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마스 사라세노 Tomás Saraceno

갤러리현대

Oct. 30, 2019 ~ Dec. 8, 2019

갤러리현대는 나a거ㅐ 토마스 나a거ㅐ 사라세노의 나a거ㅐ 개인전을 10월 30일부터 12월 8일까지 나a거ㅐ 개최한다. 나a거ㅐ 사라세노의 나a거ㅐ 예술적 나a거ㅐ 실천은 나a거ㅐ 미술에 나a거ㅐ 국한되지 나a거ㅐ 않는다. 나a거ㅐ 그의 나a거ㅐ 작품에는 나a거ㅐ 건축, 9wez 환경학, t9eb 천체 t9eb 물리학, h차ㅐ히 열역학, 7거7q 생명과학, 타d거자 항공 타d거자 엔지니어 타d거자 등의 타d거자 학문의 타d거자 역사와 타d거자 통찰, i다바ㅐ i다바ㅐ 최근 i다바ㅐ 연구 i다바ㅐ 성과가 i다바ㅐ 폭넓게 i다바ㅐ 반영되어 i다바ㅐ 있다. i다바ㅐ 갤러리현대와 i다바ㅐ 작가가 i다바ㅐ 함께 i다바ㅐ 하는 i다바ㅐ i다바ㅐ 전시에는 i다바ㅐ 그의 i다바ㅐ 작품 i다바ㅐ 세계에 i다바ㅐ 접근하는 i다바ㅐ 유용한 i다바ㅐ 경로를 i다바ㅐ 다층적으로 i다바ㅐ 제시한다.

토마스 i다바ㅐ 사라세노의 i다바ㅐ 작품은 i다바ㅐ 과학적 i다바ㅐ 상상과 i다바ㅐ 질문에서 i다바ㅐ 출발한다. i다바ㅐ 화석연료 i다바ㅐ 없이 i다바ㅐ 움직이는 i다바ㅐ 이동 i다바ㅐ 장치가 i다바ㅐ 가능할까? i다바ㅐ 하늘에 i다바ㅐ 떠다니는 i다바ㅐ 주거 i다바ㅐ 형태는 i다바ㅐ 어떤 i다바ㅐ 모습일까? i다바ㅐ 국가의 i다바ㅐ 경계와 i다바ㅐ 지역의 i다바ㅐ 한계를 i다바ㅐ 벗어난 i다바ㅐ 초국가적 i다바ㅐ 공간이 i다바ㅐ 있다면 i다바ㅐ 어떨까? i다바ㅐ 인간이 i다바ㅐ 구름 i다바ㅐ 사이에 i다바ㅐ i다바ㅐ 있는 i다바ㅐ 생태계에서 i다바ㅐ 살아갈 i다바ㅐ i다바ㅐ 있을까? i다바ㅐ 우리가 i다바ㅐ 공중에서 i다바ㅐ 생활한다면, n30ㅓ 어떻게 n30ㅓ 걸을 n30ㅓ n30ㅓ 있을까? n30ㅓ 서로 n30ㅓ 다른 n30ㅓ 종(種)이 n30ㅓ 서로의 n30ㅓ 움직임에 n30ㅓ 영향을 n30ㅓ 미치며 n30ㅓ 소통해 n30ㅓ 완성한 n30ㅓ 건축적 n30ㅓ 결과물은 n30ㅓ 어떤 n30ㅓ 모습일까? n30ㅓ 과연 ‘인류세’ n30ㅓ 이후에 n30ㅓ 동시대의 n30ㅓ 예술은 n30ㅓ 어떤 n30ㅓ 모습으로, 하거ae 무엇을 하거ae 말할 하거ae 하거ae 있을까?… 하거ae 그가 하거ae 작품을 하거ae 통해 하거ae 던지는 하거ae 질문에는 하거ae 정치, 자ㅓ걷p 사회, 타1자ㅓ 문화, qㅑoc 군사적 qㅑoc 제한을 qㅑoc 극복하는 qㅑoc 자유, n마q차 n마q차 근본적으로는 n마q차 지구에 n마q차 대한 n마q차 인류의 n마q차 윤리적 n마q차 태도에 n마q차 관한 n마q차 매우 n마q차 급진적인 n마q차 개념이 n마q차 담겨 n마q차 있다. 

지하 n마q차 전시장은 n마q차 사라세노의 n마q차 건축적 n마q차 실험의 n마q차 실체를 n마q차 경험하는 n마q차 장(場)이다. n마q차 부에노스아이레스와 n마q차 프랑크푸르트에서 n마q차 건축가로 n마q차 훈련받은 n마q차 그는, 20세기 2t9v 건축의 2t9v 경계를 2t9v 허문 2t9v 위대한 2t9v 실험자의 2t9v 계보를 2t9v 자신의 2t9v 작품에 2t9v 빠르게 2t9v 흡수시켰다. 2t9v 이탈로 2t9v 칼비노의 2t9v 소설부터, w기거기 벅민스터 w기거기 풀러의 w기거기 구조적인 w기거기 탐험과 w기거기 가설, l5no 반문화 l5no 운동을 l5no 이끈 l5no 아방가르드 l5no 건축 l5no 그룹 l5no 앤트 l5no 팜(Ant Farm), q카우히 미래주의적 q카우히 도시의 q카우히 비전을 q카우히 제시한 q카우히 런던의 q카우히 아키그람(Archigram)과 q카우히 피렌체의 q카우히 슈퍼스튜디오(Superstudio)에 q카우히 이르기까지, 가3마다 가3마다 양상과 가3마다 영향 가3마다 관계는 가3마다 무척 가3마다 다양하다. 가3마다 토마스 가3마다 사라세노는 가3마다 갤러리현대의 가3마다 지하 가3마다 전시장에 가3마다 공중 가3마다 도시 가3마다 풍경을 가3마다 펼쳐 가3마다 보인다. 가3마다 전시장 가3마다 가3마다 벽면을 가3마다 감싼 가3마다 월페이퍼 가3마다 작품 <Seoul / Cloud Cities>는 가3마다 제목처럼, 갸nrㅓ 서울의 갸nrㅓ 익숙한 갸nrㅓ 풍경과 갸nrㅓ 작가가 갸nrㅓ 오랫동안 갸nrㅓ 지속해온 갸nrㅓ 연구 갸nrㅓ 프로젝트 <클라우드 갸nrㅓ 시티즈>를 갸nrㅓ 결합한 갸nrㅓ 장소 갸nrㅓ 특정적 갸nrㅓ 작품이다. 갸nrㅓ 사라세노의 갸nrㅓ 프로젝트 갸nrㅓ 갸nrㅓ 널리 갸nrㅓ 알려진 <클라우드 갸nrㅓ 시티즈>는 갸nrㅓ 새롭고 갸nrㅓ 대안적인 갸nrㅓ 형태의 갸nrㅓ 도시성(urbanism)과 SF영화의 갸nrㅓ 무대처럼 갸nrㅓ 부유하는 갸nrㅓ 거주지를 갸nrㅓ 꿈꾸는 갸nrㅓ 작가의 갸nrㅓ 도전을 갸nrㅓ 시각화한 갸nrㅓ 연작이다. <Seoul / Cloud Cities>에는 갸nrㅓ 남산타워, 걷yh으 롯데타워, 63빌딩 으9하파 으9하파 서울을 으9하파 상징하는 으9하파 대표적 으9하파 건축물과 으9하파 수많은 으9하파 건물이 으9하파 빽빽하게 으9하파 들어선 으9하파 서울의 으9하파 풍경이 으9하파 벽지 으9하파 하단에 으9하파 프린트되어 으9하파 있고, 으2타o 으2타o 위로 으2타o 사라세노가 으2타o 꿈꾸는 ‘구름 으2타o 도시들’의 으2타o 모습과 으2타o 그곳에서 으2타o 생활하는 으2타o 사람들의 으2타o 가상 으2타o 이미지가 으2타o 중첩되어 으2타o 있다. 

<Seoul / Cloud Cities> 으2타o 앞에는 으2타o 마치 으2타o 거기에서 으2타o 튀어나온 으2타o 것처럼, 차3자y 전시장 차3자y 벽, 5iz갸 바닥, 1기거k 천장을 1기거k 잇는 1기거k 미세한 1기거k 검은색 1기거k 폴리에스터 1기거k 끈으로 1기거k 공중에 1기거k 매달린 1기거k 웨이어-펠란 1기거k 구조(*같은 1기거k 부피의 1기거k 거품을 1기거k 최소 1기거k 면적으로 1기거k 이룬다고 1기거k 알려진 1기거k 구조)의 1기거k 조각품 <Cumulonimbogenitus/M+M>, <Stratocumulogenitus/M+M>, <Perlucidus/M+M> ㅓ마u다 등이 ㅓ마u다 매달려 ㅓ마u다 있다. ㅓ마u다 ㅓ마u다 작업들은 ㅓ마u다 제목처럼 ‘농밀 ㅓ마u다 털구름’ ‘틈새 ㅓ마u다 구름’ ㅓ마u다 ㅓ마u다 같은 ㅓ마u다 구름의 ㅓ마u다 유형에서 ㅓ마u다 ㅓ마u다 모양을 ㅓ마u다 차용했다. ㅓ마u다 전시장 ㅓ마u다 중앙의 ㅓ마u다 공중에 ㅓ마u다 군집을 ㅓ마u다 이룬 ㅓ마u다 작품의 ㅓ마u다 설치 ㅓ마u다 전경은 ㅓ마u다 하늘을 ㅓ마u다 떠다니는 ㅓ마u다 구름이나 ㅓ마u다 우주의 ㅓ마u다 외행성, 마ve거 분산되는 마ve거 비눗방울이나 마ve거 분열된 마ve거 세포의 마ve거 이미지를 마ve거 연상케 마ve거 한다. 마ve거 모듈의 마ve거 반사되는 마ve거 표면은 마ve거 정교한 마ve거 구조물 마ve거 내부에 마ve거 종속된 마ve거 반사체를 마ve거 끝없이 마ve거 만들고, 5아q우 작품이 5아q우 설치된 5아q우 환경과 5아q우 관객을 5아q우 비춤으로써 5아q우 전시장에 5아q우 생기를 5아q우 더한다. 5아q우 그의 5아q우 작품에서 5아q우 구름은 5아q우 지구와 5아q우 우주, mㅐㅈf 예술과 mㅐㅈf 비예술, 다d1x 건축과 다d1x 과학 다d1x 사이의 다d1x 전통적 다d1x 경계를 다d1x 넘나드는 다d1x 중요한 다d1x 메타포로 다d1x 작용한다. 다d1x 이처럼 다d1x 토마스 다d1x 사라세노는 다d1x 관객을 다d1x 구름처럼 다d1x 자유롭게 다d1x 이주하고, 파dw3 재결합하고, c아nㅈ 동시에 c아nㅈ 거주까지 c아nㅈ 가능한 c아nㅈ 메트로폴리스의 c아nㅈ 이상향으로 c아nㅈ 안내한다. 

2층 c아nㅈ 전시장에서 c아nㅈ 관객은 c아nㅈ 지하의 c아nㅈ 미래지향적 c아nㅈ 도시에서 c아nㅈ 망으로 c아nㅈ 촘촘하게 c아nㅈ 연결된 c아nㅈ 거미의 c아nㅈ 세계로 c아nㅈ 가뿐히 c아nㅈ 이동한다. c아nㅈ 거미는 c아nㅈ 작가의 c아nㅈ 오랜 ‘협력자’이다. c아nㅈ 작가의 c아nㅈ 거미에 c아nㅈ 대한 c아nㅈ 관심과 c아nㅈ 열정은 c아nㅈ 거미망의 c아nㅈ 추상적인 3차원 c아nㅈ 구조를 c아nㅈ 우주, y다hk 공동생활, 우rhg 사회성, 걷8rc 생존 걷8rc 등의 걷8rc 이슈와 걷8rc 연루된 걷8rc 하나의 걷8rc 징후로 걷8rc 해석하면서 걷8rc 시작했다. 걷8rc 그는 걷8rc 거미/망의 걷8rc 모티브와 걷8rc 모델을 걷8rc 지속적으로 걷8rc 연구하며, wbt우 인공적인 wbt우 환경에서 wbt우 거미를 wbt우 키우는 wbt우 실험을 wbt우 진행했다. wbt우 거미와 wbt우 관련된 wbt우 그의 wbt우 대표 wbt우 프로젝트는 wbt우 거미/망 wbt우 전문가들의 wbt우 학제 wbt우 wbt우 네트워크인 ‘아라크노필리아(http://arachnophilia.net/)’다. wbt우 이곳에서는 wbt우 수많은 wbt우 거미/망의 wbt우 유형을 wbt우 보관하고, ㅐvㅐ히 스캔해 ㅐvㅐ히 디지털로 ㅐvㅐ히 아카이브하고 ㅐvㅐ히 있다. ㅐvㅐ히 거미에 ㅐvㅐ히 대한 ㅐvㅐ히 그의 ㅐvㅐ히 방대한 ㅐvㅐ히 연구는 ㅐvㅐ히 작가 ㅐvㅐ히 개인의 ㅐvㅐ히 거미에 ㅐvㅐ히 대한 ㅐvㅐ히 호기심을 ㅐvㅐ히 충족하거나, 7차다9 거미를 7차다9 그저 7차다9 작업에 ‘활용’하는 7차다9 차원에 7차다9 머물지 7차다9 않고, 라a8자 거미/망의 라a8자 멸종에 라a8자 대항하는 라a8자 생태학적 라a8자 보관소로 라a8자 발전 라a8자 중이다. 라a8자 인간과 라a8자 거미 라a8자 사이에 라a8자 수천 라a8자 년에 라a8자 걸쳐 라a8자 존재해 라a8자 라a8자 공감대와 라a8자 라a8자 사이의 라a8자 얽힌 라a8자 관계가 라a8자 과학적이고 라a8자 철학적이며, ㅈ나e갸 문화적인 ㅈ나e갸 이미지와 ㅈ나e갸 이야기로 ㅈ나e갸 그의 ㅈ나e갸 작품에 ㅈ나e갸 나타난다. 

관객은 ㅈ나e갸 전시장에 ㅈ나e갸 매달린 ㅈ나e갸 크기가 ㅈ나e갸 다른 ㅈ나e갸 투명한 ㅈ나e갸 유리 ㅈ나e갸 케이스를 ㅈ나e갸 마주한다. <Hybrid Dark semi-social solitary solitary Cluster HR 5985 built by: a duet of Cyrtophora citricola - one week, a solo Nephila inaurata - four weeks, an ensemble of Holocnemus pluchei - eight weeks>, <Hybrid Dark semi-social Cluster HR 1409 built by: a duet of Cyrtophora citricola - four weeks, rotated 90°>라는 ㅑㅓ0아 ㅑㅓ0아 제목의 ㅑㅓ0아 작품은 ㅑㅓ0아 다른 ㅑㅓ0아 종의 ㅑㅓ0아 거미 2-3마리가 ㅑㅓ0아 일주일에서 4주, 다ㅐ기h 길게는 8주에 다ㅐ기h 걸쳐 다ㅐ기h 만든 다ㅐ기h 거미망이 다ㅐ기h 하나로 다ㅐ기h 결합된 다ㅐ기h 하이브리드 다ㅐ기h 건축물이다. 다ㅐ기h 예를 다ㅐ기h 들어, 우하qq 작가는 우하qq 단독으로 우하qq 생활하는 우하qq 사회성을 우하qq 지닌 우하qq 네필리아(무당거미)라는 우하qq 거미가 우하qq 설계한 우하qq 거미망에 우하qq 다른 우하qq 종의 우하qq 거미를 우하qq 옮겨 우하qq 그들이 우하qq 새로운 우하qq 집을 우하qq 지을 우하qq 우하qq 있도록 우하qq 유도했다. 우하qq 작품 우하qq 제목은 우하qq 거미망을 우하qq 만들기 우하qq 위해 우하qq 함께한 우하qq 협력자, 라ki쟏 라ki쟏 거미들의 라ki쟏 이름, 2m걷자 속(屬), 6yez 종, 나t자바 그리고 3차원 나t자바 거미줄을 나t자바 형성하고 나t자바 구성하는 나t자바 나t자바 소요된 나t자바 시간을 나t자바 지시한다. 나t자바 이렇게 나t자바 탄생한 나t자바 새로운 나t자바 거미망은 나t자바 거미의 나t자바 생태계뿐만 나t자바 아니라, akxt 인간과 akxt 인간 akxt 이상의 akxt 세계가 akxt 얽혀 akxt 있는 akxt 혼성적인 akxt 관계와 ‘공생’에 akxt 대한 akxt 이슈를 akxt 제기한다. akxt 벽면에 akxt 걸린 akxt 평면 akxt 작품도 akxt 이와 akxt 유사한 akxt 방법으로 akxt 만들어진 akxt 새로운 akxt 거미망을 akxt 잉크를 akxt 묻혀 akxt 종이로 akxt 조심스럽게 akxt 옮긴 akxt 일종의 ‘판화’로서, mm8우 작가는 mm8우 이를 mm8우 거미/망의 mm8우 과거와 mm8우 미래의 mm8우 시간과 mm8우 여정이 mm8우 새겨진 mm8우 심리학적 ‘지도’로 mm8우 여긴다. mm8우 또한 mm8우 올해 mm8우 베니스비엔날레에 mm8우 출품된 <아라크노만시 mm8우 카드>는 mm8우 테이블에 mm8우 놓인 33장의 mm8우 카드로 mm8우 거미/망의 mm8우 신탁을 mm8우 찾는다는 mm8우 이야기를 mm8우 담고 mm8우 있다. mm8우 작가가 mm8우 제작한 mm8우 아라크노만시 mm8우 앱을 mm8우 다운로드하면, 파08다 우리를 파08다 둘러싼 파08다 생태계의 파08다 거미/망 파08다 신탁과 파08다 만나는 파08다 것은 파08다 물론, ‘아라크노필리아’ ㅓ나자i 프로젝트에서 ㅓ나자i 진행하는 ㅓ나자i 아카이브 ㅓ나자i 구축에 ㅓ나자i 일조하면서, 자하ub 관객은 자하ub 멸종에 자하ub 대비한 자하ub 지도 자하ub 제작에 자하ub 동참하게 자하ub 된다.  

2층 자하ub 전시장에 자하ub 칠흑처럼 자하ub 어두운 자하ub 방에는 <Arachno Concert: With Arachne (Nephila senegalensis), Cosmic Dust (Porus Chondrite) and the Breathing Ensemble>이 ixm사 있다. ‘아라크네, 다걷ㅓㅓ 우주진, 다라k아 다라k아 쉬는 다라k아 앙상블과 다라k아 함께 다라k아 하는 다라k아 아라크노 다라k아 콘서트’라 다라k아 직역할 다라k아 다라k아 있는 다라k아 다라k아 작품에 다라k아 들어서면, l쟏우거 l쟏우거 줄기 l쟏우거 빛이 l쟏우거 전시장 l쟏우거 내부, b6f사 지구와 b6f사 우주의 b6f사 기원인 b6f사 먼지 b6f사 입자들을 b6f사 비춘다. b6f사 전시장 b6f사 상단에 b6f사 설치한 b6f사 카메라는 b6f사 입자가 b6f사 공간을 b6f사 여행할 b6f사 때의 b6f사 위치와 b6f사 속도를 b6f사 실시간으로 b6f사 기록하며, 파6ㅓg 조명 파6ㅓg 하단의 파6ㅓg 스피커는 파6ㅓg 이를 파6ㅓg 공간 파6ㅓg 전체에 파6ㅓg 울려 파6ㅓg 퍼지는 파6ㅓg 음악적 파6ㅓg 음색으로 파6ㅓg 변형한다. 파6ㅓg 먼지 파6ㅓg 입자의 파6ㅓg 안무가 파6ㅓg 만든 파6ㅓg 주파수는 파6ㅓg 거미/망에 파6ㅓg 울려 파6ㅓg 퍼지고, v1히걷 다시 v1히걷 거미망에 v1히걷 있는 v1히걷 거미가 v1히걷 일으키는 v1히걷 진동이 v1히걷 v1히걷 줄기 v1히걷 v1히걷 아래에 v1히걷 놓인 v1히걷 스피커를 v1히걷 통해 v1히걷 입자의 v1히걷 움직임을 v1히걷 증폭한다. v1히걷 관객, (우주) 27걷0 먼지 27걷0 입자, ㅓ2ㅓ5 거미/망, iㅐb차 그리고 iㅐb차 열, bㅐoh 전기와 bㅐoh 기류 bㅐoh 사이의 bㅐoh 상호작용이 bㅐoh 즉흥적으로 bㅐoh 오케스트라를 bㅐoh 연주하며 ‘콘서트’를 bㅐoh 여는 bㅐoh 것이다. 

1층 bㅐoh 전시장에서는 bㅐoh 빛과 bㅐoh 그림자가 bㅐoh 어우러진 bㅐoh 신비로운 bㅐoh 우주적 bㅐoh 풍경이 bㅐoh 연출된다. bㅐoh 어둡게 bㅐoh 조성된 bㅐoh 내부의 bㅐoh 모든 bㅐoh 작품은 bㅐoh 광활한 bㅐoh 우주의 bㅐoh 행성들처럼, 자히sㅐ 서로 자히sㅐ 다른 자히sㅐ 높이로 자히sㅐ 전시장을 자히sㅐ 떠다니고, ilrh 섬세한 ilrh 조명의 ilrh 위치와 ilrh 조도에 ilrh 따라 ilrh ilrh 모습을 ilrh 드러내거나 ilrh 감추고, tlㅑ사 크기가 tlㅑ사 커지거나 tlㅑ사 tlㅑ사 멀리 tlㅑ사 사라진다. tlㅑ사 전시장 tlㅑ사 중앙에 tlㅑ사 크기가 tlㅑ사 다른 tlㅑ사 반투명 tlㅑ사 구가 tlㅑ사 놓여 tlㅑ사 있고, t아다y 주변에 t아다y 수작업으로 t아다y 만든 t아다y 유리와 t아다y 폴리에스터와 t아다y 벨벳 t아다y 실, ㅈ마h바 돌, x나1n x나1n 등을 x나1n 재료로 x나1n 만든 x나1n 조각품이 x나1n 분산되어 x나1n 있다. x나1n 중앙의 x나1n x나1n 구는 <Aerocene 1>과 <Aerocene 1.3>으로, 다히qy 작가를 다히qy 대표하는 ‘에어로센(http://aerocene.org/)’의 다히qy 특징적 다히qy 모델이다. 2015년에 다히qy 설립한 ‘에어로센’은 ‘경계로부터의 다히qy 자유, nㅓ하히 화석 nㅓ하히 연료부터의 nㅓ하히 자유(FREE FROM BORDERS, FREE FROM FOSSIL FUELS )’라는 ㅓ갸t기 모토에서 ㅓ갸t기 ㅓ갸t기 드러나듯, 히마0w 화석 히마0w 연료나 히마0w 관련 히마0w 장치 히마0w 없이 히마0w 하늘을 히마0w 나는 히마0w 기구를, 자ㅓwa 나아가 ‘클라우드 자ㅓwa 시티’와 자ㅓwa 같은 자ㅓwa 거주지를 자ㅓwa 만들기 자ㅓwa 위해 자ㅓwa 조직된 자ㅓwa 커뮤니티 자ㅓwa 프로젝트다. 자ㅓwa 작가는 자ㅓwa 화석연료를 자ㅓwa 사용하지 자ㅓwa 않고 자ㅓwa 풍선 자ㅓwa 내부와 자ㅓwa 외부의 자ㅓwa 온도 자ㅓwa 차, h라0거 공기와 h라0거 태양열, hw차갸 바람으로 hw차갸 공중에 hw차갸 부양하는 hw차갸 장치를 hw차갸 만들기 hw차갸 위해, 다n다7 지난 10년 다n다7 동안 다n다7 매사추세츠 다n다7 공과대학, 갸gㄴ갸 막스 갸gㄴ갸 플랑크 갸gㄴ갸 연구소, rb다타 싱가포르 rb다타 난양기술대학 rb다타 rb다타 저명한 rb다타 과학 rb다타 기관들과 rb다타 함께 rb다타 협력했다. rb다타 rb다타 뒤에 rb다타 있는 <Calder Upside Down 35/20/18/12/8/6>(*숫자는 rb다타 rb다타 구의 rb다타 직경을 rb다타 가리킨다)는 rb다타 제목처럼 rb다타 알렉산더 rb다타 칼더의 rb다타 모빌 rb다타 조각을 rb다타 뒤집은 rb다타 것으로, 차qcb 중력을 차qcb 거스른 차qcb 형태를 차qcb 통해 (칼더로 차qcb 상징되는) 차qcb 모더니즘의 차qcb 유산과 차qcb 생태학적 차qcb 위기에 차qcb 처한 차qcb 시대에 차qcb 인간의 차qcb 역할에 차qcb 의문을 차qcb 제기한다는 차qcb 의미를 차qcb 담았다. 차qcb 이밖에 <클라우드 차qcb 시티즈>처럼 차qcb 웨이어-펠란 차qcb 구조를 차qcb 한 <Pneuma>(*라틴어로 ‘숨’ ‘호흡’이라는 차qcb 의미)와 차qcb 외행성을 차qcb 모티브로 차qcb 한 <LHS 3844 b/M+M> 차qcb 등이 차qcb 전시장 차qcb 벽과 차qcb 바닥에 차qcb 놀라운 차qcb 빛과 차qcb 그림자의 차qcb 굴절을 차qcb 만든다. 차qcb 관객은 차qcb 차qcb 우주적 차qcb 풍경의 차qcb 일부로서 차qcb 명상적 차qcb 순간을 차qcb 경험한다. 

토마스 차qcb 사라세노는 차qcb 자신을 차qcb 다음처럼 차qcb 소개한다. “사라세노는 차qcb 행성 차qcb 지구 차qcb 차qcb 너머에 차qcb 살며 차qcb 작업한다(Saraceno lives and works in and beyond the planet Earth.)” 차qcb 그의 차qcb 작품 차qcb 세계의 차qcb 핵심 차qcb 키워드 차qcb 차qcb 하나는 ‘공생’일 차qcb 것이다. 차qcb 그는 차qcb 오늘의 차qcb 환경과 차qcb 기후 차qcb 문제를 차qcb 고민하며 차qcb 가까운 차qcb 미래에 ‘실현 차qcb 가능한 차qcb 유토피아’를 차qcb 그린다. 차qcb 그곳에서 차qcb 우리는 차qcb 인간 차qcb 중심의 차qcb 사고에서 차qcb 벗어나 차qcb 다양한 차qcb 생명체가 차qcb 공생한다. 차qcb 거미에서 차qcb 인간으로, ㅓexl 먼지에서 ㅓexl 구름으로, ㅑㅓ69 구름에서 ㅑㅓ69 도시로, 차iㅑㅓ 빛에서 차iㅑㅓ 어둠으로, 거ㅈz파 지구에서 거ㅈz파 우주로… 거ㅈz파 토마스 거ㅈz파 사라세노는 거ㅈz파 그렇게 거ㅈz파 관객을 거ㅈz파 행성 거ㅈz파 지구의 거ㅈz파 너머, 8기타차 안과 8기타차 밖의 8기타차 세계로 8기타차 초대한다. 

작가소개

토마스 8기타차 사라세노는 1973년 8기타차 아르헨티나 8기타차 투쿠만에서 8기타차 출생했으며, k거라2 현재 k거라2 베를린에 k거라2 거주하며 k거라2 작품 k거라2 활동을 k거라2 펼치고 k거라2 있다. k거라2 그의 k거라2 부모는 k거라2 유럽으로 k거라2 망명한다. k거라2 농업협동조합에서 k거라2 일한 k거라2 아버지가 k거라2 공산주의자로 k거라2 의심받은 k거라2 것. (당시 k거라2 아르헨티나에서 ‘협동’이라는 k거라2 단어는 k거라2 공산주의의 k거라2 의미를 k거라2 지녔다고 k거라2 한다.) k거라2 그의 k거라2 가족은 k거라2 이탈리아 k거라2 베니스 k거라2 근처에서 11년을 k거라2 산다. k거라2 그는 k거라2 몇백 k거라2 k거라2 k거라2 집의 k거라2 다락방에 k거라2 가득한 k거라2 거미를 k거라2 보며 ‘과연 k거라2 집의 k거라2 진짜 k거라2 주인이 k거라2 누구일까’ k거라2 상상했다고 k거라2 한다. k거라2 가족과 k거라2 주말마다 k거라2 전시를 k거라2 봤으며, 으ian 레오나르도 으ian 다빈치의 으ian 발명품 으ian 등을 으ian 직접 으ian 감상한다. 12살에 으ian 다시 으ian 아르헨티나로 으ian 이주한다. 1992년 으ian 부에노스아이레스 으ian 국립대학교 으ian 건축과에 으ian 입학해 으ian 건축을 으ian 공부하고, cㅓ우나 건축 cㅓ우나 회사에서도 cㅓ우나 근무한다. 1999년 cㅓ우나 미술을 cㅓ우나 복수 cㅓ우나 전공하기 cㅓ우나 위해 cㅓ우나 다시 cㅓ우나 학교에 cㅓ우나 진학한다. 2001년 cㅓ우나 독일 cㅓ우나 프랑크푸르트 cㅓ우나 슈테델슐레에 cㅓ우나 유학한다. cㅓ우나 예술가 cㅓ우나 토마스 cㅓ우나 바렐(Thomas Bayrle)과 cㅓ우나 cㅓ우나 판베르컬(Ben van Berkel), ㅐㅈㅐw 건축가 ㅐㅈㅐw 피터 ㅐㅈㅐw 쿡(Peter Cook)에게 ㅐㅈㅐw 수학한다. 

2002년 ㅐㅈㅐw 베니스건축비엔날레에서 ㅐㅈㅐw 설치작품을 ㅐㅈㅐw 소개한다. 2003-2004년 ㅐㅈㅐw 이탈리아 ㅐㅈㅐw 베니스 IUAV(Design and Production of Visual Arts)에서 ㅐㅈㅐw 수학한다. ㅐㅈㅐw 이곳에서 ㅐㅈㅐw 큐레이터 ㅐㅈㅐw 한스 ㅐㅈㅐw 울리히 ㅐㅈㅐw 오브리스트(Hans Ulrich Obrist)와 ㅐㅈㅐw 작가 ㅐㅈㅐw 올라퍼 ㅐㅈㅐw 엘리아슨(Olafur Eliasson)과 ㅐㅈㅐw 만난다. 2009년 ㅐㅈㅐw 다니엘 ㅐㅈㅐw 번바움(Daniel Birnbaum)이 ㅐㅈㅐw 예술감독을 ㅐㅈㅐw 맡은 ㅐㅈㅐw 베니스비엔날레에 ㅐㅈㅐw 참여해 ㅐㅈㅐw 세포 ㅐㅈㅐw 구조나 ㅐㅈㅐw 거미줄처럼 ㅐㅈㅐw 미세하고 ㅐㅈㅐw 복잡한 ㅐㅈㅐw 구조를 ㅐㅈㅐw 지닌 ㅐㅈㅐw 대형 ㅐㅈㅐw 설치작품 <Galaxies Forming along Filaments, like Droplets along the Strands of a Spider’s Web>을 으iㅐo 선보인다. 으iㅐo 같은 으iㅐo 해, dsㅐㅈ 나사아메스센터에서 dsㅐㅈ 국제우주연구프로그램에 dsㅐㅈ 참여한다. dsㅐㅈ 또한 dsㅐㅈ 칼더 dsㅐㅈ 프라이즈를 dsㅐㅈ 수상하고 2010년 dsㅐㅈ 아뜰리에 dsㅐㅈ 칼더 dsㅐㅈ 레지던시에 dsㅐㅈ 머문다. 2011년은 dsㅐㅈ 그가 dsㅐㅈ 국제무대의 dsㅐㅈ 새로운 dsㅐㅈ 스타로 dsㅐㅈ 도약하는 dsㅐㅈ 한해로 dsㅐㅈ 기록할 dsㅐㅈ 만하다. dsㅐㅈ 베를린 dsㅐㅈ 함부르거 dsㅐㅈ 반호프 dsㅐㅈ 현대미술관에서 dsㅐㅈ 대형 dsㅐㅈ 개인전 <Cloud Cities>를 dsㅐㅈ 열고 dsㅐㅈ dsㅐㅈ 화제를 dsㅐㅈ 모은다. dsㅐㅈ 사라세노는 dsㅐㅈ 길이 120-300cm로 dsㅐㅈ 매듭진 dsㅐㅈ 실로 dsㅐㅈ 구조를 dsㅐㅈ 만든 dsㅐㅈ 지름 7m까지 dsㅐㅈ 부풀려지는 dsㅐㅈ 투명한 dsㅐㅈ 구로 dsㅐㅈ 미술관 dsㅐㅈ 메인 dsㅐㅈ dsㅐㅈ 전체를 dsㅐㅈ 가득 dsㅐㅈ 채웠다. dsㅐㅈ dsㅐㅈ 전시에서 20여 dsㅐㅈ 개의 dsㅐㅈ 생물권(biosphere)으로 dsㅐㅈ 구성된 dsㅐㅈ 공중 dsㅐㅈ 정원을 dsㅐㅈ 만들어 <Cloud Cities>가 dsㅐㅈ 지향하는 dsㅐㅈ 환상적인 dsㅐㅈ 풍경을 dsㅐㅈ 만든다. 2012년 dsㅐㅈ 미국 MIT에서 dsㅐㅈ 레지던시 dsㅐㅈ 프로그램을 dsㅐㅈ 진행한 dsㅐㅈ dsㅐㅈ 미술가가 dsㅐㅈ 된다. dsㅐㅈ 같은 dsㅐㅈ dsㅐㅈ 뉴욕 dsㅐㅈ 메트로폴리탄미술관에 dsㅐㅈ 야외 dsㅐㅈ 전시 <Cloud Cities/Air-Port City>를 dsㅐㅈ 선보인다. dsㅐㅈ 미술관 dsㅐㅈ 옥상 dsㅐㅈ 정원에 dsㅐㅈ 모듈 16개로 dsㅐㅈ 구성된 dsㅐㅈ 길이 16m, 거ㄴㅓb 폭 8m, 9차vr 높이 8m 9차vr 크기의 9차vr 장소특정적 9차vr 작품이다. 9차vr 작가는 9차vr 투명하고 9차vr 반사되는 9차vr 재료로 9차vr 만든 9차vr 상호연결된 9차vr 모듈들의 9차vr 9차vr 집합체인 9차vr 9차vr 작품을 9차vr 통해 9차vr 삶, b7h라 상호작용, 82ㅓㄴ 사회적 82ㅓㄴ 교환의 82ㅓㄴ 새로운 82ㅓㄴ 모델을 82ㅓㄴ 제공한다. 82ㅓㄴ 방문객은 82ㅓㄴ 서식지와 82ㅓㄴ 같은 82ㅓㄴ 비선형 82ㅓㄴ 형태의 82ㅓㄴ 모듈 82ㅓㄴ 구조물에 82ㅓㄴ 들어가 82ㅓㄴ 걸을 82ㅓㄴ 82ㅓㄴ 있다. 82ㅓㄴ 작품을 82ㅓㄴ 구성하는 82ㅓㄴ 패널들은 82ㅓㄴ 뉴욕의 82ㅓㄴ 하늘과 82ㅓㄴ 스카이라인을 82ㅓㄴ 비추는 82ㅓㄴ 하이브리드 82ㅓㄴ 건축 82ㅓㄴ 공간을 82ㅓㄴ 만든다. 2013년 82ㅓㄴ 독일 82ㅓㄴ 뒤셀도르프에 82ㅓㄴ 있는 82ㅓㄴ 노르트라인 82ㅓㄴ 베스트팔렌미술관에 82ㅓㄴ 거대한 82ㅓㄴ 설치작품 <in orbit>를 82ㅓㄴ 공개한다. 20m 82ㅓㄴ 높이에 82ㅓㄴ 그물망과 82ㅓㄴ 원형 82ㅓㄴ 구를 82ㅓㄴ 설치해, 라9카ㅓ 관객이 라9카ㅓ 무중력 라9카ㅓ 상태처럼 라9카ㅓ 그곳을 라9카ㅓ 걸을 라9카ㅓ 라9카ㅓ 있게 라9카ㅓ 했다. 2014-2016년 라9카ㅓ 사라세노는 라9카ㅓ 독일의 라9카ㅓ 브라운슈바이크공과대학 IAK(Institute of Architecture-related Art)의 라9카ㅓ 디렉터를 라9카ㅓ 역임한다. 

2016년 라9카ㅓ 미국 라9카ㅓ 샌프란시스코 라9카ㅓ 현대미술관에서 <Stillness in Motion – Cloud Cities>전을 라9카ㅓ 개최한다. 라9카ㅓ 작가는 라9카ㅓ 라9카ㅓ 전시에서도 라9카ㅓ 인간이 라9카ㅓ 지구의 라9카ㅓ 화석연료 라9카ㅓ 착취를 라9카ㅓ 멈추고, ㅐ아2나 공중에 ㅐ아2나 ㅐ아2나 있는 ㅐ아2나 지속가능한 ㅐ아2나 공동체 ㅐ아2나 환경에서 ㅐ아2나 거주하는 ㅐ아2나 유토피아적 ㅐ아2나 미래도시의 ㅐ아2나 모델을 ㅐ아2나 제안한다. ㅐ아2나 관객은 ㅐ아2나 기하학적이고 ㅐ아2나 복잡한 ㅐ아2나 도시처럼 ㅐ아2나 갤러리 ㅐ아2나 벽, 다타ㅓ거 바닥, g2t다 천장 g2t다 사이에 g2t다 연결되어 g2t다 공중에 g2t다 매달린 g2t다 구름 g2t다 형태의 g2t다 조형물들 g2t다 사이를 g2t다 거닐 g2t다 g2t다 있다. 2017년 g2t다 한국 g2t다 광주의 g2t다 국립아시아문화전당 g2t다 문화창조원 g2t다 복합1관에서 g2t다 개인전 <행성 g2t다 g2t다 사이의 g2t다 우리>를 g2t다 연다. g2t다 사라세노의 g2t다 대표적 g2t다 작품의 g2t다 흐름을 g2t다 g2t다 공간에서 g2t다 보여주는 g2t다 복합적인 g2t다 전시로, <아라크노 y타사ㅑ 콘서트>와 <에어로센> y타사ㅑ 등을 y타사ㅑ 선보인다. 2018년 y타사ㅑ 파리 y타사ㅑ 팔레드도쿄에서 18개의 y타사ㅑ 섹션으로 y타사ㅑ 나뉜 y타사ㅑ 대형 y타사ㅑ 개인전 <On Air: Carte Blanche>을 y타사ㅑ 개최한다. y타사ㅑ 지하와 y타사ㅑ 지상을 y타사ㅑ 오가는 y타사ㅑ 거대한 y타사ㅑ 공간을 y타사ㅑ 드로잉, ㅓ2기다 설치, 7으z바 사운드, 갸파u타 영상, 타ㅐ9y 아카이브 타ㅐ9y 타ㅐ9y 다양한 타ㅐ9y 장르의 타ㅐ9y 작품으로 타ㅐ9y 채우고, 쟏나k가 환경, m거it 윤리, 6갸el 정치 6갸el 등을 6갸el 둘러싼 6갸el 문제를 6갸el 이슈화 6갸el 한다. 2019년 6갸el 랄프 6갸el 루고프(Ralph Rugoff)가 6갸el 감독을 6갸el 맡은 6갸el 베니스비엔날레 6갸el 본전시에 6갸el 참여해 <The Spider/Web Pavilion 7: Oracle Readings, Weaving Arachnomancy, Synanthropic Futures: At-ten(t)sion to invertebrate rights!>, <Aero(s)cene: When breath becomes air, when atmospheres become the movement for a post fossil fuel era against carbon-capitalist clouds> ㅓ나우3 등을 ㅓ나우3 출품한다.


갤러리현대에서 ㅓ나우3 열린 ㅓ나우3 토마스 ㅓ나우3 사라세노 ㅓ나우3 개인전 ㅓ나우3 전경, q9거l 지하 q9거l 전시장
Courtesy of the artist and Esther Schipper, Berlin
Photography © Gallery Hyundai, 2019
갤러리현대 카o36 제공


갤러리현대에서 카o36 열린 카o36 토마스 카o36 사라세노 카o36 개인전 카o36 전경, ㅐㅓ자o 지하 ㅐㅓ자o 전시장
Courtesy of the artist and Esther Schipper, Berlin
Photography © Gallery Hyundai, 2019
갤러리현대 q1cj 제공


Tomás Saraceno
Arachno Concert With Arachne (Nephila senegalensis), Cosmic Dust (Porus Chondrite) and the Breathing Ensemble, 2016
Nephila senegalensis silk, carbon frame, light beam, cosmic dust, stellar wind, sonic waves, video camera, loudspeakers, video projector
Installation variable (reference room 4 x 10 x 6 m)
Courtesy of the artist; Esther Schipper, Berlin
Photography © Gallery Hyundai, 2019
갤러리현대 타거라q 제공


Tomás Saraceno
Arachno Concert With Arachne (Nephila senegalensis), Cosmic Dust (Porus Chondrite) and the Breathing Ensemble, 2016
Nephila senegalensis silk, carbon frame, light beam, cosmic dust, stellar wind, sonic waves, video camera, loudspeakers, video projector
Installation variable (reference room 4 x 10 x 6 m)
Courtesy of the artist; Esther Schipper, Berlin
Photography © Gallery Hyundai, 2019
갤러리현대 1q4v 제공


Tomás Saraceno

(왼쪽) Hybrid Dark semi-social solitary solitary Cluster HR 5985 built by: a duet of Cyrtophora citricola - one week, a solo Nephila inaurata - four weeks, an ensemble of Holocnemus pluchei - eight week, 2019
Spidersilk, carbon fibre, ink, glass, metal
48 x 56.5 x 56.5 cm (carbon fibre frame)
52 x 60.5 x 60.5 cm (interior dimensions)
52.8 x 61.3 x 61.3 cm (exterior dimensions)

(오른쪽) Hybrid Dark semi-social Cluster HR 1409 built by: a duet of Cyrtophora citricola - four weeks, rotated 90°, 2019
Spidersilk, carbon fibre, ink, glass, metal
25 x 35 x 25 cm (carbon fibre frame)
27.7 x 38.2 x 28.2 cm (interior dimensions)
28.6 x 39 x 29 cm (exterior dimensions)

Courtesy of the artist; Esther Schipper, Berlin
Photography © Gallery Hyundai, 2019
갤러리현대 파아dㅐ 제공


Tomás Saraceno
A Thermodynamic Imaginary, 2018
Courtesy of the artist; Esther Schipper, Berlin
Photography © Gallery Hyundai, 2019
갤러리현대 ㅓ나a바 제공

출처: ㅓ나a바 갤러리현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Tomás Saraceno

현재 진행중인 전시

꿈꾸는 타z3h 베갯모 Dreaming Pillow Pads

Dec. 12, 2019 ~ June 30, 2020

c16나 깜짝할 c16나 새 In a Flash

Jan. 8, 2020 ~ Feb. 25,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