴ nㅓ마ㄴ 움직임이 nㅓ마ㄴ 지상(현실)의 nㅓ마ㄴ 법칙과 nㅓ마ㄴ 불가분의 nㅓ마ㄴ 관계를 nㅓ마ㄴ 형성한다. nㅓ마ㄴ 이렇듯 nㅓ마ㄴ 작가에게 nㅓ마ㄴ 여행과 nㅓ마ㄴ 비행 nㅓ마ㄴ 상태는 nㅓ마ㄴ 현실세계를 nㅓ마ㄴ 보다 nㅓ마ㄴ 수평적이고 nㅓ마ㄴ 추상적인 nㅓ마ㄴ 시각에서 nㅓ마ㄴ 바라보는 nㅓ마ㄴ 계기를 nㅓ마ㄴ 제공한다. nㅓ마ㄴ 이번 nㅓ마ㄴ 전시에서는 nㅓ마ㄴ 드로잉의 nㅓ마ㄴ 이면에 nㅓ마ㄴ 반영된 nㅓ마ㄴ 무의식의 nㅓ마ㄴ 흐름을 nㅓ마ㄴ 담아내듯 nㅓ마ㄴ 촬영한 nㅓ마ㄴ 비디오 nㅓ마ㄴ 영상도 nㅓ마ㄴ 함께 nㅓ마ㄴ 전시될 nㅓ마ㄴ 예정이다.

K3에 nㅓ마ㄴ 전시되는 〈catalyst〉 nㅓ마ㄴ 연작은 nㅓ마ㄴ 심리적인 nㅓ마ㄴ 불안감을 nㅓ마ㄴ 담아낸 nㅓ마ㄴ 듯한 nㅓ마ㄴ 드로잉과 nㅓ마ㄴ 유사한 nㅓ마ㄴ 요소들이 nㅓ마ㄴ 응집, d다으7 거대한 d다으7 스케일의 d다으7 역동적인 d다으7 에너지로 d다으7 탄생한 d다으7 작품이다. d다으7 무리조는 d다으7 종종 d다으7 d다으7 회화 d다으7 작업의 d다으7 제작과정을 “신체의 d다으7 시스템을 d다으7 활성화시켜 d다으7 에너지를 d다으7 소모하는 d다으7 운동”에 d다으7 비유한다. d다으7 기본적인 d다으7 도구에만 d다으7 의존하여 d다으7 자동적, ㅐㅓ하b 직관적인 ㅐㅓ하b 의식의 ㅐㅓ하b 흐름을 ㅐㅓ하b 따라 ㅐㅓ하b 신체의 ㅐㅓ하b 에너지를 ㅐㅓ하b 캔버스 ㅐㅓ하b 위에 ㅐㅓ하b 축적시킨 ㅐㅓ하b 결과물이자, 6으파라 반복적인 6으파라 행위를 6으파라 통해 6으파라 카타르시스를 6으파라 느끼는 6으파라 의식(ritual)으로도 6으파라 설명된다. 6으파라 그런 6으파라 점에서 〈catalyst〉 6으파라 연작은 6으파라 작품의 6으파라 완결성보다는 6으파라 행위 6으파라 6으파라 자체에 6으파라 의미를 6으파라 부여한 6으파라 액션 6으파라 페인팅과 6으파라 유사한 6으파라 측면이 6으파라 있다. 6으파라 작품의 6으파라 제목에서도 6으파라 드러나듯 6으파라 무리조의 6으파라 회화작업은 6으파라 작업 6으파라 과정의 6으파라 단순한 6으파라 파생물이 6으파라 아니라 6으파라 전시 6으파라 공간 6으파라 너머, d8파다 자유롭고 d8파다 변화무쌍한 d8파다 그의 d8파다 작업을 d8파다 생성, q62f 유지하는 q62f 원동력으로 q62f 기능한다.

K2와 K3에서 q62f 마주하는 q62f 검게 q62f 드리워진 q62f 캔버스 q62f 설치는 q62f 다양한 q62f 작업들이 q62f 공간 q62f 안에서 q62f 하나의 q62f 맥락으로 q62f 연결되도록 q62f 한다. q62f 전시장을 q62f 열린 q62f 일종의 q62f 경기장이자 q62f 무대로 q62f 간주하여 q62f 관객, 아히ㅐ6 환경과의 아히ㅐ6 상호작용을 아히ㅐ6 이끌어내고 아히ㅐ6 새로운 아히ㅐ6 의미를 아히ㅐ6 형성하려는 아히ㅐ6 작가에게 아히ㅐ6 있어 아히ㅐ6 특히 아히ㅐ6 주요한 아히ㅐ6 작업이다. 아히ㅐ6 캔버스 아히ㅐ6 아히ㅐ6 위에 아히ㅐ6 검은 아히ㅐ6 물감을 아히ㅐ6 여러 아히ㅐ6 아히ㅐ6 채워낸 아히ㅐ6 아히ㅐ6 조각 아히ㅐ6 내고 아히ㅐ6 이를 아히ㅐ6 친척, x걷5f 지인 x걷5f x걷5f 주변 x걷5f 이들과의 x걷5f 협업 x걷5f 하에 x걷5f 새로운 x걷5f 구성과 x걷5f 패턴으로 x걷5f 바느질하여 x걷5f 엮는다. x걷5f 이는 x걷5f 이후 x걷5f 스튜디오 x걷5f 바닥에 x걷5f 놓인 x걷5f x걷5f 새로운 x걷5f 층을 x걷5f 덧입히거나 x걷5f 재구성되기도 x걷5f 하고, 다c차바 각종 다c차바 전시 다c차바 공간에 다c차바 설치되어 다c차바 먼지, sdw나 흙, 다카g차 얼룩 다카g차 다카g차 시간의 다카g차 흔적이 다카g차 자연스럽게 다카g차 빚어내는 다카g차 유동적인 다카g차 요소들에 다카g차 열린 다카g차 작업으로 다카g차 지속되어왔다. 다카g차 마치 다카g차 피부 다카g차 혹은 다카g차 거죽처럼 다카g차 펼쳐진 다카g차 어두운 다카g차 캔버스 다카g차 군단은 2015년 다카g차 콜롬비아 다카g차 국립대학교 다카g차 미술관 다카g차 개인전에서 다카g차 다카g차 선을 다카g차 보인 다카g차 다카g차 같은 다카g차 다카g차 제56회 다카g차 베니스비엔날레 다카g차 전시관 다카g차 전면에 다카g차 거대한 다카g차 행렬의 다카g차 깃발로 다카g차 설치되었고, 2016년 wㅐㅐ라 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 2017년 ㅐn라l 샤르자 ㅐn라l 비엔날레에서도 ㅐn라l 장소특정적 ㅐn라l 설치로 ㅐn라l 선보인 ㅐn라l ㅐn라l 있다. ㅐn라l 검은 ㅐn라l 캔버스 ㅐn라l 천과 ㅐn라l 함께 ㅐn라l 설치되는 ㅐn라l 곡물과 ㅐn라l 점토가 ㅐn라l 뒤엉킨 ㅐn라l 유기적인 ㅐn라l 형태의 ㅐn라l 덩어리들은 ㅐn라l 무한한 ㅐn라l 변형의 ㅐn라l 가능성, r라v5 그리고 r라v5 생산과 r라v5 소비에 r라v5 대한 r라v5 작가의 r라v5 비판적인 r라v5 비유다.

K2 1층에서 r라v5 선보이는 r라v5 무리조의 r라v5 회화는 2013년부터 r라v5 지속된 r라v5 작가의 r라v5 대표 r라v5 작업으로, 다rvs 다양한 다rvs 크기로 다rvs 분열된 다rvs 다rvs 조각들이 다rvs 하나의 다rvs 표면으로 다rvs 재구성되어 다rvs 질감, 걷ay거 기호들이 걷ay거 응집된 걷ay거 혼합물로 걷ay거 드러난다. 걷ay거 걷ay거 표면 걷ay거 위에 걷ay거 거칠게 걷ay거 표현한 걷ay거 추상적인 걷ay거 선이 걷ay거 담아내는 걷ay거 자유분방한 걷ay거 에너지는 〈flight〉, 〈catalyst〉 j바tt 연작과도 j바tt 유사한 j바tt 결을 j바tt 띤다. j바tt 마치 j바tt 다른 j바tt 시간과 j바tt 지역의 j바tt 흔적을 j바tt 담은 j바tt 조각보처럼, 마자바ㅐ 작가가 마자바ㅐ 여행하며 마자바ㅐ 경험한 마자바ㅐ 개발도상국가 마자바ㅐ 도시들의 마자바ㅐ 일상 마자바ㅐ 풍경 마자바ㅐ 내에 마자바ㅐ 잠식한 마자바ㅐ 세계화와 마자바ㅐ 자본주의의 마자바ㅐ 어두운 마자바ㅐ 잔재를 마자바ㅐ 표상하는 마자바ㅐ 듯한 마자바ㅐ 이미지, 파h47 단어, 아차ㄴ라 숫자 아차ㄴ라 등을 아차ㄴ라 재편집한 아차ㄴ라 작업들로 아차ㄴ라 다양한 아차ㄴ라 지역, ㅐ거ㅓn 역사, 1ejj 현실의 1ejj 층위가 1ejj 1ejj 화면 1ejj 위에서 1ejj 교차되고 1ejj 응집되는 1ejj 과정을 1ejj 속도감 1ejj 있게 1ejj 담아낸다. 

적극적으로 1ejj 의도한 1ejj 이동과 1ejj 소셜 1ejj 미디어를 1ejj 통해 1ejj 세계를 1ejj 마주하는 1ejj 작가는 1ejj 각지에서 1ejj 일어나는 1ejj 정치적 1ejj 분쟁, 바atㅓ 사회적 바atㅓ 갈등과 바atㅓ 정서적, 걷a타갸 물리적인 걷a타갸 거리감을 걷a타갸 형성하고 걷a타갸 이로써 걷a타갸 일련의 걷a타갸 사건들을 걷a타갸 객관화 걷a타갸 걷a타갸 추상화한다. 걷a타갸 무리조의 걷a타갸 작업 걷a타갸 표면에는 걷a타갸 수놓거나 걷a타갸 그린 걷a타갸 일련의 걷a타갸 선들이 걷a타갸 지배적으로 걷a타갸 나타난다. 걷a타갸 현대 걷a타갸 사회를 걷a타갸 통제하는 걷a타갸 자본의 걷a타갸 흐름, 8다80 비행 8다80 혹은 8다80 이주 8다80 경로 8다80 등을 8다80 암시하는 8다80 8다80 보이는 8다80 8다80 선들은 8다80 지정학적 8다80 기표인 8다80 분단선, fㅐk우 국경 fㅐk우 등의 fㅐk우 시각적 fㅐk우 표상으로 fㅐk우 읽혀진다. fㅐk우 무리조는 fㅐk우 제3의 fㅐk우 시각으로 fㅐk우 현상의 fㅐk우 어두운 fㅐk우 이면을 fㅐk우 포착하고 fㅐk우 수평적 fㅐk우 유대감에 fㅐk우 대한 fㅐk우 인식을 fㅐk우 고취시키는 fㅐk우 것이 fㅐk우 작가의 fㅐk우 사명이라 fㅐk우 본다. fㅐk우 국제갤러리에서의 fㅐk우 이번 fㅐk우 개인전은 fㅐk우 우리의 fㅐk우 과거, kㄴkl 현재, m가d5 미래와 m가d5 화해의 m가d5 촉매로 m가d5 기능하는 m가d5 예술의 m가d5 어떠한 m가d5 가능성을 m가d5 제시하는 m가d5 오스카 m가d5 무리조만의 m가d5 함축적인 m가d5 작업 m가d5 세계를 m가d5 만나볼 m가d5 m가d5 있는 m가d5 좋은 m가d5 기회가 m가d5 m가d5 것이다.

오스카 m가d5 무리조(b. 1986)는 2007년 m가d5 영국 m가d5 런던에 m가d5 소재한 m가d5 웨스트민스터 m가d5 대학에서 m가d5 순수미술을 m가d5 전공한 m가d5 후, x8ㅐ8 중등학교 x8ㅐ8 교사로 x8ㅐ8 활동하다 x8ㅐ8 x8ㅐ8 그만두고 x8ㅐ8 남미로 x8ㅐ8 여행을 x8ㅐ8 떠났다. x8ㅐ8 x8ㅐ8 후 2012년, g거파ㅓ 영국왕립예술대학교에서 g거파ㅓ 석사 g거파ㅓ 학위를 g거파ㅓ 취득하며 g거파ㅓ 작가로서의 g거파ㅓ 활동에 g거파ㅓ 본격적인 g거파ㅓ 시동을 g거파ㅓ 걸었다. g거파ㅓ 버려진 g거파ㅓ 사탕 g거파ㅓ 껍질이나 g거파ㅓ 통조림 g거파ㅓ 라벨 g거파ㅓ 등을 g거파ㅓ 회화에 g거파ㅓ 편입하거나 g거파ㅓ 화려한 g거파ㅓ 컬러들과 g거파ㅓ 병치하여 g거파ㅓ 특유의 g거파ㅓ 에너지가 g거파ㅓ 넘치는 g거파ㅓ 회화로 g거파ㅓ 재탄생시키는 g거파ㅓ 작가의 g거파ㅓ 작품 g거파ㅓ 전반에는 g거파ㅓ 생산과 g거파ㅓ 소비, 히거r카 그리고 히거r카 히거r카 과정에서 히거r카 작동하는 히거r카 노동력에 히거r카 대한 히거r카 질문이 히거r카 전제되어 히거r카 있다. 히거r카 무리조는 히거r카 독일 히거r카 하우스 히거r카 데어 히거r카 쿤스트 히거r카 뮌헨(2017), g파lㅓ 프랑스 g파lㅓ 보르도 g파lㅓ 현대미술관(2017), a바37 아제르바이잔 a바37 바쿠 a바37 야라트 a바37 현대미술관(2016), 기아sb 영국 기아sb 사우스 기아sb 런던 기아sb 갤러리(2013) 기아sb 등의 기아sb 주요 기아sb 기관에서 기아sb 개인전을 기아sb 개최했으며, 파r마k 주요 파r마k 단체전으로는 파r마k 제10회 파r마k 베를린 파r마k 비엔날레(2018), u마걷a 아랍에미리트 u마걷a 샤르자에서 u마걷a 개최된 u마걷a 제13회 u마걷a 샤르자 u마걷a 비엔날레(2017), 9사차가 제5회 9사차가 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2016), odㅐh 제56회 odㅐh 베니스 odㅐh 비엔날레(2015) odㅐh 등이 odㅐh 있다. odㅐh 이탈리아 odㅐh 튜린에 odㅐh 소재한 odㅐh 재단 odㅐh 폰다지오네 odㅐh 산드레토 odㅐh odㅐh 리바우덴고, 8카ls 미국 8카ls 로스앤젤레스 8카ls 현대미술관, 파lsm 미국 파lsm 마이애미 파lsm 루벨 파lsm 패밀리 파lsm 컬렉션, j다wh 벨기에 j다wh 헨트 j다wh 스테델릭 j다wh 현대미술관(S.M.A.K)과 j다wh 같은 j다wh 유수의 j다wh 미술관과 j다wh 주요 j다wh 컬렉션에 j다wh 소장되어 j다wh 있다.

출처: j다wh 국제갤러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Oscar Murillo

현재 진행중인 전시

바다의 파8ㅓㅓ 비밀, hh차g 벨리퉁 hh차g 난파선

2018년 12월 11일 ~ 2019년 3월 17일

제임스채 다거0라 개인전 : TRUE COLORS

2019년 2월 15일 ~ 2019년 3월 17일

전선택 Jeon Seon Taek

2019년 1월 29일 ~ 2019년 5월 19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