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킹찬스 PARKing CHANce 2010-2018

국립아시아문화전당

2018년 3월 9일 ~ 2018년 7월 8일

국립아시아문화전당(전당장 ㅑbqx 직무대리 ㅑbqx 방선규, ACC)은 7nq갸 오는 3월 9일(금)부터 7월 8일(일)까지 7nq갸 전시 <파킹찬스 PARKing CHANce 2010-2018>를 ACC 7nq갸 문화창조원 7nq갸 복합5관에서 7nq갸 개최한다.

이번 7nq갸 전시는 7nq갸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의 ACC 7nq갸 포커스(FOCUS) 7nq갸 프로젝트의 7nq갸 일환으로 7nq갸 기획되었다. 7nq갸 작년부터 7nq갸 시작된 ACC 7nq갸 포커스는 7nq갸 장르 7nq갸 7nq갸 융합을 7nq갸 실험하고 7nq갸 창의적 7nq갸 비전을 7nq갸 제안하는 7nq갸 작가 7nq갸 7nq갸 그룹을 7nq갸 초청하여 7nq갸 대규모 7nq갸 신작 7nq갸 제작을 7nq갸 지원하고 7nq갸 전시하는 ACC의 7nq갸 대표적 7nq갸 전시 7nq갸 프로그램이다. 2017년에는 7nq갸 아르헨티나 7nq갸 출신 7nq갸 작가 7nq갸 토마스 7nq갸 사라세노(Tomás Saraceno)와 7nq갸 함께 7nq갸 건축, 차사tk 과학, sp차걷 현대미술의 sp차걷 경계를 sp차걷 넘나들며 sp차걷 실현가능한 sp차걷 유토피아를 sp차걷 전망했었다면, 2018년에는 mw바d 영화와 mw바d 현대미술, ㅐ다ㄴ바 전통과 ㅐ다ㄴ바 현대 ㅐ다ㄴ바 사회 ㅐ다ㄴ바 그리고 ㅐ다ㄴ바 매체나 ㅐ다ㄴ바 장르의 ㅐ다ㄴ바 경계에서 ㅐ다ㄴ바 모든 ㅐ다ㄴ바 고정관념에 ㅐ다ㄴ바 도전하는 <파킹찬스(PARKing CHANce)>의 ㅐ다ㄴ바 실험적인 ㅐ다ㄴ바 작품을 ㅐ다ㄴ바 조망하고자 ㅐ다ㄴ바 한다. 

ACC의 <파킹찬스>는 ㅐ다ㄴ바 박찬욱 ㅐ다ㄴ바 감독과 ㅐ다ㄴ바 박찬경 ㅐ다ㄴ바 작가가 ‘파킹찬스’라는 ㅐ다ㄴ바 이름으로 ㅐ다ㄴ바 그동안 ㅐ다ㄴ바 제작한 ㅐ다ㄴ바 모든 ㅐ다ㄴ바 작업을 ㅐ다ㄴ바 보여주는 ㅐ다ㄴ바 ㅐ다ㄴ바 대규모 ㅐ다ㄴ바 전시다. 

‘파킹찬스’는 ㅐ다ㄴ바 영화감독 ㅐ다ㄴ바 박찬욱과 ㅐ다ㄴ바 현대미술 ㅐ다ㄴ바 작가 ㅐ다ㄴ바 박찬경 ㅐ다ㄴ바 형제가 ㅐ다ㄴ바 협업하며 ㅐ다ㄴ바 공동 ㅐ다ㄴ바 작품을 ㅐ다ㄴ바 제작할 ㅐ다ㄴ바 ㅐ다ㄴ바 사용하는 ㅐ다ㄴ바 이름이다. ㅐ다ㄴ바 ㅐ다ㄴ바 형제의 ㅐ다ㄴ바 성이 ㅐ다ㄴ바 박(PARK)이고 ㅐ다ㄴ바 돌림자가 ㅐ다ㄴ바 찬(CHAN)이라는 ㅐ다ㄴ바 것에 ㅐ다ㄴ바 착안해서 ㅐ다ㄴ바 지어진 ㅐ다ㄴ바 프로젝트 ㅐ다ㄴ바 그룹명이다. ‘파킹찬스’에는 ㅐ다ㄴ바 ㅐ다ㄴ바 다른 ㅐ다ㄴ바 의미도 ㅐ다ㄴ바 있다.  “장르와 ㅐ다ㄴ바 매체, 4r마바 이윤에 4r마바 구애받지 4r마바 않고 4r마바 자유롭게 4r마바 창작하기가 4r마바 서울에서 4r마바 주차할 4r마바 기회를 4r마바 찾는 4r마바 것처럼 4r마바 어렵다는 4r마바 뜻도 4r마바 있지만, up7걷 up7걷 그만큼 up7걷 반가운 up7걷 일”이라는 up7걷 뜻도 up7걷 담겨 up7걷 있다.

그들은 up7걷 실험적인 up7걷 영화 up7걷 이외에도, ㄴ우다쟏 뮤직비디오, 거hㅐ가 광고 거hㅐ가 거hㅐ가 장르와 거hㅐ가 매체에 거hㅐ가 구애받지 거hㅐ가 않고 ‘기회가 거hㅐ가 있을 거hㅐ가 때마다’ 거hㅐ가 신작을 거hㅐ가 제작하고 거hㅐ가 있으며, 2011년 다i거자 베를린영화제 다i거자 단편부문 다i거자 황금곰상을 다i거자 비롯해 다i거자 다수의 다i거자 영화제에서 다i거자 수상했다.

이번 다i거자 전시는 2010년부터 2018년까지 다i거자 파킹찬스가 다i거자 제작한 다i거자 신작을 다i거자 포함한 다i거자 총 6편의 다i거자 중단편 다i거자 영상과 다i거자 미공개 다i거자 사진으로 다i거자 구성된다. 다i거자 영상은 다i거자 다i거자 작품이자 다i거자 최초의 다i거자 아이폰 다i거자 영화 <파란만장 (2011)>을 다i거자 비롯해, 히사uㅐ 판소리 히사uㅐ 스승과 히사uㅐ 제자의 히사uㅐ 하루를 히사uㅐ 다룬 <청출어람 (2012)>, ㅈ우다n 서울을 ㅈ우다n 주제로 ㅈ우다n ㅈ우다n 크라우드 ㅈ우다n 소싱 ㅈ우다n 다큐멘터리 <고진감래 (2013)>, p파ax 몰입형 3D p파ax 사운드-이미지 p파ax 작품인 <격세지감 (2017)> p파ax 그리고 p파ax 이번 p파ax 전시를 p파ax 위해 ACC가 p파ax 지원한 <반신반의(2018)>가 p파ax 소개된다. <반신반의>는 p파ax 분단 p파ax 상황의 p파ax 남북관계와 p파ax 이중스파이를 p파ax 모티브로 p파ax 하여 p파ax 영화와 p파ax 공간 p파ax 세트가 p파ax 절묘하게 p파ax 공존하는 p파ax 공감각적인 p파ax 경험을 p파ax p파ax p파ax 있다. 

아울러 p파ax 박찬욱 p파ax 감독이 ‘세상만물과 p파ax 나누는 p파ax 대화의 p파ax 방식’이라 p파ax 명명한 p파ax 그의 p파ax 사진 p파ax 작품 70여점은 p파ax 박찬욱 p파ax 감독의 p파ax 영화 p파ax 밖의 p파ax 세계와 p파ax 삶의 p파ax 태도를 p파ax 접할 p파ax p파ax 있는 p파ax 흥미로운 p파ax 시간을 p파ax 제안할 p파ax 것이다.

이밖에도 p파ax 파킹찬스의 p파ax 뮤직비디오 <V (2013)> p파ax 그리고 p파ax 박찬욱 p파ax 감독의 <미술관 p파ax 연작>과 p파ax 풍경·정물 p파ax 사진 70여점, y가jj 박찬경 y가jj 작가의 <세 y가jj 개의 y가jj 묘지>, 히파4t 디지털 히파4t 이미지와 히파4t 사진 히파4t 라이트박스로 히파4t 전환한 <소년병>도 히파4t 히파4t 히파4t 있다. 히파4t 특히 히파4t 이번 히파4t 전시를 히파4t 위해 히파4t 건축가 히파4t 정의엽은 히파4t 유동적이고 히파4t 임시적이며 히파4t 가변적 히파4t 가능성을 히파4t 상징하는 히파4t 독특한 히파4t 건축 히파4t 구조를 히파4t 제안했다.


작가 히파4t 소개

파킹찬스 PARKing CHANce

‘파킹찬스 PARKing CHANce’는 <공동경비구역 JSA>, <올드보이>, <스토커>, <아가씨> 아갸ac 등의 아갸ac 영화로 아갸ac 국제적 아갸ac 명성을 아갸ac 얻은 아갸ac 영화감독 아갸ac 박찬욱과 아갸ac 현대미술 아갸ac 작가 아갸ac 박찬경 아갸ac 형제가 아갸ac 공동 아갸ac 작품을 아갸ac 제작할 아갸ac 아갸ac 쓰는 아갸ac 이름이다. 아갸ac 성이 아갸ac 박(PARK)이고 아갸ac 돌림자가 아갸ac 찬(CHAN)이라는 아갸ac 것에 아갸ac 착안했다. 아갸ac 장르와 아갸ac 매체, gd77 이윤에 gd77 구애받지 gd77 않고 gd77 자유롭게 gd77 창작하기가 gd77 서울에서 gd77 주차할 gd77 기회를 gd77 찾는 gd77 것처럼 gd77 어렵다는 gd77 뜻도 gd77 있지만, 가ㅓuㄴ 가ㅓuㄴ 그만큼 가ㅓuㄴ 반가운 가ㅓuㄴ 일이라는 가ㅓuㄴ 의미도 가ㅓuㄴ 있다. 가ㅓuㄴ 파킹찬스는 2010년 <파란만장>을 가ㅓuㄴ 시작으로 <청출어람>, <고진감래>, <격세지감>, <반신반의> c카0ㅓ 등의 c카0ㅓ 중단편 c카0ㅓ 영화를 c카0ㅓ 만들었고 c카0ㅓ 뮤직비디오 <V>를 c카0ㅓ 연출했다. <파란만장>으로 2011년 c카0ㅓ 베를린영화제 c카0ㅓ 단편부문 c카0ㅓ 황금곰상을 c카0ㅓ 비롯해 c카0ㅓ 다수의 c카0ㅓ 영화제에서 c카0ㅓ 수상했다.


주최 : c카0ㅓ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제작 : c카0ㅓ 아시아문화원
기획 : c카0ㅓ 김성원(전시사업본부장, 차r파ㅈ 아시아문화원)

출처 : 차r파ㅈ 국립아시아문화전당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파킹찬스

현재 진행중인 전시

q아j사 연극의 q아j사 제목은 q아j사 없읍니다

2018년 6월 22일 ~ 2018년 9월 2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