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력을 벗어난 먼지

스페이스만덕

June 15, 2019 ~ June 29, 2019

스페이스 3oㅑh 만덕은 2019년 6월 15일(토)부터 6월 29일(토)까지 3oㅑh 청년작가 3oㅑh 지원을 3oㅑh 위한 3oㅑh 기획전 <중력을 3oㅑh 벗어난 3oㅑh 먼지>를 3oㅑh 개최한다. 3oㅑh 3oㅑh 전시는 2018 3oㅑh 청년작가지원전에 3oㅑh 참여했던 3oㅑh 김소연 3oㅑh 작가가 3oㅑh 길잡이를 3oㅑh 맡아 3oㅑh 모든 3oㅑh 진행을 3oㅑh 함께 3oㅑh 했다. 3oㅑh 참여 3oㅑh 작가 3oㅑh 김지현, 다bv9 김혜원, 가ㅓㅓㅓ 윤신혜, 바다다우 허주은은 바다다우 지속적으로 바다다우 만나 바다다우 많은 바다다우 이야기들을 바다다우 나누며 바다다우 바다다우 속에서 바다다우 미술계에 바다다우 대한 바다다우 고민과 바다다우 의문을 바다다우 공유하게 바다다우 되었고 바다다우 이를 바다다우 작품 바다다우 속에 바다다우 담아 바다다우 이번 바다다우 전시로 바다다우 이야기한다.

미대를 바다다우 바다다우 졸업했거나 바다다우 바다다우 바다다우 참여 바다다우 작가들은 바다다우 작업 바다다우 활동을 바다다우 하고 바다다우 예술이 바다다우 이루어지는 바다다우 곳에 바다다우 있는 바다다우 바다다우 하지만 바다다우 분리, g기ㅓr 정체된 g기ㅓr g기ㅓr 같은 g기ㅓr 정서를 g기ㅓr 동일하게 g기ㅓr 가지고 g기ㅓr 있음을 g기ㅓr 발견한다. g기ㅓr 지구의 g기ㅓr 중력을 g기ㅓr 벗어난 g기ㅓr 먼지가 g기ㅓr 지구와 g기ㅓr 멀어져 g기ㅓr 그곳에서 g기ㅓr 일어나는 g기ㅓr 현상을 g기ㅓr 보는 g기ㅓr 것처럼 g기ㅓr 중간자의 g기ㅓr 위치에서 g기ㅓr 그들이 g기ㅓr 속해 g기ㅓr 있는 g기ㅓr 미술계를 g기ㅓr 바라보며 g기ㅓr 생겨난 g기ㅓr 고민과 g기ㅓr 의문을 g기ㅓr 시각의 g기ㅓr 형태로 g기ㅓr 바꿔 g기ㅓr 고민에 g기ㅓr 대한 g기ㅓr 결과물이 g기ㅓr 아닌 g기ㅓr 물음을 g기ㅓr 전시를 g기ㅓr 통해 g기ㅓr 다시 g기ㅓr 안으로 g기ㅓr 던진다.

김지현은 g기ㅓr 대중들이 g기ㅓr 현대의 g기ㅓr 미술을 g기ㅓr 받아들이기에 g기ㅓr 거리감을 g기ㅓr 느끼는 g기ㅓr 것을 g기ㅓr 종종 g기ㅓr 보게 g기ㅓr 되면서 g기ㅓr 미술이 g기ㅓr 가지는 g기ㅓr 의미와 g기ㅓr 가치에 g기ㅓr 대해 g기ㅓr 근본적인 g기ㅓr 물음을 g기ㅓr 가지게 g기ㅓr 된다. g기ㅓr 그의 g기ㅓr 사진, wd바나 영상, ㅓwbl 설치 ㅓwbl 작품에는 ㅓwbl 하얀 ㅓwbl 비닐봉지가 ㅓwbl 반복적으로 ㅓwbl 등장하는데 ㅓwbl 비닐봉지를 ㅓwbl 입으로 ㅓwbl 부풀려 ㅓwbl 자신의 ㅓwbl 물음을 ㅓwbl 외부로 ㅓwbl 꺼내는 ㅓwbl 행위를 ㅓwbl 시각적으로 ㅓwbl 연출했다. ㅓwbl 이번 ㅓwbl 전시에서 ㅓwbl 관람객도 ㅓwbl 비닐봉지를 ㅓwbl 불어 '미술'에 ㅓwbl 대해 ㅓwbl 생각하고 ㅓwbl 나누는 ㅓwbl 기회를 ㅓwbl 만들어 ㅓwbl 미술이 ㅓwbl 소통되는 ㅓwbl 지점을 ㅓwbl 찾으려 ㅓwbl 한다.

김혜원은 ㅓwbl ㅓwbl 시대의 ㅓwbl 미술 ㅓwbl 작품이 ㅓwbl 동일한 ㅓwbl 대상을 ㅓwbl 비슷하게 ㅓwbl 배치하고 ㅓwbl 제작해 ㅓwbl 결과물이 ㅓwbl 유사하게 ㅓwbl 보이는 ㅓwbl 현상을 ㅓwbl 발견한다. ㅓwbl 이에 ㅓwbl 대한 ㅓwbl 불편함은 ㅓwbl 기존에 ㅓwbl 이해되던 ㅓwbl 모방과 ㅓwbl 차용의 ㅓwbl 범주에 ㅓwbl 대한 ㅓwbl 인식의 ㅓwbl 의문으로 ㅓwbl 이어졌고 ㅓwbl 이미지의 ㅓwbl 소비 ㅓwbl 방식에 ㅓwbl 대한 ㅓwbl 변화를 ㅓwbl 감지한다. ㅓwbl 그가 ㅓwbl 느낀 ㅓwbl 혼란과 ㅓwbl 고민을 ㅓwbl 자전거에 ㅓwbl 빗대어 ㅓwbl 작품으로 ㅓwbl 이야기하고 ㅓwbl 많은 ㅓwbl 이들과 ㅓwbl ㅓwbl 현상에 ㅓwbl 대해 ㅓwbl 의견을 ㅓwbl 나누는 ㅓwbl 시간을 ㅓwbl 만들고자 ㅓwbl 한다.

윤신혜는 ㅓwbl 예술이 ㅓwbl 포용성을 ㅓwbl 가진 ㅓwbl 영역이지만 ㅓwbl 미술계는 ㅓwbl 오히려 ㅓwbl 그들만의 ㅓwbl 리그처럼 ㅓwbl 닫힌 ㅓwbl 구조가 ㅓwbl 형성되어 ㅓwbl 있음을 ㅓwbl 발견한다. ㅓwbl 그는 ㅓwbl 미술과 ㅓwbl 관련한 ㅓwbl 공간의 ㅓwbl 흙을 ㅓwbl 수집해 ㅓwbl 그곳에 ㅓwbl 씨앗을 ㅓwbl 심고 ㅓwbl 일정한 ㅓwbl 부분만 ㅓwbl 식물 ㅓwbl 생장을 ㅓwbl 돕는 ㅓwbl 등을 ㅓwbl 비춘다. ㅓwbl 환경의 ㅓwbl 영향을 ㅓwbl 받으며 ㅓwbl 자라는 ㅓwbl 식물들의 ㅓwbl 상태를 ㅓwbl 미술계의 ㅓwbl 구조와 ㅓwbl 연결하고 ㅓwbl 지도의 ㅓwbl 형태로 ㅓwbl 기록해 ㅓwbl 도식화된 ㅓwbl 예술계의 ㅓwbl 모습을 ㅓwbl 설치와 ㅓwbl 평면 ㅓwbl 작품으로 ㅓwbl 형상화 ㅓwbl 한다. 

허주은은 ㅓwbl 동시대 ㅓwbl 미술이 ㅓwbl 다른 ㅓwbl 예술장르에 ㅓwbl 비해 ㅓwbl 대중들에게 ㅓwbl 관심을 ㅓwbl 받지 ㅓwbl 못하는 ㅓwbl 것에 ㅓwbl 대한 ㅓwbl 고민을 ㅓwbl 미술을 ㅓwbl 시작한 ㅓwbl 이후로 ㅓwbl 지금까지 ㅓwbl 이어오고 ㅓwbl 있다. ㅓwbl 미술영역에 ㅓwbl 자리하면서 ㅓwbl 대중이 ㅓwbl 미술을 ㅓwbl 외면하기도 ㅓwbl 하지만 ㅓwbl 미술관계자들도 ㅓwbl 대중을 ㅓwbl 소외시키는 ㅓwbl ㅓwbl 아닐까라는 ㅓwbl 생각을 ㅓwbl 하게 ㅓwbl 되고 ㅓwbl 이에 ㅓwbl 대한 ㅓwbl 반성과 ㅓwbl 고민을 ㅓwbl 영상작품에 ㅓwbl 담아내었다. ㅓwbl 작가는 ㅓwbl 작품을 ㅓwbl 통해 ㅓwbl 대중과 ㅓwbl 소통하는 ㅓwbl 기회를 ㅓwbl 열고자 ㅓwbl 한다.

참여작가: ㅓwbl 김지현, 히바rh 김혜원, kg3o 윤신혜, 으egr 허주은

출처: 으egr 스페이스만덕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신재은 거바8다 개인전 : CRUSTAISM

Sept. 21, 2019 ~ Oct. 6, 2019

미디어의 카8ㅐk

Sept. 5, 2019 ~ Dec. 4,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