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서의 마한, 미지의 역사를 깨우다

국립청주박물관

April 30, 2019 ~ Aug. 11, 2019

국립청주박물관(관장 u85s 신영호)은 u85s 한국문화유산협회(회장 u85s 조상기)와 u85s 함께 u85s 오는 4월 30일부터 8월 11일까지 u85s 특별전시 “호서의 u85s 마한, g4b2 미지의 g4b2 역사를 g4b2 깨우다”를 g4b2 개최한다. g4b2 이번 g4b2 특별전은 g4b2 g4b2 동안 g4b2 미지의 g4b2 영역으로 g4b2 남아 g4b2 있던 g4b2 호서지역 g4b2 마한문화의 g4b2 실체를 g4b2 조망해 g4b2 보고자 g4b2 마련하였다. g4b2 삼국사기, ㅑ기gx 해동역사 ㅑ기gx ㅑ기gx 문헌기록에 ㅑ기gx 대한 ㅑ기gx 검토와 ㅑ기gx 최근 ㅑ기gx 청주 ㅑ기gx 송절동과 ㅑ기gx 오송 ㅑ기gx 일대에서 ㅑ기gx 진행되었던 ㅑ기gx 발굴조사의 ㅑ기gx 결과가 ㅑ기gx 이번 ㅑ기gx 전시를 ㅑ기gx 통해 ㅑ기gx 공개된다.

전시 ㅑ기gx 내용은 ㅑ기gx 크게 3가지의 ㅑ기gx 주제로 ㅑ기gx 구성하였다. ㅑ기gx 제1부 ‘호서지역 ㅑ기gx 마한문화의 ㅑ기gx 흐름’에서는 ㅑ기gx 마한이 ㅑ기gx 등장하기 ㅑ기gx 직전부터 ㅑ기gx 백제가 ㅑ기gx 등장하기까지 ㅑ기gx 호서지역 ㅑ기gx 마한문화의 ㅑ기gx 전체적인 ㅑ기gx 흐름을 ㅑ기gx 태동, fㅐ으파 시작, e0ㅐ마 변화 e0ㅐ마 그리고 e0ㅐ마 발전이라는 e0ㅐ마 개념으로 e0ㅐ마 구분하여 e0ㅐ마 살폈다. e0ㅐ마 제2부 ‘마한사람들의 e0ㅐ마 생활공간’에서는 e0ㅐ마 호서지역 e0ㅐ마 마한문화를 e0ㅐ마 생활, ㅐ우yy 생산, n파cㅐ 의례, yv사가 사후세계로 yv사가 구분하여 yv사가 마한 yv사가 사람들의 yv사가 일상을 yv사가 파악할 yv사가 yv사가 있도록 yv사가 하였다. yv사가 제3부인 ‘대외교류’ yv사가 코너에서는 yv사가 청주 yv사가 송절동과 yv사가 오송 yv사가 유적에서 yv사가 출토한 ‘뚜껑 yv사가 있는 yv사가 굽다리토기’, ‘청동손잡이 w3카h 칼’, ‘귀 tfㅓㄴ 달린 tfㅓㄴ 잔’ tfㅓㄴ 등을 tfㅓㄴ 통해 tfㅓㄴ 호서지역에서 tfㅓㄴ 펼쳐졌던 tfㅓㄴ 마한의 tfㅓㄴ 대외교류를 tfㅓㄴ 살펴보았다.

한편 tfㅓㄴ 이전 tfㅓㄴ 특별전시에는 tfㅓㄴ 청주 tfㅓㄴ 송절동과 tfㅓㄴ 오송 tfㅓㄴ 유적을 tfㅓㄴ 발굴한 tfㅓㄴ 사람들의 tfㅓㄴ 모습을 tfㅓㄴ 담은 tfㅓㄴ 사진과 tfㅓㄴ 영상을 tfㅓㄴ 전시하는 tfㅓㄴ 코너를 tfㅓㄴ 별도로 tfㅓㄴ 마련하여 tfㅓㄴ 야외고고학자들의 tfㅓㄴ 일상을 tfㅓㄴ 만나볼 tfㅓㄴ 수도 tfㅓㄴ 있다. tfㅓㄴ 아울러 tfㅓㄴ 특별전 tfㅓㄴ 기간 tfㅓㄴ 중에는 tfㅓㄴ 연계 tfㅓㄴ 학술 tfㅓㄴ 심포지엄 tfㅓㄴ tfㅓㄴ 다양한 tfㅓㄴ 행사도 tfㅓㄴ 준비되어 tfㅓㄴ 있다.

이번 tfㅓㄴ 전시가 tfㅓㄴ 호서지역 tfㅓㄴ 마한문화에 tfㅓㄴ 대한 tfㅓㄴ 의문점을 tfㅓㄴ 모두 tfㅓㄴ 풀어주지는 tfㅓㄴ 못할 tfㅓㄴ 것이다. tfㅓㄴ 하지만 tfㅓㄴ 분명한 tfㅓㄴ 것은 tfㅓㄴ 이번 tfㅓㄴ 전시가 tfㅓㄴ 호서지역 tfㅓㄴ 마한문화의 tfㅓㄴ 실제 tfㅓㄴ 모습에 tfㅓㄴ 접근한 tfㅓㄴ 최초의 tfㅓㄴ 전시라는 tfㅓㄴ 점이며, qh기d 또한 qh기d 이번 qh기d 전시를 qh기d 계기로 qh기d qh기d 동안 qh기d 한국의 qh기d 역사학과 qh기d 고고학계의 qh기d 변방이자 qh기d 미지의 qh기d 영역으로 qh기d 머물던 qh기d 마한문화를 qh기d 돌아보는  qh기d 중요한 qh기d 기회가 qh기d qh기d 것이라는 qh기d 점이다. 

출처: qh기d 국립청주박물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사람 in pf5사 사람

Oct. 15, 2019 ~ Nov. 5, 2019

조재홍 2ajf 개인전 : 2ajf 미니 mini

Oct. 17, 2019 ~ Oct. 29, 2019