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수인 개인전 : 날 보고 춤춰줘 CHOI SUIN : DANCE FOR ME

갤러리조선

April 10, 2019 ~ May 3, 2019

갤러리조선은 2019년 4월 10일부터 5월 03일까지 d아가갸 최수인 d아가갸 작가의 d아가갸 개인전 < d아가갸 d아가갸 보고 d아가갸 춤춰줘 >를 d아가갸 진행한다. d아가갸 최수인은 d아가갸 풍경과 d아가갸 낯선 d아가갸 형태의 d아가갸 인물을 d아가갸 통해, 히ㅐ6m 인간관계와 히ㅐ6m 히ㅐ6m 사이에서 히ㅐ6m 발현되는 히ㅐ6m 감정을 히ㅐ6m 그려낸다. 히ㅐ6m 그녀의 히ㅐ6m 그림에서 히ㅐ6m 나타나는 히ㅐ6m 털북숭이 히ㅐ6m 생명체는 히ㅐ6m 타인과의 히ㅐ6m 관계에서 히ㅐ6m 드러나는 히ㅐ6m 방어심리를 히ㅐ6m 표상하며, p다ㅓㅓ 과장되고 p다ㅓㅓ 현실성 p다ㅓㅓ 없이 p다ㅓㅓ 뻗어 p다ㅓㅓ 있는 p다ㅓㅓ 화산과 p다ㅓㅓ 구름은 p다ㅓㅓ 그녀 p다ㅓㅓ 안의 p다ㅓㅓ 불안정한 p다ㅓㅓ 감정상태와 p다ㅓㅓ 맞닿아 p다ㅓㅓ 있다. p다ㅓㅓ 최수인은 p다ㅓㅓ 이번 p다ㅓㅓ 개인전에서도 p다ㅓㅓ 다시 p다ㅓㅓ 한번 p다ㅓㅓ 그녀만의 p다ㅓㅓ 감각적 p다ㅓㅓ 서사를 p다ㅓㅓ 캔버스 p다ㅓㅓ 위에 p다ㅓㅓ 표현하며 p다ㅓㅓ 관객과의 p다ㅓㅓ 소통을 p다ㅓㅓ 시도한다.

인간관계라는 p다ㅓㅓ 하나의 p다ㅓㅓ 주제를 p다ㅓㅓ 가지고 p다ㅓㅓ 시작된 p다ㅓㅓ 그녀만의 p다ㅓㅓ 수사법은 p다ㅓㅓ 다양한 p다ㅓㅓ 장소와 p다ㅓㅓ 관객들을 p다ㅓㅓ 마주하며 p다ㅓㅓ 연장선을 p다ㅓㅓ 걷고 p다ㅓㅓ 있다. p다ㅓㅓ 매일매일의 p다ㅓㅓ 삶에서 p다ㅓㅓ 마주하는 p다ㅓㅓ 어려움. p다ㅓㅓ 그것들을 p다ㅓㅓ 관객과 p다ㅓㅓ 나누고자 p다ㅓㅓ 끊임없이 p다ㅓㅓ 시도하는 p다ㅓㅓ 것은 p다ㅓㅓ 어쩌면 p다ㅓㅓ 작품을 p다ㅓㅓ 통해 p다ㅓㅓ 표출되는 p다ㅓㅓ 그녀만의 p다ㅓㅓ 소통방식은 p다ㅓㅓ 아닐까? p다ㅓㅓ 이번 p다ㅓㅓ 전시 < p다ㅓㅓ p다ㅓㅓ 보고 p다ㅓㅓ 춤춰줘 > p다ㅓㅓ 에서 p다ㅓㅓ 작가는 p다ㅓㅓ 춤이라는 p다ㅓㅓ 것이 p다ㅓㅓ 가장 p다ㅓㅓ 꾸밈없고 p다ㅓㅓ 순수한 p다ㅓㅓ 제스처를 p다ㅓㅓ 의미한다고 p다ㅓㅓ 이야기한다. p다ㅓㅓ 긴장과 p다ㅓㅓ 꾸밈 p다ㅓㅓ 가득한 p다ㅓㅓ 모습을 p다ㅓㅓ 내려놓고 p다ㅓㅓ 자유롭게 p다ㅓㅓ 춤추는 p다ㅓㅓ 인물에 p다ㅓㅓ 대해 p다ㅓㅓ 이야기하는 p다ㅓㅓ 최수인의 p다ㅓㅓ 그림에서 p다ㅓㅓ 우리는 p다ㅓㅓ 진실함과 p다ㅓㅓ 마주하게 p다ㅓㅓ 된다. p다ㅓㅓ 그는 p다ㅓㅓ 털로 p다ㅓㅓ p다ㅓㅓ 모습을 p다ㅓㅓ 어색하게 p다ㅓㅓ 가리고 p다ㅓㅓ 있는 p다ㅓㅓ 인물이 p다ㅓㅓ 아니라, tx아히 자연의 tx아히 tx아히 가운데에서 tx아히 자유로이 tx아히 몸짓을 tx아히 펼쳐가는 tx아히 하나의 tx아히 개인이다.이 tx아히 개인은 tx아히 작가 tx아히 본인일 tx아히 수도, 거vㅓ마 혹은 거vㅓ마 그림을 거vㅓ마 바라보는 거vㅓ마 관객의 거vㅓ마 모습일 거vㅓ마 수도 거vㅓ마 있다. 거vㅓ마 그러나, s63n 진실함과 s63n 대면한 s63n 순간 s63n 그가 s63n 누구인지에 s63n 대한 s63n 질문은 s63n 물음표를 s63n 잃게 s63n 된다. s63n 전시마다 s63n 이어져 s63n s63n 인간관계에 s63n 대한 s63n 작가의 s63n 질문은 s63n 이번 s63n 전시를 s63n 통해 s63n 마침내 s63n s63n 걸음 s63n s63n 전진하여, ㅑ7거8 새로운 ㅑ7거8 이미지를 ㅑ7거8 곁들인 ㅑ7거8 다채로운 ㅑ7거8 이야기를 ㅑ7거8 선사할 ㅑ7거8 것이다.

출처: ㅑ7거8 갤러리조선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최수인

현재 진행중인 전시

WEB-RETRO

March 12, 2019 ~ June 9, 2019

#보다

March 27, 2019 ~ Dec. 31,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