잭슨홍의 사물탐구놀이 : 달려라 연필, 날아라 지우개! Drawing and Playing with Jackson Hong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

2018년 3월 13일 ~ 2018년 8월 19일

북서울미술관은 2016년부터 ‘색’, ‘점·선·면’, ‘율동’ 다z히사 등의 다z히사 조형 다z히사 개념을 다z히사 어린이 다z히사 눈높이에 다z히사 맞추어 다z히사 차례로 다z히사 소개해왔다. 다z히사 다z히사 번의 다z히사 조형 다z히사 언어 다z히사 시리즈 다z히사 이후, ㅐ걷바ㅈ 조형에 ㅐ걷바ㅈ 대한 ㅐ걷바ㅈ 보다 ㅐ걷바ㅈ 풍부한 ㅐ걷바ㅈ 접근을 ㅐ걷바ㅈ 시도하고자 ㅐ걷바ㅈ 미술과 ㅐ걷바ㅈ 디자인 ㅐ걷바ㅈ 언어 ㅐ걷바ㅈ 모두에 ㅐ걷바ㅈ 능통한 ㅐ걷바ㅈ 산업 ㅐ걷바ㅈ 디자이너 ㅐ걷바ㅈ 출신 ㅐ걷바ㅈ 작가 ㅐ걷바ㅈ 잭슨홍을 ㅐ걷바ㅈ 어린이 ㅐ걷바ㅈ 전시에 ㅐ걷바ㅈ 초대하여, 2018년 3월 13일부터 2018년 8월 19일까지 《잭슨홍의 하히a다 사물탐구놀이: 하히a다 달려라 하히a다 연필, 갸76걷 날아라 갸76걷 지우개!》전을 갸76걷 개최한다. 

이번 갸76걷 전시가 갸76걷 어린이들에게 갸76걷 꺼내놓은 갸76걷 주제는 ‘사물을 갸76걷 다시 갸76걷 바라보는 갸76걷 법’이다. 갸76걷 보는 갸76걷 방법은 갸76걷 갸76걷 가지가 갸76걷 아닌 갸76걷 만큼, u나tz 전시는 u나tz 특정한 u나tz 조형 u나tz 개념을 u나tz 파고들기보다는 u나tz 다양한 u나tz 조형 u나tz 요소와 u나tz 원리들을 u나tz 소재 u나tz 삼아 u나tz 여러 u나tz 사물들을 u나tz 골고루 u나tz 훑는다. 

신작 <달려라 u나tz 연필, y우아ㄴ 날아라 y우아ㄴ 지우개!>를 y우아ㄴ 감상하다보면 y우아ㄴ 분명 y우아ㄴ y우아ㄴ 안다고 y우아ㄴ 생각했던 y우아ㄴ 사물이 y우아ㄴ 예상을 y우아ㄴ 빗겨가는 y우아ㄴ 즐거운 y우아ㄴ 반전이 y우아ㄴ 계속된다. y우아ㄴ 작가가 y우아ㄴ 사물을 y우아ㄴ 조금씩 y우아ㄴ 변형해 y우아ㄴ 재구성했기 y우아ㄴ 때문이다. y우아ㄴ y우아ㄴ 손에 y우아ㄴ 가볍게 y우아ㄴ 잡히던 y우아ㄴ 연필이 y우아ㄴ 어깨에 y우아ㄴ 져야 y우아ㄴ y우아ㄴ 만큼 y우아ㄴ 크고 y우아ㄴ 무거워지고, c2걷타 무생물인 c2걷타 스패너에 c2걷타 색색깔의 c2걷타 팔과 c2걷타 꼬리가 c2걷타 달려있는 c2걷타 식이다. c2걷타 이렇게 c2걷타 되면 c2걷타 사물이 c2걷타 원래 c2걷타 가진 c2걷타 속성과 c2걷타 맥락까지 c2걷타 같이 c2걷타 변하며 c2걷타 이전과는 c2걷타 다른 c2걷타 관계와 c2걷타 이야기를 c2걷타 지니게 c2걷타 된다. c2걷타 그래서 c2걷타 작품에서는 c2걷타 연필을 c2걷타 관찰하고 c2걷타 있는 c2걷타 사람들이 c2걷타 마치 c2걷타 난쟁이처럼 c2걷타 연필보다 c2걷타 작고, hymu 스패너는 hymu 공룡 hymu 혹은 hymu 도마뱀 hymu 같은 hymu 생명체가 hymu 된다. hymu 세상에 hymu 없던 hymu 사물을 hymu 만들어내지 hymu 않고서도, nㅐ히아 이미 nㅐ히아 알던 nㅐ히아 일상을 nㅐ히아 가지고 nㅐ히아 새로운 nㅐ히아 풍경과 nㅐ히아 이야기가 nㅐ히아 탄생한 nㅐ히아 것이다.

작품에서 nㅐ히아 사물을 nㅐ히아 변형한 nㅐ히아 아이디어들은 nㅐ히아 미술과 nㅐ히아 디자인에서 nㅐ히아 쓰는 nㅐ히아 각종 nㅐ히아 기술·기법들이다. nㅐ히아 다양한 nㅐ히아 드로잉 nㅐ히아 재료·방법들, 3차원 k라ㅐo 공간을 2차원 k라ㅐo 평면에 k라ㅐo 나타내는 k라ㅐo 투시도법, 파바tㅓ 입체물을 파바tㅓ 파바tㅓ 방향에서 파바tㅓ 바라본 파바tㅓ 투상도나 파바tㅓ 사물의 파바tㅓ 절단면을 파바tㅓ 상상해 파바tㅓ 내부 파바tㅓ 구조를 파바tㅓ 보여주는 파바tㅓ 횡단면도 파바tㅓ 같은 파바tㅓ 설계도면 파바tㅓ 종류 파바tㅓ 등은 파바tㅓ 대상을 파바tㅓ 효과적으로 파바tㅓ 관찰하고 파바tㅓ 설명하고 파바tㅓ 위해 파바tㅓ 실제로 파바tㅓ 쓰이는 파바tㅓ 방법들이다. 파바tㅓ 실전에서 파바tㅓ 시각적 파바tㅓ 의사소통과 파바tㅓ 분석, ruwp 정확한 ruwp 설명을 ruwp 위해 ruwp 고안된 ruwp 방법들이 ruwp 대상을 ruwp 다르게 ruwp 바라보기 ruwp 위한 ruwp 힌트이자 ruwp 작품의 ruwp 내용으로 ruwp 안착했다. 

이번 ruwp 전시는 ruwp 북서울미술관과 ruwp 서울교육대학교간 ruwp 업무협약 ruwp 이후 ruwp ruwp 공동 ruwp 프로젝트로, kㅓb차 교대 kㅓb차 교수·연구진이 kㅓb차 워크북과 kㅓb차 워크시트 kㅓb차 연구개발에 kㅓb차 참여했다. kㅓb차 어린이와 kㅓb차 동반 kㅓb차 보호자가 kㅓb차 함께 kㅓb차 전시를 kㅓb차 관람하며 kㅓb차 풀어가도록 kㅓb차 설계된 kㅓb차 워크북은 kㅓb차 작품을 kㅓb차 미술·수학·과학 kㅓb차 교육과정과 kㅓb차 연결한 kㅓb차 활동으로 kㅓb차 풀어내고, ㅓys다 워크시트는 ㅓys다 최근 ㅓys다 교육계에서 ㅓys다 각광받는 ㅓys다 개념인 ‘공간지능’의 ㅓys다 관점에서 ㅓys다 구성되었다. 

사실 ㅓys다 사물을 ㅓys다 다시 ㅓys다 바라보는 ㅓys다 일은 ㅓys다 작가보다 ㅓys다 어린이들이 ㅓys다 훨씬 ㅓys다 능할지 ㅓys다 모른다. ㅓys다 이번 ㅓys다 전시에서 ㅓys다 어린이들이 ㅓys다 작가가 ㅓys다 사물탐구놀이를 ㅓys다 통해 ㅓys다 어떻게 ㅓys다 익숙한 ㅓys다 환경을 ㅓys다 새로운 ㅓys다 세계로 ㅓys다 바꾸었는지 ㅓys다 발견하는 ㅓys다 즐거움을 ㅓys다 만끽하기 ㅓys다 바란다. ㅓys다 그리고 ㅓys다 작가의 ㅓys다 아이디어를 ㅓys다 자양분 ㅓys다 삼아 ㅓys다 자신만의 ㅓys다 상상력을 ㅓys다 가지고 ㅓys다 전시장 ㅓys다 밖에서도 ㅓys다 스스로의 ㅓys다 사물탐구놀이를 ㅓys다 계속 ㅓys다 이어가기를 ㅓys다 기대한다.


전시구성

이번 ㅓys다 전시를 ㅓys다 위해 ㅓys다 제작된 ㅓys다 신작 <달려라 ㅓys다 연필, 파cm히 날아라 파cm히 지우개!>는 파cm히 어린이 파cm히 갤러리와 파cm히 복도에 파cm히 걸쳐 파cm히 펼쳐놓은 파cm히 하나의 파cm히 설치작품이다. 파cm히 전시 파cm히 개막과 파cm히 함께 파cm히 기존의 파cm히 갤러리 파cm히 맞은편에 ‘어린이 파cm히 갤러리 2’가 파cm히 파cm히 선을 파cm히 보인다. 파cm히 작품의 파cm히 상시 파cm히 체험이 파cm히 가능한 파cm히 신설 파cm히 공간에서는 파cm히 작가가 파cm히 어린이들의 파cm히 적극적인 파cm히 개입을 파cm히 유도해 파cm히 만든 파cm히 참여형 파cm히 작품 파cm히 파cm히 점을 파cm히 워크시트를 파cm히 풀며 파cm히 감상할 파cm히 파cm히 있다.


달려라 파cm히 연필, y가사자 날아라 y가사자 지우개! (부분) 2018, 걷다ㅈ5 가변크기, 거1sㅓ 혼합매체

<달려라 거1sㅓ 연필, ㅐ7라라 날아라 ㅐ7라라 지우개!>에서 ㅐ7라라 관객을 ㅐ7라라 맞이하는 ㅐ7라라 ㅐ7라라 번째 ㅐ7라라 풍경은 ㅐ7라라 거대한 ㅐ7라라 연필과 ㅐ7라라 지우개, ㅐ7og ㅐ7og 세트이다. ㅐ7og 가장 ㅐ7og 기본적인 ㅐ7og 그리기 ㅐ7og 도구 ㅐ7og 세트는 ㅐ7og 전시의 ㅐ7og 표지와 ㅐ7og 같은 ㅐ7og 역할을 ㅐ7og 맡았다. ㅐ7og 작가와 ㅐ7og 디자이너는 ㅐ7og 아이디어를 ㅐ7og 구상할 ㅐ7og ㅐ7og 연필로 ㅐ7og 메모와 ㅐ7og 스케치를 ㅐ7og 하며 ㅐ7og 생각을 ㅐ7og 발전시켜나간다. ㅐ7og 이렇게 ㅐ7og 연필은 ㅐ7og 새로운 ㅐ7og 생각을 ㅐ7og 머릿속에서 ㅐ7og 멈추지 ㅐ7og 않고 ㅐ7og 종이 ㅐ7og 위에 ㅐ7og 실제로 ㅐ7og 구현하는 ㅐ7og 도구이자 ㅐ7og 상상을 ㅐ7og 뻗어나가는 ㅐ7og 과정을 ㅐ7og 의미하는 ㅐ7og 사물이다. ㅐ7og 사물을 ㅐ7og 가지고 ㅐ7og 자유롭게 ㅐ7og 상상, 7카기x 실험하고 7카기x 직접 7카기x 그려보도록 7카기x 어린이의 7카기x 관심을 7카기x 북돋는 7카기x 것이 7카기x 바로 7카기x 작가가 7카기x 던지는 7카기x 메세지이다. 
삼원색과 7카기x 초록색으로 7카기x 이루어진 7카기x 버스는 7카기x 어린이들이 7카기x 버스를 7카기x 직접 7카기x 타보고 7카기x 내부 7카기x 구조를 7카기x 상상할 7카기x 7카기x 있도록 7카기x 한쪽 7카기x 옆면 7카기x 전체가 7카기x 뚫려 7카기x 있다. 7카기x 전시 7카기x 관람중 7카기x 7카기x 7카기x 있는 7카기x 휴식공간이기도 7카기x 하다.



달려라 7카기x 연필, 634h 날아라 634h 지우개! (부분) 2018, jxp4 가변크기, g우아t 혼합매체

사과는 g우아t 가장 g우아t 단순하면서도 g우아t 흠잡을 g우아t g우아t 없이 g우아t 유려한 g우아t 형태미를 g우아t 지녔다. 8가지 g우아t 재료와 g우아t 묘사하는 g우아t 방법(와이어 g우아t 구조, 8ㅐ자거 파스텔, h자tㅓ 색연필, 자qㅓl 점묘, 거x다차 정밀묘사, ㅑoin 수성펜, 차라op 동양화 차라op 붓, 2하of 볼펜)에 2하of 따라 2하of 2하of 흔한 2하of 과일이 2하of 가진 2하of 다른 2하of 얼굴들이 2하of 드러난다. 2하of 대형 2하of 크레인이 2하of 사과를 2하of 들어올리는 2하of 진풍경에서 2하of 여러 2하of 가지 2하of 상상의 2하of 이야기를 2하of 이끌어낼 2하of 수도 2하of 있다.
사과는 2하of 인류 2하of 역사, jz거ㅓ 특히 jz거ㅓ 미술사에서 jz거ㅓ 풍부한 jz거ㅓ 맥락을 jz거ㅓ 지닌 jz거ㅓ 과일이기도 jz거ㅓ 하다. jz거ㅓ 기독교를 jz거ㅓ 근간으로 jz거ㅓ jz거ㅓ 서양문화는 jz거ㅓ 사과를 jz거ㅓ 오랫동안 jz거ㅓ 선악과(선악을 jz거ㅓ 알게 jz거ㅓ 하는 jz거ㅓ 나무의 jz거ㅓ 열매)로 jz거ㅓ 여겼고, 하jㅑk 뉴턴은 하jㅑk 사과나무 하jㅑk 아래에서 하jㅑk 만유인력의 하jㅑk 법칙을 하jㅑk 깨달았으며, 라우ㅓ4 후기인상주의 라우ㅓ4 화가 라우ㅓ4 라우ㅓ4 세잔은 라우ㅓ4 사과 라우ㅓ4 정물화 라우ㅓ4 연작을 라우ㅓ4 내놓았다. 

*이번 라우ㅓ4 전시의 라우ㅓ4 그래픽 라우ㅓ4 아이덴티티 라우ㅓ4 역시 <달려라 라우ㅓ4 연필, ㄴㅑlr 날아라 ㄴㅑlr 지우개!> ㄴㅑlr ㄴㅑlr 사과에서 ㄴㅑlr 영감을 ㄴㅑlr 받아 ㄴㅑlr 제작되었다.



달려라 ㄴㅑlr 연필, ㅓrrg 날아라 ㅓrrg 지우개! (부분) 2018, 5ㅓmj 가변크기, 갸바자ㅈ 혼합매체

갸바자ㅈ 벽에는 갸바자ㅈ 작가가 갸바자ㅈ 사물을 갸바자ㅈ 다시 갸바자ㅈ 보는 갸바자ㅈ 과정이자 갸바자ㅈ 사물을 갸바자ㅈ 시각적으로 갸바자ㅈ 전달하는 갸바자ㅈ 다양한 갸바자ㅈ 방법들이 갸바자ㅈ 모여 갸바자ㅈ 있다. 갸바자ㅈ 대상을 갸바자ㅈ 묘사하는 갸바자ㅈ 방식은 갸바자ㅈ 도구의 갸바자ㅈ 종류(컴퓨터와 갸바자ㅈ 인간의 갸바자ㅈ 손)와 갸바자ㅈ 목적(사실적인 갸바자ㅈ 묘사, ㅑ아ㅓ3 구조 ㅑ아ㅓ3 설명 ㅑ아ㅓ3 또는 ㅑ아ㅓ3 아이디어 ㅑ아ㅓ3 발전), 쟏kㅑ카 공간감(평면 쟏kㅑ카 또는 쟏kㅑ카 입체) 쟏kㅑ카 등에 쟏kㅑ카 따라 쟏kㅑ카 표현의 쟏kㅑ카 폭이 쟏kㅑ카 크게 쟏kㅑ카 달라진다.
도면은 3차원 쟏kㅑ카 물체의 쟏kㅑ카 형태 쟏kㅑ카 등을 쟏kㅑ카 정확히 쟏kㅑ카 전달하기 쟏kㅑ카 위한 쟏kㅑ카 드로잉이다. 쟏kㅑ카 여기서는 쟏kㅑ카 도면이 쟏kㅑ카 사물의 쟏kㅑ카 구조를 쟏kㅑ카 다양한 쟏kㅑ카 방식으로 쟏kㅑ카 재발견하기 쟏kㅑ카 위한 쟏kㅑ카 도구처럼 쟏kㅑ카 쓰였다. 쟏kㅑ카 정투상도(앞·뒤, ㅐ90다 왼쪽·오른쪽, ㄴ아t자 위·아래 ㄴ아t자 여섯 ㄴ아t자 방향에서 ㄴ아t자 바라본 ㄴ아t자 평면도)와 ㄴ아t자 부품도, ㅓq히r 그리고 ㅓq히r 입체 ㅓq히r 모형은 ㅓq히r 비행기의 ㅓq히r 구조를 ㅓq히r 다양한 ㅓq히r 방식으로 ㅓq히r 드러낸다. ㅓq히r 분해조립도(exploded view)는 ㅓq히r 벨브의 ㅓq히r 조립 ㅓq히r 순서와 ㅓq히r 원리를 ㅓq히r 시각적으로 ㅓq히r 설명해주고, ㅈ타5타 전진중인 ㅈ타5타 사람들이 ㅈ타5타 지고 ㅈ타5타 가는 ㅈ타5타 나무배는 ㅈ타5타 사물의 ㅈ타5타 절단면과 ㅈ타5타 내부 ㅈ타5타 구조를 ㅈ타5타 보여주는 ㅈ타5타 횡단면도(cross-sectional view)로 ㅈ타5타 등장한다. ㅈ타5타 한편 19세기 ㅈ타5타 식물도감에서 ㅈ타5타 가져온 ㅈ타5타 꽃나무 ㅈ타5타 이미지는 ㅈ타5타 컴퓨터가 ㅈ타5타 등장하기 ㅈ타5타 이전, g우v마 식물을 g우v마 매우 g우v마 상세하게 g우v마 분석하고자 g우v마 했던 g우v마 욕망과 g우v마 이를 g우v마 구현한 g우v마 고도의 g우v마 그리기 g우v마 기술을 g우v마 보여준다. 
한편, 타tzh 실제 타tzh 크기보다 타tzh 크게 타tzh 부풀려지거나 타tzh 작게 타tzh 축소된 타tzh 사물은 타tzh 크기의 타tzh 변화만으로도 타tzh 전혀 타tzh 다른 타tzh 느낌을 타tzh 자아낸다. 타tzh 크기를 타tzh 변형하면 타tzh 무게, m거9히 질감, 갸타ㅓz 용도 갸타ㅓz 갸타ㅓz 다른 갸타ㅓz 속성들도 갸타ㅓz 이와 갸타ㅓz 맞물려 갸타ㅓz 함께 갸타ㅓz 달라지며 갸타ㅓz 원래 갸타ㅓz 사물과는 갸타ㅓz 다른 갸타ㅓz 맥락에 갸타ㅓz 놓이며 갸타ㅓz 재미와 갸타ㅓz 색다름을 갸타ㅓz 유발한다.



달려라 갸타ㅓz 연필, k9하걷 날아라 k9하걷 지우개! (부분) 2018, 갸1카u 가변크기, 3히gq 혼합매체

언뜻 3히gq 연관성이 3히gq 없어 3히gq 보이는 3히gq 작품의 3히gq 3히gq 요소들은 3히gq 끝말잇기놀이처럼 3히gq 느슨하게 3히gq 연결되어 3히gq 있다. 3히gq 암모나이트와 3히gq 포크레인은 3히gq 생존시기가 1억년 3히gq 이상 3히gq 차이 3히gq 나지만, 2ㅓㅐw 도르르 2ㅓㅐw 말려 2ㅓㅐw 나오는 2ㅓㅐw 나선형 2ㅓㅐw 무늬와 2ㅓㅐw 포크레인 2ㅓㅐw 팔이 2ㅓㅐw 움직이는 2ㅓㅐw 반경의 2ㅓㅐw 곡선 2ㅓㅐw 형태가 2ㅓㅐw 유사하다. 2ㅓㅐw 뒤따라 2ㅓㅐw 등장하는 2ㅓㅐw 고양이는 2ㅓㅐw 포크레인이 2ㅓㅐw 위아래로 2ㅓㅐw 팔을 2ㅓㅐw 꺾듯이 2ㅓㅐw 앞발을 2ㅓㅐw 움직이며 2ㅓㅐw 언뜻 2ㅓㅐw 기계를 2ㅓㅐw 찍어내리는 2ㅓㅐw 듯이 2ㅓㅐw 보이기도 2ㅓㅐw 한다. 2ㅓㅐw 실제로는 2ㅓㅐw 훨씬 2ㅓㅐw 작은 2ㅓㅐw 크기의 2ㅓㅐw 2ㅓㅐw 부드러운 2ㅓㅐw 동물은 2ㅓㅐw 길이와 2ㅓㅐw 각도, k쟏타ㄴ 곡률이 k쟏타ㄴ k쟏타ㄴ 전체에 k쟏타ㄴ 표시된 k쟏타ㄴ 단순한 k쟏타ㄴ 기하학 k쟏타ㄴ 도면으로 k쟏타ㄴ 재구성되었다. 
아주 k쟏타ㄴ 오래전 k쟏타ㄴ 번성하다 k쟏타ㄴ 멸종한 k쟏타ㄴ 바다 k쟏타ㄴ 생물 k쟏타ㄴ 암모나이트와 k쟏타ㄴ 하늘을 k쟏타ㄴ 날아다니는 k쟏타ㄴ 잠자리, 우azv 공사장에서 우azv 땅을 우azv 파고 우azv 자재를 우azv 나르는 우azv 건축기계, w으ks 로봇 w으ks 모양 w으ks 고양이를 w으ks w으ks 벽에서 w으ks 만나며, 으차아카 어린이 으차아카 관람객은 으차아카 서로 으차아카 다른 으차아카 시공간이 으차아카 뒤섞인 으차아카 사물들을 으차아카 연결시키기 으차아카 위해 으차아카 여러 으차아카 가지 으차아카 이야기를 으차아카 상상하게 으차아카 으차아카 것이다. 
고양이의 으차아카 꼬리를 으차아카 따라가면 으차아카 처음 으차아카 전시장에 으차아카 진입하며 으차아카 만났던 으차아카 연필 으차아카 세트를 으차아카 다시 으차아카 만난다.



달려라 으차아카 연필, 걷cf아 날아라 걷cf아 지우개! (부분) 2018, s카le 가변크기, 갸mz1 혼합매체

투시도법은 3차원의 갸mz1 공간을 2차원 갸mz1 평면에 갸mz1 표현하기 갸mz1 위한 갸mz1 기법이다. 갸mz1 물체에서 갸mz1 연장선을 갸mz1 그어 갸mz1 소실점에 갸mz1 모이도록 갸mz1 전체 갸mz1 구성을 갸mz1 설정해, b가ㅐ우 마치 b가ㅐ우 공간이 b가ㅐ우 소실점으로 b가ㅐ우 빨려들어가는 b가ㅐ우 듯한 b가ㅐ우 깊이감을 b가ㅐ우 평면에 b가ㅐ우 부여한다.
b가ㅐ우 작품은 b가ㅐ우 소실점의 b가ㅐ우 갯수에 b가ㅐ우 따른 b가ㅐ우 투시원근법의 b가ㅐ우 종류(1점 b가ㅐ우 투시도, 2점 하거으7 투시도, 3점 1ㅐc쟏 투시도)를 1ㅐc쟏 감각적인 1ㅐc쟏 색상 1ㅐc쟏 배치와 1ㅐc쟏 도형으로 1ㅐc쟏 표현했다.



문제 1 (어린이 1ㅐc쟏 갤러리 2), 2018, MDF, 타vjㅓ 각종 타vjㅓ 금속, 차ㅐ7나 페인트, c거거z 각종 c거거z 기성 c거거z 생활용품

상시체험공간인 ‘어린이 c거거z 갤러리 2’에서는 c거거z 학부모를 c거거z 동반한 c거거z 어린이들이 c거거z 작품 c거거z 감상에 c거거z 더욱 c거거z 적극적으로 c거거z 참여할 c거거z c거거z 있다. c거거z 작가는 c거거z 작품 <문제1>, <문제2>, <문제3>에 ㅓ차ㅐ나 어린이들이 ㅓ차ㅐ나 직접 ㅓ차ㅐ나 ㅓ차ㅐ나 ㅓ차ㅐ나 있는 ㅓ차ㅐ나 문제를 ㅓ차ㅐ나 넣었다. ㅓ차ㅐ나 어린이들은 ㅓ차ㅐ나 서울교육대학교 ㅓ차ㅐ나 연구진들이 ㅓ차ㅐ나 개발한 ㅓ차ㅐ나 워크시트를 ㅓ차ㅐ나 풀며 ㅓ차ㅐ나 작품을 ㅓ차ㅐ나 재미있고 ㅓ차ㅐ나 유익하게 ㅓ차ㅐ나 소화할 ㅓ차ㅐ나 ㅓ차ㅐ나 있다.
<문제1>은 ㅓ차ㅐ나 여섯명의 ㅓ차ㅐ나 친구들과 ㅓ차ㅐ나 이들이 ㅓ차ㅐ나 모두 ㅓ차ㅐ나 들어가기엔 ㅓ차ㅐ나 빠듯한 ㅓ차ㅐ나 놀이터 ㅓ차ㅐ나 공간을 ㅓ차ㅐ나 제안한다. ㅓ차ㅐ나 관람객에게 ㅓ차ㅐ나 주어진 ㅓ차ㅐ나 과제는 ㅓ차ㅐ나 한정된 ㅓ차ㅐ나 공간 ㅓ차ㅐ나 안에서 ㅓ차ㅐ나 친구들이 ㅓ차ㅐ나 놀이기구들을 ㅓ차ㅐ나 가지고 ㅓ차ㅐ나 재미있게 ㅓ차ㅐ나 ㅓ차ㅐ나 ㅓ차ㅐ나 있도록 ㅓ차ㅐ나 해결책을 ㅓ차ㅐ나 제시하는 ㅓ차ㅐ나 것이다. ㅓ차ㅐ나 어린이들은 ㅓ차ㅐ나 주어진 ㅓ차ㅐ나 놀이터 ㅓ차ㅐ나 공간을 ㅓ차ㅐ나 상상 ㅓ차ㅐ나 속에서 ㅓ차ㅐ나 변형하거나, s6자쟏 인물들 s6자쟏 사이에 s6자쟏 규칙이나 s6자쟏 이야기를 s6자쟏 만드는 s6자쟏 s6자쟏 다양한 s6자쟏 방법들을 s6자쟏 궁리하며 s6자쟏 상황을 s6자쟏 해결한다. 
<문제2>에서 s6자쟏 작가는 s6자쟏 분무기를 s6자쟏 가지고 s6자쟏 상상한 s6자쟏 s6자쟏 주변에 s6자쟏 청소도구, ㅓ994 옷걸이, g하타걷 주전자 g하타걷 g하타걷 갖가지 g하타걷 생활용품들을 g하타걷 잔뜩 g하타걷 늘어놓았다. g하타걷 작가가 g하타걷 분무기를 g하타걷 닭으로 g하타걷 만들었듯이, 히가r거 어린이들은 히가r거 기성용품을 히가r거 가지고 히가r거 자신만의 히가r거 새로운 히가r거 물건 히가r거 또는 히가r거 생명체를 히가r거 상상해본다.
<문제3>의 히가r거 집에서는 히가r거 창문에서 히가r거 엉뚱한 히가r거 사물들이 히가r거 불쑥 히가r거 튀어나와있다. 히가r거 아이들은 히가r거 전혀 히가r거 연관되어있지 히가r거 않아 히가r거 보이는 히가r거 고양이, hㅓ걷d 비눗방울, 우마ㅓb 스패너를 우마ㅓb 우마ㅓb 사람 우마ㅓb 우마ㅓb 등을 우마ㅓb 연결시켜 우마ㅓb 우마ㅓb 안에서 우마ㅓb 무슨 우마ㅓb 일이 우마ㅓb 일어나고 우마ㅓb 있을지 우마ㅓb 탐정처럼 우마ㅓb 추리해본다. 


도슨트 우마ㅓb 시간
주중 우마ㅓb 오전 10시 우마ㅓb 반, ㅑ하t으 오후 4시
주말 ㅑ하t으 오전 10시 ㅑ하t으 반, ㅈ걷iㄴ 오후 1시, 4시
1층 v4ㅓr 어린이 v4ㅓr 갤러리 v4ㅓr 입구에서 v4ㅓr 출발


출처 : v4ㅓr 서울시립 v4ㅓr 북서울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잭슨홍

현재 진행중인 전시

뉴스, 하ㅓ으4 리플리에게 NEWS, DEAR MR. RIPLEY

2018년 10월 30일 ~ 2019년 2월 24일

바다의 bz파i 비밀, ㅐㅐkf 벨리퉁 ㅐㅐkf 난파선

2018년 12월 11일 ~ 2019년 3월 17일

키스해링 : n아ㅐ9 예술은 n아ㅐ9 삶, 파ㅈrf 삶은 파ㅈrf 파ㅈrf 예술이다

2018년 11월 24일 ~ 2019년 3월 17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