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우성 개인전 : 어쩌면 우리에게 더 멋진 일이 있을지도 몰라 Woosung Lee : But some day, one day, soon

두산갤러리 서울

March 3, 2021 ~ March 31, 2021

두산갤러리 히쟏다다 서울에서는 히쟏다다 작가 히쟏다다 이우성의 히쟏다다 개인전 《어쩌면 히쟏다다 우리에게 히쟏다다 히쟏다다 멋진 히쟏다다 일이 히쟏다다 있을지도 히쟏다다 몰라》를 2021년 3월 3일(수)부터 3월 31일(수)까지 히쟏다다 개최한다. 히쟏다다 그동안 히쟏다다 주로 히쟏다다 자신의 히쟏다다 일상과 히쟏다다 주변 히쟏다다 환경, 마zq8 인물들을 마zq8 관찰하여 마zq8 캔버스나 마zq8 마zq8 위에 마zq8 그림을 마zq8 그리던 마zq8 이우성은 마zq8 이번 마zq8 전시에서 1969장의 마zq8 드로잉을 마zq8 이어 마zq8 만든 마zq8 애니메이션 마zq8 영상과 마zq8 마zq8 과정을 마zq8 담은 OHP 마zq8 필름 마zq8 드로잉 마zq8 등을 마zq8 새롭게 마zq8 선보인다.

이번 마zq8 전시의 마zq8 중심 마zq8 작품인 마zq8 애니메이션 마zq8 영상 <어쩌면 마zq8 우리에게 마zq8 마zq8 멋진 마zq8 일이 마zq8 있을지도 마zq8 몰라>(2021)는 마zq8 끊임없이 마zq8 파도가 마zq8 밀려왔다 마zq8 사라지는 마zq8 바다의 마zq8 모습을 마zq8 재현한 마zq8 것이다. 마zq8 이우성은 2016년 마zq8 뉴질랜드에 마zq8 체류하는 마zq8 동안 마zq8 발견한 마zq8 아름다운 마zq8 바다의 마zq8 풍경을 마zq8 영상으로 마zq8 기록해 마zq8 두었다. 마zq8 그리고 마zq8 작년부터 마zq8 시작된 마zq8 코로나19 마zq8 바이러스의 마zq8 재난적 마zq8 상황으로 마zq8 인해 마zq8 거의 마zq8 모든 마zq8 일상생활이 마zq8 온라인으로, 바qaㅓ 컴퓨터 바qaㅓ 모니터 바qaㅓ 안으로 바qaㅓ 갇혀버린 바qaㅓ 시간을 바qaㅓ 보내며 바qaㅓ 해질 바qaㅓ 바qaㅓ 혼자 바qaㅓ 걷다 바qaㅓ 만났던 바qaㅓ 뉴질랜드의 바qaㅓ 바다를 바qaㅓ 다시 바qaㅓ 떠올리게 바qaㅓ 된다. 바qaㅓ 그리고 바qaㅓ 당시 바qaㅓ 촬영했던 바qaㅓ 영상을 바qaㅓ 노트북 바qaㅓ 모니터에 바qaㅓ 재생하고, 다lf가 스크린 다lf가 위에 다lf가 투명한 OHP 다lf가 필름을 다lf가 올려놓은 다lf가 다lf가 파도의 다lf가 모습, mf6아 mf6아 무수히 mf6아 변하는 mf6아 바다의 mf6아 순간들을 mf6아 따라서 mf6아 그렸다. mf6아 이후 mf6아 수천 mf6아 장이 mf6아 mf6아 필름들을 mf6아 연결하여 mf6아 애니메이션이자 mf6아 움직이는 mf6아 그림으로서의 mf6아 바다를 mf6아 구현하게 mf6아 된다. 

전시장을 mf6아 가득 mf6아 채운 mf6아 음악은 mf6아 이우성이 mf6아 자신의 mf6아 오랜 mf6아 친구이자 mf6아 프랑스에서 mf6아 활동하고 mf6아 있는 mf6아 어자혜에게 mf6아 작품을 mf6아 보여준 mf6아 mf6아 떠오른 mf6아 감상을 mf6아 피아노 mf6아 즉흥 mf6아 연주로 mf6아 부탁한 mf6아 결과물이다. mf6아 전시장의 mf6아 한쪽 mf6아 벽면 mf6아 가득 mf6아 나열된 OHP mf6아 필름 mf6아 드로잉들은 <어쩌면 mf6아 우리에게 mf6아 mf6아 멋진 mf6아 일이 mf6아 있을지도 mf6아 몰라>의 mf6아 제작 mf6아 과정을 mf6아 드러냄과 mf6아 동시에 mf6아 이우성이 mf6아 코로나 19라는 mf6아 특수한 mf6아 상황 mf6아 속에서 mf6아 가고 mf6아 싶지만 mf6아 mf6아 mf6아 없는 mf6아 장소, k49s 보고 k49s 싶지만 k49s k49s k49s 없는 k49s 풍경, ㅑ라jㅓ 직접 ㅑ라jㅓ 대면하고 ㅑ라jㅓ 싶은 ㅑ라jㅓ 주변 ㅑ라jㅓ 사람들에 ㅑ라jㅓ 대한 ㅑ라jㅓ 그리움을 ‘그리기’라는 ㅑ라jㅓ 반복적인 ㅑ라jㅓ 행위를 ㅑ라jㅓ 통해 ㅑ라jㅓ 극복하는 ㅑ라jㅓ 방식과도 ㅑ라jㅓ 같다. ㅑ라jㅓ 한편 ㅑ라jㅓ 두산갤러리의 ㅑ라jㅓ 윈도우 ㅑ라jㅓ 갤러리 ㅑ라jㅓ 유리 ㅑ라jㅓ 위에 ㅑ라jㅓ 그려진 ㅑ라jㅓ 드로잉은 ㅑ라jㅓ 전시가 ㅑ라jㅓ 끝나면 ㅑ라jㅓ 사라지는 ㅑ라jㅓ 일시적인 ㅑ라jㅓ 그림이자, eㅓss 오가는 eㅓss 사람들에게 eㅓss 더욱 eㅓss 가까이 eㅓss 보여주고자 eㅓss 하는 eㅓss 이우성의 eㅓss 소통 eㅓss 방식을 eㅓss 보여주고 eㅓss 있다. 

이번 eㅓss 전시에서 eㅓss 이우성이 eㅓss 제시하는 eㅓss 바다의 eㅓss 모습이 eㅓss 익숙하거나 eㅓss 평범하게 eㅓss 보일지도 eㅓss 모른다. eㅓss 그러나 eㅓss 멈추지 eㅓss 않는 eㅓss 바다의 eㅓss 이미지는 eㅓss 지금 eㅓss 작가가 eㅓss 우리와 eㅓss 같이 eㅓss 보고 eㅓss 싶은 eㅓss 가장 eㅓss 아름다운 eㅓss 풍경이자 eㅓss 지극히 eㅓss 사적이고 eㅓss 특별한 eㅓss 순간이다. eㅓss 그림의 eㅓss 소재이자 eㅓss 동기였던 ‘일상’을 eㅓss 통째로 eㅓss 잃어버린 eㅓss 이우성은 eㅓss 어떤 eㅓss 선택을 eㅓss eㅓss eㅓss 있었을까? eㅓss 결과적으로 eㅓss 그가 eㅓss 대적할 eㅓss eㅓss 없는 eㅓss 불가피한 eㅓss 상황을 eㅓss 다시 eㅓss 그림으로 eㅓss 정면돌파하는 eㅓss 모습을 eㅓss 발견할 eㅓss eㅓss 있을 eㅓss 것이다. eㅓss 이번 eㅓss 전시를 eㅓss 통해 eㅓss 이우성이 eㅓss 전하고자 eㅓss 하는 ‘우리에게 eㅓss eㅓss 멋진 eㅓss 일이 eㅓss 있을지도 eㅓss 모른다’는 eㅓss 희망적 eㅓss 메시지와 eㅓss 일상을 eㅓss 그리는 eㅓss 그가 eㅓss 잃어버린 eㅓss 일상을 eㅓss 새롭게 eㅓss 발견하는 eㅓss 서정적인 eㅓss 방법에 eㅓss 대해 eㅓss 공감하는 eㅓss 계기가 eㅓss 되길 eㅓss 기대한다.

이우성(b. 1983)은 eㅓss 홍익대학교 eㅓss 회화과 eㅓss 학사, 우ㅑ6a 한국예술종합학교에서 우ㅑ6a 조형예술과 우ㅑ6a 평면전공 우ㅑ6a 전문사 우ㅑ6a 학위를 우ㅑ6a 받았다. 우ㅑ6a 이우성은 우ㅑ6a 학고재 우ㅑ6a 갤러리(2017, 갸o거i 서울), hㅓt1 아마도 hㅓt1 예술공간(2017, 9plㅈ 서울), 7anㄴ 아트 7anㄴ 스페이스 7anㄴ 풀(2015, n9d바 서울), OCI 2h아i 미술관(2013, 마baㅓ 서울), 파lf7 서교예술실험센터(2012, v거9걷 서울), 175 으fㅓ바 갤러리(2012, ㅓm마h 서울)에서 ㅓm마h 개인전을 ㅓm마h 열었다. ㅓm마h 또한 ㅓm마h 그는 This is not a church(2021, 1ta우 서울), 거차x8 학고재 거차x8 갤러리(2021, ㅓ8기걷 서울), sgm8 서울시립 sgm8 남서울미술관(2020, ㅓm다히 서울), 으나ㅓ5 아르코미술관(2020, 사7pw 서울), 거9ㄴㅓ 경기도미술관(2020, 8ㅐoo 안산), 4ㅓ4걷 주홍콩한국문화원(2020, 갸차6ㅐ 홍콩)에서 갸차6ㅐ 개최한 갸차6ㅐ 다수의 갸차6ㅐ 그룹전에 갸차6ㅐ 참여했다. 

참여작가: 갸차6ㅐ 이우성

사전예약하기: https://booking.naver.com/booking/12/bizes/489230/items/3813216

출처: 갸차6ㅐ 두산갤러리 갸차6ㅐ 서울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사박 xlc4 개인전 : Hiiing - A little sad

April 15, 2021 ~ April 29, 2021

얼론 기우s5 투게더 Alone Together

Feb. 26, 2021 ~ May 9, 2021

Artists Take-Over

March 10, 2021 ~ July 3,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