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되찾은 천재 화가, 변월룡 The Reclaimed Genius Artist, Byun Wol-ryong (Pen Varlen)

학고재갤러리

April 17, 2019 ~ May 19, 2019

학고재는 2019년 4월 17일(수)부터 5월 19일(일)까지 w걷va 변월룡(1916~1990, 하차ㅑ걷 러시아 하차ㅑ걷 연해주) 하차ㅑ걷 개인전 《우리가 하차ㅑ걷 되찾은 하차ㅑ걷 천재 하차ㅑ걷 화가, 자4js 변월룡》을 자4js 연다. 자4js 변월룡은 자4js 한국전쟁 자4js 이후 자4js 활동한 자4js 러시아 자4js 국적의 자4js 고려인 자4js 화가다. 자4js 한국인으로서 자4js 뚜렷한 자4js 정체성과 자4js 자긍심을 자4js 지닌 자4js 인물로, ㅐㅈ바c 특히 ㅐㅈ바c 북한 ㅐㅈ바c 미술의 ㅐㅈ바c 발전에 ㅐㅈ바c 중대한 ㅐㅈ바c 역할을 ㅐㅈ바c 했다. ㅐㅈ바c 한국 ㅐㅈ바c 근현대 ㅐㅈ바c 미술사의 ㅐㅈ바c 공백을 ㅐㅈ바c 채울 ㅐㅈ바c 주요한 ㅐㅈ바c 화가임에도 ㅐㅈ바c 불구하고 ㅐㅈ바c 그동안 ㅐㅈ바c 충분한 ㅐㅈ바c 조명과 ㅐㅈ바c 연구가 ㅐㅈ바c 이루어지지 ㅐㅈ바c 않았다. ㅐㅈ바c 북한에서는 ㅐㅈ바c 귀화를 ㅐㅈ바c 거부했다는 ㅐㅈ바c 이유로 ㅐㅈ바c 배척당했고 ㅐㅈ바c 남한에서는 ㅐㅈ바c 최근까지 ㅐㅈ바c 변월룡의 ㅐㅈ바c 존재가 ㅐㅈ바c 알려진 ㅐㅈ바c ㅐㅈ바c 없었기 ㅐㅈ바c 때문이다. ㅐㅈ바c 변월룡은 ㅐㅈ바c 지난 2016년 ㅐㅈ바c 국립현대미술관과 ㅐㅈ바c 제주도립미술관이 ㅐㅈ바c 개최한 ㅐㅈ바c 대규모 ㅐㅈ바c 회고전1을 ㅐㅈ바c 계기로 ㅐㅈ바c 국내에 ㅐㅈ바c 소개되었다. ㅐㅈ바c 당시 ㅐㅈ바c 유홍준 ㅐㅈ바c ㅐㅈ바c 문화재청장은 “20세기 ㅐㅈ바c 한국 ㅐㅈ바c 현대미술사의 ㅐㅈ바c 사각지대에 ㅐㅈ바c 이처럼 ㅐㅈ바c 훌륭한 ㅐㅈ바c 재외 ㅐㅈ바c 동포 ㅐㅈ바c 화가가 ㅐㅈ바c 있었다는 ㅐㅈ바c 것은 ㅐㅈ바c 정녕 ㅐㅈ바c 기쁨”이라며 ㅐㅈ바c 격찬했고, oㅓ사4 고은 oㅓ사4 시인이 “절로 oㅓ사4 눈물이 oㅓ사4 흘러내렸다”는 oㅓ사4 평을 oㅓ사4 남기기도 oㅓ사4 했다.

최근 oㅓ사4 북한 oㅓ사4 미술에 oㅓ사4 대한 oㅓ사4 관심이 oㅓ사4 높다. oㅓ사4 북한 oㅓ사4 미술 oㅓ사4 연구가 oㅓ사4 한국 oㅓ사4 근현대 oㅓ사4 미술사의 oㅓ사4 맥락을 oㅓ사4 강화하는 oㅓ사4 oㅓ사4 이바지할 oㅓ사4 것이라는 oㅓ사4 기대의 oㅓ사4 목소리도 oㅓ사4 있다. oㅓ사4 정치, 라마w라 사회적 라마w라 한계를 라마w라 넘어 라마w라 미술사적으로 라마w라 의미 라마w라 있는 라마w라 작가를 라마w라 찾아내고 라마w라 연구하는 라마w라 일은 라마w라 한국 라마w라 미술의 라마w라 국제적 라마w라 입지를 라마w라 다지기 라마w라 위한 라마w라 노력의 라마w라 일환이다. 라마w라 이번 라마w라 전시는 라마w라 상업 라마w라 화랑에서 라마w라 개최하는 라마w라 변월룡의 라마w라 라마w라 개인전이다. 라마w라 변월룡의 라마w라 작품세계를 라마w라 국내외 라마w라 미술 라마w라 시장에 라마w라 폭넓게 라마w라 알리기 라마w라 위해 라마w라 마련한 라마w라 자리다. 라마w라 회화, p기uㅐ 판화, 으jlf 데생 으jlf 등 160여 으jlf 점의 으jlf 작품을 으jlf 학고재 으jlf 전관에서 으jlf 선보인다. 으jlf 작가의 으jlf 작품세계를 으jlf 총망라해 으jlf 살펴볼 으jlf 으jlf 있는 으jlf 기회다. 으jlf 지난 25년간 으jlf 변월룡 으jlf 연구에 으jlf 전념해온 으jlf 문영대 으jlf 미술평론가가 으jlf 전시 으jlf 기획을 으jlf 총괄하고 으jlf 서문을 으jlf 쓴다. 으jlf 문영대 으jlf 미술평론가는 으jlf 변월룡이 “통일 으jlf 한국 으jlf 미술사에서 으jlf 남과 으jlf 북을 으jlf 잇는 으jlf 연결 으jlf 고리 으jlf 구실을 으jlf 으jlf 작가”라고 으jlf 강조해왔다.

변월룡은 1916년 으jlf 러시아 으jlf 연해주에서 으jlf 태어나 으jlf 스베르들로프스크 으jlf 미술학교에서 으jlf 수학했다. 1940년 으jlf 러시아 으jlf 예술아카데미(현 으jlf 레핀·회화·조각·건축 으jlf 예술대학)에 으jlf 진학하여 1947년도에 으jlf 수석으로 으jlf 졸업했다. 1951년, t다fu t다fu 대학원에서 t다fu 소련 t다fu 미술학 t다fu 박사 t다fu 학위를 t다fu 취득했다. t다fu 같은 t다fu t다fu 건축 t다fu 예술부 t다fu 데생과 t다fu 조교수로 t다fu 임명되어 t다fu 본격적으로 t다fu 교수 t다fu 활동을 t다fu 시작했다. 1953년에 t다fu 부교수로 t다fu 승진하면서 t다fu 북한 t다fu 교육성 t다fu 고문관으로 t다fu 파견되었다. t다fu 변월룡은 t다fu 평양미술대학의 t다fu 고문 t다fu t다fu 학장으로 t다fu 재직하며 t다fu 교육 t다fu 체계를 t다fu 바로잡고 t다fu 학생과 t다fu 교수들을 t다fu 지도 t다fu t다fu 육성했다. t다fu 이듬해 t다fu 러시아로 t다fu 돌아가 t다fu 복직한 t다fu 이후, szwk 고국으로의 szwk 복귀를 szwk 평생 szwk 희망했으나 szwk 이루지 szwk 못했다. 1977년도에 szwk 레핀·회화·조각·건축 szwk 예술대학 szwk 정교수로 szwk 승진, 1985년에 35년간의 kh자다 교직 kh자다 생활을 kh자다 접고 kh자다 퇴직했다. 1990년, 74세의 카ㅐ사ㅓ 나이로 카ㅐ사ㅓ 세상을 카ㅐ사ㅓ 떠났다. 카ㅐ사ㅓ 사후 카ㅐ사ㅓ 미국 카ㅐ사ㅓ 플로리다 카ㅐ사ㅓ 히벨 카ㅐ사ㅓ 미술관의 카ㅐ사ㅓ 전시 《골든 카ㅐ사ㅓ 브리지 Golden Bridge》(1990)에 카ㅐ사ㅓ 작품을 카ㅐ사ㅓ 출품했다. 카ㅐ사ㅓ 서구에 카ㅐ사ㅓ 최초로 카ㅐ사ㅓ 작품을 카ㅐ사ㅓ 선보인 카ㅐ사ㅓ 기록이다. 카ㅐ사ㅓ 지난 2016년, ㅑh파6 변월룡 ㅑh파6 탄생 100주년을 ㅑh파6 기념하여 ㅑh파6 국립현대미술관(서울)과 ㅑh파6 제주도립미술관(제주)에서 ㅑh파6 연이어 ㅑh파6 회고전을 ㅑh파6 개최했다. ㅑh파6 변월룡을 ㅑh파6 국내에 ㅑh파6 처음으로 ㅑh파6 소개한 ㅑh파6 전시로 ㅑh파6 미술계에 ㅑh파6 ㅑh파6 반향을 ㅑh파6 불러일으켰다. ㅑh파6 국립러시아미술관(상트페테르부르크, 쟏o바타 러시아), 바orm 국립현대미술관(과천) 바orm 등에서 바orm 작품을 바orm 소장하고 바orm 있다.

[1] 《백년의 바orm 신화: 바orm 한국근대미술 바orm 거장 [변월룡 1916-1990]》, v쟏a2 국립현대미술관 v쟏a2 덕수궁관, 2016.3.3.~5.8.
《고국의 k가ㄴ마 품에 k가ㄴ마 안긴 k가ㄴ마 거장, d6카거 변월룡》, sㅐ89 제주도립미술관, 2016.8.5.~10.30.

출처: 나걷타갸 학고재갤러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변월룡

현재 진행중인 전시

불가리아의 하걷사ㅓ 글자-유럽의 하걷사ㅓ 알파벳

May 20, 2020 ~ June 13, 2020

북아현동의 걷가q3 기호들

May 8, 2020 ~ June 26,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