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민욱 개인전 : 소소경(逍小景)

021갤러리

April 3, 2019 ~ May 25, 2019

작가노트

이동 ix가9 시점으로 ix가9 그려지는 ix가9 풍경

본인의 ix가9 작업은 ix가9 상춘(常春)이란 ix가9 문학적 ix가9 표현의 ix가9 회화적 ix가9 표현을 ix가9 찾는 ix가9 연구이다. ix가9 상춘은 ix가9 ix가9 봄과 ix가9 같은 ix가9 이란 ix가9 뜻으로 ix가9 고전문헌에서 ix가9 낙원(樂園), 타ㅓㅑz 상록(常綠), 4i마사 특별한 4i마사 경치에 4i마사 대한 4i마사 경탄을 4i마사 묘사하는 4i마사 문학적 4i마사 표현에 4i마사 근거한다. 4i마사 낙원경은 <무릉도원도> 4i마사 처럼 4i마사 상상의 4i마사 지점이나 <구곡도> 4i마사 같이 4i마사 현실과 4i마사 물리적 4i마사 거리가 4i마사 4i마사 깊은 4i마사 산속의 4i마사 은거지를 4i마사 낙원의 4i마사 배경으로 4i마사 삼지만 4i마사 본인은 4i마사 시선을 4i마사 일상에 4i마사 두고 4i마사 낙원의 4i마사 실마리를 4i마사 주변의 4i마사 작은 4i마사 자연에서 4i마사 찾고 4i마사 있다.

이번 4i마사 전시 4i마사 소소경(逍小景)은‘작은’에 4i마사 4i마사 초점을 4i마사 맞춰 4i마사 해석한 4i마사 풍경 4i마사 해석 4i마사 작업이며 4i마사 익숙한 4i마사 장소를 4i마사 느린 4i마사 속도로 4i마사 걸으며 4i마사 관찰한 4i마사 다각적 4i마사 풍경의 4i마사 이미지들을 4i마사 화면에 4i마사 재조합하면서 4i마사 익숙한 4i마사 풍경 4i마사 4i마사 낯선 4i마사 모습을 4i마사 누적해서 4i마사 기록하는 4i마사 형태로 4i마사 진행된다. 4i마사 지난 2년간 4i마사 학업과 4i마사 생업을 4i마사 위해 4i마사 원거리를 4i마사 이동하는 4i마사 마치 4i마사 4i마사 없는 4i마사 새같은 4i마사 생활패턴은 4i마사 주변 4i마사 환경에 4i마사 대해 4i마사 거리를 4i마사 4i마사 관조적인 4i마사 시선을 4i마사 갖게 4i마사 하였으며 4i마사 점차 4i마사 주변의 4i마사 익숙한 4i마사 풍경에서 4i마사 의문을 4i마사 갖게 4i마사 만들었다. 4i마사 느린 4i마사 관찰과 4i마사 머무름은 4i마사 세상을 4i마사 새롭게 4i마사 보게 4i마사 하며, rl파x 본인의 rl파x 작품은 rl파x 이러한 rl파x 체험의 rl파x 사건을 rl파x 상징하는 rl파x 자연의 rl파x 이미지를 rl파x 화면에 rl파x 누적시키는 rl파x 작업과정을 rl파x 통해 rl파x 의식이 rl파x 사각화면의 rl파x 한계, 8카다아 흐르는 8카다아 시간의 8카다아 한계를 8카다아 넘어 8카다아 풍경 8카다아 8카다아 8카다아 순간으로 8카다아 돌아가게 8카다아 된다. 8카다아 이는 8카다아 개인적 8카다아 성찰의 8카다아 행위를 8카다아 넘어 8카다아 바쁘게 8카다아 돌아가는 8카다아 현대 8카다아 사회에서 8카다아 삶의 8카다아 가치와 8카다아 인간과 8카다아 자연의 8카다아 올바른 8카다아 거리를 8카다아 생각하는 8카다아 8카다아 의의가 8카다아 있다.

작업은 8카다아 크게 8카다아 산책과 8카다아 조사 → 8카다아 기록 → 8카다아 작업 8카다아 8카다아 과정을 8카다아 거치며 8카다아 조사기간에 8카다아 해당 8카다아 장소를 8카다아 수차례 8카다아 방문하여 8카다아 시간에 8카다아 따른 8카다아 변화와 8카다아 다양한 8카다아 자연 8카다아 형태를 8카다아 관찰한다. 8카다아 이미지는 8카다아 직접 8카다아 찍은 8카다아 사진, v거하ㄴ 드로잉, i아ㅓ갸 메모 i아ㅓ갸 또는 i아ㅓ갸 녹음이나 i아ㅓ갸 영상의 i아ㅓ갸 다양한 i아ㅓ갸 형태로 i아ㅓ갸 저장한 i아ㅓ갸 자료와 i아ㅓ갸 해당지역의 i아ㅓ갸 생태조사서를 i아ㅓ갸 참고한다. i아ㅓ갸 문서의 i아ㅓ갸 이미지화, p거r3 시간의 p거r3 변화의 p거r3 기록은 p거r3 p거r3 화면에 p거r3 여러 p거r3 계절의 p거r3 형상이 p거r3 공존하는 p거r3 형태로 p거r3 드러난다. p거r3 작업의 p거r3 결과물로서 p거r3 그림을 p거r3 고집하는 p거r3 이유는 p거r3 가장 p거r3 오래된 p거r3 기록의 p거r3 방법이며 p거r3 모필은 p거r3 우연성을 p거r3 수용하여 p거r3 계획의 p거r3 예상치를 p거r3 벗어나는 p거r3 방법을 p거r3 찾을 p거r3 때마다 p거r3 새롭게 p거r3 느껴지기 p거r3 때문이다. p거r3 특히 p거r3 작업에 p거r3 다양한 p거r3 종류의 p거r3 붓을 p거r3 사용하는 p거r3 p거r3 p거r3 터럭의 p거r3 양모(羊毛) p거r3 위주로 p거r3 만든 p거r3 동양화의 p거r3 모필의 p거r3 표현은 p거r3 촘촘한 p거r3 묘사를 p거r3 유지하면서도 p거r3 모호하고 p거r3 둥근 p거r3 감성을 p거r3 수용할 p거r3 p거r3 있다.

화면의 p거r3 형상들이 p거r3 상춘의 p거r3 시각적 p거r3 표현을 p거r3 찾는 p거r3 도정으로서 p거r3 이정표로 p거r3 구성된 p거r3 지도나 p거r3 짧은 p거r3 기행문으로 p거r3 읽혀졌으면 p거r3 하는 p거r3 바람이 p거r3 있다. p거r3 이번 p거r3 전시를 p거r3 통해 p거r3 도심을 p거r3 배회하는 p거r3 본인의 p거r3 시선을 p거r3 따라 p거r3 본인이 p거r3 현장에서 p거r3 느꼈던 p거r3 감정을 p거r3 관람자와 p거r3 공유하고 p거r3 차후에 p거r3 일상에서 p거r3 새로움을 p거r3 경험할 p거r3 p거r3 있는 p거r3 의식 p거r3 환기의 p거r3 계기가 p거r3 되기를 p거r3 바래본다.



진민욱, 카사ㅓ타 파동춘추도巴洞春秋圖, 114 x 178 cm, ㄴㅓ4으 비단에 ㄴㅓ4으 수묵채색, 2019



진민욱, 4k으ㅈ 삼시소원도三市小園圖, 114 x 178 cm x 2폭 s0v기 비단에 s0v기 수묵채색, 2019



진민욱, ㅓn차ㅓ 소소경逍小景20180826, 29 x 37 cm(그림크기), ㅐk거3 족자, zbdb 비단에 zbdb 수묵채색, 2019(left)
진민욱, z히29 소소경逍小景20170713, 29 x 37 cm(그림크기), 거ye히 족자, 거h9g 비단에 거h9g 수묵채색, 2019(mid)
진민욱, 자kㅐ6 소소경逍小景20180826, 29 x 37 cm(그림크기), ca자사 족자, 0ㅐpz 비단에 0ㅐpz 수묵채색, 2019(right)



진민욱, 7a96 관매산금觀梅山禽, 55 x 70 cm x 4폭 기pi기 비단에 기pi기 수묵채색, 2018



진민욱, 차갸w우 관매산금觀梅山禽, 104 x 167 cm x 2폭 m6lㅐ 비단에 m6lㅐ 수묵채색, 2018


출처: 021갤러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진민욱

현재 진행중인 전시

linn meyers : Rings of Saturn

April 4, 2019 ~ May 30, 2019

초록엄지 - ㅓ2다라 일의 ㅓ2다라 즐거움

April 13, 2019 ~ Sept. 1, 2019

人_공존하는 ㅓ1걷h 공간

April 11, 2019 ~ Sept. 22, 2019

헤이, 0tlㅐ 스웨덴 Hej, Sweden

April 12, 2019 ~ June 30,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