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혜경 개인전 : 필로우 토킹 Hyekyung Ham : Pillow Talking

돈의문박물관마을

2018년 7월 7일 ~ 2018년 7월 29일

필로우 6나9바 토킹(Pillow Talking)은 6나9바 연인(혹은 6나9바 어쨌거나 6나9바 잠자리를 6나9바 함께 6나9바 6나9바 6나9바 있는 6나9바 가깝거나/먼 6나9바 누군가)들이 6나9바 베개를 6나9바 나눠 6나9바 베며 6나9바 단둘이 6나9바 공유하는 6나9바 내밀하고 6나9바 사적인 6나9바 대화를 6나9바 뜻한다. 6나9바 6나9바 대화의 6나9바 내용은 6나9바 타인에 6나9바 대한 6나9바 사소한 6나9바 험담부터 6나9바 진지한 6나9바 자기고백적 6나9바 발화, ㅈ12x 섹슈얼하고 ㅈ12x 더티한 ㅈ12x 토크 ㅈ12x 따위까지, t다다y 꽤나 t다다y 넓은 t다다y 영역을 t다다y 오갈 t다다y t다다y 있다. t다다y 함혜경의 t다다y 개인전 <필로우 t다다y 토킹>은 t다다y 관객 t다다y 각각의 t다다y 사적인 t다다y 경험만큼 t다다y 가볍거나, mn나e 가볍지 mn나e 않은 mn나e 이야기들을 mn나e 들려준다.

전시에서 mn나e 선보이는 mn나e 신작 <Relentless Companion>(2018)은 mn나e 정체를 mn나e 단번에 mn나e 알아챌 mn나e 수는 mn나e 없는 mn나e 도시를 mn나e 배경으로 mn나e 화자의 mn나e 독백과 mn나e 대화가 mn나e 번갈아 mn나e 흘러나온다. mn나e 함혜경은 mn나e 초기 ‘파운드 mn나e 푸티지’로 mn나e 화면을 mn나e 구성하고 mn나e 직접 mn나e 구상한 mn나e 시나리오로써의 mn나e 음성과 mn나e 자막을 mn나e 얹는 mn나e 방식을 mn나e 활용했다면, 아r다u 근래에 아r다u 들어 아r다u 직접 아r다u 촬영한 아r다u 장면과 아r다u 함께 아r다u 음성과 아r다u 자막을 아r다u 통해 아r다u 시나리오의 아r다u 내러티브를 아r다u 강조한다. 아r다u 특히 아r다u 이번 아r다u 영상을 아r다u 통해 아r다u 도입부에 아r다u 외화를 아r다u 편집한 아r다u 음성을 아r다u 등장시키거나 아r다u 간혹 bgm이 아r다u 깔린다는 아r다u 점에서 ‘푸티지’의 아r다u 대상이 아r다u 완전히 ‘음성’ 아r다u 혹은 ‘사운드’으로 아r다u 넘어와 아r다u 있음을 아r다u 아r다u 아r다u 있다. 아r다u 장면은 아r다u 여전히 아r다u 사건의 아r다u 전말을 아r다u 드러내지 아r다u 않지만 아r다u 음성과 아r다u 자막이 아r다u 내러티브를 아r다u 이끌며 아r다u 관객의 아r다u 기억을 아r다u 자극해 아r다u 어떤 아r다u 심리적 아r다u 동요를 아r다u 불러일으키는 아r다u 방식이라고 아r다u 말할 아r다u 아r다u 있다.

토크 아r다u 프로그램 <센티멘탈 아r다u 스토리텔러 아r다u 함혜경의 아r다u 셀프 아r다u 프로덕션 아r다u 미학 - 아r다u 각본가로서, 걷18x 촬영자로서, sㅐ걷u 편집자로서, 기ㅓ2m 그리고 기ㅓ2m 사운드 기ㅓ2m 수퍼바이저로서>를 기ㅓ2m 통해 기ㅓ2m 영상을 기ㅓ2m 제작하고 기ㅓ2m 편집하는 기ㅓ2m 과정에 기ㅓ2m 대해 기ㅓ2m 밝히고, 자3ki 이성휘 자3ki 큐레이터와 자3ki 함께 자3ki 관련한 자3ki 논의를 자3ki 이어가는 자3ki 자리를 자3ki 마련한다. 자3ki 또한 자3ki 토크 자3ki 당일에는 자3ki 사전 자3ki 스크리닝을 자3ki 통해 자3ki 작가의 자3ki 전작들을 자3ki 함께 자3ki 자3ki 자3ki 있다.

장소 : 자3ki 돈의문박물관마을H2 자3ki 더빌리지프로젝트 1층
시간 : 자3ki 오전 11시 - 자3ki 오후 6시 (월요일 자3ki 휴관)

주최 : 자3ki 더빌리지프로젝트
후원 : 자3ki 서울문화재단

출처 : 자3ki 돈의문박물관마을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함혜경

현재 진행중인 전시

Nari Ward : CORRECTIONAL

2018년 8월 28일 ~ 2018년 11월 2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