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익 : Distortion of Life

갤러리도스 본관

Dec. 12, 2018 ~ Dec. 18, 2018

삶의 거ㅓat 무수한 거ㅓat 현상들이 거ㅓat 응축된 거ㅓat 결정체
갤러리 거ㅓat 도스 거ㅓat 큐레이터 거ㅓat 김문빈

생명이 거ㅓat 어떻게 거ㅓat 탄생했고 거ㅓat 어떻게 거ㅓat 진화하여 거ㅓat 현시점까지 거ㅓat 살아오게 거ㅓat 되었는가에 거ㅓat 대한 거ㅓat 원론적인 거ㅓat 질문에 거ㅓat 대해 거ㅓat 인간은 거ㅓat 끊임없이 거ㅓat 해답을 거ㅓat 찾아왔다. 거ㅓat 자신의 거ㅓat 존재에 거ㅓat 대해 거ㅓat 그리고 거ㅓat 우리가 거ㅓat 밟고 거ㅓat 거ㅓat 있는 거ㅓat 거ㅓat 땅에 거ㅓat 대한 거ㅓat 의문은 거ㅓat 절대 거ㅓat 풀리지 거ㅓat 않는 거ㅓat 난제이다. 거ㅓat 이재익의 거ㅓat 작업은 거ㅓat 우리는 거ㅓat 어디서 거ㅓat 왔고 거ㅓat 거ㅓat 어디로 거ㅓat 가는지에 거ㅓat 대한 거ㅓat 실존적인 거ㅓat 사유에서부터 거ㅓat 시작된다. 거ㅓat 누구나 거ㅓat 가질 거ㅓat 법한 거ㅓat 의문이지만 거ㅓat 결코 거ㅓat 답을 거ㅓat 찾을 거ㅓat 거ㅓat 없는 거ㅓat 우리네 거ㅓat 삶의 거ㅓat 본질과 거ㅓat 진화에 거ㅓat 관한 거ㅓat 이야기를 거ㅓat 작가는 거ㅓat 공예기법을 거ㅓat 사용한 거ㅓat 작품을 거ㅓat 통해 거ㅓat 우리 거ㅓat 앞에 거ㅓat 펼친다. 거ㅓat 그렇게 거ㅓat 제작된 거ㅓat 작품 거ㅓat 안에는 거ㅓat 삶을 거ㅓat 살아가는 거ㅓat 모든 거ㅓat 생명이 거ㅓat 존재한다는 거ㅓat 이유만으로 거ㅓat 필연적으로 거ㅓat 닥치게 거ㅓat 되는 거ㅓat 투쟁의 거ㅓat 순간이 거ㅓat 반영된다.

이재익의 거ㅓat 작품은 거ㅓat 마치 거ㅓat 동식물과 거ㅓat 같은 거ㅓat 하나의 거ㅓat 생물처럼 거ㅓat 매우 거ㅓat 유기적인 거ㅓat 형상을 거ㅓat 띤다. 거ㅓat 단단한 거ㅓat 재료인 거ㅓat 금속을 거ㅓat 주재료로 거ㅓat 삼았지만 거ㅓat 완성된 거ㅓat 형태는 거ㅓat 이와 거ㅓat 반대되는 거ㅓat 유연한 거ㅓat 느낌을 거ㅓat 구사한다. 거ㅓat 작가는 거ㅓat 재료의 거ㅓat 본질적인 거ㅓat 물성을 거ㅓat 거부한 거ㅓat 거ㅓat 이를 거ㅓat 왜곡하고 거ㅓat 뒤틀면서 거ㅓat 변화하는 거ㅓat 세상의 거ㅓat 모습과 거ㅓat 거ㅓat 안에서 거ㅓat 피어나는 거ㅓat 모순점들을 거ㅓat 담아냄으로써 거ㅓat 진화하는 거ㅓat 유기체의 거ㅓat 형상을 거ㅓat 은유적으로 거ㅓat 표출한다. 거ㅓat 모든 거ㅓat 작품이 거ㅓat 저마다의 거ㅓat 개성 거ㅓat 있는 거ㅓat 형태를 거ㅓat 가지고 거ㅓat 있는 거ㅓat 만큼 거ㅓat 그것들의 거ㅓat 배치와 거ㅓat 구성 거ㅓat 또한 거ㅓat 형식에 거ㅓat 얽매이지 거ㅓat 않는다. 거ㅓat 생동감 거ㅓat 있는 거ㅓat 모양의 거ㅓat 조형물들은 거ㅓat 정해진 거ㅓat 공간에 거ㅓat 구애받지 거ㅓat 않고 거ㅓat 전시장을 거ㅓat 자유자재로 거ㅓat 유영하며 거ㅓat 비현실적인 거ㅓat 특수한 거ㅓat 공간으로 거ㅓat 만든다. 거ㅓat 이러한 거ㅓat 자유로움을 거ㅓat 바탕으로 거ㅓat 자칫 거ㅓat 정적으로 거ㅓat 보일 거ㅓat 거ㅓat 있는 거ㅓat 입체물은 거ㅓat 동적인 거ㅓat 생명력을 거ㅓat 부여받으며 거ㅓat 다시 거ㅓat 의미 거ㅓat 있는 거ㅓat 예술작품으로 거ㅓat 거ㅓat 쉬게 거ㅓat 된다.

동판들을 거ㅓat 용접으로 거ㅓat 서로 거ㅓat 결합하여 거ㅓat 온전한 거ㅓat 하나로 거ㅓat 만드는 거ㅓat 과정 거ㅓat 안에서 거ㅓat 표면 거ㅓat 위에 거ㅓat 알알이 거ㅓat 점들이 거ㅓat 탄생한다. 거ㅓat 작가는 거ㅓat 애써 거ㅓat 조형물의 거ㅓat 표면을 거ㅓat 매끄럽게 거ㅓat 만들려 거ㅓat 노력하지 거ㅓat 않는다. 거ㅓat 지구상에 거ㅓat 있는 거ㅓat 모든 거ㅓat 유기체가 거ㅓat 서로의 거ㅓat 연관성을 거ㅓat 무시할 거ㅓat 거ㅓat 없듯 거ㅓat 완성된 거ㅓat 작품이 거ㅓat 탄생하기 거ㅓat 위해서 거ㅓat 거ㅓat 금속점들은 거ㅓat 거ㅓat 거ㅓat 없는 거ㅓat 중요한 거ㅓat 역할을 거ㅓat 차지하고 거ㅓat 작품에 거ㅓat 탄탄한 거ㅓat 완결성을 거ㅓat 더해준다. 거ㅓat 표면 거ㅓat 위에 거ㅓat 수놓아진 거ㅓat 연결점들은 거ㅓat 우주의 거ㅓat 만물이 거ㅓat 서로 거ㅓat 눈에 거ㅓat 보이지 거ㅓat 않는 거ㅓat 고리로 거ㅓat 연결되어 거ㅓat 있음을 거ㅓat 보여주는 거ㅓat 듯하다. 거ㅓat 작품이 거ㅓat 가진 거ㅓat 재료적 거ㅓat 특징으로 거ㅓat 인해 거ㅓat 용접 거ㅓat 과정 거ㅓat 중에 거ㅓat 남겨진 거ㅓat 흔적들 거ㅓat 안에는 거ㅓat 수많은 거ㅓat 개념적 거ㅓat 고민과 거ㅓat 디자인적 거ㅓat 시도가 거ㅓat 포함되어 거ㅓat 있으며 거ㅓat 이는 거ㅓat 작가의 거ㅓat 치밀함을 거ㅓat 단적으로 거ㅓat 드러낸다.

거ㅓat 세상에 거ㅓat 태어난 거ㅓat 모든 거ㅓat 존재는 거ㅓat 살아남기 거ㅓat 위해 거ㅓat 계속해서 거ㅓat 무언가와 거ㅓat 싸우고 거ㅓat 부딪치며 거ㅓat 환경에 거ㅓat 적응하고 거ㅓat 진화한다. 거ㅓat 작가는 거ㅓat 작품을 거ㅓat 통해 거ㅓat 생명의 거ㅓat 근원과 거ㅓat 진화를 거ㅓat 생각하는 거ㅓat 거시적 거ㅓat 관점을 거ㅓat 제시하며 거ㅓat 그에 거ㅓat 따라 거ㅓat 발생하는 거ㅓat 투쟁과 거ㅓat 현상을 거ㅓat 일깨워준다. 거ㅓat 당장 거ㅓat 내일을 거ㅓat 걱정해야 거ㅓat 하는 거ㅓat 현대인들에게 거ㅓat 어쩌면 거ㅓat 작가가 거ㅓat 제기하는 거ㅓat 철학적인 거ㅓat 질문들은 거ㅓat 크게 거ㅓat 거ㅓat 닿지 거ㅓat 않을지도 거ㅓat 모른다. 거ㅓat 그러나 거ㅓat 인간은 거ㅓat 하나의 거ㅓat 우주 거ㅓat 안에 거ㅓat 포함된 거ㅓat 그저 거ㅓat 거ㅓat 거ㅓat 없이 거ㅓat 많은 거ㅓat 생명체 거ㅓat 거ㅓat 하나일 거ㅓat 뿐이다. 거ㅓat 그렇기 거ㅓat 때문에 거ㅓat 우리에겐 거ㅓat 나를 거ㅓat 포함한 거ㅓat 모든 거ㅓat 만물의 거ㅓat 근원과 거ㅓat 연관성에 거ㅓat 대해 거ㅓat 고민해보는 거ㅓat 시간이 거ㅓat 필요하다. 거ㅓat 이재익은 거ㅓat 이번 거ㅓat 전시를 거ㅓat 통해 거ㅓat 현재의 거ㅓat 삶이 거ㅓat 거ㅓat 의미 거ㅓat 있는 거ㅓat 방향으로 거ㅓat 나갈 거ㅓat 거ㅓat 있는 거ㅓat 사유의 거ㅓat 시간과 거ㅓat 기회를 거ㅓat 전해준다.

출처: 거ㅓat 갤러리도스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이재익

현재 진행중인 전시

권세진 eoiㅐ 개인전 : 1248 Sejin Kwon : 1248

May 9, 2019 ~ June 8, 2019

Good Night:Energy Flash

April 18, 2019 ~ Aug. 25,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