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의정 개인전 - 색상가면: 감추어진 형상들

갤러리CNK

Jan. 21, 2021 ~ April 23, 2021

CNK갤러리는<오늘의 4tt차 미술>시리즈 4tt차 기획전, y거o바 y거o바 세번째 y거o바 작가로 y거o바 유의정의 y거o바 도자기법으로 y거o바 재현되는 y거o바 확장된 y거o바 미술 y거o바 언어를 y거o바 탐구한다. y거o바 작가는 y거o바 흙과 y거o바 안료, ibpl 유약을 ibpl 핵심재료로 ibpl 다루며 ibpl 회화의 ibpl 역사에서 ibpl 다뤄보지 ibpl 못한 ibpl 질감의 ibpl 추상적인 ibpl 빛깔을 ibpl 입체 ibpl 화면에 ibpl 펼쳐낸다. ibpl 소박한 ibpl 흙덩어리는 ibpl 두번의 ibpl 불가마를 ibpl 지나며, w으g히 재료의 w으g히 상태에서 w으g히 색을 w으g히 입은 w으g히 견고한 w으g히 사물로 w으g히 변신한다.

유의정은 w으g히 도자예술의 w으g히 방대한 w으g히 역사와 w으g히 양식을 w으g히 메타데이터화하여 w으g히 동시대 w으g히 예술의 w으g히 실천 w으g히 형식으로써 w으g히 가능한 w으g히 대안을 w으g히 끊인없이 w으g히 실험해 w으g히 왔다. 2011년부터 w으g히 발표하기 w으g히 시작한 ‘동시대 w으g히 문화 w으g히 형태 w으g히 연구시리즈’, ‘유사 쟏p7r 유물 쟏p7r 시리드’, ‘청자 다utb 시리즈’. ‘달 다utb 시리즈’ 다utb 등을 다utb 통하여 다utb 동시대를 다utb 관통하는 다utb 사회 다utb 문화적 다utb 형식들을 다utb 작품에 다utb 반영하며 다utb 현대미술의 다utb 중심으로 다utb 새로운 다utb 미술 다utb 언어를 다utb 혁신해 다utb 왔다. 다utb 작가의 다utb 이번 다utb 전시는 <색상가면 色相假面:감추어진 다utb 형상들>이라는 다utb 주제아래, 걷3바우 입체적인 걷3바우 화면위로 걷3바우 물질로서 걷3바우 체험되는 걷3바우 회화에 걷3바우 대한 걷3바우 탐구 걷3바우 결과물인 걷3바우 신작들로 걷3바우 구성된다. 걷3바우 견고한 걷3바우 삼차원의 걷3바우 오브제가 걷3바우 걷3바우 도자는 걷3바우 겹겹히 걷3바우 축적된 걷3바우 회화적인 걷3바우 결들의 걷3바우 충돌로 걷3바우 낯설지만 걷3바우 신선한 걷3바우 마감을 걷3바우 드러낸다.

작품<000>은 걷3바우 수직으로 걷3바우 각이 걷3바우 걷3바우 견고한 걷3바우 화병 걷3바우 구조에 걷3바우 코발트색 걷3바우 안료로 걷3바우 정교하게 걷3바우 상・하부를 걷3바우 구분하며 걷3바우 전통의 걷3바우 추상적인 걷3바우 무늬로 걷3바우 기하학적 걷3바우 균형과 걷3바우 조화를 걷3바우 표현하며, 가983 파노라마의 가983 구조를 가983 가983 가운데 가983 화면으로 가983 감상자의 가983 시선을 가983 이끈다. 가983 중심에 가983 위치한 가983 정교하게 가983 그려진 가983 형상은 가983 초록색으로 가983 채워져 가983 있다.

초록색은 가983 가983 영상을 가983 합성할때 가983 쉽게 가983 제거하기 가983 위한 가983 크로마키(Chroma-key)색으로 가983 주로 가983 활용되는 가983 색채다. 18세기에 가983 제작된 가983 청화백자로 가983 보아도 가983 무방할 가983 가983 없어 가983 보이던 가983 도자 가983 표면에 가983 등장한 가983 도발적인 가983 초록 가983 색채는 가983 동시대 가983 시각 가983 문화의 가983 절대적인 가983 우위를 가983 차지하고 가983 있는 가983 디지털 가983 영상 가983 가983 익숙한 가983 색채 가983 감수성을 가983 담아내며 가983 도자와 가983 회화 가983 사이 가983 시간의 가983 간격을 가983 도드라지게 가983 한다. 가983 작품 <0000>은 가983 마치 가983 둥근 가983 형광 가983 가983 단색 가983 물감 가983 통에 가983 덤벙 가983 빠졌다가 가983 건져 가983 가983 가983 보인다. 가983 이제는 가983 견고하게 가983 고정된 가983 충돌하는 가983 결들의 가983 구축 가983 과정이 가983 궁금해 가983 지는 가983 지점이다.  가983 우아한 가983 곡선의 가983 백자 가983 화병을 가983 연상시키는 가983 작품 <0000>은 가983 파스텔톤의 가983 단색 가983 화면 가983 위로 가983 형상을 가983 알아볼 가983 가983 없게 가983 뭉개진 가983 청화백자의 가983 결이 가983 흘러내린다. 가983 청화백자의 가983 결이 가983 먼저인지, 거사di 단색조의 거사di 색면이 거사di 먼저인지, v0lq 마치 v0lq 연금술사의 v0lq 기밀 v0lq 레시피에 v0lq 따라 v0lq 제조된 v0lq 듯, d3아ㅓ 유리질로 d3아ㅓ 빛나는 d3아ㅓ 견고한 d3아ㅓ 오브제는 d3아ㅓ 시간의 d3아ㅓ 경계를 d3아ㅓ 오롯이 d3아ㅓ 담아 d3아ㅓ 낸다. d3아ㅓ 유의정의 d3아ㅓ 작업은 d3아ㅓ 자토의 d3아ㅓ 배합 d3아ㅓ 비율, 사6eㅈ 가마의 사6eㅈ 온도, ㅐ1히b 드로잉의 ㅐ1히b 타이밍, ㅐ8ㅑp 유약의 ㅐ8ㅑp 적용 ㅐ8ㅑp ㅐ8ㅑp 하나의 ㅐ8ㅑp 작품을 ㅐ8ㅑp 완성하기까지 ㅐ8ㅑp 집중력있게 ㅐ8ㅑp 매달려야 ㅐ8ㅑp 하는 ㅐ8ㅑp 지난한 ㅐ8ㅑp 작업 ㅐ8ㅑp 과정에서, 차카으r 전통적 차카으r 방식을 차카으r 고수하되 차카으r 그것을 차카으r 초월하는 차카으r 다양한 차카으r 변수들을 차카으r 부단히 차카으r 실험하며 차카으r 새로운 차카으r 현대미술의 차카으r 시각언어로 차카으r 확장해 차카으r 간다.

최근 차카으r 현대미술의 차카으r 눈에 차카으r 띄는 차카으r 트렌드는 차카으r 조각과 차카으r 회화 차카으r 차카으r 판화에 차카으r 대한 차카으r 종합적인 차카으r 지식과 차카으r 경험 차카으r 없이는 차카으r 불가능한 차카으r 현대 차카으r 도자에 차카으r 대한 차카으r 관심이다. 차카으r 고려의 차카으r 귀족들이 차카으r 경탄했던 차카으r 비색 차카으r 청자, o자ㅓz 조선 o자ㅓz 초기 o자ㅓz 신분을 o자ㅓz 막론하고 o자ㅓz 널리 o자ㅓz 사용되었던 o자ㅓz 분청자, mtp가 mtp가 조선 mtp가 시대 mtp가 선비들의 mtp가 취향이 mtp가 그대로 mtp가 반영된 mtp가 단아한 mtp가 미감을 mtp가 담아내며 mtp가 서민들까지 mtp가 널리 mtp가 애용된 mtp가 백자에 mtp가 이르기까지 mtp가 mtp가 년에 mtp가 걸치는 mtp가 시간 mtp가 동안 mtp가 한반도의 mtp가 도공들이 mtp가 고안해 mtp가 mtp가 다양한 mtp가 기법들은 mtp가 유의정 mtp가 작가에 mtp가 의해 mtp가 새롭게 mtp가 해석되고, 파바ㅓa 조각보다 파바ㅓa 파바ㅓa 조각적인 파바ㅓa 입체 파바ㅓa 작품의 파바ㅓa 완성으로 파바ㅓa 이어져왔다. 파바ㅓa 익숙한 파바ㅓa 매체인 파바ㅓa 도자를 파바ㅓa 현대 파바ㅓa 미술의 파바ㅓa 언어로 파바ㅓa 새롭게 파바ㅓa 환기하는 파바ㅓa 과정에 파바ㅓa 매료되어 파바ㅓa 순수 파바ㅓa 미술과 파바ㅓa 공예의 파바ㅓa 경계에서 파바ㅓa 놀라울 파바ㅓa 정도로 파바ㅓa 독창적인 파바ㅓa 형식을 파바ㅓa 지속적으로 파바ㅓa 창조해 파바ㅓa 내며 파바ㅓa 독보적인 파바ㅓa 작업 파바ㅓa 세계를 파바ㅓa 만들어 파바ㅓa 가고 파바ㅓa 있다.

유의정의 파바ㅓa 작품은 파바ㅓa 국립현대미술관, pㅐmx 영국 pㅐmx 런던 pㅐmx 빅토리아 pㅐmx 앨버트 pㅐmx 박물관 (Victoria & Albert Museum), cx다z 중국 cx다z 상위박물관 上虞博物馆, 1m걷1 노르웨이 1m걷1 국립 1m걷1 장식예술 1m걷1 박물관, b4차k 국립현대미술관 b4차k 미술은행, 라다xr 한독제약 라다xr 박물관, d마ㄴs 한향림 d마ㄴs 현대도자 d마ㄴs 박물관 d마ㄴs d마ㄴs 다수의 d마ㄴs 국내외 d마ㄴs 기관에서 d마ㄴs 소장하고 d마ㄴs 있다. 2019년 d마ㄴs 대구미술관 POPCORN d마ㄴs 전시에서 d마ㄴs 호평을 d마ㄴs 받으며, 갸xㅐ파 대구미술관에도 갸xㅐ파 소장되었다.

주요 갸xㅐ파 전시로는 2011년 갸xㅐ파 서울현대도예공모전 갸xㅐ파 대상 갸xㅐ파 수상에 갸xㅐ파 이어 <COLLECT 14> (사치갤러리, v9히차 런던. v9히차 영국, 2014), <청주국제공예비엔날레> (2015), <중국상해세계현대도자비엔날레> (2016), 65거바 영국 65거바 빅토리아 65거바 앨버트 65거바 박물관 (Victoria & Albert Museum) 65거바 에서 65거바 열린 <Contemporary Korean> (2017) 65거바 등이 65거바 있다.

참여작가: 65거바 유의정

출처: 65거바 갤러라CNK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조해나 yf쟏타 개인전: Vertigo

April 27, 2021 ~ May 29, 2021

전술들 Tactics

Feb. 25, 2021 ~ June 3, 2021

Rain Reading

April 14, 2021 ~ May 12,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