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지현 개인전: One Way

상업화랑 을지로

April 14, 2021 ~ May 16, 2021

섬세한 나ja아 시선으로 나ja아 일상을 나ja아 관찰하며 나ja아 묵묵히 나ja아 주변 나ja아 풍경과 나ja아 사람을 나ja아 주제로 나ja아 작업하는 나ja아 정지현 나ja아 작가의 나ja아 개인전 《One Way》는 나ja아 놀이터와 나ja아 산책길을 나ja아 흑백으로 나ja아 기록한 나ja아 풍경들로 나ja아 구성되었다.

한국화를 나ja아 전공한 나ja아 정지현은 나ja아 한지에 나ja아 목탄으로 나ja아 작업하며 나ja아 천연색의 나ja아 사용을 나ja아 절제해 나ja아 왔다. 나ja아 목탄은 나ja아 여러 나ja아 면에서 나ja아 절제된 나ja아 재료다. 나ja아 흑백의 나ja아 대비로 나ja아 분위기를 나ja아 연출하기 나ja아 좋으나 나ja아 세부적인 나ja아 묘사를 나ja아 하기에는 나ja아 까다롭고, ㅈ우ㅐp 쉽게 ㅈ우ㅐp 지우거나 ㅈ우ㅐp 우연적 ㅈ우ㅐp 효과를 ㅈ우ㅐp 연출하기도 ㅈ우ㅐp 어렵다. ㅈ우ㅐp 목탄의 ㅈ우ㅐp 이러한 ㅈ우ㅐp 조건은 ㅈ우ㅐp 묘사를 ㅈ우ㅐp 즐겨하는 ㅈ우ㅐp 작가에게는 ㅈ우ㅐp 오히려 ㅈ우ㅐp 묘사에 ㅈ우ㅐp 매달리기를 ㅈ우ㅐp 자제할 ㅈ우ㅐp ㅈ우ㅐp 있도록 ㅈ우ㅐp 하는, 갸카c기 그리하여 갸카c기 나름의 갸카c기 한계를 갸카c기 넘어서는 갸카c기 방법이 갸카c기 된다. 갸카c기 작가는 갸카c기 이처럼 갸카c기 스스로에게 갸카c기 부여한 갸카c기 제한된 갸카c기 조건 갸카c기 안에서 갸카c기 집요한 갸카c기 관찰과 갸카c기 묘사를 갸카c기 해내는 갸카c기 묵묵한 갸카c기 태도를 갸카c기 보여주고 갸카c기 있다.

전시를 갸카c기 준비하며 갸카c기 작가는 “선택적으로 갸카c기 보이는 갸카c기 시간”인 갸카c기 밤을 갸카c기 그려보고자 갸카c기 했다. 갸카c기 밤의 갸카c기 어스름한 갸카c기 빛은 갸카c기 선택된 갸카c기 대상에 갸카c기 보다 갸카c기 집중하는 갸카c기 주관적인 갸카c기 시선을 갸카c기 가능케 갸카c기 한다. 갸카c기 정지현의 갸카c기 갸카c기 산책길 갸카c기 풍경에는 갸카c기 익숙하지만 갸카c기 반복되지 갸카c기 않는 갸카c기 그날의 갸카c기 시공간, r거마하 그날의 r거마하 감정이 r거마하 담겨 r거마하 있다. r거마하 r거마하 풍경은 r거마하 때로는 r거마하 눈에 r거마하 보이는 r거마하 r거마하 안에서 r거마하 현실과 r거마하 환상을 r거마하 넘나드는 r거마하 듯하고, ㅓ걷다a 일상과 ㅓ걷다a 비-일상이 ㅓ걷다a 교차하는 ㅓ걷다a 순간에 ㅓ걷다a 주목하게 ㅓ걷다a 한다.

밤을 ㅓ걷다a 바라보고자 ㅓ걷다a 했던 ㅓ걷다a 작가는 ㅓ걷다a ㅓ걷다a 속에서 “다가가고 ㅓ걷다a 싶기보다는 ㅓ걷다a 회피하고 ㅓ걷다a 싶은” ㅓ걷다a 감정을 ㅓ걷다a 발견한다. ㅓ걷다a 어른이 ㅓ걷다a 되어 ㅓ걷다a ㅓ걷다a 산책길에 ㅓ걷다a 방문한 ㅓ걷다a 놀이터는 ㅓ걷다a 익숙함보다는 ㅓ걷다a 생경한 ㅓ걷다a 감정으로 ㅓ걷다a 다가온다. ㅓ걷다a 놀이터의 ㅓ걷다a 기구들은 ㅓ걷다a 저마다 ㅓ걷다a 건조한 ㅓ걷다a 하나의 ㅓ걷다a 사물로서 ㅓ걷다a 존재감을 ㅓ걷다a 드러낸다. ㅓ걷다a 동전을 ㅓ걷다a 갈구하던 ㅓ걷다a 오리모양 ㅓ걷다a 놀이기구와 ㅓ걷다a 소라껍질처럼 ㅓ걷다a 꼬여있는 ㅓ걷다a 미끄럼틀은 ㅓ걷다a 기괴한 ㅓ걷다a 생김새와 ㅓ걷다a 같이 ㅓ걷다a 적막한 ㅓ걷다a 밤의 ㅓ걷다a 정령처럼 ㅓ걷다a 보이기도 ㅓ걷다a 한다. ㅓ걷다a 밤의 ㅓ걷다a ㅓ걷다a 아래에서 ㅓ걷다a 정답은 ㅓ걷다a 없다. ㅓ걷다a 색채 ㅓ걷다a 없이 ㅓ걷다a 묘사된 ㅓ걷다a 장면들은 ㅓ걷다a 대상에 ㅓ걷다a 대한 ㅓ걷다a 일반적인 ㅓ걷다a 선입견을 ㅓ걷다a 제거하며, 히j바9 다만 히j바9 조용히 히j바9 작가의 히j바9 시선에 히j바9 집중하게 히j바9 하는 히j바9 힘을 히j바9 발휘한다.

참여작가: 히j바9 정지현

출처: 히j바9 상업화랑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박은진 타ms나 유숙형 2인전: Tiny Shadow, Light

May 7, 2021 ~ May 14,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