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용 개인전 : 現身 현신 Lee Kun-Yong : Form of Now

페이스갤러리 서울

June 5, 2019 ~ Aug. 24, 2019

서울 - 아하vㅓ 페이스 아하vㅓ 갤러리가 아하vㅓ 페이스 아하vㅓ 베이징에 아하vㅓ 이어 아하vㅓ 서울에서 아하vㅓ 이건용의 아하vㅓ 두번째 아하vㅓ 개인전을 아하vㅓ 개최한다. 아하vㅓ 한국 아하vㅓ 아방가르드 아하vㅓ 미술 아하vㅓ 그룹 ST(Space and Time)의 아하vㅓ 창립자이자 아하vㅓ 한국아방가르드협회(AG)의 아하vㅓ 선구자인 아하vㅓ 이건용은 아하vㅓ 한국에서 아하vㅓ 처음으로 아하vㅓ 행위예술을 아하vㅓ 선보인 아하vㅓ 개념미술 1 아하vㅓ 세대 아하vㅓ 대표작가이다. 2019 아하vㅓ 년 6 아하vㅓ 월 5 아하vㅓ 일부터 8 아하vㅓ 월 24 아하vㅓ 일까지 아하vㅓ 열리는 아하vㅓ 이번 아하vㅓ 전시 《現身 아하vㅓ 현신》은 아하vㅓ 행위예술가로서의 아하vㅓ 작업에 아하vㅓ 초점을 아하vㅓ 맞추어 6 아하vㅓ 월 4 아하vㅓ 아하vㅓ 오후 6 아하vㅓ 시에 아하vㅓ 있을 아하vㅓ 라이브 아하vㅓ 퍼포먼스를 아하vㅓ 포함하여 아하vㅓ 사진, ㄴ8기히 회화, s3cn 조각 s3cn 등 40 s3cn 여년에 s3cn 걸친 s3cn 그의 s3cn 작업을 s3cn 선보일 s3cn 예정이다.

1975 s3cn 년부터 1980 s3cn 년까지 s3cn 이건용은 50 s3cn 여차례의 s3cn 퍼포먼스를 s3cn 선보였다. s3cn 이러한 s3cn 퍼포먼스에서 s3cn 작가는 s3cn 손을 s3cn 이용한 s3cn 아주 s3cn 사소한 s3cn 동작들과 s3cn 더불어 s3cn 먹기, ㅓ하우1 걷기, q5ㅓ하 숫자 q5ㅓ하 세기와 q5ㅓ하 같은 q5ㅓ하 일상 q5ㅓ하 q5ㅓ하 지극히 q5ㅓ하 평범한 q5ㅓ하 행동들을 q5ㅓ하 행했다. q5ㅓ하 표면적으로 q5ㅓ하 일상의 q5ㅓ하 재연처럼 q5ㅓ하 보이는 q5ㅓ하 이런 q5ㅓ하 동작들은 q5ㅓ하 당시 q5ㅓ하 한국의 q5ㅓ하 사회·정치적 q5ㅓ하 맥락 q5ㅓ하 깊숙이 q5ㅓ하 위치하는 q5ㅓ하 이건용의 q5ㅓ하 작업을 q5ㅓ하 이해하는데 q5ㅓ하 아주 q5ㅓ하 중요한 q5ㅓ하 요소이다. 1972 q5ㅓ하 q5ㅓ하 한국의 q5ㅓ하 대통령이었던 q5ㅓ하 박정희가 q5ㅓ하 선포한 q5ㅓ하 유신 q5ㅓ하 체제는 1979 q5ㅓ하 q5ㅓ하 그가 q5ㅓ하 피살되면서 q5ㅓ하 막을 q5ㅓ하 내린다. q5ㅓ하 q5ㅓ하 시기에 q5ㅓ하 남한을 q5ㅓ하 북한의 q5ㅓ하 공산주의 q5ㅓ하 체제의 q5ㅓ하 위협으로부터 ‘보호’하겠다는 q5ㅓ하 명목 q5ㅓ하 하에 q5ㅓ하 정부의 q5ㅓ하 감시와 q5ㅓ하 통제, s쟏다f 시민권 s쟏다f 탄압은 s쟏다f 극에 s쟏다f 달했다. s쟏다f 시각예술도 s쟏다f 예외는 s쟏다f 아니어서 s쟏다f 서양식 s쟏다f 유화나 s쟏다f 수묵화, 마hry 조각 마hry 마hry 정권이 마hry 인정하는 마hry 미술의 마hry 카테고리를 마hry 벗어난 마hry 작업을 마hry 하는 마hry 작가들은 마hry 정부의 마hry 지원을 마hry 일체 마hry 받지 마hry 못했다. 마hry 따라서, 기g으나 이건용의 기g으나 초기 기g으나 퍼포먼스가 기g으나 국가의 기g으나 관심을 기g으나 끌지 기g으나 않을 기g으나 정도의 기g으나 기본적인 기g으나 행동들의 기g으나 반복에 기g으나 그치는 기g으나 것은 기g으나 우연이 기g으나 아니였다.

이건용의 기g으나 몇몇 기g으나 퍼포먼스는 기g으나 일반 기g으나 관객들이 기g으나 쉽게 기g으나 따라할 기g으나 기g으나 있을 기g으나 정도로 기g으나 단순하다. 기g으나 또한, ma7히 그의 ma7히 여러 ma7히 퍼포먼스는 ma7히 체계적으로 ma7히 기록되어 ma7히 있어서 ma7히 마치 ma7히 관객들을 ma7히 위한 ma7히 시각 ma7히 매뉴얼 ma7히 같기도 ma7히 하다. ma7히 작가는 ma7히 초창기부터 ma7히 기록을 ma7히 작업의 ma7히 중요한 ma7히 구성요소로 ma7히 여겼다. 『테이트 ma7히 페이퍼』 23 ma7히 호에서 ma7히 조앤기(Joan Kee)는 ma7히 이건용의 ma7히 사진을 ma7히 이해하는 ma7히 ma7히 중요한 ma7히 점을 ma7히 다음과 ma7히 같이 ma7히 강조했다: “그러나 ma7히 특별히 ma7히 중요성을 ma7히 갖는다고 ma7히 여겨지는 ma7히 것은 ma7히 사진이었다…비록 ma7히 실제 ma7히 퍼포먼스를 ma7히 목격하는 ma7히 것은 ma7히 그것을 ma7히 ma7히 ma7히 또는 ma7히 여러 ma7히 장의 ma7히 사진으로 ma7히 경험하는 ma7히 것과 ma7히 명백히 ma7히 다르지만, rjia 이건용과 rjia 그의 rjia 가까운 rjia 동료들이 rjia 사진 rjia 기록을 rjia 행위 rjia rjia 자체보다 rjia 더, 쟏2ㅓ아 아니면 쟏2ㅓ아 행위 쟏2ㅓ아 자체 쟏2ㅓ아 만큼이나 쟏2ㅓ아 중요하게 쟏2ㅓ아 여겼다는 쟏2ㅓ아 점을 쟏2ㅓ아 기억하는 쟏2ㅓ아 것이 쟏2ㅓ아 중요하다.”

조앤기의 쟏2ㅓ아 글은 쟏2ㅓ아 이건용의 쟏2ㅓ아 사진이 쟏2ㅓ아 단순한 쟏2ㅓ아 기록 쟏2ㅓ아 이상의 쟏2ㅓ아 의미를 쟏2ㅓ아 가진다는 쟏2ㅓ아 것을 쟏2ㅓ아 보여준다. 쟏2ㅓ아 현장성으로서 쟏2ㅓ아 뿐만 쟏2ㅓ아 아니라 쟏2ㅓ아 사진이라는 쟏2ㅓ아 매체로서 쟏2ㅓ아 퍼포먼스의 쟏2ㅓ아 가능성을 쟏2ㅓ아 실험한 쟏2ㅓ아 것은 쟏2ㅓ아 이건용을 쟏2ㅓ아 한국 쟏2ㅓ아 행위예술의 쟏2ㅓ아 선구자로 쟏2ㅓ아 자리매김하게 쟏2ㅓ아 하는 쟏2ㅓ아 부분이다. 쟏2ㅓ아 일례로 1975 쟏2ㅓ아 쟏2ㅓ아 서울에서 쟏2ㅓ아 개최된 쟏2ㅓ아 마지막 A.G 쟏2ㅓ아 전과 1976 쟏2ㅓ아 쟏2ㅓ아 쟏2ㅓ아 전시에서 <장소의 쟏2ㅓ아 논리>를 쟏2ㅓ아 선보이기 쟏2ㅓ아 전에 쟏2ㅓ아 이건용은 쟏2ㅓ아 홍익대학교 쟏2ㅓ아 운동장에서 쟏2ㅓ아 행한 쟏2ㅓ아 퍼포먼스를 쟏2ㅓ아 동료 쟏2ㅓ아 작가인 쟏2ㅓ아 이완호가 쟏2ㅓ아 여러 쟏2ㅓ아 장의 쟏2ㅓ아 사진으로 쟏2ㅓ아 기록했다. 쟏2ㅓ아 퍼포먼스 쟏2ㅓ아 자체의 쟏2ㅓ아 중요성은 쟏2ㅓ아 의문의 쟏2ㅓ아 여지가 쟏2ㅓ아 없지만, <장소의 거dㅐ6 논리>의 거dㅐ6 공식적인 거dㅐ6 퍼포먼스에 거dㅐ6 앞서 거dㅐ6 촬영한 거dㅐ6 사진 거dㅐ6 원본은 거dㅐ6 오늘날 거dㅐ6 그의 거dㅐ6 초기 거dㅐ6 작업을 거dㅐ6 확인할 거dㅐ6 거dㅐ6 있도록 거dㅐ6 해주는 거dㅐ6 소중한 거dㅐ6 유산이다

이번 거dㅐ6 전시에서는 <장소의 거dㅐ6 논리>와 거dㅐ6 더불어 <신체 거dㅐ6 드로잉>과 <손의 거dㅐ6 논리>를 거dㅐ6 과거 거dㅐ6 이건용 거dㅐ6 전시에서 거dㅐ6 거dㅐ6 거dㅐ6 없었던 거dㅐ6 사진 거dㅐ6 작품으로 거dㅐ6 선보인다. 거dㅐ6 거dㅐ6 작품들에서 거dㅐ6 반복적으로 거dㅐ6 나타나는 거dㅐ6 주제는 거dㅐ6 신체의 거dㅐ6 역할에 거dㅐ6 대한 거dㅐ6 작가의 거dㅐ6 강조이다. 거dㅐ6 하나의 거dㅐ6 매체로서 거dㅐ6 신체가 거dㅐ6 가지는 거dㅐ6 궁극적 거dㅐ6 역할에 거dㅐ6 대한 거dㅐ6 작가의 거dㅐ6 믿음은 거dㅐ6 거dㅐ6 전시의 거dㅐ6 제목인 《現身 거dㅐ6 현신》에도 거dㅐ6 반영되어 거dㅐ6 있다. 《現身 거dㅐ6 현신》은 ‘지금’이나 ‘현재’를 거dㅐ6 뜻하는 거dㅐ6 한자 거dㅐ6 현(現)과 ‘몸’을 거dㅐ6 의미하는 거dㅐ6 신(現)을 거dㅐ6 결합한 거dㅐ6 단어로 거dㅐ6 자아의 거dㅐ6 존재를 거dㅐ6 타인에게 거dㅐ6 보이는 거dㅐ6 것을 거dㅐ6 뜻한다. 거dㅐ6 작가가 거dㅐ6 선택한 거dㅐ6 거dㅐ6 단어는 거dㅐ6 퍼포먼스에 거dㅐ6 내재된 거dㅐ6 그의 거dㅐ6 철학을 거dㅐ6 포괄하며 거dㅐ6 엄격하게 거dㅐ6 통제된 거dㅐ6 한국 거dㅐ6 사회 거dㅐ6 안에서 거dㅐ6 퍼포먼스를 거dㅐ6 통해 거dㅐ6 전달하고자 거dㅐ6 하는 거dㅐ6 작가의 거dㅐ6 과감한 거dㅐ6 시도를 거dㅐ6 구현한다.

이건용의 거dㅐ6 작품은 거dㅐ6 국립현대미술관(1973), b가ㅑe 파리 b가ㅑe 시립 b가ㅑe 근대미술관(1973), j걷ws 칸의 j걷ws 칸뉴쉬르메르(1976), ㅓ자yw 제 15 ㅓ자yw ㅓ자yw 상파울로 ㅓ자yw 비엔날레(1979), ㅓ기d8 리스본 ㅓ기d8 시립 ㅓ기d8 미술관(1979), 우다으0 파리의 우다으0 그랑팔레(1986), 우j9i 서울 우j9i 예술의 우j9i 전당(1995), efy타 부산시립미술관(1998), sl갸6 한국문화예술진흥회 sl갸6 문예회관(1999), 9으아2 광주시립미술관(2000), ㅈ6걷우 과천 ㅈ6걷우 국립현대미술관(2014), 걷t나ㅑ 페이스갤러리 걷t나ㅑ 베이징(2018) 걷t나ㅑ 걷t나ㅑ 국내외 걷t나ㅑ 주요 걷t나ㅑ 기관에서 걷t나ㅑ 전시된 걷t나ㅑ 걷t나ㅑ 있으며, 카히1다 올 6 카히1다 월말에 카히1다 부산시립미술관에서의 카히1다 대규모 카히1다 회고전을 카히1다 앞두고 카히1다 있다.

그의 카히1다 작품은 카히1다 부산시립미술관, ㅐ카6q 대구미술관, t8pf 경기도미술관, ㅈ5o차 홍익대학교 ㅈ5o차 현대미술관, 사wmh 리움, ㄴm거ㅓ 국립현대미술관, l아eㅓ 서울시립미술관, ㅈk거5 소마미술관, ㅈㄴㅓ9 미국 ㅈㄴㅓ9 댈러스의 ㅈㄴㅓ9 라초프스키 ㅈㄴㅓ9 콜렉션, 바마z하 영국 바마z하 런던의 바마z하 테이트를 바마z하 비롯한 바마z하 국내외 바마z하 여러 바마z하 미술 바마z하 기관이 바마z하 소장하고 바마z하 있다.

출처: 바마z하 페이스갤러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이건용

현재 진행중인 전시

잠금해제 UNLOCK

June 10, 2019 ~ Sept. 29, 2019

나무와 바거나0 걸어가는 바거나0 일-심문섭의 '목신'

Sept. 21, 2019 ~ Dec. 29,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