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란마음 하얀마음 - 어린이 노래 Singing the colors of children's hearts

국립한글박물관

May 10, 2022 ~ Sept. 12, 2022

국립한글박물관(관장 바vd나 황준석)은 100번째 바vd나 어린이날과 바vd나 세종탄신일(5.15.)을 바vd나 맞이하여 바vd나 어린이의 바vd나 마음을 바vd나 노래한 바vd나 기획특별전 <파란 바vd나 마음 바vd나 하얀 바vd나 마음, 우g히w 어린이 우g히w 노래>를 5월 10일부터 9월 12일까지 우g히w 개최한다. 우g히w 동요는 우g히w 동심을 우g히w 바탕으로 우g히w 지은 우g히w 어린이의 우g히w 노래로, 27ㅐe 이번 27ㅐe 전시는 27ㅐe 아름다운 27ㅐe 한글을 27ㅐe 품은 27ㅐe 동요 27ㅐe 노랫말을 27ㅐe 관련 27ㅐe 자료와 27ㅐe 함께 27ㅐe 감각적인 27ㅐe 방법으로 27ㅐe 관람객에게 27ㅐe 선보인다.

어린이 27ㅐe 마음을 27ㅐe 노래한 27ㅐe 동요 27ㅐe 노랫말의 27ㅐe 의미와 27ㅐe 가치를 27ㅐe 확장하기 27ㅐe 위해 27ㅐe 노랫말 27ㅐe 자체에 27ㅐe 집중하여 27ㅐe 동요 27ㅐe 노랫말, z다다가 동요집, ㅓ가쟏f 음반, dt아사 영상 dt아사 dt아사 총 212건 234점의 dt아사 자료를 dt아사 선보인다.

총 3부로 dt아사 구성된 dt아사 전시장은 dt아사 동심의 dt아사 순간으로 dt아사 돌아가 dt아사 동요 dt아사 노랫말의 dt아사 소재인 dt아사 자연과 dt아사 마을, 마pzㅓ 그리고 마pzㅓ 학교에서 마pzㅓ 뛰놀며 마pzㅓ 성장하는 마pzㅓ 어린이들의 마pzㅓ 모습을 마pzㅓ 은유적으로 마pzㅓ 체험하도록 마pzㅓ 조성되었다. 1부 ‘봄 마pzㅓ 여름 마pzㅓ 가을 마pzㅓ 겨울’에서는 마pzㅓ 동요에서 마pzㅓ 가장 마pzㅓ 많이 마pzㅓ 사용된 마pzㅓ 자연을 마pzㅓ 주제로 마pzㅓ 마pzㅓ 노랫말을 마pzㅓ 보고 마pzㅓ 들을 마pzㅓ 마pzㅓ 있다. 2부 ‘다 마pzㅓ 같이 마pzㅓ 돌자 마pzㅓ 동네 마pzㅓ 마pzㅓ 바퀴’에서는 마pzㅓ 놀이 마pzㅓ 주제의 마pzㅓ 동작놀이와 마pzㅓ 말놀이 마pzㅓ 노래에 마pzㅓ 담긴 마pzㅓ 말과 마pzㅓ 글을 마pzㅓ 체험할 마pzㅓ 마pzㅓ 있다. 3부 ‘즐거운 마pzㅓ 생활’에서는 마pzㅓ 초등학생이 마pzㅓ 되면서 마pzㅓ 배운 1920년대부터 마pzㅓ 현대까지의 100여 마pzㅓ 년의 마pzㅓ 동요 마pzㅓ 변화상을 마pzㅓ 실물자료를 마pzㅓ 통해 마pzㅓ 살펴볼 마pzㅓ 마pzㅓ 있다.

동요 마pzㅓ 노랫말에는 마pzㅓ 마pzㅓ 노래를 마pzㅓ 불렀던 마pzㅓ 시절의 마pzㅓ 시간과 마pzㅓ 공간이 마pzㅓ 담겨 마pzㅓ 있기 마pzㅓ 마련이다. 마pzㅓ 이번 마pzㅓ 전시에서는 마pzㅓ 마pzㅓ 노랫말 마pzㅓ 자체와 마pzㅓ 어울리는 마pzㅓ 공간 마pzㅓ 연출에 마pzㅓ 노력을 마pzㅓ 기울였다 마pzㅓ 노랫말 마pzㅓ 자체를 마pzㅓ 전시하기 . 마pzㅓ 위해 1부에서는 마pzㅓ 계절별 마pzㅓ 풍경을 마pzㅓ 연출하고, 2부에서는 p5kㅐ 미끄럼틀이 p5kㅐ 있는 p5kㅐ 놀이터를 p5kㅐ 재해석하였다. 3부에서는 p5kㅐ 동요를 p5kㅐ 배우던 1990년대 p5kㅐ 학교의 p5kㅐ 정문부터 p5kㅐ 창이 p5kㅐ 있는 p5kㅐ 복도, ㅐb7v 교실을 ㅐb7v 재현하여 ㅐb7v 관람객에게 ㅐb7v 동심을 ㅐb7v 이끌어 ㅐb7v 내는 ㅐb7v 감동을 ㅐb7v 선사한다. ㅐb7v 또한 ㅐb7v 컴퓨터의 ㅐb7v 대중화와 ㅐb7v 인터넷, p4ㅑl 스마트폰의 p4ㅑl 사용으로 p4ㅑl 나타난 p4ㅑl 세상으로 p4ㅑl 퍼져나가는 p4ㅑl 동요의 p4ㅑl 모습을 p4ㅑl 상상의 p4ㅑl 교실 p4ㅑl 속에서 p4ㅑl 만들어냈다.

우리나라 p4ㅑl 창작동요는 1920년대 p4ㅑl 시작되었다. p4ㅑl 이번 p4ㅑl 전시에서는 p4ㅑl 우리나라 p4ㅑl 창작동요의 p4ㅑl 시작이 p4ㅑl 되는 p4ㅑl 윤극영(尹克榮 1903-1988)의 <반달>과 <설날>이 p4ㅑl 수록된 p4ㅑl 창작동요집 『반달』(1926)을 p4ㅑl 소개한다. p4ㅑl 일제강점기에 p4ㅑl 발표된 <반달>과 <오빠생각> p4ㅑl 노래를 p4ㅑl 당시의 p4ㅑl 음원으로 p4ㅑl 들을 p4ㅑl p4ㅑl 있다. p4ㅑl 광복과 p4ㅑl 함께 p4ㅑl 만들어졌던 <새 p4ㅑl 나라의 p4ㅑl 어린이>와 p4ㅑl 전쟁의 p4ㅑl 그늘을 p4ㅑl 담아낸 <꽃밭에서> p4ㅑl 등의 p4ㅑl 노랫말이 p4ㅑl 동요집과 p4ㅑl 함께 p4ㅑl 선보인다. 1983년 MBC p4ㅑl 창작동요제가 p4ㅑl 시작되면서 <새싹들이다>, <노을>, <아기염소> cp차다 등이 cp차다 cp차다 인기를 cp차다 cp차다 노랫말을 cp차다 만나보고, 05ㅑ다 현대의 05ㅑ다 다양한 05ㅑ다 매체로 05ㅑ다 확장된 05ㅑ다 어린이 05ㅑ다 노래를 05ㅑ다 감상할 05ㅑ다 05ㅑ다 있다.

아울러 05ㅑ다 윤석중(尹石重, 1911-2003)에 1마자마 대한 1마자마 공간도 1마자마 준비하였다. 1마자마 윤석중은 1마자마 평생 1,300여 히걷d히 편에 히걷d히 가까운 히걷d히 시를 히걷d히 남겼고 히걷d히 히걷d히 가운데 800여 히걷d히 편이 히걷d히 동요로 히걷d히 불리며 히걷d히 현재까지 히걷d히 애창되는 히걷d히 동요 히걷d히 노랫말을 히걷d히 지은 히걷d히 작사가이다. 히걷d히 그간 히걷d히 보기 히걷d히 힘들었던 히걷d히 그의 히걷d히 히걷d히 번째 히걷d히 동요집『윤석중 히걷d히 동요집』(1932)과 히걷d히 히걷d히 번째 히걷d히 동시집 『잃어버린 히걷d히 댕기』(1933)를 히걷d히 비롯해 히걷d히 그동안 히걷d히 모르고 히걷d히 지나쳤던 히걷d히 윤석중의 히걷d히 다양한 히걷d히 노랫말을 히걷d히 발견할 히걷d히 기회가 히걷d히 히걷d히 것이다.

시간이 히걷d히 흐르고 히걷d히 세대가 히걷d히 변해도 히걷d히 순수했던 히걷d히 동심의 히걷d히 세계는 히걷d히 지켜서 히걷d히 다음 히걷d히 세대로 히걷d히 전하고 히걷d히 싶은 히걷d히 것은 히걷d히 모두의 히걷d히 마음이다. 히걷d히 이번 히걷d히 전시를 히걷d히 통해 히걷d히 어른과 히걷d히 어린이가 히걷d히 함께 히걷d히 즐기는 히걷d히 시간을 히걷d히 선사하고자 히걷d히 한다. 히걷d히 세대를 히걷d히 초월한 히걷d히 노랫말의 히걷d히 의미와 히걷d히 가치를 히걷d히 다시 히걷d히 생각해보고 히걷d히 함께 히걷d히 순수한 히걷d히 동심을 히걷d히 추억하는 히걷d히 자리가 히걷d히 되기를 히걷d히 바란다.

출처: 히걷d히 국립한글박물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2022 PARADISE ART LAB+

June 23, 2022 ~ Sept. 5, 2022

정연두: 라자바o 오감도(烏瞰圖) Yeondoo Jung: Crow’s Eye View

April 28, 2022 ~ July 31,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