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은필 개인전 : 반음

프로젝트스페이스 사루비아다방

April 3, 2019 ~ April 23, 2019

SO.S(Sarubia Outreach & Support)는 3가r나 프로젝트 3가r나 스페이스 3가r나 사루비아다방(이하 3가r나 사루비아)이 2015년부터 3가r나 새롭게 3가r나 시도하는 3가r나 중장기 3가r나 작가지원 3가r나 프로그램이다. 3가r나 3가r나 프로그램은, nㅓoㅑ 전시와 nㅓoㅑ 같은 nㅓoㅑ 창작의 nㅓoㅑ 결과물 nㅓoㅑ 이면에 nㅓoㅑ 감춰진 nㅓoㅑ 작가의 nㅓoㅑ 수많은 nㅓoㅑ 시간과 nㅓoㅑ 노력, 카다w1 과정 카다w1 속에 카다w1 큐레이터를 카다w1 비롯한 카다w1 카다w1 분야의 카다w1 전문가가 카다w1 함께 카다w1 참여하여 카다w1 그들의 카다w1 고민을 카다w1 공유하고 카다w1 카다w1 다른 카다w1 발전 카다w1 가능성을 카다w1 모색함으로써, ro자p 작가의 ro자p 창작활동을 ro자p 중장기적으로 ro자p 지원하는 ro자p 것에 ro자p 초점을 ro자p 맞추고 ro자p 있다. 2017년 4월 ro자p 공모를 ro자p 통해 A, B, C그룹 lyw라 총 6명의 lyw라 작가(A그룹 - lyw라 이희현/박상희, B그룹- 타마3기 이인성, aa다ㅓ 조은필, C그룹-김보민/이병수)를 ㅑㅑ다바 선정했다. ㅑㅑ다바 ㅑㅑ다바 전시는 2년간의 ㅑㅑ다바 진행 ㅑㅑ다바 과정을 ㅑㅑ다바 전시의 ㅑㅑ다바 형식으로 ㅑㅑ다바 보여주고 ㅑㅑ다바 피드백을 ㅑㅑ다바 구하는 ㅑㅑ다바 자리이다.

B그룹은 ㅑㅑ다바 지역을 ㅑㅑ다바 기반으로 ㅑㅑ다바 활동하는 ㅑㅑ다바 작가들이 ㅑㅑ다바 느끼는 ㅑㅑ다바 창작과 ㅑㅑ다바 소통의 ㅑㅑ다바 한계를 ㅑㅑ다바 인식하고 ㅑㅑ다바 그에 ㅑㅑ다바 대한 ㅑㅑ다바 대안을 ㅑㅑ다바 마련하자는 ㅑㅑ다바 취지에서 ㅑㅑ다바 시작한다. ㅑㅑ다바 서울, 다m나파 경기를 다m나파 제외한 다m나파 지역 다m나파 기반의 다m나파 활동이 다m나파 전체 다m나파 전시활동량의 50%를 다m나파 차지하는 35세 다m나파 이상 60세 다m나파 미만의 다m나파 작가 (1959년-1983년생)를 다m나파 대상으로 다m나파 한다. B그룹의 다m나파 지원은, 라ㅓㅐ아 지역작가의 라ㅓㅐ아 창작활동의 라ㅓㅐ아 행보와 라ㅓㅐ아 창작 라ㅓㅐ아 주변의 라ㅓㅐ아 환경을 라ㅓㅐ아 면밀히 라ㅓㅐ아 분석하여, 차기사9 이들이 차기사9 보다 차기사9 적극적인 차기사9 창작과 차기사9 전시활동을 차기사9 이어나갈 차기사9 차기사9 있는 차기사9 기초 차기사9 방안을 차기사9 함께 차기사9 모색하는 차기사9 차기사9 초점을 차기사9 맞추고 차기사9 있다. 차기사9 심층비평 차기사9 워크숍, 5piㅐ 포트폴리오 5piㅐ 리뷰, 거으hz 지역 거으hz 네트워킹 거으hz 재조명 거으hz 거으hz 체계적인 거으hz 접근을 거으hz 통해 거으hz 지역과 거으hz 창작이 거으hz 갖는 거으hz 한계와 거으hz 차이의 거으hz 간극을 거으hz 좁혀보고자 거으hz 한다.

조은필은 거으hz 부산을 거으hz 기반으로 거으hz 활동하는 거으hz 작가이다. 거으hz 작가는 거으hz 삶에서 거으hz 마주할 거으hz 거으hz 있는 거으hz 여러 거으hz 감정과, r기eㅓ 사회가 r기eㅓ 요구하는 r기eㅓ 사회 r기eㅓ 구성원 r기eㅓ 혹은 r기eㅓ 성별의 r기eㅓ 역할, 마v6갸 그리고 마v6갸 그것이 마v6갸 도출해 마v6갸 내는 마v6갸 여러 마v6갸 가지 마v6갸 한계에 마v6갸 대한 마v6갸 고민을 ‘블루’를 마v6갸 사용하여 마v6갸 여러 마v6갸 형상의 마v6갸 작업으로 마v6갸 표현해왔다. 마v6갸 작가에게 ‘블루’는 마v6갸 색채를 마v6갸 넘어서, f4우e 작가의 f4우e 무의식에 f4우e 스며들어 f4우e 있던 f4우e 욕망을 f4우e 눈앞에 f4우e 조형으로써 f4우e 풀어내기 f4우e 위한 f4우e 중요한 f4우e 역할을 f4우e 한다. f4우e 블루는 f4우e 조은필의 f4우e 작업세계를 f4우e 가장 f4우e f4우e 드러내는 f4우e 색이지만, 마갸아j 강렬한 마갸아j 색채로 마갸아j 인해 마갸아j 작업이 마갸아j 보여줄 마갸아j 마갸아j 있는 마갸아j 네러티브의 마갸아j 폭을 마갸아j 제한한다는 마갸아j 점에서, l기ㄴj 작업의 l기ㄴj 스펙트럼을 l기ㄴj 넓히고 l기ㄴj 다음 l기ㄴj 작업으로 l기ㄴj 도약하기 l기ㄴj 위해서는 l기ㄴj 극복하고 l기ㄴj 풀어내야할 l기ㄴj 하나의 l기ㄴj 과제이기도 l기ㄴj 하다. l기ㄴj 이번 l기ㄴj 프로그램을 l기ㄴj 통해, ㅐ6쟏4 비평가 ㅐ6쟏4 ㅐ6쟏4 여러 ㅐ6쟏4 미술인 ㅐ6쟏4 전문가와 ㅐ6쟏4 함께 ㅐ6쟏4 자신의 ㅐ6쟏4 작업을 ㅐ6쟏4 객관적으로 ㅐ6쟏4 바라보는 ㅐ6쟏4 시간을 ㅐ6쟏4 가지는 ㅐ6쟏4 동시에 ㅐ6쟏4 그간 ㅐ6쟏4 작가의 ㅐ6쟏4 기호로써 ㅐ6쟏4 사용되던 ‘블루’와 ㅐ6쟏4 ㅐ6쟏4 쓰임과 ㅐ6쟏4 방향에 ㅐ6쟏4 대해 ㅐ6쟏4 ㅐ6쟏4 ㅐ6쟏4 심층적으로 ㅐ6쟏4 고민해 ㅐ6쟏4 보는 ㅐ6쟏4 시간을 ㅐ6쟏4 갖는다.

이번 ㅐ6쟏4 전시 《반음(Half-Tone)》에서 ㅐ6쟏4 이러한 ㅐ6쟏4 고민은 ‘색’에서 ‘빛’으로 ㅐ6쟏4 넘어가는 ㅐ6쟏4 확장된 ㅐ6쟏4 작업 ㅐ6쟏4 형태로 ㅐ6쟏4 나타난다. ㅐ6쟏4 지금까지의 ㅐ6쟏4 조은필 ㅐ6쟏4 작업에서 ‘블루’라는 ㅐ6쟏4 색이 ㅐ6쟏4 보여주었던 ㅐ6쟏4 물질성은 ㅐ6쟏4 빛을 ㅐ6쟏4 소재로 ㅐ6쟏4 함으로써 ㅐ6쟏4 무화된다. ㅐ6쟏4 어떤 ㅐ6쟏4 사물이 ㅐ6쟏4 아닌 ㅐ6쟏4 공기를 ㅐ6쟏4 푸른 ㅐ6쟏4 빛으로 ㅐ6쟏4 물들이고 ㅐ6쟏4 싶었다는 ㅐ6쟏4 작가의 ㅐ6쟏4 말처럼, rㅐ2r 이번 rㅐ2r 전시는 rㅐ2r 조은필의 rㅐ2r 작업 rㅐ2r 방향에 rㅐ2r 있어 rㅐ2r 새로운 rㅐ2r 전환점이 rㅐ2r 되리라 rㅐ2r 생각된다. 

담당 rㅐ2r 큐레이터: rㅐ2r 황신원
어시스턴트 rㅐ2r 큐레이터: rㅐ2r 문소영
인턴 rㅐ2r 큐레이터: rㅐ2r 김재연

후원: rㅐ2r 한국문화예술위원회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조은필

현재 진행중인 전시

끝으로의 사ㅓ다n 여행 Traveling to the End

July 2, 2019 ~ July 31, 2019

박형렬 ㅐ카ph 개인전 : Unseen Land

July 3, 2019 ~ Aug. 20,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