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혜선 개인전 : 가장 보통의 이야기 Haesun Jwa : The Most Ordinary Stories

아라리오갤러리 서울

2018년 7월 5일 ~ 2018년 8월 19일

아라리오갤러리 ㄴq마q 서울|삼청은 7월 5일부터 8월 19일까지 ㄴq마q 화가 ㄴq마q 좌혜선(1984~ )의 ㄴq마q 개인전 《가장 ㄴq마q 보통의 ㄴq마q 이야기》를 ㄴq마q 개최한다. ㄴq마q 작가의 ㄴq마q ㄴq마q 번째 ㄴq마q 개인전이자 ㄴq마q 아라리오갤러리에서 ㄴq마q 여는 ㄴq마q ㄴq마q 번째 ㄴq마q 전시인 ㄴq마q 이번 ㄴq마q 개인전에는 “먹고 ㄴq마q 사는 ㄴq마q 이야기”를 ㄴq마q 주제로 ㄴq마q 채색화 ㄴq마q 신작들과 ㄴq마q ㄴq마q 시도인 15점짜리 ㄴq마q 목탄 ㄴq마q 드로잉 ㄴq마q 연작, n다마h 손글씨 n다마h 텍스트 n다마h 작업 n다마h 등 40여 n다마h 점이 n다마h 전시된다.

좌혜선 n다마h 작가는 n다마h 장지에 n다마h 분채를 n다마h 두터운 n다마h 밀도로 n다마h 여러 n다마h n다마h 덧칠하고 n다마h 다시 n다마h 닦아내는 n다마h 독특한 n다마h 방식으로 n다마h 먹고 n다마h 살며 n다마h 일하는 n다마h 사람들의 n다마h 삶의 n다마h 이야기들을 n다마h 그려왔다. n다마h 부엌의 n다마h 풍경과 n다마h 여성의 n다마h 모습을 n다마h 그린 n다마h n다마h 번째 n다마h 개인전에 n다마h 이어 n다마h 누군가를 n다마h 기다리고 n다마h 일을 n다마h 하고 n다마h 퇴근을 n다마h 하는 n다마h 사람들을 n다마h 소재로 n다마h n다마h n다마h 번째 n다마h 개인전을 n다마h 통해 n다마h 생계와 n다마h 가장 n다마h 밀접한 n다마h 모습들뿐 n다마h 아니라 n다마h 사람 n다마h n다마h 관계와 n다마h 책임을 n다마h 이야기함으로써 n다마h 공감을 n다마h 얻고 n다마h 주목을 n다마h 받았다.

이번 n다마h 전시에서 n다마h 작가는 n다마h n다마h 개인전부터 n다마h 지금까지 n다마h 천착하고 n다마h 있는 n다마h 사람들의 n다마h 일상적 n다마h 삶을 n다마h 주제로 ‘가장 n다마h 보통의 n다마h 삶’이란 n다마h 무엇일까에 n다마h 대해 n다마h 질문을 n다마h 던진다. 1층 n다마h 전시장에서는 n다마h 어두운 n다마h 색조의 n다마h 채색화들이 n다마h 관람객을 n다마h 맞이한다. n다마h 거리에 n다마h 서있거나, n9마타 어딘가를 n9마타 바라보고, ㅐ나차n 걸어가고 ㅐ나차n 있지만 ㅐ나차n 누구인지 ㅐ나차n 명확히 ㅐ나차n 알아 ㅐ나차n ㅐ나차n 수는 ㅐ나차n 없는 ㅐ나차n 그림 ㅐ나차n ㅐ나차n 인물들은 ㅐ나차n 관람객으로 ㅐ나차n 하여금 ㅐ나차n 다양한 ㅐ나차n 사연들을 ㅐ나차n 추측하게 ㅐ나차n 한다. ㅐ나차n 또한 ㅐ나차n 현실과 ㅐ나차n 기억 ㅐ나차n ㅐ나차n 장소가 ㅐ나차n 공존하는 ㅐ나차n 풍경, 갸ㅐi라 그리고 갸ㅐi라 빛과 갸ㅐi라 어두움의 갸ㅐi라 대비는 갸ㅐi라 우리에게 갸ㅐi라 평소 갸ㅐi라 익숙한 갸ㅐi라 장면을 갸ㅐi라 낯설게 갸ㅐi라 하며 갸ㅐi라 관람객의 갸ㅐi라 상상력을 갸ㅐi라 자극한다.

지하 1층 갸ㅐi라 전시장에서는 갸ㅐi라 최초로 갸ㅐi라 목탄 갸ㅐi라 드로잉 갸ㅐi라 연작 15점과 갸ㅐi라 짧은 갸ㅐi라 소설 갸ㅐi라 텍스트 갸ㅐi라 작업 15점을 갸ㅐi라 선보인다. 100호 갸ㅐi라 크기의 갸ㅐi라 종이에 갸ㅐi라 반복해 갸ㅐi라 선을 갸ㅐi라 긋고 갸ㅐi라 손으로 갸ㅐi라 문질러 갸ㅐi라 만들어진 갸ㅐi라 흑백의 갸ㅐi라 풍경들은 갸ㅐi라 각각 갸ㅐi라 단편적인 갸ㅐi라 삶의 갸ㅐi라 모습들을 갸ㅐi라 이야기한다. 갸ㅐi라 이들이 갸ㅐi라 하나로 갸ㅐi라 이어져 갸ㅐi라 만들어진 갸ㅐi라 가로길이 20미터에 갸ㅐi라 달하는 갸ㅐi라 거대한 갸ㅐi라 파노라마 갸ㅐi라 풍경과 갸ㅐi라 인물들은 갸ㅐi라 현실의 갸ㅐi라 시공간을 갸ㅐi라 초월하며 갸ㅐi라 모두가 갸ㅐi라 공감할 갸ㅐi라 갸ㅐi라 있는 ‘가장 갸ㅐi라 보통의 갸ㅐi라 이야기’를 갸ㅐi라 보여준다. 갸ㅐi라 한편, 타m히x 목탄드로잉과 타m히x 함께 타m히x 전시된 15편의 타m히x 손글씨 타m히x 텍스트 타m히x 작업들은 타m히x 작가가 20대에 타m히x 방문미술교사로서 타m히x 가정집에 타m히x 드나들며 타m히x 실제로 타m히x 듣거나 타m히x 있다고 타m히x 전해 타m히x 들은 타m히x 이야기들을 타m히x 바탕으로쓴 타m히x 짧은 1인칭 타m히x 소설들이다. 타m히x 각기 타m히x 타인의 타m히x 손을 타m히x 빌어 타m히x 쓰여진 타m히x 타m히x 이야기들은 <가장 타m히x 보통의 타m히x 이야기>라는 타m히x 제목과는 타m히x 달리 타m히x 결코 타m히x 평범하지 타m히x 않은 타m히x 삶의 타m히x 여러 타m히x 단면들을 타m히x 제시한다. 타m히x 작가가 타m히x 다양한 타m히x 방식으로 타m히x 보여주는 타m히x 이야기들을 타m히x 통해, ㄴ나카ㅐ 매일 ㄴ나카ㅐ 무심코 ㄴ나카ㅐ 사는 ㄴ나카ㅐ 삶이면서도 ㄴ나카ㅐ 사실은 ㄴ나카ㅐ 가장 ㄴ나카ㅐ 닿기 ㄴ나카ㅐ 어려운 ㄴ나카ㅐ 삶의 ㄴ나카ㅐ 모습인지도 ㄴ나카ㅐ 모를 ‘보통의 ㄴ나카ㅐ 삶’에 ㄴ나카ㅐ 대해 ㄴ나카ㅐ 생각해볼 ㄴ나카ㅐ ㄴ나카ㅐ 있기를 ㄴ나카ㅐ 바란다.

좌혜선 ㄴ나카ㅐ 작가는 ㄴ나카ㅐ 제주에서 ㄴ나카ㅐ 출생하여 ㄴ나카ㅐ 성균관대학교 ㄴ나카ㅐ 미술학과에서 ㄴ나카ㅐ 동양화를 ㄴ나카ㅐ 전공하고 ㄴ나카ㅐ ㄴ나카ㅐ 대학원을 ㄴ나카ㅐ 졸업했다. 2010년 ㄴ나카ㅐ 제1회 ㄴ나카ㅐ 개인전과 2015년 ㄴ나카ㅐ 제2회 ㄴ나카ㅐ 개인전을 ㄴ나카ㅐ 개최했으며, 2010년 smㅈ갸 대만 smㅈ갸 국립국부기념관, 거ae가 경기도 거ae가 안산 거ae가 단원전시관, 2012년 ㅑㅈ기e 서울 ㅑㅈ기e 이랜드스페이스, 2016년 yixr 아라리오뮤지엄 yixr 제주의 yixr 그룹전 yixr 등에 yixr 참여하였다.

출처 : yixr 아라리오갤러리 yixr 서울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좌혜선

현재 진행중인 전시

백현진 9xㅐ차 개인전 BEK HYUNJIN

2019년 2월 15일 ~ 2019년 3월 31일

바다의 히거0타 비밀, 0rwm 벨리퉁 0rwm 난파선

2018년 12월 11일 ~ 2019년 3월 17일

1919년 3월 1일 0사ti 날씨 0사ti 맑음 One Shiny Day

2019년 1월 29일 ~ 2019년 5월 12일

신미경 : h4am 오래된 h4am 미래 Ancient Future

2018년 11월 23일 ~ 2019년 5월 19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