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찬 개인전 : 흰코끼리 Lee Byungchan : White Elephant

P21

Feb. 27, 2019 ~ April 14, 2019

P21은 2019년 2월 27일부터 4월 14일까지 하l2a 이병찬의 하l2a 개인전 <흰 하l2a 코끼리>를 하l2a 개최한다. 하l2a 이병찬 하l2a 작가는 하l2a 현대사회 하l2a 생산과 하l2a 소비 하l2a 시스템을 하l2a 비판하는 하l2a 입장을 하l2a 견지하며 하l2a 하l2a 속에서 하l2a 조성되는 하l2a 기이한 하l2a 생태계를 하l2a 비틀어 하l2a 보여준다. 하l2a 도시화된 하l2a 환경 하l2a 속에서 하l2a 무한히 하l2a 부산(副産)되고 하l2a 폐기되는 하l2a 비닐봉지를 하l2a 주요 하l2a 매체로 하l2a 삼으며 하l2a 자신의 하l2a 판타지를 하l2a 더해 하l2a 변종의 하l2a 피조물을 하l2a 만들어오고 하l2a 있는 하l2a 작가는, rdo마 이번 rdo마 전시에서 rdo마 새로운 rdo마 설치와 rdo마 조각을 rdo마 선보이며 rdo마 소비문화의 rdo마 화려함에 rdo마 맹목적으로 rdo마 중독되어 ‘신성화 rdo마 되지만 rdo마 동시에 rdo마 애물단지가 rdo마 되어버린’ rdo마 존재를 rdo마 끊임없이 rdo마 생산하는 rdo마 양태를 rdo마 지적한다.

전시 rdo마 제목 <흰 rdo마 코끼리>는 rdo마 문화/경제 rdo마 용어에서 rdo마 차용된 rdo마 것으로, 우마8u 이는 우마8u 불교 우마8u 문화권에서 우마8u 신성하게 우마8u 여겨지는 우마8u 대상이지만 우마8u 경제 우마8u 용어로 우마8u 사용될 우마8u 경우 ‘유지를 우마8u 위해 우마8u 막대한 우마8u 자본이 우마8u 소요되나 우마8u 실상은 우마8u 무용한 우마8u 존재’를 우마8u 의미한다. 우마8u 이병찬은 우마8u 오늘날의 우마8u 소비 우마8u 생태계가 우마8u 이처럼 우마8u 어긋나는 우마8u 우마8u 가지의 우마8u 중의적 우마8u 상황에 우마8u 처해있다는 우마8u 생각으로, 나다gq 휘황찬란하지만 나다gq 폐기를 나다gq 전제하는 나다gq 조악하고 나다gq 거대한 나다gq 설치와 나다gq 공산품의 나다gq 생산 나다gq 과정을 나다gq 역으로 나다gq 모방하여 나다gq 만들어진 나다gq 조각을 나다gq 전시장에 나다gq 옮겨놓는다.

전면이 나다gq 유리로 나다gq 되어있는 P21 나다gq 전시장은 나다gq 사람들을 나다gq 현혹하기 나다gq 위해 나다gq 화려함으로 나다gq 점철된 나다gq 매장의 나다gq 쇼윈도와 나다gq 구분이 나다gq 모호해지고, 92i히 보는 92i히 이의 92i히 눈을 92i히 사로잡고 92i히 이성을 92i히 마비시킨다. 92i히 하릴없이 92i히 부풀어졌다 92i히 사그라들기를 92i히 반복하는 92i히 비닐봉지는 92i히 오색의 92i히 비단 92i히 헝겊 92i히 조각이 92i히 서낭나무에 92i히 매어져 92i히 나풀거리는 92i히 모습과 92i히 결합되며, ㅓfm으 도시 ㅓfm으 전체가 ㅓfm으 소비라는 ㅓfm으 신을 ㅓfm으 맹목적으로 ㅓfm으 모시는 ㅓfm으 신당과 ㅓfm으 다름 ㅓfm으 없음을 ㅓfm으 드러낸다. ㅓfm으 그러나 ㅓfm으 ㅓfm으 신성한 ㅓfm으 비닐봉지 ㅓfm으 생명체는 ㅓfm으 진정한 ㅓfm으 생명력을 ㅓfm으 소유하지 ㅓfm으 못한 ㅓfm으 채, u차e기 공기로 u차e기 채워진 u차e기 몸을 u차e기 가지고 u차e기 허무하게 u차e기 반짝이는 u차e기 껍데기일 u차e기 뿐이다. u차e기 자본의 u차e기 힘이 u차e기 무한대로 u차e기 확장된 u차e기 현사회에서는 u차e기 상품 u차e기 u차e기 아니라 u차e기 인간도 u차e기 다양한 u차e기 껍질로 u차e기 스스로를 u차e기 치장하고 u차e기 과시한다. u차e기 작가는 u차e기 일회용 u차e기 라이터로 u차e기 용접된 u차e기 연약한 u차e기 비닐 u차e기 덩어리와 u차e기 자극적인 u차e기 원색으로 u차e기 빛나는 LED u차e기 조명들을 u차e기 혼합하며 u차e기 이러한 u차e기 알맹이 u차e기 없는 u차e기 사치스러움을 u차e기 강조한다. 

설치 u차e기 작업과 u차e기 함께 u차e기 이번 u차e기 전시에서는 3D u차e기 프린팅 u차e기 조각을 u차e기 새롭게 u차e기 선보인다. u차e기 작가 u차e기 본인이 u차e기 만든 u차e기 비닐봉지 u차e기 생명체의 u차e기 형태를 u차e기 u차e기 u차e기 설계되고, 마q마히 기계화된 마q마히 생산 마q마히 과정과 마q마히 유사한 마q마히 출력과 마q마히 도색의 마q마히 단계를 마q마히 거쳐 마q마히 단단하고 마q마히 고운 마q마히 표면을 마q마히 갖게 마q마히 마q마히 조각은, ㄴㅐ자차 아직 ㄴㅐ자차 완전한 ㄴㅐ자차 작품이 ㄴㅐ자차 되지 ㄴㅐ자차 못한 ㄴㅐ자차 부분품들이다. ㄴㅐ자차 이는 ㄴㅐ자차 그가 ㄴㅐ자차 지금까지 ㄴㅐ자차 이어온 ㄴㅐ자차 소비 ㄴㅐ자차 생태계에 ㄴㅐ자차 대한 ㄴㅐ자차 연구를 ㄴㅐ자차 확장시키려는 ㄴㅐ자차 시도의 ㄴㅐ자차 시작 ㄴㅐ자차 단계를 ㄴㅐ자차 보여주는 ㄴㅐ자차 것으로 ㄴㅐ자차 예술가로서의 ㄴㅐ자차 창작, wms걷 공산품의 wms걷 생산 wms걷 그리고 wms걷 소비의 wms걷 행위가 wms걷 혼재된 wms걷 오늘날의 wms걷 환경에 wms걷 주목한다. wms걷 작가는 wms걷 wms걷 시간 wms걷 공들여 wms걷 자신의 wms걷 작업을 wms걷 wms걷 코끼리와 wms걷 같은 wms걷 처지에 wms걷 위치시키며 wms걷 생산이라는 wms걷 행위마저 wms걷 소비하게 wms걷 되어버린 wms걷 기형적 wms걷 현태를 wms걷 비판하고, op5파 op5파 안에서 op5파 예술가가 op5파 작품을 op5파 만들어낸다는 op5파 것의 op5파 의미에 op5파 대하여 op5파 자성적 op5파 질문을 op5파 던진다. 

이병찬(b.1987)은 op5파 인천 op5파 카톨릭 op5파 대학교 op5파 도시환경조각과 op5파 학사와 op5파 op5파 대학원 op5파 환경조각과를 op5파 석사 op5파 졸업했다. op5파 현재 op5파 서울을 op5파 기반으로 op5파 활동하며, ㄴcv갸 송은아트큐브(2017), ㅐ하다거 코너아트스페이스(2015) ㅐ하다거 등에서 ㅐ하다거 개인전을 ㅐ하다거 개최하였다. ㅐ하다거 대전시립미술관(2018), MEGA WATT(2018, 29카차 이탈리아), 으ㅐ10 경기도미술관(2017), 걷3라z 평창비엔날레(2017), Jardin des Plantes(2016, fcㄴ7 프랑스), l가라기 국립아시아문화전당(2015), 6j파다 서울시립미술관(2014), 우ga걷 우ga걷 국내외의 우ga걷 주요 우ga걷 기관 우ga걷 전시에 우ga걷 참여했다. 우ga걷 난지창작스튜디오(2018), Frappaz Centre National des arts de la rue(2014, snz3 프랑스) snz3 등의 snz3 레시던시 snz3 프로그램에 snz3 참여하였으며, 나타nㄴ 서울문화재단 나타nㄴ 시각예술 나타nㄴ 창작지원(2016), 자6ㄴㄴ 서울시립미술관 자6ㄴㄴ 신진작가 자6ㄴㄴ 지원(2014) 자6ㄴㄴ 등에 자6ㄴㄴ 선정된 자6ㄴㄴ 자6ㄴㄴ 있다.

출처 :  P21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이병찬

현재 진행중인 전시

素畵-한국 2카쟏거 근현대 2카쟏거 드로잉

April 12, 2019 ~ June 23, 2019

솔로 SOLO

April 26, 2019 ~ July 13,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