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찬 개인전 : 흰코끼리 Lee Byungchan : White Elephant

P21

2019년 2월 27일 ~ 2019년 3월 31일

P21은 2019년 2월 27일부터 3월 31일까지 w우사갸 이병찬의 w우사갸 개인전 <흰 w우사갸 코끼리>를 w우사갸 개최한다. w우사갸 이병찬 w우사갸 작가는 w우사갸 현대사회 w우사갸 생산과 w우사갸 소비 w우사갸 시스템을 w우사갸 비판하는 w우사갸 입장을 w우사갸 견지하며 w우사갸 w우사갸 속에서 w우사갸 조성되는 w우사갸 기이한 w우사갸 생태계를 w우사갸 비틀어 w우사갸 보여준다. w우사갸 도시화된 w우사갸 환경 w우사갸 속에서 w우사갸 무한히 w우사갸 부산(副産)되고 w우사갸 폐기되는 w우사갸 비닐봉지를 w우사갸 주요 w우사갸 매체로 w우사갸 삼으며 w우사갸 자신의 w우사갸 판타지를 w우사갸 더해 w우사갸 변종의 w우사갸 피조물을 w우사갸 만들어오고 w우사갸 있는 w우사갸 작가는, 마가걷s 이번 마가걷s 전시에서 마가걷s 새로운 마가걷s 설치와 마가걷s 조각을 마가걷s 선보이며 마가걷s 소비문화의 마가걷s 화려함에 마가걷s 맹목적으로 마가걷s 중독되어 ‘신성화 마가걷s 되지만 마가걷s 동시에 마가걷s 애물단지가 마가걷s 되어버린’ 마가걷s 존재를 마가걷s 끊임없이 마가걷s 생산하는 마가걷s 양태를 마가걷s 지적한다.

전시 마가걷s 제목 <흰 마가걷s 코끼리>는 마가걷s 문화/경제 마가걷s 용어에서 마가걷s 차용된 마가걷s 것으로, 자2s다 이는 자2s다 불교 자2s다 문화권에서 자2s다 신성하게 자2s다 여겨지는 자2s다 대상이지만 자2s다 경제 자2s다 용어로 자2s다 사용될 자2s다 경우 ‘유지를 자2s다 위해 자2s다 막대한 자2s다 자본이 자2s다 소요되나 자2s다 실상은 자2s다 무용한 자2s다 존재’를 자2s다 의미한다. 자2s다 이병찬은 자2s다 오늘날의 자2s다 소비 자2s다 생태계가 자2s다 이처럼 자2s다 어긋나는 자2s다 자2s다 가지의 자2s다 중의적 자2s다 상황에 자2s다 처해있다는 자2s다 생각으로, 15k아 휘황찬란하지만 15k아 폐기를 15k아 전제하는 15k아 조악하고 15k아 거대한 15k아 설치와 15k아 공산품의 15k아 생산 15k아 과정을 15k아 역으로 15k아 모방하여 15k아 만들어진 15k아 조각을 15k아 전시장에 15k아 옮겨놓는다.

전면이 15k아 유리로 15k아 되어있는 P21 15k아 전시장은 15k아 사람들을 15k아 현혹하기 15k아 위해 15k아 화려함으로 15k아 점철된 15k아 매장의 15k아 쇼윈도와 15k아 구분이 15k아 모호해지고, orv3 보는 orv3 이의 orv3 눈을 orv3 사로잡고 orv3 이성을 orv3 마비시킨다. orv3 하릴없이 orv3 부풀어졌다 orv3 사그라들기를 orv3 반복하는 orv3 비닐봉지는 orv3 오색의 orv3 비단 orv3 헝겊 orv3 조각이 orv3 서낭나무에 orv3 매어져 orv3 나풀거리는 orv3 모습과 orv3 결합되며, 사가8c 도시 사가8c 전체가 사가8c 소비라는 사가8c 신을 사가8c 맹목적으로 사가8c 모시는 사가8c 신당과 사가8c 다름 사가8c 없음을 사가8c 드러낸다. 사가8c 그러나 사가8c 사가8c 신성한 사가8c 비닐봉지 사가8c 생명체는 사가8c 진정한 사가8c 생명력을 사가8c 소유하지 사가8c 못한 사가8c 채, 아ww8 공기로 아ww8 채워진 아ww8 몸을 아ww8 가지고 아ww8 허무하게 아ww8 반짝이는 아ww8 껍데기일 아ww8 뿐이다. 아ww8 자본의 아ww8 힘이 아ww8 무한대로 아ww8 확장된 아ww8 현사회에서는 아ww8 상품 아ww8 아ww8 아니라 아ww8 인간도 아ww8 다양한 아ww8 껍질로 아ww8 스스로를 아ww8 치장하고 아ww8 과시한다. 아ww8 작가는 아ww8 일회용 아ww8 라이터로 아ww8 용접된 아ww8 연약한 아ww8 비닐 아ww8 덩어리와 아ww8 자극적인 아ww8 원색으로 아ww8 빛나는 LED 아ww8 조명들을 아ww8 혼합하며 아ww8 이러한 아ww8 알맹이 아ww8 없는 아ww8 사치스러움을 아ww8 강조한다. 

설치 아ww8 작업과 아ww8 함께 아ww8 이번 아ww8 전시에서는 3D 아ww8 프린팅 아ww8 조각을 아ww8 새롭게 아ww8 선보인다. 아ww8 작가 아ww8 본인이 아ww8 만든 아ww8 비닐봉지 아ww8 생명체의 아ww8 형태를 아ww8 아ww8 아ww8 설계되고, 바8거1 기계화된 바8거1 생산 바8거1 과정과 바8거1 유사한 바8거1 출력과 바8거1 도색의 바8거1 단계를 바8거1 거쳐 바8거1 단단하고 바8거1 고운 바8거1 표면을 바8거1 갖게 바8거1 바8거1 조각은, 21ㅐ라 아직 21ㅐ라 완전한 21ㅐ라 작품이 21ㅐ라 되지 21ㅐ라 못한 21ㅐ라 부분품들이다. 21ㅐ라 이는 21ㅐ라 그가 21ㅐ라 지금까지 21ㅐ라 이어온 21ㅐ라 소비 21ㅐ라 생태계에 21ㅐ라 대한 21ㅐ라 연구를 21ㅐ라 확장시키려는 21ㅐ라 시도의 21ㅐ라 시작 21ㅐ라 단계를 21ㅐ라 보여주는 21ㅐ라 것으로 21ㅐ라 예술가로서의 21ㅐ라 창작, 다pkc 공산품의 다pkc 생산 다pkc 그리고 다pkc 소비의 다pkc 행위가 다pkc 혼재된 다pkc 오늘날의 다pkc 환경에 다pkc 주목한다. 다pkc 작가는 다pkc 다pkc 시간 다pkc 공들여 다pkc 자신의 다pkc 작업을 다pkc 다pkc 코끼리와 다pkc 같은 다pkc 처지에 다pkc 위치시키며 다pkc 생산이라는 다pkc 행위마저 다pkc 소비하게 다pkc 되어버린 다pkc 기형적 다pkc 현태를 다pkc 비판하고, 45우마 45우마 안에서 45우마 예술가가 45우마 작품을 45우마 만들어낸다는 45우마 것의 45우마 의미에 45우마 대하여 45우마 자성적 45우마 질문을 45우마 던진다. 

이병찬(b.1987)은 45우마 인천 45우마 카톨릭 45우마 대학교 45우마 도시환경조각과 45우마 학사와 45우마 45우마 대학원 45우마 환경조각과를 45우마 석사 45우마 졸업했다. 45우마 현재 45우마 서울을 45우마 기반으로 45우마 활동하며, 갸바8w 송은아트큐브(2017), tc카v 코너아트스페이스(2015) tc카v 등에서 tc카v 개인전을 tc카v 개최하였다. tc카v 대전시립미술관(2018), MEGA WATT(2018, aㅓzㅐ 이탈리아), ㅐ파l2 경기도미술관(2017), 파2카i 평창비엔날레(2017), Jardin des Plantes(2016, oq나ㅓ 프랑스), ㅐr3쟏 국립아시아문화전당(2015), n다쟏r 서울시립미술관(2014), ㅑz우6 ㅑz우6 국내외의 ㅑz우6 주요 ㅑz우6 기관 ㅑz우6 전시에 ㅑz우6 참여했다. ㅑz우6 난지창작스튜디오(2018), Frappaz Centre National des arts de la rue(2014, iwoㅐ 프랑스) iwoㅐ 등의 iwoㅐ 레시던시 iwoㅐ 프로그램에 iwoㅐ 참여하였으며, 3나ㅐ기 서울문화재단 3나ㅐ기 시각예술 3나ㅐ기 창작지원(2016), 아p거하 서울시립미술관 아p거하 신진작가 아p거하 지원(2014) 아p거하 등에 아p거하 선정된 아p거하 아p거하 있다.

출처 :  P21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이병찬

현재 진행중인 전시

곽상원 Kwak Sang Won : YOUTH

2019년 3월 14일 ~ 2019년 3월 27일

1919년 3월 1일 ㅑ갸라m 날씨 ㅑ갸라m 맑음 One Shiny Day

2019년 1월 29일 ~ 2019년 5월 12일

정연두 hvx가 개인전 : hvx가 지금, ㅐykㅐ 여기

2019년 3월 14일 ~ 2019년 5월 11일

Alex Katz

2019년 2월 19일 ~ 2019년 5월 26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