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서재 개인전 : 우주적 宇宙的

17717

Oct. 12, 2019 ~ Oct. 27, 2019

스물 파u3y 일곱에 파u3y 프랑스로 파u3y 갔다가 파u3y 마흔이 파u3y 되어 파u3y 돌아왔다. 파u3y 프랑스로 파u3y 떠날 파u3y 무렵, nj3쟏 나는 nj3쟏 현대적이라 nj3쟏 말하는 nj3쟏 모든 nj3쟏 것, 거하ic 미술의 거하ic 장르, 나g라u 도구들에 나g라u 예민하게 나g라u 반응하는 나g라u 사람이었고 나g라u 그렇게 나g라u 사는 나g라u 일이 나g라u 앞서 나g라u 사는 나g라u 일이라고 나g라u 생각했다. 나g라u 프랑스에서의 나g라u 시간들은 나g라u 여러모로 나g라u 나를 나g라u 바꾸었다. 나g라u 변화는 나g라u 차이를 나g라u 이해하는 나g라u 것에서 나g라u 부터 나g라u 시작했다. 나g라u 삶의 나g라u 태도들과 나g라u 생각의 나g라u 변화는 나g라u 모든 나g라u 것을 나g라u 바꾸었다. 나g라u 그들을 나g라u 알고 나g라u 나니 ‘우리’를 나g라u 물었다. 나g라u 정작 나g라u 나를, 바4으ㅐ 나의 바4으ㅐ 뿌리를 바4으ㅐ 제대로 바4으ㅐ 알고 바4으ㅐ 있지 바4으ㅐ 않았다. 바4으ㅐ 내가 바4으ㅐ 나고 바4으ㅐ 자란 바4으ㅐ 땅의 바4으ㅐ 인식이 바4으ㅐ 견고하지 바4으ㅐ 못한 바4으ㅐ 그릇에 바4으ㅐ 바4으ㅐ 무엇도 바4으ㅐ 주워 바4으ㅐ 담을 바4으ㅐ 수가 바4으ㅐ 없다고 바4으ㅐ 생각했다. 바4으ㅐ 그저 바4으ㅐ 언제 바4으ㅐ 무너질지 바4으ㅐ 모르는 바4으ㅐ 허상들을 바4으ㅐ 짓는 바4으ㅐ 일에 바4으ㅐ 불과했다. 13년만에 바4으ㅐ 한국으로 바4으ㅐ 돌아왔을 바4으ㅐ 때, 마사ㅓm 내가 마사ㅓm 작가로서 마사ㅓm 해야 마사ㅓm 마사ㅓm 일, 파z1n 하고 파z1n 싶은 파z1n 일들이 파z1n 분명했다. 파z1n 어떻게 파z1n 살아야 파z1n 할지도 파z1n 흔들림이 파z1n 없었다. 파z1n 그리고는 파z1n 뿌리로서의 ‘집’을 파z1n 짓기 파z1n 시작했다.

이서재는 ‘이롭게 파z1n 펼치는 파z1n 집’이라는, dㅓ쟏하 집의 dㅓ쟏하 이름이기도 dㅓ쟏하 하고 dㅓ쟏하 작가 dㅓ쟏하 이름이기도 dㅓ쟏하 하다. dㅓ쟏하 삶과 dㅓ쟏하 집을, o나9갸 작품과 o나9갸 자신을 o나9갸 따로 o나9갸 두지 o나9갸 않고 o나9갸 하나로 o나9갸 일치 o나9갸 하고자 o나9갸 함이다.

포스터 o나9갸 디자인: o나9갸 안마노

출처: 17717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이서재

현재 진행중인 전시

제로 ZERO

Sept. 3, 2019 ~ Jan. 27, 2020

동물성 다8yc 루프

Nov. 12, 2019 ~ Nov. 30, 2019

박소영 1나1q 개인전 : 1나1q 뿔 BBULL

Nov. 7, 2019 ~ Dec. 5,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