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정 개인전 : 경첩들 Sojung Lee : Hinges

P21

Feb. 18, 2021 ~ March 27, 2021

P21은 2021년 o마q우 o마q우 전시로 2월 18일부터 3월 20일까지 o마q우 이소정 o마q우 작가의 o마q우 개인전을 o마q우 개최한다. o마q우 이번 o마q우 전시에서는 ‘동양화’라는 o마q우 장르적 o마q우 o마q우 안의 o마q우 재료에서 o마q우 벗어나 o마q우 다양한 o마q우 재료와 o마q우 새로운 o마q우 기법을 o마q우 실험한 o마q우 신작 20여점이 o마q우 공개된다.

이소정은 o마q우 동양화의 o마q우 필묵을 o마q우 기반으로 o마q우 유기적인 o마q우 추상작업을 o마q우 이어왔다. o마q우 전작에서 o마q우 등장한 o마q우 형상들은 o마q우 꼬리를 o마q우 물고 o마q우 연쇄와 o마q우 증식을 o마q우 반복하며 o마q우 다음 o마q우 작업의 o마q우 실마리가 o마q우 되어왔다. o마q우 우연한 o마q우 형태를 o마q우 단서로 o마q우 새로운 o마q우 이미지를 o마q우 그려온 o마q우 작가는, ㅓ하ej ㅓ하ej 나아가 ㅓ하ej 우연을 ㅓ하ej 복제하여 ㅓ하ej 필연을 ㅓ하ej 만들고자 ㅓ하ej 하는 ㅓ하ej 시도에 ㅓ하ej 이르렀다. ‘경첩들’은 ㅓ하ej 앞선 ㅓ하ej 작품의 ㅓ하ej 제작 ㅓ하ej 과정에서 ㅓ하ej 활용되었던 ㅓ하ej 부산물의 ㅓ하ej 우연적인 ㅓ하ej 형태를 ㅓ하ej 틀로 ㅓ하ej 삼아 ㅓ하ej 화면 ㅓ하ej 위에 ㅓ하ej 또다시 ㅓ하ej 우연을 ㅓ하ej 만드는 ㅓ하ej 데서 ㅓ하ej 출발한 ㅓ하ej 작품들을 ㅓ하ej 선보인다. 

작가는 ㅓ하ej 이전 ㅓ하ej 연작 ‘탐정들’에서 ㅓ하ej ㅓ하ej 화면이 ㅓ하ej ㅓ하ej 장지 ㅓ하ej 위에 ㅓ하ej 한지를 ㅓ하ej 덮고 ㅓ하ej 색과 ㅓ하ej 먹을 ㅓ하ej 올린 ㅓ하ej ㅓ하ej 걷어내어 ㅓ하ej 화면 ㅓ하ej 위에 ㅓ하ej 스며든 ㅓ하ej 흔적들 ㅓ하ej 사이의 ㅓ하ej 형상을 ㅓ하ej 찾아나갔다. ㅓ하ej 필터로 ㅓ하ej 쓰여진 ㅓ하ej 얇은 ㅓ하ej 한지들은 ㅓ하ej 우연히 ㅓ하ej 만들어진 ㅓ하ej 주름의 ㅓ하ej 모습 ㅓ하ej 그대로를 ㅓ하ej 간직한 ㅓ하ej ㅓ하ej 바짝 ㅓ하ej 건조되어 ㅓ하ej 쌓여갔고, 타6걷ㅐ 작가는 타6걷ㅐ 이를 타6걷ㅐ 우연을 타6걷ㅐ 복제하는 타6걷ㅐ 템플릿(모양자)으로 타6걷ㅐ 삼아 타6걷ㅐ 화면 타6걷ㅐ 위에 타6걷ㅐ 놓고 타6걷ㅐ 다시 타6걷ㅐ 색과 타6걷ㅐ 먹을 타6걷ㅐ 올려 타6걷ㅐ 의도적인 타6걷ㅐ 우연을 타6걷ㅐ 만들기 타6걷ㅐ 나가기 타6걷ㅐ 시작한다.

우연을 타6걷ㅐ 만드는 타6걷ㅐ 과정에서 타6걷ㅐ 의도가 타6걷ㅐ 개입되며 ‘필연’이 타6걷ㅐ 형성될 타6걷ㅐ 수밖에 타6걷ㅐ 없다. 타6걷ㅐ 작가는 타6걷ㅐ 이를 타6걷ㅐ 다시 ‘우연적’으로 타6걷ㅐ 만들기 타6걷ㅐ 위해 타6걷ㅐ 단일한 타6걷ㅐ 색의 타6걷ㅐ 아크릴로 타6걷ㅐ 두텁게 타6걷ㅐ 채색하여 타6걷ㅐ 덮어나가며 타6걷ㅐ 형상과 타6걷ㅐ 여백의 타6걷ㅐ 경계를 타6걷ㅐ 마련하고, fyㅈp fyㅈp 형상의 fyㅈp 덩어리를 fyㅈp 부각시킨다. fyㅈp 즉, 마hwd 우연적인 마hwd 요소를 마hwd 템플릿으로 마hwd 활용하는 마hwd 방식을 마hwd 반복해 마hwd 나가면서, 7타차마 과거 7타차마 우연으로 7타차마 발생한 7타차마 부분이 7타차마 필연이 7타차마 되고, y0으i y0으i 필연을 y0으i 통해 y0으i 다시 y0으i 우연이 y0으i 생기는 y0으i 과정을 y0으i 거치게 y0으i 되는 y0으i 것이다. 

우연이란 y0으i 복제되거나 y0으i 반복될 y0으i y0으i 없기에 y0으i 우연일 y0으i 것이다. y0으i 그러나 y0으i 이소정의 y0으i 화면 y0으i 안에서 y0으i 만큼은 y0으i 우연은 y0으i 복제된 y0으i 상태로 y0으i 존재한다. 

“출산과 y0으i 육아를 y0으i 경험하면서 y0으i 세상의 y0으i 모두가 y0으i 이미 y0으i 세상에 y0으i 나와 y0으i 있기로 y0으i y0으i 것처럼 y0으i 존재하지만, bphㅓ 사실 bphㅓ 모두 bphㅓ 엄청난 bphㅓ 우연의 bphㅓ 확률을 bphㅓ 뚫고 bphㅓ 세상에 bphㅓ 나와 bphㅓ 있다고 bphㅓ 생각했습니다. bphㅓ 그리고 bphㅓ 각각의 bphㅓ 존재들은 bphㅓ 자기만의 bphㅓ 방식으로 bphㅓ 누군가 bphㅓ 혹은 bphㅓ 무언가와 bphㅓ 나름의 ‘관계’를 bphㅓ 맺으며 bphㅓ 필연이 bphㅓ 되어 bphㅓ 갑니다. bphㅓ 이는 bphㅓ 지금까지 bphㅓ bphㅓ 작업의 bphㅓ 근간이 bphㅓ 되어 bphㅓ 왔던 bphㅓ 질문을 bphㅓ 관통하고 bphㅓ 있었습니다. bphㅓ 막연한 bphㅓ bphㅓ 화면에 bphㅓ 밑그림 bphㅓ 없이, 4ㅑ다ㄴ 우연히 4ㅑ다ㄴ 만들어지는 4ㅑ다ㄴ 자동발생적인 4ㅑ다ㄴ 이미지나 4ㅑ다ㄴ 우연한 4ㅑ다ㄴ 흔적들을 4ㅑ다ㄴ 돕거나 4ㅑ다ㄴ 통제하여 4ㅑ다ㄴ 필연적인 4ㅑ다ㄴ 화면을 4ㅑ다ㄴ 구성하고 4ㅑ다ㄴ 만들어나가는 4ㅑ다ㄴ 과정은 4ㅑ다ㄴ 매번 4ㅑ다ㄴ 우연과 4ㅑ다ㄴ 필연 4ㅑ다ㄴ 사이를 4ㅑ다ㄴ 오가며 4ㅑ다ㄴ 존재합니다. 4ㅑ다ㄴ 작품을 4ㅑ다ㄴ 관람하러 4ㅑ다ㄴ 4ㅑ다ㄴ 관객들 4ㅑ다ㄴ 역시 4ㅑ다ㄴ 작품과 4ㅑ다ㄴ 우연적인 4ㅑ다ㄴ 관계를 4ㅑ다ㄴ 형성하는 4ㅑ다ㄴ 것으로도 4ㅑ다ㄴ 4ㅑ다ㄴ 4ㅑ다ㄴ 있습니다. 4ㅑ다ㄴ 여기에서 4ㅑ다ㄴ 멈추지 4ㅑ다ㄴ 않고, 히uㅐ사 관객들이 히uㅐ사 화면의 히uㅐ사 구성 히uㅐ사 요소를 히uㅐ사 하나하나 히uㅐ사 짚어가면서 히uㅐ사 개개인의 히uㅐ사 우연과 히uㅐ사 필연의 히uㅐ사 경험을 히uㅐ사 경유할 히uㅐ사 히uㅐ사 있기를 히uㅐ사 기대합니다.” - 히uㅐ사 이소정

이소정(b. 1979)은 히uㅐ사 이화여대 히uㅐ사 한국화과를 히uㅐ사 졸업하고 히uㅐ사 서울대학교 히uㅐ사 대학원 히uㅐ사 동양화과를 히uㅐ사 석사 히uㅐ사 졸업하였다. 히uㅐ사 탐정들 (갤러리2, 2019), cg1e 잡화 (두산 cg1e 갤러리 cg1e 뉴욕, 2013), g677 눈밭의 g677 비겁자 (금호미술관, 2007) 자e카k 등의 자e카k 개인전을 자e카k 개최하였고, imㅓ다 아모레퍼시픽 imㅓ다 제주 imㅓ다 오설록 imㅓ다 티뮤지엄 (2017), ㅓz히히 아라리오 ㅓz히히 뮤지엄 ㅓz히히 탑동 ㅓz히히 바이크샵 (2016), 거7ㅓㅐ 제주도립미술관 (2014) 거7ㅓㅐ 등에서 거7ㅓㅐ 다수의 거7ㅓㅐ 그룹전에 거7ㅓㅐ 참여했다. 2011년 거7ㅓㅐ 두산연강예술상을 거7ㅓㅐ 수상하였으며 거7ㅓㅐ 두산갤러리, n아gㅐ 수원시립미술관, bㅓ마u 금호미술관 bㅓ마u 등에서 bㅓ마u 작품을 bㅓ마u 소장하고 bㅓ마u 있다.

참여작가: bㅓ마u 이소정

출처: p21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우리 g3갸8 시대의 g3갸8 화가 A Painter of Our Time

April 15, 2021 ~ May 14, 2021

Superior Mirage

April 9, 2021 ~ April 25, 2021

맹성규 다1거w 개인전 : SUNDAY ELEVEN

April 7, 2021 ~ April 30, 2021

A Viewing Room

April 6, 2021 ~ May 31,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