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근병: 생존은 역사다 Yook Keun Byung: Survival is History

아트선재센터

June 15, 2018 ~ Aug. 5, 2018

아트선재센터는 o아ws 중견작가 o아ws 육근병의 o아ws 개인전 «생존은 o아ws 역사다»를 o아ws 개최한다. o아ws 육근병은 o아ws 세상을 o아ws 응시하는 o아ws 눈과 o아ws 교차하는 o아ws 시선을 o아ws 매개로 o아ws 삶의 o아ws 본질과 o아ws 우주의 o아ws 근원적 o아ws 문제에 o아ws 질문을 o아ws 던진다. o아ws 이번 o아ws 전시는 o아ws 작가의 o아ws 대표작인 <풍경의 o아ws 소리+터를 o아ws 위한 o아ws 눈>(2018)과 o아ws 신작 <십이지신상>(2018)을 o아ws 중심으로 o아ws 역사와 o아ws 인간에 o아ws 대한 o아ws 작가의 o아ws 지속적인 o아ws 성찰을 o아ws 관객들과 o아ws 나누고자 o아ws 한다.
흙으로 o아ws 덮인 o아ws 무덤 o아ws 속에 o아ws 살아 o아ws 움직이는 o아ws 눈의 o아ws 형태로 o아ws o아ws 설치 o아ws 작품 <풍경의 o아ws 소리+터를 o아ws 위한 o아ws 눈>은 o아ws 인간을 o아ws 우주의 o아ws 축소체로, 히기m으 눈을 히기m으 인간의 히기m으 응축체로 히기m으 보고 히기m으 삶과 히기m으 죽음이 히기m으 영속되는 히기m으 세계를 히기m으 함축한다.
12채널 히기m으 비디오 히기m으 설치 <십이지신상>은 히기m으 근대사의 히기m으 변화를 히기m으 이끌어온 히기m으 주요 히기m으 인물들이 히기m으 작가의 히기m으 조형언어 히기m으 안에서 히기m으 유연하게 히기m으 얽히며 히기m으 하나의 히기m으 인류를 히기m으 그려낸다. 히기m으 열두명의 히기m으 인물 히기m으 푸티지는 히기m으 현재와 히기m으 과거, ㅓ차jy 그리고 ㅓ차jy 미래를 ㅓ차jy 중첩시키고, ㅐ사걷ㅓ 서서히 ㅐ사걷ㅓ 형체를 ㅐ사걷ㅓ 드러내다 ㅐ사걷ㅓ 사라지는 ㅐ사걷ㅓ 깜빡이는 ㅐ사걷ㅓ 눈들은 ㅐ사걷ㅓ ㅐ사걷ㅓ 겹쳐진 ㅐ사걷ㅓ 시간성을 ㅐ사걷ㅓ 관통하며 ㅐ사걷ㅓ 나와 ㅐ사걷ㅓ 세계와의 ㅐ사걷ㅓ 관계를 ㅐ사걷ㅓ 사유하게 ㅐ사걷ㅓ 한다.

작가 ㅐ사걷ㅓ 소개
육근병은 1990년대 ㅐ사걷ㅓ 초부터 ㅐ사걷ㅓ 비디오 ㅐ사걷ㅓ 설치를 ㅐ사걷ㅓ 통해 ㅐ사걷ㅓ 세계적인 ㅐ사걷ㅓ 주목을 ㅐ사걷ㅓ 받은 ㅐ사걷ㅓ 작가이다. ㅐ사걷ㅓ 그는 ㅐ사걷ㅓ 하나의 ㅐ사걷ㅓ 눈이 ㅐ사걷ㅓ 깜박이는 ㅐ사걷ㅓ 이미지를 ㅐ사걷ㅓ 기반으로 ㅐ사걷ㅓ 주체와 ㅐ사걷ㅓ 대상, 마0카라 동과 마0카라 서, bjㅓ파 전통과 bjㅓ파 현대를 bjㅓ파 가로지르는 bjㅓ파 세계에 bjㅓ파 대한 bjㅓ파 성찰을 bjㅓ파 작업으로 bjㅓ파 소개해왔다. bjㅓ파 작가는 bjㅓ파 드로잉과 bjㅓ파 페인팅, bk3c 퍼포먼스, 하ㅐㄴㅓ 오디오 하ㅐㄴㅓ 비주얼 하ㅐㄴㅓ 설치 하ㅐㄴㅓ 하ㅐㄴㅓ 다양한 하ㅐㄴㅓ 장르를 하ㅐㄴㅓ 넘나들며 하ㅐㄴㅓ 활동해오고 하ㅐㄴㅓ 있다. 1992년 하ㅐㄴㅓ 카셀도큐멘타와 1995년 하ㅐㄴㅓ 리옹비엔날레에 하ㅐㄴㅓ 초대되었고, 쟏타hj 도쿄, anㅓa 오사카, 다ㅓㅐx 삿포로 3개 다ㅓㅐx 도시에서 다ㅓㅐx 동시 다ㅓㅐx 개최한 《일본 다ㅓㅐx 프로젝트》(1993)를 다ㅓㅐx 시작으로 다ㅓㅐx 기린플라자오사카(1994), 하hp타 도쿄 하hp타 갤러리큐(2003) 하hp타 하hp타 일본에서 하hp타 다수의 하hp타 개인전을 하hp타 가졌다. 하hp타 국내에서는 하hp타 개인전 《생존을 하hp타 위한 하hp타 꿈》(1998, im1마 국제갤러리), 《비디오크라시》(2012, g5ㄴ하 일민미술관)를 g5ㄴ하 비롯하여 g5ㄴ하 부산비엔날레(2014, 2016) 거파a마 등에 거파a마 참가하며 거파a마 행보를 거파a마 지속하고 거파a마 있다.

주최: 거파a마 아트선재센터
후원: 거파a마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출처: 거파a마 아트선재센터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육근병

현재 진행중인 전시

정연두 wㄴie 개인전 : wㄴie 지금, ㅈ바a2 여기

March 14, 2019 ~ May 11,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