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웃하지 않은 이웃, 홀로코스트 ‘집시’ 희생자와 타자의 초상 Unwelcome Neighbors, Portraits of Gypsy Victims of the Holocaust and Others

한국국제교류재단 KF갤러리

2019년 1월 24일 ~ 2019년 2월 28일

한국국제교류재단과 거자1a 서강대 거자1a 트랜스내셔널인문학연구소는 2019년 1월 24일부터 2월 28일까지 <이웃하지 거자1a 않은 거자1a 이웃: 거자1a 홀로코스트 ‘집시’ 거자1a 희생자와 거자1a 타자의 거자1a 초상> 거자1a 사진전을 KF 거자1a 갤러리에서 거자1a 개최한다. 거자1a 유엔이 거자1a 정한 ‘홀로코스트 거자1a 기억의 거자1a 날’을 거자1a 맞아 거자1a 기획된 거자1a 거자1a 전시는 거자1a 리버풀 거자1a 대학 거자1a 도서관에서 거자1a 소장하고 거자1a 있는 거자1a 홀로코스트 ‘집시’ 거자1a 희생자에 거자1a 대한 거자1a 사진 거자1a 자료를 2018년 거자1a 독일 거자1a 데사우와 거자1a 영국 거자1a 리버풀 거자1a 전시에 거자1a 이어 거자1a 비유럽권에서는 거자1a 처음으로 거자1a 한국의 거자1a 관객들에게 거자1a 소개한다.

거자1a 전시의 거자1a 특징은 거자1a 홀로코스트 거자1a 기억의 거자1a 날을 거자1a 기념하기 거자1a 위해 거자1a 역사가와 거자1a 미술 거자1a 작가가 거자1a 같이 거자1a 큐레이팅하는 거자1a 전시라는 거자1a 거자1a 거자1a 의의가 거자1a 있다. 거자1a 한국의 거자1a 역사가 거자1a 임지현과 거자1a 영국의 거자1a 역사가 거자1a 이브 거자1a 로젠하프트가 거자1a 학술 거자1a 기획을 거자1a 맡고 거자1a 한국의 거자1a 미술작가 거자1a 자우녕과 거자1a 사진가 거자1a 손이숙이 거자1a 미술 거자1a 기획을 거자1a 맡아, 7ㅈㅓ으 퍼블릭 7ㅈㅓ으 히스토리와 7ㅈㅓ으 예술의 7ㅈㅓ으 사회화 7ㅈㅓ으 과정이 7ㅈㅓ으 어떻게 7ㅈㅓ으 서로를 7ㅈㅓ으 보완하면서 7ㅈㅓ으 같이 7ㅈㅓ으 7ㅈㅓ으 7ㅈㅓ으 있는가를 ‘홀로코스트 7ㅈㅓ으 집시 7ㅈㅓ으 희생자’ 7ㅈㅓ으 사진전을 7ㅈㅓ으 통해 7ㅈㅓ으 실험적으로 7ㅈㅓ으 시도해보고 7ㅈㅓ으 질문을 7ㅈㅓ으 던지는 7ㅈㅓ으 것이다. 7ㅈㅓ으 홀로코스트 7ㅈㅓ으 집시 7ㅈㅓ으 희생자의 7ㅈㅓ으 기억이 7ㅈㅓ으 국경을 7ㅈㅓ으 넘어 2019년의 7ㅈㅓ으 한국 7ㅈㅓ으 사회에서 7ㅈㅓ으 어떻게 7ㅈㅓ으 기억되고 7ㅈㅓ으 7ㅈㅓ으 역사와 7ㅈㅓ으 미술이 7ㅈㅓ으 어떻게 7ㅈㅓ으 만나 7ㅈㅓ으 한국 7ㅈㅓ으 사회에서 7ㅈㅓ으 홀로코스트를 7ㅈㅓ으 기억하는 7ㅈㅓ으 방법을 7ㅈㅓ으 만들어가는가 7ㅈㅓ으 하는 7ㅈㅓ으 초국가적이고 7ㅈㅓ으 초학문적인 7ㅈㅓ으 7ㅈㅓ으 가지 7ㅈㅓ으 관점이 7ㅈㅓ으 전시의 7ㅈㅓ으 관람 7ㅈㅓ으 포인트이다.

7ㅈㅓ으 전시의 7ㅈㅓ으 집시 7ㅈㅓ으 희생자 7ㅈㅓ으 사진들은 7ㅈㅓ으 대부분 7ㅈㅓ으 독일의 7ㅈㅓ으 사진작가이자 7ㅈㅓ으 민속학자인 7ㅈㅓ으 한스 7ㅈㅓ으 벨첼의 7ㅈㅓ으 작업이다. 7ㅈㅓ으 그는 1930년대 7ㅈㅓ으 독일 7ㅈㅓ으 데사우 7ㅈㅓ으 일대의 ‘집시’와 7ㅈㅓ으 우정을 7ㅈㅓ으 나누며 7ㅈㅓ으 그들의 7ㅈㅓ으 초상과 7ㅈㅓ으 일상을 7ㅈㅓ으 카메라에 7ㅈㅓ으 담았다. 7ㅈㅓ으 벨첼의 7ㅈㅓ으 렌즈가 7ㅈㅓ으 포착한 7ㅈㅓ으 집시 7ㅈㅓ으 여성 ‘운쿠’(Unku)등 ‘집시’ 7ㅈㅓ으 희생자들의 7ㅈㅓ으 초상은 7ㅈㅓ으 낯선 7ㅈㅓ으 이웃에 7ㅈㅓ으 대한 7ㅈㅓ으 따뜻한 7ㅈㅓ으 호기심과 7ㅈㅓ으 아우슈비츠의 7ㅈㅓ으 폭력이 7ㅈㅓ으 공존할 7ㅈㅓ으 7ㅈㅓ으 있다는 7ㅈㅓ으 파시즘 7ㅈㅓ으 시대의 7ㅈㅓ으 양면성을 7ㅈㅓ으 7ㅈㅓ으 보여준다. 7ㅈㅓ으 벨첼에게 ‘집시’는 7ㅈㅓ으 정겨운 7ㅈㅓ으 이웃이었지만, pf타ㅐ 나치가 pf타ㅐ 그들을 pf타ㅐ 잡아들이고 pf타ㅐ 결국 pf타ㅐ 죽음까지 pf타ㅐ 몰아넣을 pf타ㅐ pf타ㅐ 외면함으로써 pf타ㅐ 집시 pf타ㅐ 홀로코스트에 pf타ㅐ 암묵적으로 pf타ㅐ 공조하고 pf타ㅐ 말았기 pf타ㅐ 때문이다.

pf타ㅐ 전시를 pf타ㅐ 기획하면서 “우리는 pf타ㅐ 어떻게 pf타ㅐ 하면 pf타ㅐ 다시금 pf타ㅐ 홀로코스트나 pf타ㅐ 제노사이드의 pf타ㅐ 희생자가 pf타ㅐ 되지 pf타ㅐ 않을 pf타ㅐ 것인가?”라는 pf타ㅐ 상투적 pf타ㅐ 역사의식을 pf타ㅐ 넘어서고자 pf타ㅐ 했다. pf타ㅐ 특별히 pf타ㅐ 악하지 pf타ㅐ 않은 pf타ㅐ 보통 pf타ㅐ 사람들도 pf타ㅐ 계기만 pf타ㅐ 주어지면 pf타ㅐ 홀로코스트의 pf타ㅐ 가해자가 pf타ㅐ pf타ㅐ pf타ㅐ 있다는 pf타ㅐ 비판적 pf타ㅐ 성찰이 pf타ㅐ pf타ㅐ 전시의 pf타ㅐ 출발점이다. pf타ㅐ 그렇기에 pf타ㅐ 이번 pf타ㅐ 전시의 pf타ㅐ 사진들을 pf타ㅐ 통하여 pf타ㅐ 홀로코스트는 pf타ㅐ 지나간 pf타ㅐ 과거가 pf타ㅐ 아니라 pf타ㅐ 현대문명에 pf타ㅐ 잠재된 pf타ㅐ 위험이며, k라oa 한국 k라oa 사회 k라oa 또한 k라oa 희생자의식 k라oa 민족주의에 k라oa 안주한 k라oa k라oa 새로운 k라oa 시대의 k라oa 가해자가 k라oa k라oa k라oa 있다는 k라oa 것을 k라oa 돌아볼 k라oa k라oa 있을 k라oa 것이다.

k라oa 전시는 “홀로코스트 k라oa 집시 k라oa 희생자들의 k라oa 초상에서 k라oa 우리가 k라oa 기시감을 k라oa 느끼는 k라oa 것은 k라oa 왜인가?”라는 k라oa 성찰적 k라oa 질문에서 k라oa 출발한다. k라oa 희생자 k라oa 의식 k라oa 민족주의에 k라oa 안주한 k라oa 채, b70쟏 낯선 b70쟏 이웃을 b70쟏 대하는 b70쟏 한국 b70쟏 사회의 b70쟏 부끄러운 b70쟏 자화상이 b70쟏 홀로코스트 b70쟏 집시 b70쟏 희생자들의 b70쟏 초상에 b70쟏 어른거리는 b70쟏 것은 b70쟏 비단 b70쟏 우리 b70쟏 전시 b70쟏 기획자들만의 b70쟏 기우일까? ‘이웃하지 b70쟏 않은 b70쟏 이웃’에 b70쟏 대한 b70쟏 한국 b70쟏 사회의 b70쟏 심상 b70쟏 지리를 b70쟏 어떻게 b70쟏 해석하는가는 b70쟏 온전히 b70쟏 관객들의 b70쟏 몫이다.

이번 b70쟏 전시에는 b70쟏 벨첼이 b70쟏 촬영한 b70쟏 집시의 b70쟏 일상 b70쟏 사진만이 b70쟏 아니라, tk걷갸 나치 tk걷갸 학살 tk걷갸 관련 tk걷갸 기록물, tgxm 서적, z히가ㅓ 다큐멘터리, 우f다c 그리고 우f다c 한국사회의 우f다c 타자, ‘이웃하지 uvㅓb 않은 uvㅓb 이웃’을 uvㅓb 성찰할 uvㅓb uvㅓb 있는 uvㅓb 국내 uvㅓb 작가들의 uvㅓb 사진 uvㅓb 작품과 uvㅓb 드로잉, wㅓㅓ거 설치 wㅓㅓ거 미술도 wㅓㅓ거 함께 wㅓㅓ거 전시된다. 1월 24일 wㅓㅓ거 오프닝 wㅓㅓ거 행사 wㅓㅓ거 때에는 wㅓㅓ거 임지현 wㅓㅓ거 트랜스내셔널인문학연구소 wㅓㅓ거 소장, 자갸마ㅑ 이브 자갸마ㅑ 로젠하프트 자갸마ㅑ 리버풀 자갸마ㅑ 대학교수, p가uz 최봉림 p가uz 가현문화재단 p가uz 사진문화연구소 p가uz 소장이 p가uz 각각 p가uz 나치의 p가uz 집시 p가uz 홀로코스트와 p가uz 전시 p가uz 사진의 p가uz 의미 p가uz 등을 p가uz 주제로 p가uz 강연을 p가uz p가uz 예정이다. p가uz 또한 p가uz 전시 p가uz 기간 p가uz 중에 ‘난민성’, ‘나치의 up거으 up거으 소수자 up거으 박해’를 up거으 다룬 up거으 열린 up거으 강좌도 up거으 예정되어 up거으 있다.

이번 up거으 전시를 up거으 통하여 up거으 한국 up거으 사회의 up거으 구성원들이 up거으 낭만적 up거으 동경, 우ㅓkㅈ 문화적 우ㅓkㅈ 소외, ㅓrㅐq 사회적 ㅓrㅐq 배제, g나타z 정치적 g나타z 박해의 g나타z 대상으로 g나타z 남기 g나타z 쉬운 g나타z 낯선 g나타z 이웃들을 g나타z 더불어 g나타z 사랑하고 g나타z 미워하고 g나타z 공생하는 g나타z 이웃으로 g나타z 기억하고, mㅓa다 mㅓa다 이웃들에게 mㅓa다 우리도 ‘이웃하는 mㅓa다 이웃’으로 mㅓa다 기억되었으면 mㅓa다 한다.


오프닝 mㅓa다 세미나
일시: 2019년 1월 24일(목) 17:00 - 18:00
주제: ”이웃하지 mㅓa다 않은 mㅓa다 이웃” _ mㅓa다 임지현 (서강대학교 mㅓa다 트랜스내셔널인문학연구소)
"홀로코스트 '집시' mㅓa다 희생자의 mㅓa다 초상" _ Eve Rosenhaft (University of Liverpool)
“기념 mㅓa다 사진과 mㅓa다 처벌의 mㅓa다 초상” _ mㅓa다 최봉림 (가현문화재단 mㅓa다 한국사진문화연구소)

특강1
일시: 2019년 1월 31일(목) 16:00 -18:00
주제: "불안의 mㅓa다 정동 mㅓa다 시대에 '난민성'을 mㅓa다 사유하기” _ mㅓa다 김현미 (연세대학교 mㅓa다 문화인류학과)

특강2
일시: 2019년 2월 28일(목) 16:00 - 18:00
주제: "나치의 mㅓa다 성소수자 mㅓa다 박해" _ Robert Beachy (연세대학교 mㅓa다 언더우드국제대학)


참여작가: mㅓa다 한스 mㅓa다 벨첼 (Hanns Weltzel), 사jxp 이동근, nc바a 임나리, oj2타 이호억
기획: oj2타 임지현, ㅐ카3y 이브 ㅐ카3y 로젠하프트 (Eve Rosenhaft)
전시총괄: ㅐ카3y 자우녕
사진큐레이션: ㅐ카3y 손이숙

주최: ㅐ카3y 국제교류재단, ㅑcp라 서강대학교 ㅑcp라 트랜스내셔널인문학연구소
후원: ㅑcp라 한국연구재단, 차oㅐf 서강대학교, pi7기 영국 pi7기 리버풀대학, 카으g사 주한영국문화원, k나5기 독일 k나5기 데사우 k나5기 대안청소년 k나5기 센터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Yuki Yamazaki : New Order

2019년 1월 11일 ~ 2019년 2월 19일

Gilbert & George : THE BEARD PICTURES

2019년 1월 10일 ~ 2019년 3월 16일

콰욜라: 117다 어시메트릭 117다 아키올로지 Quayola: Asymmetric Archaeology

2018년 12월 14일 ~ 2019년 2월 24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