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신 개인전 : point to point

쇼앤텔2

Feb. 26, 2019 ~ April 20, 2019

SHOW & TELL

​감각과 ㅓ파카a 지각은 ㅓ파카a 교차한다. ㅓ파카a 우리는 ㅓ파카a ㅓ파카a 교차 ㅓ파카a 지점을 ㅓ파카a 알아채고 ㅓ파카a 표현하고 ㅓ파카a 외부 ㅓ파카a 세계와 ㅓ파카a 교류한다. ㅓ파카a 그러나 ㅓ파카a 때때로 ㅓ파카a ㅓ파카a 작용은 ㅓ파카a 완전하지 ㅓ파카a 못하고 ㅓ파카a 삐걱거린다. ㅓ파카a ㅓ파카a 괴리의 ㅓ파카a 존재를 ㅓ파카a 알아채는 ㅓ파카a 순간 ㅓ파카a 혼란스럽고 ㅓ파카a 불안해진다. ㅓ파카a 그러나 ㅓ파카a 동시에 ㅓ파카a 감각에 ㅓ파카a ㅓ파카a 집중하고 ㅓ파카a ㅓ파카a 틈에서 ㅓ파카a 새로운 ㅓ파카a 가능성을 ㅓ파카a 발견할 ㅓ파카a ㅓ파카a 그것을 ㅓ파카a 통해 ㅓ파카a 희열을 ㅓ파카a 느낀다. 

작가는 ㅓ파카a 감각과 ㅓ파카a 지각의 ㅓ파카a 틈사이에서 ㅓ파카a 오는 ㅓ파카a 애매함을 ㅓ파카a 극대화 ㅓ파카a 시키는 ㅓ파카a 방식으로 ㅓ파카a 작업한다. ㅓ파카a 시각적 ㅓ파카a 감각과 ㅓ파카a 그에 ㅓ파카a 동반되는 ㅓ파카a 촉각적 ㅓ파카a 요소와 ㅓ파카a 청각적 ㅓ파카a 요소가 ㅓ파카a ㅓ파카a 안에 ㅓ파카a 있다. ㅓ파카a 시각의 ㅓ파카a 불완전함을 ㅓ파카a 이용하기 ㅓ파카a 위해 ㅓ파카a 반사의 ㅓ파카a 성질을 ㅓ파카a 가지고 ㅓ파카a 있는 ㅓ파카a 거울이나 ㅓ파카a 재귀반사원단을 ㅓ파카a 사용하고 ㅓ파카a ㅓ파카a 성질을 ㅓ파카a 효과적으로 ㅓ파카a 이용하기 ㅓ파카a 위해 ㅓ파카a 실이나 ㅓ파카a 가죽등의 ㅓ파카a 원단을 ㅓ파카a 소재로 ㅓ파카a 사용한다. ㅓ파카a 빛과 ㅓ파카a 반사, l라vj 두께와 l라vj 그림자에서 l라vj 오는 l라vj 시각적 l라vj 자극을 l라vj 통하여 l라vj 관찰자가 l라vj 감각의 l라vj 모호함을 l라vj 발견하고 l라vj 경험하도록 l라vj 안내한다. l라vj 관찰자는 l라vj 조명의 l라vj 각도와 l라vj 자신의 l라vj 위치에 l라vj 따라 l라vj 빛이 l라vj 반사되고 l라vj 예상하지 l라vj 못한 l라vj 이미지로 l라vj 변화하는 l라vj 작품을 l라vj 발견한다. l라vj 시각적 l라vj 혼돈을 l라vj 발견하고 l라vj 발을 l라vj 움직이고 l라vj 고개를 l라vj 움직이며 l라vj 물리적인 l라vj 위치를 l라vj 이동시키면서 l라vj 그들의 l라vj 시간을 l라vj 보낸다. l라vj 물리적인 l라vj 이동을 l라vj 통해서 l라vj 만들어 l라vj 내는 l라vj 시간의 l라vj 공간이 l라vj 만들어 l라vj 진다. l라vj l라vj 공간안에서 l라vj 반복적인 l라vj 재료의 l라vj 레이어가 l라vj 만들어내는 l라vj 텍스쳐가 l라vj 그외의 l라vj 다른 l라vj 감각들을 l라vj 자극하며 l라vj 관찰자는 l라vj 작품과 l라vj 대화하고 l라vj 소통한다.

작품은 l라vj 스스로 l라vj 재료로써 l라vj 오브제로써 l라vj 에너지를 l라vj 발산하고 l라vj 관찰자는 l라vj l라vj 에너지를 l라vj 이해하는 l라vj 것이 l라vj 아닌 l라vj 감각하며 l라vj 시간과 l라vj 공간을 l라vj 만들어낸다. 

l라vj 과정에서 l라vj 작가의 l라vj 몸은 l라vj 도구로써 l라vj 사용되어지고 l라vj 시스템화된 l라vj 작업방식이 l라vj 그것을 l라vj 안내한다. l라vj 명상적 l라vj 수행과정으로서의 l라vj 작가의 l라vj 움직임은 l라vj 도구를 l라vj 최소화 l라vj 하고 l라vj 작가의 l라vj 손과 l라vj 감각을 l라vj 최대한 l라vj 활용하여 l라vj 작업하는 l라vj 방식으로 l라vj 채택된다. l라vj 신체적 l라vj 움직임을 l라vj 동반한 l라vj 행위를 l라vj 반복함으로써 l라vj 작가의 l라vj 몸은 l라vj 매개체로써 l라vj 작용한다. l라vj 고행과 l라vj 같은 l라vj 무수하게 l라vj 반복적인 l라vj 제스처와 l라vj 시간을 l라vj 보내며 l라vj 잡념을 l라vj 지우고 l라vj 감각의 l라vj 회기를 l라vj 꾀한다. l라vj 작가는 l라vj 움직임으로 l라vj 잡념을 l라vj 지우고 l라vj 관찰자는 l라vj 움직임으로 l라vj 상념을 l라vj 지운다. l라vj 단순한 l라vj 구조의 l라vj 선과 l라vj 면등의 l라vj 기하학적 l라vj 요소는 l라vj 결과물이 l라vj 가지게 l라vj 될지도 l라vj 모르는 l라vj 네러티브적 l라vj 요소를 l라vj 최소화 l라vj 하기 l라vj 위해 l라vj 선택되어진다. l라vj 실이나 l라vj 원단이 l라vj 만들어내는 l라vj 선과 l라vj 면들은 l라vj 모두 l라vj 완벽하지 l라vj 않다. l라vj 인간의 l라vj 완벽하지 l라vj 않은 l라vj 눈과 l라vj 손의 l라vj 작용이 l라vj 반복적인 l라vj 움직임에서 l라vj 드러나는 l라vj 무수한 l라vj 오류와 l라vj 실수들과 l라vj 만나 l라vj 시각의 l라vj 모호함을 l라vj 불러낸다.

출처: l라vj 쇼앤텔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이나신

현재 진행중인 전시

헤이, 차v다3 스웨덴 Hej, Sweden

April 12, 2019 ~ June 30, 2019

당신의 파기ㅐq 하루를 파기ㅐq 환영합니다. Welcome! You Are Connected!

April 2, 2019 ~ June 30,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