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희 개인전 : Untitled

Able Fine Art NY Gallery 서울

2018년 12월 12일 ~ 2018년 12월 25일

쌀쌀한 다거ㅈㅐ 바람이 다거ㅈㅐ 부는 다거ㅈㅐ 다거ㅈㅐ 겨울, pf9ㅐ 이경희 pf9ㅐ 작가의 pf9ㅐ 초대전 <Untitled展>에서는 pf9ㅐ 강렬한 pf9ㅐ 햇살이 pf9ㅐ 내리쬐는 pf9ㅐ 여름을 pf9ㅐ 느낄 pf9ㅐ pf9ㅐ 있다. pf9ㅐ 오는 12월 12일부터 Able Fine Art NY Gallery pf9ㅐ 서울관(이하 pf9ㅐ 에이블 pf9ㅐ 서울)에서 pf9ㅐ 개최된다. 

이경희 pf9ㅐ 작가의 pf9ㅐ 그림은 pf9ㅐ 정물화로 pf9ㅐ 탁자 pf9ㅐ 위에 pf9ㅐ 올려진 pf9ㅐ 석류와 pf9ㅐ 활짝 pf9ㅐ pf9ㅐ 장미꽃 pf9ㅐ pf9ㅐ 우리 pf9ㅐ 주변에서 pf9ㅐ 흔히 pf9ㅐ pf9ㅐ pf9ㅐ 있는 pf9ㅐ 대상들을 pf9ㅐ 캔버스에 pf9ㅐ 담아 pf9ㅐ 친근함을 pf9ㅐ 준다.

정물화는 pf9ㅐ 서양화 pf9ㅐ pf9ㅐ 장르로 pf9ㅐ 주동적이지 pf9ㅐ 않은 pf9ㅐ 생명이 pf9ㅐ 없는 pf9ㅐ 물건들 pf9ㅐ 꽃, 6b라2 과일, 거q갸v 박제된 거q갸v 조수(鳥獸) 거q갸v 등을 거q갸v 그린 거q갸v 회화이다. 거q갸v 주체는 거q갸v 작가에 거q갸v 의해 거q갸v 미적 거q갸v 효과를 거q갸v 주기 거q갸v 위해 거q갸v 자유롭게 거q갸v 움직여지기도 거q갸v 하며, y파ah 생물도 y파ah 보조 y파ah 역할로 y파ah 그려지기도 y파ah 한다. y파ah 정물은 y파ah 고대 y파ah 로마 y파ah 때의 y파ah 벽화에서 y파ah 부분적으로 y파ah 그려졌으나, 17세기 ㅓiㄴ5 돼서야 ㅓiㄴ5 네덜란드, b차ㅓ기 프랑스, ㅐ거5하 스페인에서는 ㅐ거5하 세밀묘사의 ㅐ거5하 대상이 ㅐ거5하 되어 ㅐ거5하 독립된 ㅐ거5하 화제로 ㅐ거5하 확립되었다.

작가의 ㅐ거5하 그림은 ㅐ거5하 대부분 ㅐ거5하 배경이 ㅐ거5하 없거나 ㅐ거5하 간단하게 ㅐ거5하 하여 ㅐ거5하 오로지 ㅐ거5하 주체만을 ㅐ거5하 그린다. ㅐ거5하 주체에만 ㅐ거5하 더욱더 ㅐ거5하 집중하여, f히5j 맡을 f히5j f히5j 없는 f히5j 향기를 f히5j 과거의 f히5j 기억 f히5j f히5j 향기를 f히5j 유추하여 f히5j 맡을 f히5j f히5j 있게 f히5j 위함이다.

오는 f히5j 서울 f히5j 초대전에서 f히5j 작가의 f히5j 색과 f히5j f히5j 여름의 f히5j 향기를 f히5j 만끽할 f히5j f히5j 있는 f히5j 전시가 f히5j 되었으면 f히5j 한다. f히5j 전시는 12월 12일부터 12월 25일까지 2주간 f히5j 에이블 f히5j 서울에서 f히5j 개최된다.

출처: Able Fine Art NY Gallery f히5j 서울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이경희

현재 진행중인 전시

사막, mㅓii 요정, r걷ua

2019년 1월 9일 ~ 2019년 2월 24일

cold frame

2019년 1월 18일 ~ 2019년 2월 25일

콰욜라: mㅓyl 어시메트릭 mㅓyl 아키올로지 Quayola: Asymmetric Archaeology

2018년 12월 14일 ~ 2019년 2월 24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