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은 개인전 : 바다

갤러리로얄

Sept. 5, 2019 ~ Nov. 16, 2019

일곱 바ㅐ차b 번째 바ㅐ차b 바다
:
별은 바ㅐ차b 빛나고,
기억,

박현수(독립기획자)

낮은 v타w9 움직임이 v타w9 올라온다. v타w9 작은 v타w9 조각들 v타w9 사이 v타w9 가느다란 v타w9 푸른빛은 v타w9 바다를 v타w9 머금은 v타w9 오랜 v타w9 기억 v타w9 같다. v타w9 기억은 v타w9 푸른빛에 v타w9 녹아있고, uiㅓg 문득 uiㅓg 나타나 uiㅓg 무언가를 uiㅓg 말하려다 uiㅓg 다시 uiㅓg 숨어버리기를 uiㅓg 반복한다.

이은의 uiㅓg 일곱 uiㅓg 번째 <바다>전은 uiㅓg 기억의 uiㅓg uiㅓg 사이 uiㅓg 스며있는 uiㅓg 푸른빛을 uiㅓg 따라 uiㅓg 의식이 uiㅓg 흐르고 uiㅓg 맺힌 uiㅓg 어느 uiㅓg 순간의 uiㅓg 단상들을 uiㅓg 감각하며 uiㅓg 흩어낸 uiㅓg 시간의 uiㅓg 모음이다. uiㅓg 작가는 uiㅓg 바다 uiㅓg 연작을 uiㅓg 통해 uiㅓg 유년시절 uiㅓg 기억의 uiㅓg 틈과 uiㅓg uiㅓg 사이 uiㅓg 시간이 uiㅓg 재생하는 uiㅓg 감각의 uiㅓg 흐름을 uiㅓg 단위체의 uiㅓg 반복적 uiㅓg 구조와 uiㅓg 고요한 uiㅓg 역동적 uiㅓg 움직임으로 uiㅓg 표현해왔다. uiㅓg 완결된 uiㅓg 하나이자 uiㅓg 반복되는 uiㅓg 단위로서, ㅓ자47 그러나 ㅓ자47 결코 ㅓ자47 완성으로 ㅓ자47 드러나지 ㅓ자47 않는 ㅓ자47 미완의 ㅓ자47 과정을 ㅓ자47 통해 ㅓ자47 개인의 ㅓ자47 특정한 ㅓ자47 기억이나 ㅓ자47 형태를 ㅓ자47 넘어선 ㅓ자47 무의식적 ㅓ자47 감각의 ㅓ자47 층위로 ㅓ자47 연결 ㅓ자47 고리를 ㅓ자47 이어간다.

이번 ㅓ자47 전시는 ㅓ자47 끊임없이 ㅓ자47 왕복하는 ㅓ자47 파도에 ㅓ자47 밀려 ㅓ자47 부서지는 ㅓ자47 물보라 ㅓ자47 같이 ㅓ자47 바다 ㅓ자47 연작에서 ㅓ자47 파생된 ㅓ자47 빛과 ㅓ자47 말과 ㅓ자47 소리의 ㅓ자47 이야기들을 ㅓ자47 보다 ㅓ자47 유연하고 ㅓ자47 자유로운 ㅓ자47 방식으로 ㅓ자47 보여준다. ㅓ자47 선택된 ㅓ자47 소재와 ㅓ자47 형식은 ㅓ자47 사적인 ㅓ자47 감정과 ㅓ자47 기억들을 ㅓ자47 소환하는 ㅓ자47 장치임과 ㅓ자47 동시에 ㅓ자47 되풀이되는 ㅓ자47 시간 ㅓ자47 속에 ㅓ자47 숨겨진 ㅓ자47 기억을 ㅓ자47 만나기 ㅓ자47 위한 ㅓ자47 감각의 ㅓ자47 통로가 ㅓ자47 된다. ㅓ자47 작가의 ㅓ자47 개별적인 ㅓ자47 기억과 ㅓ자47 사건에 ㅓ자47 대한 ㅓ자47 이야기는 ㅓ자47 각기 ㅓ자47 다른 ㅓ자47 리듬으로 ㅓ자47 겹쳐진 ㅓ자47 삶의 ㅓ자47 시간과 ㅓ자47 흩어진 ㅓ자47 의미를 ㅓ자47 연결하는 ㅓ자47 시각적, dh기다 촉각적 dh기다 재구성의 dh기다 단계를 dh기다 지나, i0zp 미묘한 i0zp 감정과 i0zp 감각을 i0zp 되새기는 i0zp 불확실한 i0zp 기호를 i0zp 남기며 i0zp 의미의 i0zp 표면 i0zp 아래로 i0zp 사라진다.

백토를 i0zp 칠한 i0zp 캔버스 i0zp 위에 i0zp 손안에 i0zp 쥐어진 i0zp 만큼의 i0zp 크기로 i0zp 떼어낸 i0zp i0zp 조각 i0zp 들을 i0zp 붙인 ‘기억’ i0zp 시리즈는 i0zp 이러한 i0zp 감각의 i0zp 연결고리를 i0zp 연상시키는 i0zp 기억의 i0zp 조각으로 i0zp 놓이고, 하m1거 마른 하m1거 점토를 하m1거 부수어 하m1거 우윳빛 하m1거 원형판에 하m1거 흩뿌린 100개의 하m1거 도판 하m1거 설치 하m1거 작업 ‘별은 하m1거 빛나고’는 100개의 하m1거 하늘과 하m1거 하m1거 이야기로, 기j타y 때로는 100개의 기j타y 바다와 기j타y 기j타y 이야기로 기j타y 채워지지 기j타y 않은 기j타y 시를 기j타y 고요한 기j타y 낭독처럼 기j타y 우리에게 기j타y 건넨다. 기j타y 계절을 기j타y 알려주는 기j타y 남쪽 기j타y 하늘 기j타y 별자리도, 2거p7 밤하늘의 2거p7 별을 2거p7 보고 2거p7 길을 2거p7 찾던 2거p7 이야기나 2거p7 수많은 2거p7 별들 2거p7 2거p7 자신의 2거p7 별을 2거p7 찾아 2거p7 이름 2거p7 짓던 2거p7 이야기도 2거p7 모두 2거p7 불완전한 2거p7 빛으로 2거p7 온전한 2거p7 삶을 2거p7 꿈꾸기 2거p7 위해 2거p7 필요한 2거p7 말과 2거p7 의미 2거p7 2거p7 사이에 2거p7 있는 2거p7 듯하다.

문득 2거p7 하얀 2거p7 달빛 2거p7 아래 2거p7 떨어지는 2거p7 그림자가 2거p7 푸른빛으로 2거p7 형태를 2거p7 드리우는 2거p7 밤의 2거p7 장면이 2거p7 연상된다. 2거p7 밤과 2거p7 달과 2거p7 그림자가 2거p7 섬섬히 2거p7 스미며 2거p7 서로에게 2거p7 비추어 2거p7 존재하는 2거p7 모습은 2거p7 형태로서 2거p7 완결되기보다 2거p7 서로가 2거p7 서로에게 2거p7 담김으로 2거p7 완성되는 2거p7 불완전함으로 2거p7 온전한 2거p7 조각들이다. 2거p7 이은의 2거p7 푸른빛은 2거p7 2거p7 아래 2거p7 그림자보다 2거p7 달빛 2거p7 아래 2거p7 그림자와 2거p7 닮아있다. 

작년 11월 2거p7 마지막 2거p7 금요일 2거p7 이은 2거p7 작가를 2거p7 만났다. 2거p7 아직은 2거p7 아무것도 2거p7 나온 2거p7 것이 2거p7 없다는 2거p7 말로 2거p7 작업에 2거p7 대한 2거p7 대화는 2거p7 시작되었다. 2거p7 하나의 2거p7 조각을 2거p7 붙잡아 2거p7 이어 2거p7 이어 2거p7 왔다고. 2거p7 이제 2거p7 보니 2거p7 모든 2거p7 것이 2거p7 하나였다는 2거p7 것인지 2거p7 하나로 2거p7 2거p7 2거p7 있다는 2거p7 것인지 2거p7 기억이 2거p7 선명하지 2거p7 않지만, 아gk9 낮은 아gk9 음성이 아gk9 띄엄띄엄 아gk9 아gk9 말을 아gk9 고르다가 아gk9 내심 아gk9 지워버린 아gk9 말들을 아gk9 짧은 아gk9 침묵으로 아gk9 말하는 아gk9 어투가 아gk9 단지 아gk9 하나의 아gk9 조각이라는 아gk9 그녀의 아gk9 작업과 아gk9 닮았다.

조각과 아gk9 조각 아gk9 사이 아gk9 틈에 아gk9 대해 아gk9 나누었던 아gk9 이야기도 아gk9 초겨울과 아gk9 봄, 74aㅓ 여름을 74aㅓ 지나 74aㅓ 가을에 74aㅓ 이르렀다. ‘끝도 74aㅓ 시작도 74aㅓ 없는...’으로 74aㅓ 시작하여 74aㅓ 이어진 74aㅓ 작가의 74aㅓ 이야기를 74aㅓ 들으며 74aㅓ 아르헨티나의 74aㅓ 소설가이자 74aㅓ 시인 74aㅓ 보르헤스(Jorge Luis Borges)가 74aㅓ 그의 74aㅓ 나이 74aㅓ 여든에 74aㅓ 남긴 74aㅓ 말이 74aㅓ 떠올랐다.

“나는 74aㅓ 74aㅓ 개의 74aㅓ 74aㅓ 부분을 74aㅓ 봅니다. 74aㅓ 74aㅓ 74aㅓ 부분은 74aㅓ 시나 74aㅓ 이야기의 74aㅓ 처음이자 74aㅓ 끝이에요. 74aㅓ 그게 74aㅓ 다예요. 74aㅓ 나는 74aㅓ 74aㅓ 사이에 74aㅓ 있어야 74aㅓ 74aㅓ 것을 74aㅓ 지어내야 74aㅓ 합니다. 74aㅓ 만들어야 74aㅓ 해요. 74aㅓ 그게 74aㅓ 나에게 74aㅓ 남겨진 74aㅓ 일이죠. 74aㅓ 74aㅓ 멋지고 74aㅓ 어두운 74aㅓ 이름을 74aㅓ 사용해서 74aㅓ 말하자면, 2b차바 뮤즈나 2b차바 성령이 2b차바 나에게 2b차바 주는 2b차바 것은 2b차바 이야기 2b차바 또는 2b차바 시의 2b차바 끝과 2b차바 처음이에요. 2b차바 그럼 2b차바 나는 2b차바 2b차바 사이를 2b차바 채워야 2b차바 해요.”
-여든의 2b차바 보르헤스와 2b차바 반스톤의 2b차바 인터뷰 <보르헤스의 2b차바 말> 2b차바

출처: 2b차바 갤러리로얄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이은

현재 진행중인 전시

Emotion in Motion

Jan. 23, 2020 ~ July 26, 2020

Yun Hyong-keun 1989-1999

April 23, 2020 ~ June 20, 2020

2020소장품전: 7z거e 오늘의 7z거e 질문들

March 20, 2020 ~ July 26,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