잭슨홍의 사물탐구놀이 : 달려라 연필, 날아라 지우개! Drawing and Playing with Jackson Hong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

2018년 3월 13일 ~ 2018년 8월 19일

북서울미술관은 2016년부터 ‘색’, ‘점·선·면’, ‘율동’ fa자h 등의 fa자h 조형 fa자h 개념을 fa자h 어린이 fa자h 눈높이에 fa자h 맞추어 fa자h 차례로 fa자h 소개해왔다. fa자h fa자h 번의 fa자h 조형 fa자h 언어 fa자h 시리즈 fa자h 이후, 사거7n 조형에 사거7n 대한 사거7n 보다 사거7n 풍부한 사거7n 접근을 사거7n 시도하고자 사거7n 미술과 사거7n 디자인 사거7n 언어 사거7n 모두에 사거7n 능통한 사거7n 산업 사거7n 디자이너 사거7n 출신 사거7n 작가 사거7n 잭슨홍을 사거7n 어린이 사거7n 전시에 사거7n 초대하여, 2018년 3월 13일부터 2018년 8월 19일까지 《잭슨홍의 g거g2 사물탐구놀이: g거g2 달려라 g거g2 연필, 다gㅑq 날아라 다gㅑq 지우개!》전을 다gㅑq 개최한다. 

이번 다gㅑq 전시가 다gㅑq 어린이들에게 다gㅑq 꺼내놓은 다gㅑq 주제는 ‘사물을 다gㅑq 다시 다gㅑq 바라보는 다gㅑq 법’이다. 다gㅑq 보는 다gㅑq 방법은 다gㅑq 다gㅑq 가지가 다gㅑq 아닌 다gㅑq 만큼, 7라9ㅑ 전시는 7라9ㅑ 특정한 7라9ㅑ 조형 7라9ㅑ 개념을 7라9ㅑ 파고들기보다는 7라9ㅑ 다양한 7라9ㅑ 조형 7라9ㅑ 요소와 7라9ㅑ 원리들을 7라9ㅑ 소재 7라9ㅑ 삼아 7라9ㅑ 여러 7라9ㅑ 사물들을 7라9ㅑ 골고루 7라9ㅑ 훑는다. 

신작 <달려라 7라9ㅑ 연필, p하사f 날아라 p하사f 지우개!>를 p하사f 감상하다보면 p하사f 분명 p하사f p하사f 안다고 p하사f 생각했던 p하사f 사물이 p하사f 예상을 p하사f 빗겨가는 p하사f 즐거운 p하사f 반전이 p하사f 계속된다. p하사f 작가가 p하사f 사물을 p하사f 조금씩 p하사f 변형해 p하사f 재구성했기 p하사f 때문이다. p하사f p하사f 손에 p하사f 가볍게 p하사f 잡히던 p하사f 연필이 p하사f 어깨에 p하사f 져야 p하사f p하사f 만큼 p하사f 크고 p하사f 무거워지고, 마ilㅓ 무생물인 마ilㅓ 스패너에 마ilㅓ 색색깔의 마ilㅓ 팔과 마ilㅓ 꼬리가 마ilㅓ 달려있는 마ilㅓ 식이다. 마ilㅓ 이렇게 마ilㅓ 되면 마ilㅓ 사물이 마ilㅓ 원래 마ilㅓ 가진 마ilㅓ 속성과 마ilㅓ 맥락까지 마ilㅓ 같이 마ilㅓ 변하며 마ilㅓ 이전과는 마ilㅓ 다른 마ilㅓ 관계와 마ilㅓ 이야기를 마ilㅓ 지니게 마ilㅓ 된다. 마ilㅓ 그래서 마ilㅓ 작품에서는 마ilㅓ 연필을 마ilㅓ 관찰하고 마ilㅓ 있는 마ilㅓ 사람들이 마ilㅓ 마치 마ilㅓ 난쟁이처럼 마ilㅓ 연필보다 마ilㅓ 작고, zx히사 스패너는 zx히사 공룡 zx히사 혹은 zx히사 도마뱀 zx히사 같은 zx히사 생명체가 zx히사 된다. zx히사 세상에 zx히사 없던 zx히사 사물을 zx히사 만들어내지 zx히사 않고서도, aks으 이미 aks으 알던 aks으 일상을 aks으 가지고 aks으 새로운 aks으 풍경과 aks으 이야기가 aks으 탄생한 aks으 것이다.

작품에서 aks으 사물을 aks으 변형한 aks으 아이디어들은 aks으 미술과 aks으 디자인에서 aks으 쓰는 aks으 각종 aks으 기술·기법들이다. aks으 다양한 aks으 드로잉 aks으 재료·방법들, 3차원 파kox 공간을 2차원 파kox 평면에 파kox 나타내는 파kox 투시도법, ruㅐ거 입체물을 ruㅐ거 ruㅐ거 방향에서 ruㅐ거 바라본 ruㅐ거 투상도나 ruㅐ거 사물의 ruㅐ거 절단면을 ruㅐ거 상상해 ruㅐ거 내부 ruㅐ거 구조를 ruㅐ거 보여주는 ruㅐ거 횡단면도 ruㅐ거 같은 ruㅐ거 설계도면 ruㅐ거 종류 ruㅐ거 등은 ruㅐ거 대상을 ruㅐ거 효과적으로 ruㅐ거 관찰하고 ruㅐ거 설명하고 ruㅐ거 위해 ruㅐ거 실제로 ruㅐ거 쓰이는 ruㅐ거 방법들이다. ruㅐ거 실전에서 ruㅐ거 시각적 ruㅐ거 의사소통과 ruㅐ거 분석, v5쟏라 정확한 v5쟏라 설명을 v5쟏라 위해 v5쟏라 고안된 v5쟏라 방법들이 v5쟏라 대상을 v5쟏라 다르게 v5쟏라 바라보기 v5쟏라 위한 v5쟏라 힌트이자 v5쟏라 작품의 v5쟏라 내용으로 v5쟏라 안착했다. 

이번 v5쟏라 전시는 v5쟏라 북서울미술관과 v5쟏라 서울교육대학교간 v5쟏라 업무협약 v5쟏라 이후 v5쟏라 v5쟏라 공동 v5쟏라 프로젝트로, ㄴ7oㅓ 교대 ㄴ7oㅓ 교수·연구진이 ㄴ7oㅓ 워크북과 ㄴ7oㅓ 워크시트 ㄴ7oㅓ 연구개발에 ㄴ7oㅓ 참여했다. ㄴ7oㅓ 어린이와 ㄴ7oㅓ 동반 ㄴ7oㅓ 보호자가 ㄴ7oㅓ 함께 ㄴ7oㅓ 전시를 ㄴ7oㅓ 관람하며 ㄴ7oㅓ 풀어가도록 ㄴ7oㅓ 설계된 ㄴ7oㅓ 워크북은 ㄴ7oㅓ 작품을 ㄴ7oㅓ 미술·수학·과학 ㄴ7oㅓ 교육과정과 ㄴ7oㅓ 연결한 ㄴ7oㅓ 활동으로 ㄴ7oㅓ 풀어내고, 8바l으 워크시트는 8바l으 최근 8바l으 교육계에서 8바l으 각광받는 8바l으 개념인 ‘공간지능’의 8바l으 관점에서 8바l으 구성되었다. 

사실 8바l으 사물을 8바l으 다시 8바l으 바라보는 8바l으 일은 8바l으 작가보다 8바l으 어린이들이 8바l으 훨씬 8바l으 능할지 8바l으 모른다. 8바l으 이번 8바l으 전시에서 8바l으 어린이들이 8바l으 작가가 8바l으 사물탐구놀이를 8바l으 통해 8바l으 어떻게 8바l으 익숙한 8바l으 환경을 8바l으 새로운 8바l으 세계로 8바l으 바꾸었는지 8바l으 발견하는 8바l으 즐거움을 8바l으 만끽하기 8바l으 바란다. 8바l으 그리고 8바l으 작가의 8바l으 아이디어를 8바l으 자양분 8바l으 삼아 8바l으 자신만의 8바l으 상상력을 8바l으 가지고 8바l으 전시장 8바l으 밖에서도 8바l으 스스로의 8바l으 사물탐구놀이를 8바l으 계속 8바l으 이어가기를 8바l으 기대한다.


전시구성

이번 8바l으 전시를 8바l으 위해 8바l으 제작된 8바l으 신작 <달려라 8바l으 연필, 쟏ㅐf파 날아라 쟏ㅐf파 지우개!>는 쟏ㅐf파 어린이 쟏ㅐf파 갤러리와 쟏ㅐf파 복도에 쟏ㅐf파 걸쳐 쟏ㅐf파 펼쳐놓은 쟏ㅐf파 하나의 쟏ㅐf파 설치작품이다. 쟏ㅐf파 전시 쟏ㅐf파 개막과 쟏ㅐf파 함께 쟏ㅐf파 기존의 쟏ㅐf파 갤러리 쟏ㅐf파 맞은편에 ‘어린이 쟏ㅐf파 갤러리 2’가 쟏ㅐf파 쟏ㅐf파 선을 쟏ㅐf파 보인다. 쟏ㅐf파 작품의 쟏ㅐf파 상시 쟏ㅐf파 체험이 쟏ㅐf파 가능한 쟏ㅐf파 신설 쟏ㅐf파 공간에서는 쟏ㅐf파 작가가 쟏ㅐf파 어린이들의 쟏ㅐf파 적극적인 쟏ㅐf파 개입을 쟏ㅐf파 유도해 쟏ㅐf파 만든 쟏ㅐf파 참여형 쟏ㅐf파 작품 쟏ㅐf파 쟏ㅐf파 점을 쟏ㅐf파 워크시트를 쟏ㅐf파 풀며 쟏ㅐf파 감상할 쟏ㅐf파 쟏ㅐf파 있다.


달려라 쟏ㅐf파 연필, i바다파 날아라 i바다파 지우개! (부분) 2018, j라ji 가변크기, ㅓom나 혼합매체

<달려라 ㅓom나 연필, s4cv 날아라 s4cv 지우개!>에서 s4cv 관객을 s4cv 맞이하는 s4cv s4cv 번째 s4cv 풍경은 s4cv 거대한 s4cv 연필과 s4cv 지우개, t자zu t자zu 세트이다. t자zu 가장 t자zu 기본적인 t자zu 그리기 t자zu 도구 t자zu 세트는 t자zu 전시의 t자zu 표지와 t자zu 같은 t자zu 역할을 t자zu 맡았다. t자zu 작가와 t자zu 디자이너는 t자zu 아이디어를 t자zu 구상할 t자zu t자zu 연필로 t자zu 메모와 t자zu 스케치를 t자zu 하며 t자zu 생각을 t자zu 발전시켜나간다. t자zu 이렇게 t자zu 연필은 t자zu 새로운 t자zu 생각을 t자zu 머릿속에서 t자zu 멈추지 t자zu 않고 t자zu 종이 t자zu 위에 t자zu 실제로 t자zu 구현하는 t자zu 도구이자 t자zu 상상을 t자zu 뻗어나가는 t자zu 과정을 t자zu 의미하는 t자zu 사물이다. t자zu 사물을 t자zu 가지고 t자zu 자유롭게 t자zu 상상, 50s1 실험하고 50s1 직접 50s1 그려보도록 50s1 어린이의 50s1 관심을 50s1 북돋는 50s1 것이 50s1 바로 50s1 작가가 50s1 던지는 50s1 메세지이다. 
삼원색과 50s1 초록색으로 50s1 이루어진 50s1 버스는 50s1 어린이들이 50s1 버스를 50s1 직접 50s1 타보고 50s1 내부 50s1 구조를 50s1 상상할 50s1 50s1 있도록 50s1 한쪽 50s1 옆면 50s1 전체가 50s1 뚫려 50s1 있다. 50s1 전시 50s1 관람중 50s1 50s1 50s1 있는 50s1 휴식공간이기도 50s1 하다.



달려라 50s1 연필, cㅈ1마 날아라 cㅈ1마 지우개! (부분) 2018, tㅓg거 가변크기, 9hdㅈ 혼합매체

사과는 9hdㅈ 가장 9hdㅈ 단순하면서도 9hdㅈ 흠잡을 9hdㅈ 9hdㅈ 없이 9hdㅈ 유려한 9hdㅈ 형태미를 9hdㅈ 지녔다. 8가지 9hdㅈ 재료와 9hdㅈ 묘사하는 9hdㅈ 방법(와이어 9hdㅈ 구조, s갸마ㅐ 파스텔, 4ㅐ5m 색연필, 타w4자 점묘, ㅓv자자 정밀묘사, 다거yt 수성펜, ㄴ라ㅓ카 동양화 ㄴ라ㅓ카 붓, i557 볼펜)에 i557 따라 i557 i557 흔한 i557 과일이 i557 가진 i557 다른 i557 얼굴들이 i557 드러난다. i557 대형 i557 크레인이 i557 사과를 i557 들어올리는 i557 진풍경에서 i557 여러 i557 가지 i557 상상의 i557 이야기를 i557 이끌어낼 i557 수도 i557 있다.
사과는 i557 인류 i557 역사, a거9b 특히 a거9b 미술사에서 a거9b 풍부한 a거9b 맥락을 a거9b 지닌 a거9b 과일이기도 a거9b 하다. a거9b 기독교를 a거9b 근간으로 a거9b a거9b 서양문화는 a거9b 사과를 a거9b 오랫동안 a거9b 선악과(선악을 a거9b 알게 a거9b 하는 a거9b 나무의 a거9b 열매)로 a거9b 여겼고, 걷o파ㅐ 뉴턴은 걷o파ㅐ 사과나무 걷o파ㅐ 아래에서 걷o파ㅐ 만유인력의 걷o파ㅐ 법칙을 걷o파ㅐ 깨달았으며, s거기ㅓ 후기인상주의 s거기ㅓ 화가 s거기ㅓ s거기ㅓ 세잔은 s거기ㅓ 사과 s거기ㅓ 정물화 s거기ㅓ 연작을 s거기ㅓ 내놓았다. 

*이번 s거기ㅓ 전시의 s거기ㅓ 그래픽 s거기ㅓ 아이덴티티 s거기ㅓ 역시 <달려라 s거기ㅓ 연필, y기ㄴ거 날아라 y기ㄴ거 지우개!> y기ㄴ거 y기ㄴ거 사과에서 y기ㄴ거 영감을 y기ㄴ거 받아 y기ㄴ거 제작되었다.



달려라 y기ㄴ거 연필, l거다갸 날아라 l거다갸 지우개! (부분) 2018, eㅐg다 가변크기, g9vb 혼합매체

g9vb 벽에는 g9vb 작가가 g9vb 사물을 g9vb 다시 g9vb 보는 g9vb 과정이자 g9vb 사물을 g9vb 시각적으로 g9vb 전달하는 g9vb 다양한 g9vb 방법들이 g9vb 모여 g9vb 있다. g9vb 대상을 g9vb 묘사하는 g9vb 방식은 g9vb 도구의 g9vb 종류(컴퓨터와 g9vb 인간의 g9vb 손)와 g9vb 목적(사실적인 g9vb 묘사, 1우zㅓ 구조 1우zㅓ 설명 1우zㅓ 또는 1우zㅓ 아이디어 1우zㅓ 발전), r4rb 공간감(평면 r4rb 또는 r4rb 입체) r4rb 등에 r4rb 따라 r4rb 표현의 r4rb 폭이 r4rb 크게 r4rb 달라진다.
도면은 3차원 r4rb 물체의 r4rb 형태 r4rb 등을 r4rb 정확히 r4rb 전달하기 r4rb 위한 r4rb 드로잉이다. r4rb 여기서는 r4rb 도면이 r4rb 사물의 r4rb 구조를 r4rb 다양한 r4rb 방식으로 r4rb 재발견하기 r4rb 위한 r4rb 도구처럼 r4rb 쓰였다. r4rb 정투상도(앞·뒤, l기zㅓ 왼쪽·오른쪽, 으i6갸 위·아래 으i6갸 여섯 으i6갸 방향에서 으i6갸 바라본 으i6갸 평면도)와 으i6갸 부품도, z다차ㅐ 그리고 z다차ㅐ 입체 z다차ㅐ 모형은 z다차ㅐ 비행기의 z다차ㅐ 구조를 z다차ㅐ 다양한 z다차ㅐ 방식으로 z다차ㅐ 드러낸다. z다차ㅐ 분해조립도(exploded view)는 z다차ㅐ 벨브의 z다차ㅐ 조립 z다차ㅐ 순서와 z다차ㅐ 원리를 z다차ㅐ 시각적으로 z다차ㅐ 설명해주고, rgsu 전진중인 rgsu 사람들이 rgsu 지고 rgsu 가는 rgsu 나무배는 rgsu 사물의 rgsu 절단면과 rgsu 내부 rgsu 구조를 rgsu 보여주는 rgsu 횡단면도(cross-sectional view)로 rgsu 등장한다. rgsu 한편 19세기 rgsu 식물도감에서 rgsu 가져온 rgsu 꽃나무 rgsu 이미지는 rgsu 컴퓨터가 rgsu 등장하기 rgsu 이전, jㅐ6i 식물을 jㅐ6i 매우 jㅐ6i 상세하게 jㅐ6i 분석하고자 jㅐ6i 했던 jㅐ6i 욕망과 jㅐ6i 이를 jㅐ6i 구현한 jㅐ6i 고도의 jㅐ6i 그리기 jㅐ6i 기술을 jㅐ6i 보여준다. 
한편, 5gkq 실제 5gkq 크기보다 5gkq 크게 5gkq 부풀려지거나 5gkq 작게 5gkq 축소된 5gkq 사물은 5gkq 크기의 5gkq 변화만으로도 5gkq 전혀 5gkq 다른 5gkq 느낌을 5gkq 자아낸다. 5gkq 크기를 5gkq 변형하면 5gkq 무게, w바dl 질감, 5nkv 용도 5nkv 5nkv 다른 5nkv 속성들도 5nkv 이와 5nkv 맞물려 5nkv 함께 5nkv 달라지며 5nkv 원래 5nkv 사물과는 5nkv 다른 5nkv 맥락에 5nkv 놓이며 5nkv 재미와 5nkv 색다름을 5nkv 유발한다.



달려라 5nkv 연필, 바쟏kx 날아라 바쟏kx 지우개! (부분) 2018, g나z7 가변크기, c카h타 혼합매체

언뜻 c카h타 연관성이 c카h타 없어 c카h타 보이는 c카h타 작품의 c카h타 c카h타 요소들은 c카h타 끝말잇기놀이처럼 c카h타 느슨하게 c카h타 연결되어 c카h타 있다. c카h타 암모나이트와 c카h타 포크레인은 c카h타 생존시기가 1억년 c카h타 이상 c카h타 차이 c카h타 나지만, ㅓ나a거 도르르 ㅓ나a거 말려 ㅓ나a거 나오는 ㅓ나a거 나선형 ㅓ나a거 무늬와 ㅓ나a거 포크레인 ㅓ나a거 팔이 ㅓ나a거 움직이는 ㅓ나a거 반경의 ㅓ나a거 곡선 ㅓ나a거 형태가 ㅓ나a거 유사하다. ㅓ나a거 뒤따라 ㅓ나a거 등장하는 ㅓ나a거 고양이는 ㅓ나a거 포크레인이 ㅓ나a거 위아래로 ㅓ나a거 팔을 ㅓ나a거 꺾듯이 ㅓ나a거 앞발을 ㅓ나a거 움직이며 ㅓ나a거 언뜻 ㅓ나a거 기계를 ㅓ나a거 찍어내리는 ㅓ나a거 듯이 ㅓ나a거 보이기도 ㅓ나a거 한다. ㅓ나a거 실제로는 ㅓ나a거 훨씬 ㅓ나a거 작은 ㅓ나a거 크기의 ㅓ나a거 ㅓ나a거 부드러운 ㅓ나a거 동물은 ㅓ나a거 길이와 ㅓ나a거 각도, 타쟏aㅓ 곡률이 타쟏aㅓ 타쟏aㅓ 전체에 타쟏aㅓ 표시된 타쟏aㅓ 단순한 타쟏aㅓ 기하학 타쟏aㅓ 도면으로 타쟏aㅓ 재구성되었다. 
아주 타쟏aㅓ 오래전 타쟏aㅓ 번성하다 타쟏aㅓ 멸종한 타쟏aㅓ 바다 타쟏aㅓ 생물 타쟏aㅓ 암모나이트와 타쟏aㅓ 하늘을 타쟏aㅓ 날아다니는 타쟏aㅓ 잠자리, ak쟏ㅓ 공사장에서 ak쟏ㅓ 땅을 ak쟏ㅓ 파고 ak쟏ㅓ 자재를 ak쟏ㅓ 나르는 ak쟏ㅓ 건축기계, n갸ㅐ5 로봇 n갸ㅐ5 모양 n갸ㅐ5 고양이를 n갸ㅐ5 n갸ㅐ5 벽에서 n갸ㅐ5 만나며, ㅓj차q 어린이 ㅓj차q 관람객은 ㅓj차q 서로 ㅓj차q 다른 ㅓj차q 시공간이 ㅓj차q 뒤섞인 ㅓj차q 사물들을 ㅓj차q 연결시키기 ㅓj차q 위해 ㅓj차q 여러 ㅓj차q 가지 ㅓj차q 이야기를 ㅓj차q 상상하게 ㅓj차q ㅓj차q 것이다. 
고양이의 ㅓj차q 꼬리를 ㅓj차q 따라가면 ㅓj차q 처음 ㅓj차q 전시장에 ㅓj차q 진입하며 ㅓj차q 만났던 ㅓj차q 연필 ㅓj차q 세트를 ㅓj차q 다시 ㅓj차q 만난다.



달려라 ㅓj차q 연필, k4사9 날아라 k4사9 지우개! (부분) 2018, t히jv 가변크기, lㅑ52 혼합매체

투시도법은 3차원의 lㅑ52 공간을 2차원 lㅑ52 평면에 lㅑ52 표현하기 lㅑ52 위한 lㅑ52 기법이다. lㅑ52 물체에서 lㅑ52 연장선을 lㅑ52 그어 lㅑ52 소실점에 lㅑ52 모이도록 lㅑ52 전체 lㅑ52 구성을 lㅑ52 설정해, 가자7걷 마치 가자7걷 공간이 가자7걷 소실점으로 가자7걷 빨려들어가는 가자7걷 듯한 가자7걷 깊이감을 가자7걷 평면에 가자7걷 부여한다.
가자7걷 작품은 가자7걷 소실점의 가자7걷 갯수에 가자7걷 따른 가자7걷 투시원근법의 가자7걷 종류(1점 가자7걷 투시도, 2점 26r6 투시도, 3점 x으zc 투시도)를 x으zc 감각적인 x으zc 색상 x으zc 배치와 x으zc 도형으로 x으zc 표현했다.



문제 1 (어린이 x으zc 갤러리 2), 2018, MDF, ㅑ다bq 각종 ㅑ다bq 금속, 우히pg 페인트, c바카ㅈ 각종 c바카ㅈ 기성 c바카ㅈ 생활용품

상시체험공간인 ‘어린이 c바카ㅈ 갤러리 2’에서는 c바카ㅈ 학부모를 c바카ㅈ 동반한 c바카ㅈ 어린이들이 c바카ㅈ 작품 c바카ㅈ 감상에 c바카ㅈ 더욱 c바카ㅈ 적극적으로 c바카ㅈ 참여할 c바카ㅈ c바카ㅈ 있다. c바카ㅈ 작가는 c바카ㅈ 작품 <문제1>, <문제2>, <문제3>에 ㅐsjw 어린이들이 ㅐsjw 직접 ㅐsjw ㅐsjw ㅐsjw 있는 ㅐsjw 문제를 ㅐsjw 넣었다. ㅐsjw 어린이들은 ㅐsjw 서울교육대학교 ㅐsjw 연구진들이 ㅐsjw 개발한 ㅐsjw 워크시트를 ㅐsjw 풀며 ㅐsjw 작품을 ㅐsjw 재미있고 ㅐsjw 유익하게 ㅐsjw 소화할 ㅐsjw ㅐsjw 있다.
<문제1>은 ㅐsjw 여섯명의 ㅐsjw 친구들과 ㅐsjw 이들이 ㅐsjw 모두 ㅐsjw 들어가기엔 ㅐsjw 빠듯한 ㅐsjw 놀이터 ㅐsjw 공간을 ㅐsjw 제안한다. ㅐsjw 관람객에게 ㅐsjw 주어진 ㅐsjw 과제는 ㅐsjw 한정된 ㅐsjw 공간 ㅐsjw 안에서 ㅐsjw 친구들이 ㅐsjw 놀이기구들을 ㅐsjw 가지고 ㅐsjw 재미있게 ㅐsjw ㅐsjw ㅐsjw 있도록 ㅐsjw 해결책을 ㅐsjw 제시하는 ㅐsjw 것이다. ㅐsjw 어린이들은 ㅐsjw 주어진 ㅐsjw 놀이터 ㅐsjw 공간을 ㅐsjw 상상 ㅐsjw 속에서 ㅐsjw 변형하거나, 3n30 인물들 3n30 사이에 3n30 규칙이나 3n30 이야기를 3n30 만드는 3n30 3n30 다양한 3n30 방법들을 3n30 궁리하며 3n30 상황을 3n30 해결한다. 
<문제2>에서 3n30 작가는 3n30 분무기를 3n30 가지고 3n30 상상한 3n30 3n30 주변에 3n30 청소도구, ㅐㅓkㅐ 옷걸이, b5나6 주전자 b5나6 b5나6 갖가지 b5나6 생활용품들을 b5나6 잔뜩 b5나6 늘어놓았다. b5나6 작가가 b5나6 분무기를 b5나6 닭으로 b5나6 만들었듯이, it다차 어린이들은 it다차 기성용품을 it다차 가지고 it다차 자신만의 it다차 새로운 it다차 물건 it다차 또는 it다차 생명체를 it다차 상상해본다.
<문제3>의 it다차 집에서는 it다차 창문에서 it다차 엉뚱한 it다차 사물들이 it다차 불쑥 it다차 튀어나와있다. it다차 아이들은 it다차 전혀 it다차 연관되어있지 it다차 않아 it다차 보이는 it다차 고양이, ㅐ4으타 비눗방울, 으hes 스패너를 으hes 으hes 사람 으hes 으hes 등을 으hes 연결시켜 으hes 으hes 안에서 으hes 무슨 으hes 일이 으hes 일어나고 으hes 있을지 으hes 탐정처럼 으hes 추리해본다. 


도슨트 으hes 시간
주중 으hes 오전 10시 으hes 반, cyㄴg 오후 4시
주말 cyㄴg 오전 10시 cyㄴg 반, ㅐㅑ걷쟏 오후 1시, 4시
1층 하나카ㅐ 어린이 하나카ㅐ 갤러리 하나카ㅐ 입구에서 하나카ㅐ 출발


출처 : 하나카ㅐ 서울시립 하나카ㅐ 북서울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잭슨홍

현재 진행중인 전시

자연스럽게, Of Nature

2018년 7월 10일 ~ 2018년 11월 4일

이재명 k차69 개인전 : k차69 풍경들 Splendid Scenery

2018년 7월 9일 ~ 2018년 8월 7일

대전비엔날레 2018 : ra거하 바이오

2018년 7월 17일 ~ 2018년 10월 24일

함혜경 아9gb 개인전 : Pillow Talking

2018년 7월 7일 ~ 2018년 7월 29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