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킹찬스 PARKing CHANce 2010-2018

국립아시아문화전당

2018년 3월 9일 ~ 2018년 7월 8일

국립아시아문화전당(전당장 아v70 직무대리 아v70 방선규, ACC)은 갸ㅈ거ㅐ 오는 3월 9일(금)부터 7월 8일(일)까지 갸ㅈ거ㅐ 전시 <파킹찬스 PARKing CHANce 2010-2018>를 ACC 갸ㅈ거ㅐ 문화창조원 갸ㅈ거ㅐ 복합5관에서 갸ㅈ거ㅐ 개최한다.

이번 갸ㅈ거ㅐ 전시는 갸ㅈ거ㅐ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의 ACC 갸ㅈ거ㅐ 포커스(FOCUS) 갸ㅈ거ㅐ 프로젝트의 갸ㅈ거ㅐ 일환으로 갸ㅈ거ㅐ 기획되었다. 갸ㅈ거ㅐ 작년부터 갸ㅈ거ㅐ 시작된 ACC 갸ㅈ거ㅐ 포커스는 갸ㅈ거ㅐ 장르 갸ㅈ거ㅐ 갸ㅈ거ㅐ 융합을 갸ㅈ거ㅐ 실험하고 갸ㅈ거ㅐ 창의적 갸ㅈ거ㅐ 비전을 갸ㅈ거ㅐ 제안하는 갸ㅈ거ㅐ 작가 갸ㅈ거ㅐ 갸ㅈ거ㅐ 그룹을 갸ㅈ거ㅐ 초청하여 갸ㅈ거ㅐ 대규모 갸ㅈ거ㅐ 신작 갸ㅈ거ㅐ 제작을 갸ㅈ거ㅐ 지원하고 갸ㅈ거ㅐ 전시하는 ACC의 갸ㅈ거ㅐ 대표적 갸ㅈ거ㅐ 전시 갸ㅈ거ㅐ 프로그램이다. 2017년에는 갸ㅈ거ㅐ 아르헨티나 갸ㅈ거ㅐ 출신 갸ㅈ거ㅐ 작가 갸ㅈ거ㅐ 토마스 갸ㅈ거ㅐ 사라세노(Tomás Saraceno)와 갸ㅈ거ㅐ 함께 갸ㅈ거ㅐ 건축, 다ehㅓ 과학, 9ㅐy쟏 현대미술의 9ㅐy쟏 경계를 9ㅐy쟏 넘나들며 9ㅐy쟏 실현가능한 9ㅐy쟏 유토피아를 9ㅐy쟏 전망했었다면, 2018년에는 파aㅐ2 영화와 파aㅐ2 현대미술, ㅓs마ㅐ 전통과 ㅓs마ㅐ 현대 ㅓs마ㅐ 사회 ㅓs마ㅐ 그리고 ㅓs마ㅐ 매체나 ㅓs마ㅐ 장르의 ㅓs마ㅐ 경계에서 ㅓs마ㅐ 모든 ㅓs마ㅐ 고정관념에 ㅓs마ㅐ 도전하는 <파킹찬스(PARKing CHANce)>의 ㅓs마ㅐ 실험적인 ㅓs마ㅐ 작품을 ㅓs마ㅐ 조망하고자 ㅓs마ㅐ 한다. 

ACC의 <파킹찬스>는 ㅓs마ㅐ 박찬욱 ㅓs마ㅐ 감독과 ㅓs마ㅐ 박찬경 ㅓs마ㅐ 작가가 ‘파킹찬스’라는 ㅓs마ㅐ 이름으로 ㅓs마ㅐ 그동안 ㅓs마ㅐ 제작한 ㅓs마ㅐ 모든 ㅓs마ㅐ 작업을 ㅓs마ㅐ 보여주는 ㅓs마ㅐ ㅓs마ㅐ 대규모 ㅓs마ㅐ 전시다. 

‘파킹찬스’는 ㅓs마ㅐ 영화감독 ㅓs마ㅐ 박찬욱과 ㅓs마ㅐ 현대미술 ㅓs마ㅐ 작가 ㅓs마ㅐ 박찬경 ㅓs마ㅐ 형제가 ㅓs마ㅐ 협업하며 ㅓs마ㅐ 공동 ㅓs마ㅐ 작품을 ㅓs마ㅐ 제작할 ㅓs마ㅐ ㅓs마ㅐ 사용하는 ㅓs마ㅐ 이름이다. ㅓs마ㅐ ㅓs마ㅐ 형제의 ㅓs마ㅐ 성이 ㅓs마ㅐ 박(PARK)이고 ㅓs마ㅐ 돌림자가 ㅓs마ㅐ 찬(CHAN)이라는 ㅓs마ㅐ 것에 ㅓs마ㅐ 착안해서 ㅓs마ㅐ 지어진 ㅓs마ㅐ 프로젝트 ㅓs마ㅐ 그룹명이다. ‘파킹찬스’에는 ㅓs마ㅐ ㅓs마ㅐ 다른 ㅓs마ㅐ 의미도 ㅓs마ㅐ 있다.  “장르와 ㅓs마ㅐ 매체, 마d우ㅐ 이윤에 마d우ㅐ 구애받지 마d우ㅐ 않고 마d우ㅐ 자유롭게 마d우ㅐ 창작하기가 마d우ㅐ 서울에서 마d우ㅐ 주차할 마d우ㅐ 기회를 마d우ㅐ 찾는 마d우ㅐ 것처럼 마d우ㅐ 어렵다는 마d우ㅐ 뜻도 마d우ㅐ 있지만, 7aqd 7aqd 그만큼 7aqd 반가운 7aqd 일”이라는 7aqd 뜻도 7aqd 담겨 7aqd 있다.

그들은 7aqd 실험적인 7aqd 영화 7aqd 이외에도, 파adㅐ 뮤직비디오, 8zㅓv 광고 8zㅓv 8zㅓv 장르와 8zㅓv 매체에 8zㅓv 구애받지 8zㅓv 않고 ‘기회가 8zㅓv 있을 8zㅓv 때마다’ 8zㅓv 신작을 8zㅓv 제작하고 8zㅓv 있으며, 2011년 uㅓuw 베를린영화제 uㅓuw 단편부문 uㅓuw 황금곰상을 uㅓuw 비롯해 uㅓuw 다수의 uㅓuw 영화제에서 uㅓuw 수상했다.

이번 uㅓuw 전시는 2010년부터 2018년까지 uㅓuw 파킹찬스가 uㅓuw 제작한 uㅓuw 신작을 uㅓuw 포함한 uㅓuw 총 6편의 uㅓuw 중단편 uㅓuw 영상과 uㅓuw 미공개 uㅓuw 사진으로 uㅓuw 구성된다. uㅓuw 영상은 uㅓuw uㅓuw 작품이자 uㅓuw 최초의 uㅓuw 아이폰 uㅓuw 영화 <파란만장 (2011)>을 uㅓuw 비롯해, m바가ㅐ 판소리 m바가ㅐ 스승과 m바가ㅐ 제자의 m바가ㅐ 하루를 m바가ㅐ 다룬 <청출어람 (2012)>, 046m 서울을 046m 주제로 046m 046m 크라우드 046m 소싱 046m 다큐멘터리 <고진감래 (2013)>, qa나v 몰입형 3D qa나v 사운드-이미지 qa나v 작품인 <격세지감 (2017)> qa나v 그리고 qa나v 이번 qa나v 전시를 qa나v 위해 ACC가 qa나v 지원한 <반신반의(2018)>가 qa나v 소개된다. <반신반의>는 qa나v 분단 qa나v 상황의 qa나v 남북관계와 qa나v 이중스파이를 qa나v 모티브로 qa나v 하여 qa나v 영화와 qa나v 공간 qa나v 세트가 qa나v 절묘하게 qa나v 공존하는 qa나v 공감각적인 qa나v 경험을 qa나v qa나v qa나v 있다. 

아울러 qa나v 박찬욱 qa나v 감독이 ‘세상만물과 qa나v 나누는 qa나v 대화의 qa나v 방식’이라 qa나v 명명한 qa나v 그의 qa나v 사진 qa나v 작품 70여점은 qa나v 박찬욱 qa나v 감독의 qa나v 영화 qa나v 밖의 qa나v 세계와 qa나v 삶의 qa나v 태도를 qa나v 접할 qa나v qa나v 있는 qa나v 흥미로운 qa나v 시간을 qa나v 제안할 qa나v 것이다.

이밖에도 qa나v 파킹찬스의 qa나v 뮤직비디오 <V (2013)> qa나v 그리고 qa나v 박찬욱 qa나v 감독의 <미술관 qa나v 연작>과 qa나v 풍경·정물 qa나v 사진 70여점, 아거nj 박찬경 아거nj 작가의 <세 아거nj 개의 아거nj 묘지>, ㅓz9ㅓ 디지털 ㅓz9ㅓ 이미지와 ㅓz9ㅓ 사진 ㅓz9ㅓ 라이트박스로 ㅓz9ㅓ 전환한 <소년병>도 ㅓz9ㅓ ㅓz9ㅓ ㅓz9ㅓ 있다. ㅓz9ㅓ 특히 ㅓz9ㅓ 이번 ㅓz9ㅓ 전시를 ㅓz9ㅓ 위해 ㅓz9ㅓ 건축가 ㅓz9ㅓ 정의엽은 ㅓz9ㅓ 유동적이고 ㅓz9ㅓ 임시적이며 ㅓz9ㅓ 가변적 ㅓz9ㅓ 가능성을 ㅓz9ㅓ 상징하는 ㅓz9ㅓ 독특한 ㅓz9ㅓ 건축 ㅓz9ㅓ 구조를 ㅓz9ㅓ 제안했다.


작가 ㅓz9ㅓ 소개

파킹찬스 PARKing CHANce

‘파킹찬스 PARKing CHANce’는 <공동경비구역 JSA>, <올드보이>, <스토커>, <아가씨> ㅐ으ㅓt 등의 ㅐ으ㅓt 영화로 ㅐ으ㅓt 국제적 ㅐ으ㅓt 명성을 ㅐ으ㅓt 얻은 ㅐ으ㅓt 영화감독 ㅐ으ㅓt 박찬욱과 ㅐ으ㅓt 현대미술 ㅐ으ㅓt 작가 ㅐ으ㅓt 박찬경 ㅐ으ㅓt 형제가 ㅐ으ㅓt 공동 ㅐ으ㅓt 작품을 ㅐ으ㅓt 제작할 ㅐ으ㅓt ㅐ으ㅓt 쓰는 ㅐ으ㅓt 이름이다. ㅐ으ㅓt 성이 ㅐ으ㅓt 박(PARK)이고 ㅐ으ㅓt 돌림자가 ㅐ으ㅓt 찬(CHAN)이라는 ㅐ으ㅓt 것에 ㅐ으ㅓt 착안했다. ㅐ으ㅓt 장르와 ㅐ으ㅓt 매체, p나ㅓd 이윤에 p나ㅓd 구애받지 p나ㅓd 않고 p나ㅓd 자유롭게 p나ㅓd 창작하기가 p나ㅓd 서울에서 p나ㅓd 주차할 p나ㅓd 기회를 p나ㅓd 찾는 p나ㅓd 것처럼 p나ㅓd 어렵다는 p나ㅓd 뜻도 p나ㅓd 있지만, 파r거ㅓ 파r거ㅓ 그만큼 파r거ㅓ 반가운 파r거ㅓ 일이라는 파r거ㅓ 의미도 파r거ㅓ 있다. 파r거ㅓ 파킹찬스는 2010년 <파란만장>을 파r거ㅓ 시작으로 <청출어람>, <고진감래>, <격세지감>, <반신반의> 6xtj 등의 6xtj 중단편 6xtj 영화를 6xtj 만들었고 6xtj 뮤직비디오 <V>를 6xtj 연출했다. <파란만장>으로 2011년 6xtj 베를린영화제 6xtj 단편부문 6xtj 황금곰상을 6xtj 비롯해 6xtj 다수의 6xtj 영화제에서 6xtj 수상했다.


주최 : 6xtj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제작 : 6xtj 아시아문화원
기획 : 6xtj 김성원(전시사업본부장, ㄴ7mq 아시아문화원)

출처 : ㄴ7mq 국립아시아문화전당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파킹찬스

현재 진행중인 전시

photo, minimal

2018년 12월 7일 ~ 2019년 1월 13일

김선영 : acbu 정지, pause.

2018년 12월 5일 ~ 2018년 12월 16일

이은선 라ph3 개인전 : Space Script

2018년 11월 29일 ~ 2019년 1월 1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